필립플레인

Home > 필립플레인
Home > SSG DAILY/PRESS
신세계인터내셔날, 휴가지를 빛내줄 바캉스 룩 출시
올 여름은 편안한 
바캉스 패션이 대세!
#신세계인터내셔날

본격적인 휴가 시즌이 다가오면서 휴양지 패션에 대한 관심도 뜨겁다. 


최근 남에게 보이기 위한 옷이 아닌 ‘나를 위한 패션’에 대한 선호도가 높아지면서, 올 여름 바캉스 룩도 편안하면서 트렌디한 스타일이 주목 받고 있다. 

실제로 이번 시즌 여행지 특유의 여유로움이 돋보일 뿐만 아니라 나만의 감각적인 스타일을 표현할 수 있는 의류, 소품들을 다양하게 만나볼 수 있다.

■편안하고 화사한 휴양지 커플룩

올 여름에는 머리부터 발끝까지 맞춰 입는 커플룩 대신 비슷한 디자인에 유사한 톤과 패턴을 섞어 입거나 차별화된 프린트로 통일감을 준 고급스럽고 색다른 커플룩이 인기다.

영국 정통 패션 브랜드리스(REISS)는 이번 시즌 브랜드를 대표하는 화려하면서도 독특한 플라워 패턴의 남녀 제품들을 다양하게 선보였다. 

은은한 핑크, 밝은 블루 플라워 패턴 등이 돋보이는 플레어 원피스는 여성스러움과 경쾌한 느낌을 모두 갖고 있어 휴양지에서도 안성맞춤이다. 

남성은 여기에 오렌지 색상의 화려한 하와이안 셔츠를 입어 티셔츠 하나만으로도 포인트가 되는 바캉스 룩을 완성할 수 있으며, 각자의 개성은 유지하면서도 은은하게 어울리는 새로운 개념의 커플룩을 연출할 수 있다.

스위스 럭셔리 브랜드 필립플레인(Philipp Plein)도 남녀가 커플로 입을 수 있는 화이트 반팔 티셔츠를 선보였다. 

여름철 필수품이라고 할 수 있는 화이트 티셔츠에 필립플레인만의 매력이 돋보이는 프린트와 장식으로 특색을 더했다.

남성용에는 브랜드의 상징인 해골 프린트와 큐빅 장식, 로고 레터링으로 브랜드의 정체성을 표현했으며, 여성용 티셔츠에는 이국적이면서도 로맨틱한 휴양지 느낌의 야자수와 석양을 그렸다. 

필립플레인은 서로 다른 남녀 프린트에 브랜드명과 로고 디자인, 보석 장식 등을 통해 통일감을 줘 완벽한 커플룩을 완성시켰다.



■다양하게 활용할 수 있는 특색 있는 가방들!

여행지에서는 소지품과 여분의 옷 등을 넣을 수 있는 커다란 크기의 가방부터 간단한 소지품을 넣을 소형 백까지 여러 개의 가방이 필요하다. 

각 패션 브랜드는 특유의 디테일을 넣어 포인트를 줬으며 용도에 따라 다르게 활용할 수 있는 다양한 가방을 선보였다.

크리스찬 루부탱은 그의 영감의 원천이라고 할 수 있는 포르투갈을 기념해 넉넉한 수납공간의 ‘포르투가바 토트백’을 선보였다. 

포르투갈의 따스한 풍경과 풍부한 역사를 생생하게 떠올리게 하는 디자인이 특징으로, 비즈와 프린지 장식 대담한 색상 등의 정교한 디테일이 고급스러움을 더하며 여행지에서 전체적인 룩에 포인트를 줄 수 있는 이상적인 여름 토트 백이다.

‘알렉산더왕’은 이번 시즌 스트리트 감성이 물씬 풍기는 감각적인 소형 백을 다수 선보였다. 

알렉산더왕의 대표 가방인 ‘마르티’의 미니 버전 크로스백은 화이트로 출시돼 여름철에 제격이며 작지만 내부에 넉넉하고 실용적인 수납공간을 갖춰 휴대폰, 여권, 지갑 등 필수 소지품을 넣기에 좋다. 

트렌드로 자리잡은 ‘페니팩(벨트백, 힙색)’도 다양한 색상, 스타일로 출시했다.

‘디스퀘어드2’의 페니팩은 앞부분에 플랩 포켓과 지퍼 로고 장식이 캐주얼한 느낌을 주는 제품으로 블랙과 레드의 색상조합으로 어떤 옷차림에도 포인트를 줄 수 있다.





■편안하면서 개성 넘치는 슈즈 총출동!

여행지에서는 장시간 이동 시 편안하며 특색 있는 디자인의 슈즈도 필수품이다. 

각 브랜드는 여행을 테마로 한다거나 로고를 포인트로 디자인한 슈즈를 다양하게 선보였다. 

격식 있는 로퍼부터 샌들, 슬리퍼까지 여행시 시간과 장소에 따라 선택해 착용할 수 있다.  

크리스찬 루부탱은 여행에서 영감을 받아 제작한 남성 슬립온을 선보였다. 

COLLAGE(콜라쥬) 컬렉션 제품 중 하나로, 주로 여행에서 영감을 받아 제품을 디자인하는 크리스찬 루부탱이 그가 좋아하는 여행지, 어렸을 때의 추억이 담긴 여행지 사진 등을 콜라주 작품으로 표현한 것이 특징이다.

숙소, 여행지에서 편하게 착용할 수 있는 슬리퍼 류도 다양하게 출시됐다.

디스퀘어드2는 스트랩 부분에 ‘ICON(아이콘)’ 레터링과 브랜드 로고가 함께 디자인된 캐주얼한 스타일의 블랙 슬리퍼부터, 스트랩 부분에 블랙 색상 로고가 입체적으로 표현된 화이트 색상 쪼리도 출시했다. 

모두 편안하게 신을 수 있는 기본 슬리퍼 형태다.

신세계인터내셔날 해외 브랜드 마케팅 담당자는 “장거리 여행뿐만 아니라 일상에서도 가까운 곳으로 훌쩍 떠나는 여행객들이 늘어나면서 여행 패션은 지속적으로 인기를 끌고 있다”며,

“이번 시즌에는 일상에서뿐만 아니라 여행지에서도 편안하게 활용할 수 있는 여유롭고 편안한 스타일, 고급스러운 프린트와 디테일의 의류, 소품들이 눈에 띈다”고 말했다.



2019.07.05 (금)



Home > SSG DAILY/PRESS
필립플레인, 이달 10일에 갤러리아 백화점에 국내 네 번째 매장 오픈해
필립플레인, 네 번째 매장 오픈
 
#신세계인터내셔날


신세계인터내셔날이 수입, 판매하는 스위스 럭셔리 브랜드 필립플레인(Philipp Plein)이 이달 10일 갤러리아백화점 명품관에 신규 매장을 오픈했다.


화려한 장식과 특유의 크리스탈 해골 무늬로 잘 알려진 ‘필립플레인’은 재미있고 도발적이면서도 장인정신이 돋보이는 컬렉션으로 국내에 많은 마니아 층을 보유하고 있는 브랜드다. 


필립플레인 갤러리아점은 신세계 본점, 강남점, 센텀시티점에 이은 국내 네 번째 매장으로, 갤러리아 명품관 이스트(EAST) 3층에 50.95㎡(15평) 규모로 자리를 잡았다. 


필립플레인은 브랜드 고유의 아이덴티티를 위해 전세계 매장을 모두 동일한 콘셉트로 운영하고 있다. 


이번 갤러리아점 또한 브랜드 특유의 분위기를 느낄 수 있는 다양한 인테리어 요소들이 눈길을 끌고 있으며, 갤러리아점만의 특별함을 더하기 위한 디자인이 가미돼 더욱 세련된 공간으로 연출됐다. 



매장 입구에 들어서면 브랜드의 상징인 스와로브스키 크리스탈 장식의 해골 조형물을 볼 수 있으며, 매장 전반에 블랙과 화이트 색상의 천연 대리석과 이태리산 타일을 사용해 브랜드의 고급스러운 이미지를 잘 표현했다. 


특히 필립플레인 갤러리아 매장에는 화려하게 빛나는 샹들리에를 설치해 웅장하면서도 고급스러운 느낌을 더했으며, 거울같이 반사되는 슈퍼 미러(mirror) 금속으로 만든 벽장과 집기들은 필립플레인의 화려한 의상과 소품을 더욱 돋보이게 해 준다.


필립플레인 갤러리아점에서는 브랜드 론칭 20주년을 맞아 새롭게 출시된 봄, 여름 컬렉션 ‘필립플레인 스릴러(Thriller)’를 만나볼 수 있다.


이번 컬렉션은 디자이너 필립 플레인이 사랑한 패션의 아이콘 마이클 잭슨(Michael Jackson)에게서 영감을 받아 제작됐다. 


마이클 잭슨의 장갑, 모자부터 빌리진(Billie Jean)의 양말까지 그를 떠올리게 하는 대표 제품들에 브랜드 특유의 밀리터리와 락앤롤 감성을 더했다. 


스릴러 컬렉션은 가죽과 데님, 반짝이는 라텍스, 골드 파이톤(뱀피) 등을 주요 소재로 사용했으며, 벨트와 버클, 가죽 장갑, 스트랩, 완장 등의 디테일을 더해 특별함을 더했다. 


퀼팅 가죽 트레이닝복과 단색 수트, 페도라 모자 등의 남성 컬렉션과 함께 바이커 재킷, 타이트한 데님, 몸매가 드러나는 이브닝 웨어 등 다양한 여성 컬렉션을 선보인다. 


이 외에도 브랜드 초창기에 출시됐던 ‘스트리트 쿠튀르’(스트리트 룩과 오트 쿠튀르(고급 맞춤복)의 조화) 제품을 새롭게 만나볼 수 있다. 


기존의 정통 밀리터리 파카에 패치워크와 메탈 장식, 카모플라쥬 패턴을 더해 현대적 감성의 후드 파카, 필드 재킷으로 재탄생시켰다.


신세계인터내셔날 필립플레인 브랜드 담당자는 “명품 브랜드가 집결한 청담동에 오픈한 이번 매장은 필립플레인의 진면목을 느낄 수 있는 특별한 공간이 될 것”이라며,


“브랜드 창립 20주년을 맞아 제작된 특별 컬렉션을 만나볼 수 있어 색다른 쇼핑의 재미를 느낄 수 있을 것”이라고 말했다. 

                 


2019.05.14 (화)

Home > SSG DAILY/PRESS
신세계인터내셔날, 투박한 어글리슈즈부터 스니커즈까지 2019년 봄 신상 운동화 출시
어글리슈즈부터 스니커즈까지!
 
#신세계인터내셔날



어글리슈즈부터 스니커즈까지 다양한 봄 신상 운동화를 만나보자!


스포티즘과 애슬레저의 유행으로 편안한 패션을 선호하는 고객들이 늘어나면서 운동화가 더욱 각광받고 있다. 


정장부터 캐주얼한 스타일에 이르기까지 운동화는 패션을 완성하는 필수품이 됐다.


이러한 트렌드를 반영하듯 각 패션 브랜드는 올 봄 브랜드의 개성이 돋보이는 다양한 디자인의 운동화를 앞다퉈 출시했다.


신세계인터내셔날이 올해 2월부터 새롭게 전개하는 스위스 럭셔리 브랜드 필립플레인(Philipp Plein)은 심플하면서 감각적인 '로우탑 스테이트먼트 스니커즈'를 출시했다.


로우탑 스테이트먼트는 블랙 색상의 남성용, 화이트 색상의 여성용으로 선보이는데 슈즈 곳곳에 브랜드 로고를 활용한 포인트 디자인을 적용해 브랜드 정체성을 드러냈다. 


신발 옆면에 부착된 육각형의 메탈 브랜드 로고가 돋보이며 운동화 끈에도 로고를 반복적으로 디자인했다. 


여성용 신발의 경우 두툼한 굽 전체에 브랜드 로고를 양각 처리해 포인트를 줬다.


크리스찬 루부탱(Christian Louboutin)은 착시를 의미하는 옵티컬 일루젼(Optical Illusions) 컬렉션을 통해 화려하면서 과감한 디자인의 어글리슈즈와 스니커즈를 출시했다.


아르헨티나 출신의 유명 아티스트 훌리오 르 빠크에게서 영감을 받아 제작된 옵티컬 일루젼 컬렉션은 옵티컬 아트(팝아트)와 키네틱 아트(움직이는 예술)적 요소가 잘 반영됐다. 


신발 전체를 감싸고 있는 다채로운 빛깔의 반짝이는 스터드는 주변의 빛, 착용자의 움직임에 따라 각기 다른 매력을 보여준다. 


수직으로 떨어지는 매끄러운 신발의 형태와 여러 색상을 조합한 컬러블록도 멋을 더한다.


스타 디자이너 브랜드 스텔라 매카트니(Stella McCartney)도 올 봄 브랜드 대표 어글리슈즈 ‘이클립스 스니커즈’를 화사한 색상으로 출시했다.  


이클립스 스니커즈는 2017년 첫 출시 이후 매 시즌 완판 행진을 이어가고 있는 제품으로 브랜드 특유의 모던하고 세련된 디자인이 돋보인다. 


두툼한 밑창이 편안한 착용감을 주며 올 봄 밝은 네온 색상을 반영해 계절에 어울리는 매력을 자아낸다. 


신발 측면과 뒷축에 새겨진 브랜드 로고가 또 하나의 포인트 디자인으로 작용한다. 


이 제품도 디자이너의 신념에 따라 동물성 소재를 일체 사용하지 않고 제작됐다.


필립플레인 마케팅 담당자는 “최근 편안하면서 실용적인 패션을 선호하는 사람들이늘어나면서 업무와 일상, 휴식을 뛰어넘어 활용할 수 있는 운동화 패션이 더욱 각광받고 있다”며, 


“어글리슈즈부터 스니커즈에 이르기까지 다양한 봄 신상 슈즈가 출시돼 옷차림에 맞춰 다양한 선택을 할 수 있을 것”이라고 말했다. 



2019.04.19 (금)

Home > SSG DAILY/PRESS
신세계인터내셔날, 스위스 럭셔리 브랜드 신세계백화점 센텀시티점에 첫 매장 오픈
‘필립플레인(Philipp Plein)’ 국내 판권 확보
#신세계인터내셔날


신세계인터내셔날이 해외 패션 사업에 신규 브랜드를 추가했다.


신세계인터내셔날(대표: 차정호)은 스위스 럭셔리 브랜드 필립플레인(Philipp Plein)의 국내 판권을 확보하고 이달 19일 신세계백화점 센텀시티점 2층에 첫 매장을 오픈했다.


필립플레인은 1988년 가구 회사로 시작한 라이프스타일 브랜드로 2004년부터 남성, 여성, 아동복 컬렉션으로 사업 영역을 넓혀 세계적으로 큰 성공을 거뒀다.


화려한 장식과 크리스털 해골 무늬가 브랜드의 상징으로 현재 파리, 밀라노, 미국 등 전세계에 120여 개 매장을 운영하고 있다. 


국내에서도 재미있고 도발적이며 장인정신이 돋보이는 컬렉션으로 많은 마니아를 확보하고 있다.


필립플레인 신세계백화점 센텀시티점은 66.1㎡(20평) 규모로 브랜드의 글로벌 인테리어 매뉴얼에 따라 꾸며졌다. 


매장 입구에 들어서면 브랜드를 상징하는 크리스털 장식의 해골 조형물을 볼 수 있으며, 매장 전반에 화이트와 블랙의 대리석이 사용돼 강하고 세련된 브랜드의 이미지를 전달하고 있다. 


거울처럼 반짝이는 미러(mirror) 마감재는 매장을 더욱 화려하게 보여준다.


필립플레인 매장에서는 이번 시즌 새롭게 출시된 리조트 컬렉션 ‘플레인 다이너스티(Plein Dynasty)’를 판매한다.


이번 컬렉션은 80년대 미국의 TV 드라마 ‘다이너스티’에서 영감을 받았다.


여성 컬렉션은 다이너스티 속의 여성 캐릭터 ‘알렉시스 콜비(Alexis Colby)’의 당당한 태도를 담았다. 


섹시한 시퀸(반짝이는 금속 장식) 슈트, 야자수 잎 장식의 봄버와 후드, 스터드 장식의 데님 미니 스커트와 몸에 붙는 가죽 바지를 선보였으며, 투명한 PVC 가방과 메탈 소재의 해골 스틸레토 힐을 함께 연출해 브랜드만의 강렬한 스타일을 강조했다.


필립플레인은 이번 시즌 록앤롤 정신을 담은 드레스 캡슐 컬렉션도 선보였다. 


큰 레오퍼드 프린트나 파이톤 스타일의 시퀸 장식, 바이커 재킷이 조합된 드레스를 볼 수 있으며, 헤어 장식부터 하이힐 슈즈까지 강렬하고 매혹적인 스타일을 완성했다.


남성 컬렉션은 다이너스티 속 남자 캐릭터의 패션을 연상시키는 선 굵은 스타일의 의상과 터키석 색상의 테일러드 파이톤 바이커 재킷, 지폐 프린트 셔츠와 슈트, 카우보이 모자 등을 출시했다.


재미를 추구하는 플레이보이 스타일을 엿볼 수 있다. 


신세계인터내셔날 필립플레인 브랜드 담당자는 “재미있고 도발적이며 역동적인 필립플레인의 컬렉션은 전 세계 젊은 층을 열광시키고 있다”며,


“국내에도 많은 팬을 확보한 브랜드이기 때문에 올해 백화점에 4개 이상 매장을 오픈하며 적극적으로 운영할 계획”이라고 말했다.



2019.02.20 (수)