홈패션

Home > 홈패션
Home > SSG DAILY/PRESS
호텔 이불로 불리던 ‘구스’침구 가격대 낮아지며 겨울 침구의 대명사로
겨울침구 대세 된 ‘구스’
#신세계백화점


가볍고 푹신한 침구의 대명사인 구스 이불이 롱패딩에 이어 겨울 대세로 떠오르고 있다.


본격적인 한파가 시작되며 롱패딩 등 겨울 방한용품 시장에 구스 바람이 다시금 불고 있는 가운데 최근 홈패션 침구에도 구스 열풍이 불고 있다.


가벼우면서 통기성이 우수한 구스 침구의 경우 예전에는 일부 전문 브랜드 에서만 선보였지만 최근에는 대부분의 침구 브랜드에서도 구스 소재의 침구를 속속 출시하면서 겨울 침구를 대표하는 상품으로 자리잡은 것.


실제 겨울 침구 준비를 시작하는 지난 10월부터 11월 말까지 신세계백화점 침구 매출을 살펴보면 전체 5.8% 신장한 가운데 구스 침구 매출 비중이 60% 가량을 차지하고 있다.


2015년만해도 구스 침구 비중이 10%대였던것에 비하면 3년이라는 단기간에 판매 비중이 40% 포인트 가량 늘어난 것이다. 


특히 일부 브랜드들은 구스 침구가 매출의 80% 이상 차지할 만큼 큰 인기를 얻고 있다.


이러한 구스 침구의 인기는 낮아진 가격에 있다.


그동안 구스 침구는 100만원이 훌쩍 넘는 고가 프리미엄 침구로 고객들이 선뜻 구매하기 어려워 이른바 ‘호텔 이불’로 불려왔지만, 1~2년 전부터 홈패션 브랜드들이 기존 완제품 수입에서 벗어나 헝가리, 폴란드 등에서 구스 충전재를 수입 후 국내 공장에서 제조하는 방식을 도입하면서 50~60만원대까지 가격이 낮아져 고객들의 접근성이 한결 쉬워졌다.


고객들의 인식의 변화도 구스 침구 인기에 한 몫 하고 있다.


‘구스 침구’가 겨울 이불이라는 고정관념에서 벗어나고 있는 것. 


폭염이 기승을 부리는 여름에 에어컨을 키고 잠을 자는 가정이 많아지며 여름에도 부드럽고 폭신한 촉감의 구스 이불을 찾는 고객이 늘고 있다.


실제 2~3년전만해도 여름철 백화점 생활매장에서 구스 침구를 찾아보기 힘들었지만 최근에는 한여름에도 얇은 여름용 구스 이불을 쉽게 찾을 수 있다.


이를 증명하듯 한 여름을 앞둔 올해 5~6월 신세계백화점의 홈패션 침구 전체매출 중 구스 침구 비중은 약 20%를 기록했다.


또한 예전에는 양모 등 두껍고 무거운 침구가 잠자리의 안정감을 준다고 생각했지만 호캉스(호텔+바캉스)나 해외여행을 통해 가볍고 푹신한 구스 이불을 경험한 고객들이 가볍지만 촉감이 좋고 보온성이 뛰어난 구스 제품을 많이 찾고 있다.


이에 신세계몰에서는 오는 16일까지 구스 전문브랜드 소프라움 특가 상품을 판매해 정상가 135만원의 모스코우구스다운 침구(퀸사이즈)를 39만원에 단독으로 판매한다.


또한 센텀시티점(11/23~2019년 1/31일)과 대구신세계(11/30~12/20)에서도 구스 전문브랜드인 ‘구스앤홈’의 장기 팝업스토어를 진행해 다채로운 특가상품을 선보인다. (팝업매장 기간은 추후 연장가능)


대표상품으로는 구스 이불, 베개 등으로 구성된 정상가 176만8천원 호텔베딩6종세트를 69만원, 정상가 118만원 헝가리 구스다운 이불 속통(퀸사이즈)을 59만원에 판매하고 정상가 39만9천원의 파우더 구스차렵이불(퀸사이즈)를 17만9천원, 정가 21만8천원의 3중구스베개솜을 6만9천원에 선보인다.


신세계백화점 식품생활담당 김선진 상무는 “북유럽이나 일본 등 해외의 경우 구스 침구가 이미 보편화 되어있지만 국내의 경우 구스 침구의 인기가 시작된지 1~2년이 채 되지 않았기 때문에 앞으로도 높은 성장세가 이어질 전망”이라며,


“따뜻한 구스가 올 겨울 침구시장을 이끌어 나갈 것으로 보인다”라고 말했다.



2018.12.12 (수)

Home > SSG DAILY/PRESS
결혼시기 늦어져 혼자 사는 남성 늘며 가전, 주방, 인테리어 매출 급증
알고 보니 집 꾸미기 남자들이 더하네
신세계백화점
#신세계백화점





패션과 화장품에 지갑을 열던 남성들이 집 꾸미기에 푹 빠졌습니다.

 

자신의 외모나 패션에 돈을 아끼지 않는 남성들이 이제 자신이 사는 집을 꾸미는데 지출을 늘리고 있는 것입니다.

 

실제로 신세계백화점이 연도별로 가전, 주방, 인테리어, 침구 등 생활장르의 매출구성비를 분석해보니, 매년 남성들의 매출비중이 꾸준히 늘고 있는 것으로 나타났습니다.

 

2011년에는 남성매출 비중이 30% 이상 되는 생활 장르는 오로지 남자들의 관심이 많은 TV와 스피커 등이 포함된 가전부문이 전부였습니다.

 

하지만 2015년 들어서는 주방, 인테리어 가구, 침구 모두 30% 이상의 비중을 보였으며, 특히 여성들의 전유물로 여겨졌던 가구 중심의 홈 인테리어는 남성들의 매출이 2014년부터 급격히 늘며 올해 처음으로 여성매출을 처음으로 넘어선 것으로 나타났습니다.

 

이는 결혼시기가 점점 늦어짐에 따라 구매력 있는 남성들이 혼자 사는 기간이 길어지면서 자신이 사는 집에 대한 관심이 높아졌기 때문으로 풀이됩니다.

 

특히, 상대적으로 여자 혼자 사는 집보다 남자가 혼자 사는 집에 지인들이나 친구들이 방문하는 경우가 잦기 때문에 남성들의 집 꾸미기에 대한 큰 관심도 한몫 한 것으로 보여집다.

 

신세계백화점 강남점 생활팀장 문용찬 부장은 “최근 남성들이 혼자 백화점 생활매장을 방문해 가전, 가구는 물론 주방용품과 식기류까지 구매하는 모습을 쉽게 볼 수 있다.”고 말하며 “각 생활 장르의 브랜드에 따르면 남성들은 대부분 손님 접대를 위한 것으로 테이블, 소파, 커피머신, 식기류, 와인잔, 인테리어 소품 등의 품목을 많이 구매하는 편”이라며,

 

“남성들은 자신의 집에 방문하는 지인들에게 사는 모습이 어떻게 보여지는지를 중요하게 생각하기 때문에 생활장르에서의 남성 매출은 앞으로도 지속적으로 늘 것으로 예상된다.”고 덧붙였습니다.

 

 

오는 23일부터 모든 생활장르 총망라해 선보이는 ‘메종 드 신세계’ 펼쳐





이에 신세계는 오는 23일부터 29일까지 일주일간 강남점 9층 이벤트홀과 7층 각 브랜드 매장에서 가전은 물론, 가구, 주방용품, 침구, 인테리어 소품까지 한방에 합리적으로 쇼핑할 수 있는 ‘메종드 신세계’를 펼칩니다.

 

1992년부터 신세계가 직접 운영해온 생활편집숍 ‘피숀’을 필두로 놋담, 아즈마야, 발리라, 아사셀렉션, 실리트, 휘슬러, 헹켈, 르크루제, WMF, 지앙 등 주방용품, 비트라, 허먼밀러, 레이지보이, 템퍼, 니나리찌메종, 바세티 등 홈패션, 삼성, LG, 위니아, 필립스, 테팔, 다이슨 등 유명 가전 브랜드들이 총출동해 인기 상품들을 최대 60% 할인된 가격으로 선보입니다.

 

이번 행사에서는 가격 할인은 물론 사은행사까지 진행해 더블로 쇼핑 혜택을 받을 수 있습니다.

 

행사기간 동안 생활장르에서30/60/100만원 이상 구매 시 각각 1만 5천원, 3만원 5만원, 삼성, LG, 위니아 가전 브랜드에서 100/200/300/500/1,000만원 이상 구매 시 5만원, 10만원, 15만원, 25만원, 50만원 상품권을 증정합니다.

 

이어 다름 품목에 비해 상대적으로 고가인 가전이나 가구 상품을 구입하는데 부담을 느끼는 소비자를 위해 신세계 씨티카드는 이례적으로 6개월 무이자 혜택도 준비했습니다.

 

 

브랜드 별 특가 상품, 사은품 풍성 


이번 행사를 위해 브랜드마다 특가 상품과 사은품도 다채롭게 마련했습니다.

 

먼저 주방장르에서는 핀란드의 실용적이고 세련된 식기 브랜드 ‘발리’에서는 모든 상품을 30% 할인하며, 빵 바구니를 18,800원 특가로 내놓고, 기능성을 강조한 디자인이 특징인 덴마크 생활 브랜드 ‘룸코펜하겐’에서는 콜랜더를 37,400원에 판매합니다.

 

현대적인 디자인으로 영국에서 인기를 끌고 있는 ‘로버트 웰치’의 요리책 스탠드 9만 6천원, 100% 영국 핸드페인팅 도자기 브랜드 ‘스틸라이트’ 머그잔 2만 4천원 등 올해 처음으로 선보이는 감각적인 생활 브랜드들을 특가로 만날 수 있습니다.

 

또한 피숀에서는 유럽에서 가장 역사가 오래된 이태리 도자기 브랜드 중 하나인 ‘리차드지노’의 탄생 280주년을 기념해 가장 유명한 상품 라인인 ‘베끼오 지노리 화이트 컬렉션’ 모든 상품을 20% 할인된 가격으로 선보입니다.

 

인테리어 가구와 홈패션에서도 다양한 특가 상품을 선보입니다.

 

1927년 세계 최초로 리클라이너를 개발하여 큰 인기를 끈 ‘레이지 보이’의 3인용 소파 472만원, 최고급 품질의 흰색 상품만을 선보이는 ‘화이트 리퍼블릭’의 코튼 침구 세트 20만 9천원, 애니멀, 디저트, 프랑스를 테마로 한 빈티지한 디자인의 프랑스 브랜드 ‘봉주르몽 쿠션’ 쿠션 커버를 5만 9천원에 판매합니다.

이번 행사를 위해 브랜드마다 준비한 사은품도 풍성합니다.

 

필립스 생생제면기 구매 시 미니 믹서기와 주방 저울, LG 디오스 김치냉장고 구매 시 모바일 상품권 20만원과 제습기 15L를 사은품으로 준비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