홍어

Home > 홍어
Home > SSG DAILY/PRESS
반값 참굴비, 생대구, 문어 등 신년 파격가 판매
이마트 ‘새해 진귀한 수산물 모음전’ 연다
이마트
#이마트


이마트가 새해를 맞아 국내 어장에서 잡아올린 진귀한 수산물을 한 데 모은 '새해 진귀한 수산물 모음전'을 전점에서 1일부터 10일(수)까지 벌인다.


평소에는 마트에서 쉽게 접할 수 없었던 흑산도 참홍어를 비롯해 동해안 活해삼, 王피조개 등 프리미엄 수산물을 사전기획을 통해 가격을 대폭 낮추어 판매하는 것이 특징이다. 


먼저 흑산도 참홍어는 흑산도수협으로 부터 원산지 증명코드를 부여받은 ‘정품’ 흑산도 홍어다. 평소 마트에서는 아르헨티나산 등 수입 홍어를 판매하는 것이 일반적이지만 이번에는 새해를 맞아 이례적으로 ‘홍어 원조’인 흑산도 홍어를 들여와 판매한다. 삭히지 않은 생홍어로 아예 삭히지 않고 탕요리 등을 하거나, 기호에 따라 집안 베란다 등에서 원하는 만큼 삭혀 먹을 수 있는 것이 장점이다. 원물의 경우 100g당 7,980원에 미리 주문하면 구매할 수 있으며, 그 외에는 손질해서 판매한다. 손질 참홍어는 24,800원(180g), 탕찜용참홍어는 9,800원(300g)이다.


이어 동해안 활해삼은 이번에 이마트에서 아예 처음 선보이는 어종이다. 해삼은 주로 물량이 풍부한 남해안 해삼을 운영해왔다. 가격은 1봉에 9800원이다. 머구리(잠수부)가 직접 잠수해 손으로 잡아올린 것이 특징으로, 수심이 깊고 수온이 낮은 동해안에서 자라 붉은 색택이 뛰어나고 씹는 식감이 좋은 것이 특징이다. 왕피조개는 일본 수출용 사이즈인 1개당 100g 중량의 큰 사이즈 조개만을 선별해 피조개 특유의 쫄깃한 씹는 맛을 느낄 수 있는 것이 특징이다. 가격은 1박스(1.8kg)에 9,990원이다. 또한 대하 제철을 맞아 자연산 대하를 6,980원(100g)에 판매한다. 1kg당 12미 내외의 큰 사이즈 대하를 선별했다.


이 밖에도 신년맞이 할인전으로 식탁에 자주 오르는 주요 인기 수산물을 최대 50% 할인 판매한다. 먼저 국내산 수산물로 기획 반값 참굴비는 18,800원(10미/1.2kg), 손질 제주 은갈치(소)는 8,880원(6마리)에 판매한다. 또한 생대구는 신세계포인트 회원을 대상으로 40% 인하해 1kg 내외 상품을 10,800원에서 할인한 6,480원에 판매하고, 3kg 내외 상품은 39,800원에서 할인한 23,880원에 판매한다. 이어 생 바다장어는 8,700원(3미), 남해 생홍합은 1,880원(1kg), 국산 문어(소)는 10,000원(1마리)에 판매한다.


수입 수산물로는 손질한 노르웨이 고등어를 16,800원(1.8kg), 미국산 분홍새우살 1+1 상품을 16,800원, 대만산 오징어(대)를 1,880원(1마리)에 판매한다. 이 밖에도 이마트는 신년 볼거리로 개복치, 상어, 가오리 등 대형 수산물을 18개 매장에 벌크 진열을 하고 눈길을 끌 예정이다.


국내 어족자원 감소로 수산업계가 지속적인 어려움을 겪고 있는 가운데 이마트는 지난해부터 매주 수요일을 ‘수산물 먹는 날’로 지정해 할인행사를 벌이는 등 다양한 노력을 펼쳐왔다.


이마트 염이용 수산 바이어는 “이번 신년 행사도 수산물에 대해 사람들의 관심을 환기시키고 소비를 활성화시키기 위한 차원”이라며 “올해도 특산 어종을 중심으로 다양한 신규MD를 선보일 계획”이라고 밝혔다.


 

2017.1.1 (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