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k딸기

Home > pk딸기
Home > SSG DAILY/PRESS
이마트, 7월 초에 햇사과 ‘썸머킹’ 판매
“ 철 없어진 과일 ”
#이마트


품종개량과 재배기술의 발달로 과일의 철이 없어지고 있다.

  

이마트가 국산 햇사과 중 가장 빠르게 선보이는 신품종 햇사과인 ‘썸머킹(햇초록사과, 1.3kg/봉)’을 오는 10일(수)까지 행사가인 7,980원에 판매한다. 


보통 햇사과가 7월 말에서 8월 초에 처음 나오는 것에 비교해 보름 이상 빠르다.


‘썸머킹’ 사과는 일반적으로 알고 있는 해외품종의 초록빛 사과 ‘아오리(쓰가루)’와 달리 국내 농촌진흥청(군위사과연구소)에서 부사와 골든델리셔스를 교배해 개발한 신품종이다.

  

7월 초에 사과를 맛보기 위해서는 지난 해 생산되어 저장된 부사를 먹거나 7월 하순까지 기다려 아오리 품종이 출시되기를 기다릴 수 밖에 없었다. 

  

하지만, 이번에 이마트가 판매하는 ‘썸머킹’ 사과의 경우, 색택이 초록빛인 7월 초부터 수확 및 판매가 가능하다.

  

7월 초에는 초록빛으로 180~200g 작은 사이즈로 수확된다. 당도는 9~11브릭스로 보통 사과보다 단 맛은 조금 떨어지지만 아삭한 식감과 새콤한 맛이 특징이다.

  

이후 7월 중순이 넘어가면 초록색 색택에 빨간 색택이 조금씩 올라오면서 당도가 11~13브릭스까지 올라간다. 


크기도 7월 초보다 약간 큰 200~260g 수준이다.

  

이처럼 이마트에서 기존에 판매하지 않던 신품종 과일들을 선보이는 것은 차별화 경쟁력을 위해 제철이 아닌 시즌에도 희소성이 있는 과일을 선보이기 위한 동시에, 과일 품종이 지속적으로 개량되고 재배기술이 발달하면서 ‘철이 없는 과일’이 대중화 되는 것이 가능해지고 있기 때문이다. 

  

사과 뿐 아니라 이마트는 본격적으로 황도를 판매하기 시작하는 8월보다 한 달 이상 빠르게 나오는 조생 품종인 그린황도 복숭아를 선보여 소비자들에게 큰 인기를 끌고 있다.

  

일반 황도 복숭아보다 한 달 이상 빠른 6월 말 출시되는 그린 황도 복숭아는 당도가 높고 과즙이 많은 것이 특징이다.

     

실제, 이마트는 지난 6월 27일~7월 3일까지 그린황도 복숭아를 판매, 준비한 물량 30톤보다 20톤이나 많은 50톤(5억)을 판매했다. 


이는 지난해 같은 기간 보다 무려 233% 증가한 매출이다.


한편, 이마트의 프리미엄 마켓인 ‘PK마켓’은 한 여름에도 불구하고 딸기를 판매하고 있다. 


여름 딸기인 ‘PK딸기(500g, 14,000원)’를 지난 6월에 PK마켓 하남/고양/위례, SSG푸드마켓 청담/도곡에서 선보였다.

  

일반적으로 딸기는 저온에서 잘 자라는 특징이 있기 때문에 국내에서는 보통 10월 말부터 4월까지 출하되지만, PK딸기는 고온에 강한 품종이어서 국내에서 딸기 수확이 되지 않는 6월부터 10월까지 수확 및 판매가 가능하다. 


이처럼 한여름에도 맛볼 수 있는 PK딸기는 희소성으로 고객들로부터 좋은 반응을 얻으며, 매장에 입고되는 날 전부 ‘완판’되는 기록을 보이고 있다.

  

이마트 김승찬 과일 바이어는 “고개들에게 기존에 경험하지 못한 맛과 다양한 선택지들을 보여주기 위해 새로운 상품들을 찾고 있다”며, 


“앞으로도 기존에 판매하지 않았던 더 다양한 상품들을 선보이기 위해 노력하겠다”고 밝혔다. 




2019.07.08 (월)

Home > SSG DAILY/PRESS
프리미엄 슈퍼마켓 PK마켓와 SSG푸드마켓 신품종 딸기 출시!
지금 시기에 딸기가?
#이마트


이제 PK마켓/SSG푸드마켓에서는 1년 내내 딸기를 구매할 수 있다.


프리미엄 슈퍼마켓 PK마켓/SSG푸드마켓이 한여름에 먹는 신품종 ‘PK 딸기(500g/팩)’를 단독 출시한다.


충남 공주 지역에서 시험재배에 처음 성공해 첫 수확한 신품종 딸기로, 기존 여름철에만 잠시 판매되는 여름 딸기와 달리 6월부터 겨울 딸기가 출시되는 10월말까지 운영된다. 


판매 점포는 PK마켓 하남/고양/위례, SSG푸드마켓 청담/도곡이며 500g에 1만4,800원에 판매한다.


PK딸기는 아삭한 식감과 단단한 경도가 특징이며, 기존 잠시 출하되는 여름 딸기와 달리 당도와 향도 높은 편이다.



2019.06.18 (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