화이트와인

Home > 화이트와인
Home > SSG DAILY/PRESS
신세계백화점, 프리미엄 샴페인! 마시고 구매할 수 있는 대규모 와인 할인행사 펼쳐
샴페인, 마셔보고 구매하세요
#신세계백화점


신세계백화점이 프리미엄 샴페인을 맛보고 구매할 수 있는 이색 와인행사를 연다.

이달 8일부터 연중 단 한번 만날 수 있는 최대 와인행사인 ‘뱅 드 신세계’를 열고 최대 80% 수준의 대규모 할인 판매를 비롯 그간 없었던 특별한 시음 공간을 선보인다.

먼저 본점에서 글로벌 브랜드 ‘루이 비통’을 보유한 LVMH그룹의 대표 샴페인 ‘뵈브 클리코’와 함께 특별한 시음 행사를 펼친다. (8/8~18)

이 행사는 1만 원을 내면 뵈브 클리코 샴페인 한잔과 치즈, 캐비어 등 페어링 푸드까지 모두 즐길 수 있다.

시음 후에 구매를 결정할 수 있도록 도울 뿐 아니라 전문가로부터 해당 브랜드와 제품에 대한 깊이 있는 설명도 들을 수 있어 재미를 더했다.
 
강남점에서는 프랑스 보르도 지역의 21세기 최고의 빈티지로 꼽히는 2005년 그랑크뤼 와인을 단독으로 선보인다.

샤또 오존 500만 원, 샤또 파비 100만 원, 샤또 라피트 로쉴드 150만 원, 샤또 라빌 오브리옹 블랑 70만 원 그간 국내에서 구하기 쉽지 않았던 희귀 와인들을 행사 기간 중에만 한정 판매한다. (8/8~14)

글로벌 프리미엄 와인들을 현지 가격 그대로 선보이는 행사도 마련됐다.

영화 007에서 제임스본드가 즐겨 마신 와인으로 유명한 샤또 앙젤뤼스 38만 원(현지가 250유로), 이탈리아를 대표하는 와인인 오르넬라이아 23만 원(현지가 150유로) 등 총 20여종의 유명 와인을 현지가 수준으로 판매한다.

한여름 무더위를 날려줄 스파클링 와인과 화이트 와인도 초저가로 선보인다.

디자이아(스페인), 레 모레(이탈리아) 등 1만 원 이하 스파클링 와인은 물론 과거 찰스왕세자와 다이애나비 웨딩 샴페인으로 알려진 ‘찰스하이직’ (10만 원),

닉슨 대통령이 베이징 회담서 ‘평화를 위한 축배’에 사용해 유명세를 탄 ‘슈렘스버그 블랑드블랑’ (5만 9천 원) 등 프리미엄 스파클링 와인도 큰 폭으로 할인에 나선다.

또 얄리 1만 원, 펜폴즈 2만 원, 올드소울 샤도네이 3만 원 등 1~3만 원대 합리적인 가격의 다양한 화이트 와인도 30여 종 이상 준비됐다.

브랜드별 사은품도 풍성하다.

신세계 L&B에서는 200만 원 이상 구매 시 조선호텔 아리아 식사권을 증정하고, 나라셀러에서는 50만 원 이상 구매 시 와인 디켄터를 사은품으로 준비했다.

신세계백화점 식품생활담당 김선진 상무는 “레드 중심의 와인 수요가 샴페인, 스파클링 등으로 다양하게 변화함에 따라 고객들이 직접 맛보고 즐길 수 있는 이색 체험공간을 준비했다”며,

“역대 최대 할인율과 물량, 세계적인 한정상품 등을 앞세워 휴가철 와인 수요를 선점해 나갈 것”이라고 말했다.




2019.08.06 (화)


Home > SSG DAILY/PRESS
신세계백화점, 와인 성수기 앞두고 오는 31일부터 2주간 ‘상반기 와인 결산전’ 전개
휴가철 앞두고 와인 ‘득템’ 하세요!
 
#신세계백화점


신세계백화점이 여름 휴가철을 앞두고 와인을 좋은 가격에 ‘득템’ 할 수 있는 기회를 마련했다.


오는 31일부터 6월 13일까지 상반기 마지막 와인 대형 할인 행사인 ‘상반기 와인 결산전’을 전국 9개점에서 릴레이로 펼치는 것. [점별일정 별첨 참조]


이번 행사는 올해 상반기 신세계백화점 와인샵에서 가장 많은 사랑을 받아온 인기 와인들을 모아 정상가 대비 30%에서 최대 80% 할인된 가격에 판매한다.


특히 행사 상품의 약 70%정도를 정상가 대비 50%이상 할인해 상대적으로 가격 부담이 적은 5만원대로 맞춰, 가격대비 고품질의 와인을 구매할 수 있다.


행사장 구성도 화이트/스파클링 와인 모음, 프리미엄 와인 기획전, 상반기 인기 TOP 10, 1/2/3만원 균일가의 4가지 테마로 분류해 고객들이 원하는 상품을 손쉽게 찾을 수 있게 했다.


우선 최근 인기가 급증하고 있는 ‘화이트/스파클링 와인 모음’을 선보인다.


먼저 스파클링 와인의 대표격인 ‘칸티 모스카토 다스티 골드에디션’을 2만원, 화이트 와인에서는 정상가 22만원인 ‘트림바크 리슬링 프레데릭 에밀 10’을 9만9천원에 판매한다.


프리미엄 와인 기획전에서는 역사와 전통을 자랑하는 고가 프리미엄 와인을 한정 기획가로 준비해 세계 최고 와인으로 꼽히는 ‘샤또 라피트로쉴드’를 정상가 대비 약 22% 할인한 119만원, 정상가 69만원인 ‘도미누스’를 48만원에 선보인다.


상반기 중 고객들에게 가장 많이 선택 받은 상위 10위 인기 와인을 선별해 구성한 ‘상반기 인기 TOP 10’에서는 아르헨티나 현지 판매 1위인 ‘우나니메’를 60% 할인해 4만 9천원에 선보인다.


‘1/2/3만원 와인 균일가전’도 진행해 와인 초보부터 애호가까지 다양한 와인을 특가로 만날 수 있는 자리를 준비했다.


최근 6월은 새로운 와인 성수기로 떠오르고 있다.


실제 지난해 신세계백화점의 월별 와인 매출 비중을 살펴보면 6월은 8.9%를 나타내 연말인 12월과 두번의 명절에 이어 4위를 기록할만큼 고객들의 관심이 높은 것으로 나타났다.


대개 연말ㆍ명절 등에 와인 선물 수요가 급증하는 것을 감안하면 특별한 이슈가 없는 월(月)중에서는 6월이 가장 높은 것.


이는 6월 중순 이후부터 9월초까지 이어지는 여름 휴가철을 앞두고 일찌감치 휴가지에서 마실 와인을 구매하는 고객들이 늘기 때문이다.


또한 몇 년 전부터 시원한 청량감으로 여름에 마시기 좋은 스파클링 와인이 큰 인기를 끌면서 본격적으로 더위지기 시작하는 6월에 많이 찾는것도 한몫을 하고 있다.


특히 예전에는 스파클링 와인을 고를 때 고객들이 달콤한 맛이 강한 ‘모스까토’ 위주로만 찾았다면 이제는 와인이 대중화 되면서 프랑스 샴페인 뿐만 아니라 세계각국의 드라이한 스파클링 와인들까지 고르게 찾고 있다.


이를 증명하듯 신세계백화점 연도별 스파클링 와인 매출 신장률을 보면 2017년에 9% 였던 신장률이 2018년 30%까지 수직 상승했고, 올해 1분기(1~3월)에도 52% 신장한 수치를 보였다.


신세계백화점 식품생활담당 김선진 상무는 “이번 ‘상반기 와인 결산전’은 올 상반기 가장 인기가 있었던 와인들을 합리적인 가격에 만날 수 있는 절호의 기회”라며,


“휴가철에 임박하여 구매하는 것보다 이번 행사에서 일찌감치 준비한다면 본인이 좋아하는 와인이나 유명와인을 최대 80%까지 저렴하게 구매할 수 있어 와인 초보부터 전문가까지 많은 고객들이 찾을 것으로 보인다” 라고 말했다.



2019.05.29 (수)

Home > SSG DAILY/PRESS
서울 웨스틴조선호텔 “도심에서 19세기 프랑스 살롱 문화를 만나다” 합리적인 가격에 즐기는 특급호텔 와인 살롱
“서울 도심에서 프랑스 와인 살롱을”
 
#신세계조선호텔


서울 웨스틴조선호텔 로비층에 위치한 컨템포러리 와인&다인 레스토랑인 나인스 게이트(The 9th Gate)가 파격적인 구성과 가심비로 와인 애호가들에게 인기가 높았던 와인 프로모션 ‘블랑 루즈(Blanc Rouge)’의 시즌 2를 선보인다.


블랑 루즈 시즌 2 프로모션은 5월 3일(금)부터 6월 1일(일)까지 매주 금요일과 토요일 밤 9시부터 이용 가능하며, 일별 10팀 한정으로 운영되는 예약제다. 


이번 블랑 루즈 2 프로모션 시즌 2는 1등급 샤또인 로칠드 가문의 연회 와인인 ‘바롱 드 로칠드 브뤼 샴페인 (Champagne Barons de Rothschild Brut)’, 프리미엄 와인 2종 그리고 아티장 치즈 3종과 올리브 피클로 고객들의 입맛을 사로 잡는다.  


앞서 지난 3월 나인스 게이트가 처음으로 선보인 블랑 루즈 시즌 1 프로모션은 고객들이 ‘블랑(Blanc)’을 선택하면 화이트와인 2종과 레드와인 1종을 7만 5,000원에, ‘루즈(Rouge)’를 선택하면 레드와인 2종과 화이트와인 1종을 8만 5,000원에 제공한 바 있다. 


이와 함께 풍미 깊은 트러플 프렌치 프라이와 올리브 피클이 곁들여졌다.  


새롭게 단장한 블랑 루즈 시즌 2는 가심비와 치즈 카트 서비스가 더해져 고객들의 마음을 사로 잡는다. 


고객들이 하얀색을 뜻하는 프랑스어인 ‘블랑(Blanc)’을 선택하면 나파벨리의 대표적인 부티끄 화이트 와인인 ‘파 니엔테 샤도네이 2017’ 1병을 추가로 제공하고, 붉은색을 뜻하는 프랑스어인 ‘루즈(Rouge)’를 선택하면 칠레를 대표하는 몬테스 와이너리의 플래그쉽 레드 와인인 ‘몬테스 알파 M 2015’을 같이 즐길 수 있다. 


시즌 1과 달리 와인이 글라스가 아닌 병으로 제공되는 블랑루즈 시즌 2 프로모션은 고객들에게 가심비(가격 대비 심리적 만족)을 선물하며 각종 기념일에 로맨틱한 무드를 더한다.

 

블랑루즈 시즌 2의 또 다른 묘미는 ‘치즈 카트’다. 



프리미엄 치즈 3종을 즉석에서 잘라 플레이트에 담아주고, 치즈 종류와 어울리는 잼을 제공한다. 


고소하고 단맛이 인상적인 프랑스 경성 치즈 ‘콩테(Comte)’, 독특한 감칠맛과 우유 단맛의 프랑스 블루 치즈 ‘푸름 당베르 (fourme d’Ambert)’ 그리고 프랑스 노르망디 연성 치즈의 기원인 ‘리바로(Livarot)’가 고객들을 기다리고 있다. 


고객들은 잘라서 나오는 치즈를 맛보는 것과는 또 다른 재미를 느낄 수 있다. 


맛과 퍼포먼스를 모두 잡은 나인스게이트의 치즈 카트 서비스는 치즈를 잘 아는 애호가에게도, 치즈를 처음 접하는 고객에게도 이색적인 치즈 경험을 선물한다.  


나인스 게이트 오치윤 지배인은 “생각과 취향을 공유하는 프랑스 살롱 문화가 새로운 라이프 트렌드로 떠올랐다”며,


합리적인 가격의 와인과 이색 치즈 서비스로 살롱 문화를 즐기는 고객들에게 특별한 미식 경험을 선물할 예정이라고 전했다. 


블랑 루즈 시즌 2의 가격은 블랑 13만 5천 원, 루즈 14만 5천 원이다. (세금, 봉사료 포함) 


와인 한 두 잔 부딪치며 소소한 일상을 나누고 싶다면? 서울 도심에서 만나는 와인 살롱, ‘나인스 게이트의 블랑 루즈’로 당신을 초대한다. 



2019.04.26 (금)

Home > SSG LIFE/COLUMN
와인과 음식
맛있는 마리아주
김설아

건강하게 먹고 마시며 즐겁게 사는 라이프스타일로 잘 알려진 이태리 사람들은 “좋은 와인은 맛있는 음식을 위해 존재한다”고 말합니다. 프랑스 인들은 와인과 치즈 등 서로 궁합이 잘 맞는 음식을 매칭하는 것을 두고 ‘마리아주(marriage, 결혼)’라고 부르는데요. 서로 다른 존재들이 만나 완벽하지는 않지만 은근한 조화를 이루며 하나가 되는 것. 이 얼마나 훌륭한 비유인가요! 결혼도 마찬가지겠지만 해보고 후회하는 것이 안하고 후회하는 것보다 낫다고 합니다. 미식의 즐거움을 새롭게 느끼고 싶다면 과감하게 시도해보는것은 어떨까요?

 

 

음식과 와인의 페어링, 세 가지 도전 포인트!


1. 이것저것 마구 시도해본다

 



먹고 싶은 음식과 마시고 싶은 와인 아무거나 매칭해봅시다. 몇 번의 성공과 실패 끝에 우선 내가 좋아하는 맛과 싫어하는 맛을 구분할 수 있게 되는데요. 와인과 음식 궁합이 실패해 맛없다고 느껴질 경우엔 음식을 먹고 와인을 마시기 전에 물을 한 모금 마시거나 담백한 빵 한 조각을 먹으면 된답니다.

 


2. 균형감(Balance)을 찾는다

 


 



농도가 진하고 무거운 스타일의 와인은 풍미가 진한 음식과, 가볍고 산뜻한 와인은 담백한 음식과 매칭하는 등 무게감이나 풍미 위주로 궁합을 맞추면 대부분 성공합니다. 비슷한 맛을 찾아보는 것도 좋습니다. 새콤한 소스의 샐러드에는 산미가 있는 화이트 와인, 달콤한 디저트에는 감미가 넘치는 스위트 와인으로 짝지으면 됩니다. 반대로, 짠맛이 도는 블루치즈에 달콤한 와인을 곁들이면 서로 다른 맛의 조화를 경험할 수 있는데요. 어느 쪽이든 와인과 음식이 서로 균형을 이루고 있으면 성공이랍니다.


 

3. 음식의 성질을 파악한다

 


 



먼저 주 재료를 파악합니다. 쇠고기 스테이크에는 당연히 진한 맛의 레드 와인이 어울립니다. 그 이후엔 조리법이나 소스, 음식의 스타일을 확인해 보는것이 좋습니다. 같은 닭고기라도 버섯과 향신료, 와인 소스를 듬뿍 넣어 졸인 마르살라 치킨은 부드러운 레드 와인이, 화이트 소스로 만든 닭가슴살 파스타라면 산뜻한 화이트 와인이 어울린답니다.

 

 

G7 X PEACOCK, 맛있는 마리아주 – G7 까베르네 소비뇽



 

까베르네 소비뇽은 색과 맛이 진하고 탄닌 성분이 많은 편이며 무게감이 있는 스타일입니다. 칠레나 호주, 미국 등 신대륙의 까베르네 소비뇽은 유럽산에 비해 조금 더 프루티한 경향을 보이는데요. 블랙체리, 감초의 달콤한 향에 때에 따라서 블랙페퍼, 바닐라 여운이 오버랩된답니다. 프랑스 보르도의 까베르네 소비뇽에 비교하면 탄닌의 떫은 맛이 덜해서 상대적으로 영(young)하게 마시기 좋습니다.

 

PEACOOK 추천안주

피코크 훈제 다리살 슬라이스는 녹차를 먹여 키운 국내산 오리의 다리살을 참나무로 훈연해 얇게 슬라이스한 제품입니다. 그냥 구워도 담백하지만 피코크 시즈닝 스파이스를 이용해 풍부한 향과 맛을 내는 요리로 만들 수도 있다. 시즈닝 스파이스는 페페로치노, 피클링, 쿠민, 넛맥 등 다양하게 준비돼 있습니다.

 

 

G7 X PEACOCK, 맛있는 마리아주 – G7 메를로



 


메를로는 부드러운 질감과 붉은 과일의 풍부한 향을 지녀 까베르네 소비뇽에 비해 여성적이고 매끄러운 스타일로 알려져 있습니다. 그러나 칠레 등 비교적 서늘한 원산지의 메를로 품종은 호주나 캘리포니아산에 비해 탄닌 함량이 높은 편이라 종종 까베르네 소비뇽으로 오해 받기도 하는데요. 메를로 품종은 레드 와인 중에서는 음식 매칭에 있어 넓은 스펙트럼을 갖고 있는 편입니다.

 

PEACOOK 추천안주

비프커리, 치킨커리는 특제 커리 분말로 만들어 깊고 부드러운 풍미가 일품인 일본식 커리. 풍부한 과일 향의 G7 메를로는 그냥 구워낸 소고기, 닭고기와도 잘 어울리지만 조금 더 새로운 맛에 도전해보고 싶다면 커리를 추천합니다. 고기 그대로의 풍미를 느끼고 싶다면 참나무 훈연 훈제족발도 좋습니다.

 

 

G7 X PEACOCK, 맛있는 마리아주 – G7 샤르도네



 

화이트 와인의 여왕이라 불리는 샤르도네는 산뜻한 레몬과 잘 익은 파인애플의 두 가지 면을 모두 지닌 품종입니다. 특히 오크통에 숙성하지 않고 신선한 상태로 만들어낸 G7 샤르도네는 레몬, 그린 애플 등의 상큼한 과일 향이 돋보여 시원하게 보관 후 잔에 담아 내면 어떤 종류의 음식과도 마법처럼 조화를 이룹니다.

 

PEACOOK 추천안주

무난한 매칭을 원한다면 피코크 쟌슨빌 폴라쉬 소시지. 상큼한 화이트 와인과 소시지는 독일 사람도 즐기는 매칭입니다. 조금 더 고난이도 페어링을 시도해보겠다면 순대가 들어있는 국물 떡볶이를 곁들이는걸 추천합니다. 화이트 와인 특유의 새콤한 맛과 향긋한 과일 향이 매운 맛을 덜어주고 의외로 순대와도 잘 어울린답니다.


 


Home > SSG STYLE/FOOD
소박하게 차린 봄상차림
봉골레 파스타
이마트

이탈리아어로 조개를 뜻하는 ‘봉골레’. 조개 국물을 기본으로 소스를 만들어 깔끔하고 담백한 맛이 특징입니다. 깨끗하게 해감한 조개에 화이트 와인으로 비린내를 날리고, 쫄깃한 조갯살과 담백한 파스타를 포크에 말아 즐겨보세요!

 




1. 큰 냄비에 물을 올려 소금과 올리브유를 넣고 면을 넣어 삶는다. 삶은 면을 오일에 버무려 둔다. 면 삶은 물은 1컵 남겨둔다.

2. 바지락은 껍질끼리 비벼 깨끗하게 씻고 여러 번 헹군다. 마늘은 꼭지를 자르고 칼 옆면으로 으깨둔다.

3. 올리브 오일을 두른 팬에 마늘을 넣고 볶다가 마늘이 황금색이 되면 바지락과 화이트 와인 2큰술을 넣고 뚜껑을 덮은 뒤 2분 정도 익힌다.

4. 바지락 입이 절반 정도 열리면 면 삶은 물을 붓고 살짝 졸인다.

5. ④에 스파게티 면을 넣고 30초 정도 잘 섞으며 익힌다. 소금·후춧가루로 간을 한다. 그릇에 담고 파슬리가루를 뿌려낸다.







Home > SSG DAILY/PRESS
봄나들이 시즌을 맞아 외식 및 베이커리 브랜드별 혜택이 풍성
봄맞이 프로모션 진행
신세계푸드
#신세계푸드

와인 30% 할인, 공연 무료티켓, 단체할인, 피크닉 용품 증정 등 다양한 혜택






종합식품기업 신세계푸드는 봄나들이 시즌을 맞아 외식 및 베이커리 브랜드별로 서비스 혜택이 풍성한 ‘봄맞이 프로모션’을 진행한다고 31일 밝혔습니다.

이번 프로모션에는 신세계푸드가 운영하는 올반, 보노보노 등 2개 외식 브랜드와 더메나쥬리, 달로와요, 밀크앤허니, 데이앤데이 등 4개 베이커리 브랜드가 참여합니다.

 

한식 브랜드 올반은 4월 1일부터 22일까지 평일 저녁 성인 6인 이상 예약시 연극 ‘아버지와 나와 홍매와’, ‘꽃의 비밀’ 티켓 2매를 무료 증정합니다. 단, 세종점, 대전세이점, 센텀시티점은 제외입니다. 또한 포장판매 메뉴인 올반 도시락을 4만원 이상 구매하면 봄나들이용 돗자리도 증정합니다. 단, 센트럴시티점, 센텀시티점은 제외입니다.

 

프리미엄 시푸드 레스토랑 보노보노(BONO BONO)는 4월 1일부터 한달 동안 피크닉 도시락을 구매하면 1만원당 보노보노 머그컵 1개를 증정합니다. 1회 구매시 최대 5개까지 받을 수 있다. 또한, 도시락을 10개 이상 사전 예약한 고객에게는 5% 할인 혜택을 제공합니다. 또한, 프랑스 고급와인 생산지 오메독의 레드와인 ‘샤토 바라토 크뤼 부르주아(Chateau BARATEAU Cru Bourgeois)’를 30% 이상 할인된 35,000원에 판매합니다. 화이트와인 ‘스칼리올라 파르팔레 모스카토 다스티(Scagliola Farfalle Moscato d’Asti)’는 15% 이상 할인된 31,000원입니다.


 

프리미엄 파티세리 디저트숍 브랜드 더메나쥬리(THE MENAGERIE)는 ‘치키타 바나나 푸딩’과 ‘상큼 딸기 푸딩’ 2종에 대해 4월 1일부터 1주일 동안 600원 할인된 3,900원에 판매하고 4월 8일부터 30일까지는 20% 할인 쿠폰을 전매장에서 선착순으로 제공합니다.

 

프랑스 정통 베이커리 브랜드 달로와요(DALLOYAU)는 딸기생크림롤과 후르츠생크림롤 등 롤케이크 2개를 동시에 구매하면 20% 할인된 24,000원에 판매합니다. 또한 딸기, 초코, 뮤즐리로 구성된 에클레어 3입 세트를 20% 할인된 7,120원에 판매합니다.

 

이마트에 입점해 있는 베이커리 브랜드 밀크앤허니(Milk And Honey)와 데이앤데이(Day And Day)는 ‘떠먹는바나나티라미수’, ‘떠먹는초코바나나’, ‘아몬드바나나크로와상’ 등 바나나를 사용한 제품과 유제품을 함께 구매 시 1,000원을 할인해 줍니다.

 

신세계푸드는 시즌에 맞는 프로모션을 바탕으로 고객에게 차별화된 혜택을 제공할 계획입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