ssgblog

Home > ssgblog
Home > SSG DAILY/LIVE
신세계그룹의 핫한 소식을 전하는 SCS뉴스
이마트에서 사먹는 샌드위치, 피자가 만들어지는 곳
 
#SCS뉴스




축! 오산 2공장 준공

제조사업 본격 진출!


냉동 피자, 샌드위치, 케이크 등 

연간 최대 2만 2000톤까지 생산 가능!


이번 오산2공장의 준공으로

총 6개의 공장을 보유하게 된 신세계푸드!

제조사업 분야에서도 승승장구하길 바랄게요!






Home > SSG DAILY/LIVE
신세계그룹의 핫한 소식을 전하는 SCS뉴스
글로벌 럭셔리 브랜드의 선택! 언제나 신세계백화점
 
#SCS뉴스




세계적인 럭셔리 브랜드와 함께 

이색적인 콘셉트의 팝업스토어 진행 


고객은 물론 업계의 이목까지 집중!


글로벌 럭셔리 브랜드들의 신상품을 가장 먼저 공개하는

‘별들의 무대’로 자리잡은 신세계백화점 강남점!


더욱 인정받고, 성장하는 모습을 기대하겠습니다





Home > SSG DAILY/PRESS


스타필드, 취약계층 아동청소년 문화체험 프로그램 ‘스타필드 플레이’ 운영

여름방학 맞아 아이들의 ‘꿈’ 키워준다 
#신세계프라퍼티

스타필드가 여름방학을 맞아 지역사회 취약계층 아이들을 초청해 특별한 경험을 제공한다.

   
스타필드는 하남, 고양 등 수도권 지역사회 아동청소년들이 방학기간 동안 스타필드 내 다양한 문화 콘텐츠 시설을 체험하고 즐길 수 있는 지역사회 공헌 프로그램 ‘스타필드 플레이’를 운영한다고 24일(수) 밝혔다.
   
‘스타필드 플레이’는 지난 5월 선보인 지역사회 아이들을 위한 중장기 사회공헌 프로젝트 ‘별꿈스쿨’의 방학 프로그램으로, 봄 학기 진행된 ‘별꿈스쿨’ 정규 프로그램에 이어, 여름방학에도 스타필드 내 문화스포츠 프로그램을 통해 아이들이 즐거운 시간을 보낼 수 있도록 하기 위해 마련됐다.
(※ 별꿈스쿨: 지역사회 아이들이 정신적, 신체적으로 성장할 수 있도록 다양한 놀이학습과 문화체험을 지원하는 스타필드의 중장기 사회공헌 프로젝트)
   
초청된 아이들은 하루 동안 하남, 고양 스타필드 내 주요 시설들을 직접 체험하게 된다. 

스포츠 테마파크 ‘스포츠몬스터’를 방문해 평소 쉽게 접하지 못한 다양한 스포츠 시설들을 경험하고, 점심 식사를 한 뒤 ‘메가박스’에서 최신 영화를 관람한다.
   
식사도 어린이들이 좋아하는 피자, 파스타, 비프 라이스 등 스타필드에 입점된 ‘데블스도어’와 ‘데블스다이너’에서 제공해 신나게 뛰어놀고, 맛있게 먹고, 즐겁게 영화를 보는 하루를 만들어 준다는 계획이다.
   
특히, 올해 스타필드는 보다 많은 아이들에게 기회를 주기 위해 지난해보다 500명 더 늘린 1,500명을 초청한다. 지원 규모만 총 1억 원에 달할 예정이다. 
   
대상자는 하남시 지역 아동청소년 400명, 고양시 지역 아동청소년 600명, 수도권 아동청소년 500명으로 각각 하남사회복지협의회, 사회복지공동모금회 경기북부사업본부, 홀트아동복지회의 추천을 받았다.
   
프로그램은 8월 28일(수)까지 각 단체들이 오기 편한 날짜를 택해 방문하도록 할 계획이다.
   
임영록 신세계프라퍼티 대표는 “지역사회 아동청소년들에게 다양한 체험을 통해 맘껏 즐기고 꿈을 키울 수 있는 기회를 주는 것이 스타필드가 지역사회를 위해 반드시 해야 할 의무라고 생각한다”며,
   
“스타필드는 아이들이 긍정적이고 밝게 성장할 수 있도록 지역사회와 함께 노력할 것”이라고 말했다.



2019.07.24 (수)


Home > SSG DAILY/PRESS
성장성 두드러진 일렉트로마트 하반기 10여 개 출점, 2030세대 젊은 층과 남성에 인기 
이마트, 전문점 출점 속도낸다!
#이마트


이마트가 일렉트로마트 등 소위 잘되는 전문점의 출점을 확대한다.
  
이마트가 전문점 사업의 성장성과 수익성을 동시에 확보하기 위해 시장에 성공적으로 안착한 전문점을 빠르게 확대한다고 밝혔다.
  
먼저, 전문점 사업 중 가장 성장성이 두드러지고 있는 일렉트로마트는 점포 출점을 가속화한다.
  
올해 상반기 기준 39개점을 보유한 일렉트로마트는 올 상반기 6개 점포를 출점한데 이어 하반기에도 지난 18일 오픈한 가든파이브점을 시작으로 해운대점 등 10여 개 점을 추가로 열 계획이다.
  
이마트가 이처럼 최근 어려운 유통환경 속에서도 공격적으로 일렉트로마트 출점을 늘리는 이유는 일렉트로마트의 ‘체험형 가전 매장컨셉’이 2030세대와 남성들에게 호응을 얻고 있기 때문이다.
  
실제, 일렉트로마트의 2030 비중은 50.5%로 이마트 32.1%에 비해 크게 높고, 남성비중도 33.5%로 이마트 평균 27.4%에 비해 6.1% P 높은 것으로 나타났다.
  
이처럼 젊은층과 남성고객 덕에 올해 1월 1일부터 7월 22일까지 일렉트로마트 매출은 약 40% 가량 매출이 증가하였다. 

이러한 추세라면 일렉트로마트 올해 매출은 7,000억원으로 지난해 5,400억원 대비 약 30% 증가할 것으로 보인다.
  
한편, 점포 리뉴얼을 통해 새롭게 일렉트로마트가 입점한 점포의 경우 고객 유입 효과로 점포 전체 매출도 크게 증가하고 있는 것으로 나타났다.
  
실제, 최근 점포 리뉴얼을 통해 일렉트로마트가 입점한 창동점(6/13~7/22)과 명일점(6/20~7/22)의 경우 점포 전체 매출이 전년 같은 기간에 비해 각각 28.4%와 10.6% 증가하였다.
   
■ 체험형 가전매장 일렉트로마트가 진화한다.

이마트는 지난 18일 오픈한 일렉트로마트 가든파이브점에 기존보다 한층 진화된 체험형 매장을 선보이는 동시에 1~2인 가구 증가 등 소비 트렌드 변화에 맞춘 새로운 상품존을 선보였다.
  
먼저, 일렉트로마트 가든파이브점은 기존의 ‘드론체험존’, ‘RC카 체험트랙존’ ‘3D 프린터존’을 넘어 ‘게이밍존’, ‘1인미디어 전문숍’ 등 새로운 ‘체험형 매장’을 다양하게 선보였다.
  
PS4 등 콘솔게임부터 PC 게임 전용 마우스/키보드 등 다양한 PC 게이밍 소품까지 게임에 관한 모든 상품을 한데 모아 매장에서 직접 게임을 해볼 수 있는 '게이밍 존’ 뿐만 아니라, 마이크, 짐벌, 조명 등 100여 종의 방송촬영 관련 장비를 판매하고 직접 1인 방송 체험도 해 볼 수 있는 ‘1인 미디어 전문숍’도 오픈했다.
  
또한, 1~2인 가구 증가로 인해 혼족 가전이 인기를 끌면서 'Single Life' 특별 매장도 구성했다. 
  
이 매장에는 최근 크게 늘어나고 있는 1~2인 가구를 타켓으로 ‘1인 라면포트’, ‘미니 건조기’, ‘소형 냉장고’ 등 일렉트로마트의 다양한 혼족 가전 상품이 한데 모여있다.
  
■ 이마트 전문점 사업 중 하나인 삐에로쑈핑도 지속적 출점
   
이마트는 일렉트로마트와 함께 삐에로쑈핑도 하반기에 지속적으로 출점할 예정이다. 

지난 20일 대구지역에 처음으로 삐에로쑈핑을 오픈한데 이어 올 하반기에도 2~3개 가량의 점포를 추가로 출점할 예정이다. 
  
지난 20일 대구지역에 처음으로 오픈한 ‘삐에로쑈핑 대구백화점’은 대구의 명동으로 불리는 동성로에 위치한 대구백화점 지하 1층에 매장면적 약 1,398㎡(약 423평)규모로 입점했다.

대구백화점 본점이 위치한 동성로는 대구 최대의 유동인구를 자랑하는 대구의 대표적 만남의 장소로 주요 소비층이 10대~30대로 젊은 층이 많아 의류/화장품 등 패션 및 쇼핑 중심지로서의 상징성이 높다.
  
‘삐에로쑈핑 대구백화점’은 젊은 고객이 많은 상권 특성을 고려하여 1020을 타켓으로 한 체험형 매장, F&B 및 Young MD를 대폭 확대했다.
  
먼저, 젊은 1020 남성 고객을 위해 ‘체험형 게임존’을 구성하여 앱코, 쿠거, 콕스 등 게임 전용키보드, 마우스 및 게임전용 의자 등을 직접 매장에서 사용해보고 구매할 수 있도록 하였으며, ‘디지털 체험형 매장’에는 블루투스 스피커, 드론, 액션캠 등을 직접 시연해 볼 수 있도록 매장을 구성했다.
  
또한, 삐에로쑈핑 처음으로 F&B 매장을 구성하고 가격에 민감한 젊은 고객 공략을 위해 990원 커피, 990원 디저트 등 초저가 메뉴를 다양하게 선보인다.
  
이와 함께 부산아트몰링점에서 1/2/3천원 귀걸이, 목걸이 등 균일가 상품으로 큰 인기를 끈 수앤수 매장을 기존보다 50% 가량 늘리는 등 1020 여성을 겨냥한 상품을 대폭 확대했다.
  
■ 2030과 외국인 관광객 사로잡으며 지역 핫플레이스로 떠오른 삐에로쑈핑

삐에로 쑈핑은 재미있는 경험과 가성비로 인기를 끌면서 지난해 6월말 오픈 이후 현재(~7월 22일)까지 누적 방문객 수가 약 480만명을 돌파하였다.
  
지난 5월 수도권 외 지역 중 처음으로 부산에서 선보인 삐에로쑈핑 아트몰링점은 서부산권 새로운 명소로 자리잡았다.
  
1천원 전후의 가성비 과자 등 가성비가 좋고 재미있는 신상품 등이 SNS를 중심으로 젊은 층에 입소문을 타면서 오픈 이후 현재까지 삐에로 아트몰링점의 방문객수는 30만명을 넘어서고 있다.
  
또한, 수도권에 있는 삐에로 쑈핑은 2030 젊은 세대와 외국인 관광객이 꾸준히 증가하며 핫플레이스로 떠올랐다.

실제, 올해 들어(1월1일~7월22일) 삐에로쑈핑의 2030 비중은 46%로 절반 가량이 젊은 고객으로 나타났다. 
  
외국인 관광객 비중도 크게 높은 것으로 나타났다. 특히, 명동점은 50% 이상의 고객이 외국인이며, 두타몰점과 코엑스점도 외국인 고객 비중이 각 40%, 20%로 나타났다.
  
외국인 고객의 국적도 다양하다. 삐에로쑈핑을 방문하는 외국인의 국적을 살펴보면 중국, 일본, 대만 등 동아시아 국가뿐만 아니라 페루, 호주, 미국 덴마크, 투르크메니스탄 등 전 세계 80여개 국가일 정도로 다양하다.

이마트 관계자는 “일렉트로마트 등 잘나가는 전문점들을 위주로 성장성과 수익성 중심으로 전문점 사업을 운영할 방침이다” 라고 말했다. 




2019.07.24 (수)


Home > SSG DAILY/PRESS
이마트24, 광복절 의미 되새기는 문화마케팅! 영화 ‘봉오동전투’와 컬래버레이션
‘봉오동전투’ 모티브로 문화마케팅!


이마트24가 8.15 광복절의 의미를 되새길 수 있는 이색적인 문화마케팅을 펼친다.

이마트24는 8월 초 개봉 예정인 영화 ‘봉오동전투’와 컬래버레이션을 통해 FF(Fresh Food)상품 3종을 새롭게 선보이고, 고객참여 문화마케팅을 실시한다. 

영화 ‘봉오동전투’는 죽음의 골짜기로 일본군을 유인해 최초의 승리를 거둔 독립군의 전투를 그린 영화로, 광복절을 앞두고 개봉 전부터 큰 주목을 받고 있다. 

이마트24는 광복절의 의미를 되새길 수 있고, 고객들이 재미있게 참여할 수 있는 이벤트를 고민하던 차에, 영화 ‘봉오동전투’와의 협업을 기획하게 됐다.

봉오동전투가 일본군을 상대로 승리를 거둔 독립군의 이야기라는 점과 영화 속 ‘전투식량’이라는 스토리와 재미를 더한 상품 출시를 통해, 브랜드 이미지 제고 효과를 얻을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 영화 ‘봉오동전투’ 속 전투식량 3종 출시 

우선, 영화 ‘봉오동전투’에서 모티브를 얻은 FF(FRESH FOOD)상품 3종을 출시한다. 

영화 스토리를 반영해 전쟁터에서 먹는 전투식량을 콘셉트로 했으며, 바쁘고 치열하게 살아가는 하루를 ‘전쟁터’에 비유한다는 점에서 착안해, 전투식량을 먹고 힘내자는 재미있는 의미도 담겨있다. 


‘반합옛날도시락’은 군대에서 사용하는 국방색의 반합(군대보급식기)모양을 재현한 2단형 도시락을 만들어 재미를 더했다. 


도시락 하단부에는 계란후라이와 밥이 들어있고, 상단부에는 제육볶음, 멸치 등 비빔재료와 일반 고추장 대신 군에서 사용하는 ‘맛다시’ 양념장으로 구성되어 있는 것이 특징이다. 가격은 3,900원이다.


‘불닭폭탄주먹밥’은 대표적인 전투 식량 중 하나인 주먹밥으로, 폭탄모양을 형상화 했다. 매콤한 고추장볶음비빔밥에 불닭볶음토핑이 들어가며, 겉은 김 가루로 감싸 만들었다. 가격은 2,000원이다. 



‘전투버거’는 군인들이 군대에서 즐겨먹던 일명 ‘군대리아’를 콘셉트로 한 상품으로, 불고기패티, 양배추샐러드, 에그샐러드, 치즈, 딸기잼으로 구성됐다. 가격은 2,200원이다.


이번에 선보이는 전투식량 3종은 7월 24일부터 8월 21일까지 4주동안 한정적으로 판매한다. 



■ 봉오동전투 영화예매권 증정 및 시사회 초청 이벤트 

FF상품 3종 출시와 함께, 고객 참여형 애플리케이션 이벤트도 진행한다. 

이번 신상품 3종 중 하나를 구매하고, 이마트24 앱에서 통합바코드로 스탬프를 적립하면 추첨을 통해 500명에게 봉오동전투 영화예매권(1인 2매)을 증정한다.
 
봉오동전투 상품 1종을 구매하면 스탬프 1회가 적립되며, 상품을 많이 구매할수록 당첨확률이 높아진다. 

이벤트는 7월 25일부터 8월 11일까지 진행된다. 당첨자 발표는 8월 12일에 있을 예정이다.  

이와 함께, 이마트24 모바일 앱을 통해 ‘출석체크 이벤트’도 진행한다.

출석체크를 할 때마다 이마트24 단독 시사회 이벤트에 자동으로 응모가 된다. 

이마트24 당첨자 총 100명에게 봉오동전투 출연배우가 참석하는 영화 시사회(8월 5일, 서울 코엑스 메가박스) 초청권(1인 2매)을 증정한다. 

출석체크 이벤트는 7월 28일까지 진행되며, 당첨자 발표는 7월 29일이다.

이번 이벤트는 봉오동전투 영화를 통해 독립의 의미를 생각해 보는 계기를 마련하고, 소비자들이 재미있게 참여할 수 있도록 하기 위해 기획됐다. 

이 외에도, 이마트24는 3.1절, 한글날 등 국가기념일에 맞춰 다양한 마케팅 행사를 진행해 큰 호응을 얻어왔다.

올해 3월에는 3.1절 운동 100주년을 맞아 애국마케팅을 진행해, 하루e리터 생수와 원두커피 컵에 태극문양을 부착하고 판매 금액의 1%를 유관순 열사 기념사업회에 지원했다.

지난 해 한글날에는 국기 게양을 독려하기 위해 순 우리말을 넣어 만든 태극기를 이마트24 전 점포에 부착하고, 스마트폰용 미니 태극기 스티커 100만 장을 무료로 제공하는 행사도 펼쳤다. 

또한 한글문화연대가 추천한 ‘아리아리’, ‘깜냥깜냥’등 아름다운 순 우리말 11개를 도시락 12종 라벨에 붙여 판매하는 등 순 우리말을 널리 알리기 위한 행사를 진행한바 있다. 

이마트24 안혜선 마케팅 담당 상무는 “이처럼 이종업종과의 컬래버레이션은 이번이 처음으로, 스토리와 재미를 더한 차별화된 상품과 마케팅을 통해 젊은 고객들에게 이마트24 브랜드를 인지시킬 수 있는 계기가 될 것으로 본다”며,

“봉오동전투 영화화의 협업은 올해 초부터 기획하고 준비해 온 것으로, 상품과 영화에 대한 주목도를 높임으로써 시너지 효과를 낼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고 전했다. 


2019.07.23 (화)


Home > SSG DAILY/PRESS
이마트에 가면 “홍합 1박스가 5,980원, 소라 1박스가 9,900원”
이마트 ‘더 담아 더 기쁜 수산물 축제’
#이마트


“바캉스철, 조개구이 해먹을까”.

이마트는 25일(목)부터 31일(수)까지 ‘더 담아 더 기쁜 수산물 축제’ 행사를 열고 바캉스 시즌에 소비가 증가하는 어패류와 구이용 새우를 박스로 기획해 30~40% 가량 저렴하게 판매한다. 

같은 기간 생연어회와 생고등어 등 인기 수산물도 대용량 팩으로 기획해 판매한다.

행사상품으로 어패류는 우선 새꼬막/소라(피뿔고둥)/개조개/홍합 등 어패류 4종을 2.5kg 한 박스에 담은 ‘한박스 모둠조개’를 9,900원에 판매한다. 

이마트는 조개구이 등 야외 바비큐 수요가 높은 어패류들을 엄선해 바캉스철 먹거리로 상품을 기획했다.

또한 개별상품으로 남해안 홍합(진주담치)을 2.5kg 박스에 5,980원, 서해안 소라(피뿔고둥)를 1kg 박스에 9,900원, 남해안 개조개(자연산 대합)를 1kg 박스에 9,900원에 판매한다. 

특히 이 가운데 홍합은 기존 판매가 대비 40% 가량 저렴하다.

또한 흰다리새우(말레이시아산/해동) 역시도 20마리(大)를 1박스에 담아 9,900원에 판매한다.

이와 함께 이마트는 인기 선어도 대용량으로 기획해 판매한다.

우선 ‘내가 만드는 생연어회’를 기존 대비 33% 할인해 100g당 3,880원에 판매한다. 

얇게 썰어져 있던 기존 회 상품과 달리 이 상품은 덩어리 형태의 횟감을 소비자들이 원하는 양만큼 구매해 DIY 형태로 가정에서 썰어먹을 수 있도록 함으로써 가격을 30% 가량 낮췄다. 

손질 생고등어 역시도 4마리를 1팩으로 포장해 1만 원에 판매한다. 

한편 이마트는 대용량 수산물을 기획함으로써 상품 가격의 20~25% 가량을 차지하는 포장비/물류비 등을 절감할 수 있게 됐다. 

개별포장비를 줄이기 위해 단량을 과감하게 늘리고, 특수포장 대신 아이스박스와 얼음을 넣어 생산지에서 포장한 그대로 매장에서 판매함으로써 유통과정을 크게 간소화했다.

이전에도 이마트는 대용량 상품을 선보여 큰 인기를 끌었다.

실제 이마트는 지난 7월 11일부터 17일까지 일주일 동안 감자를 '톤백' 형태로 들여와 100g에 100원이라는 파격가로 판매해 총 150톤의 판매고를 올렸다. 

전년 동기 대비 매출 신장율로는 80% 수준에 해당하는 수치다.

이 당시 이마트는 농가와의 사전계약재배를 통한 ‘농가 직거래’ 매입 시스템에 더해 물류비용 최소화를 위해 ‘톤백’ 방식을 도입했다. 

톤백이란 일종의 대형 ‘마대자루’로 자루 1개에 약 550kg의 감자를 담을 수 있는 대형 자루다.

이마트는 산지에서 감자를 수확해 흙을 씻어내지 않은 상태로 이 톤백에 담은 후 이마트 후레쉬센터(경기도 이천시 소재)를 거쳐 톤백 상태 그대로 매장에 진열시킴으로써 개별 포장/작업/물류 비용을 절감함으로써 가격을 크게 낮췄다.

감자 뿐만 아니라 과일 역시도 마찬가지다. 

만원짜리 4장에 자두/살구/키위/수입포도 등 다양한 종류의 과일 8~9kg를 구매할 수 있을 정도로 저렴하게 기획했다.

전반적인 과일 작황 호조 속에 이마트는 지난 6월 27일부터 7월 3일까지 ‘배터지게 먹는 자두’를 3kg짜리 대용량 팩으로 기획해 1만1,800원에 판매해 일주일간 총 250여톤(10억원 가량)을 판매한 바 있다.

이에 이마트 이홍덕 수산팀장은 “품질 좋은 상품을 저렴한 가격에 공급하기 위해 다양한 시도들을 벌이고 있다”며,

“이번 테스트 판매 후 반응이 좋으면 제철 수산물에 대해 분기별 행사를 검토하고 있다”고 밝혔다.


2019.07.23 (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