피코크키친

Home > 피코크키친
Home > SSG DAILY/PRESS
이마트타운 1주년
‘쇼핑명소’ 로 자리매김하다
이마트
#이마트
#이마트타운


누적매출 2,535억, 누적 구매고객 435만명 넘어 ‘쇼핑명소’ 자리매김




 

지난 해 6월 18일, 이마트의 유통 노하우를 집약해 선보인 이마트타운 킨텍스점이 오픈 1주년을 맞았습니다.

 

지난 1년 동안 이마트타운은 기존 이마트와는 차별화된 서비스를 선보이며, 일산 지역은 물론 수도권 서북권 상권의 대표적인 쇼핑 명소로 성공적인 자리매김한 것으로 평가됩니다. 이마트타운이 지난 1년간 기록한 매출은 2,535억, 구매고객은 약 435만명으로 전국 이마트 점포 중에서 손꼽히는 대형 매장으로 자리잡았습니다. 평균 객단가 역시 114,000원 수준으로, 기존 이마트 대형점포보다 두 배 이상, 트레이더스보다 60% 가량 더 높은 것으로 나타났습니다.

 

 

대형마트는 ‘동네상권’ 한계 극복, 상권 지도 다시 그렸다


이마트타운 성공의 가장 큰 성과는 그 동안 우리나라의 대형마트가 가지고 있었던 지역적 한계를 극복했다는 점입니다. 대형마트 상권은 ‘동네 상권’으로 성장을 위해 상권을 넓히는 것이 상대적으로 어렵다는 것이 공통된 의견이었습니다. 하지만, 이마트타운은 일렉트로마트, 더 라이프와 같은 전문점은 물론, 다양한 테넌트 등을 앞세운 ‘복합 유통 문화 공간’을 표방, 그간의 대형마트 상권의 한계를 깨고 광역상권으로의 확장에 성공했습니다.

 

실제로 지난 1년간 이마트타운을 방문한 고객 중 20km 이상의 원거리 방문 고객 비중은 전체에서 38%로, 기존의 다른 점포들과 비교가 불가능한 수준입니다. 기존의 이마트 점포는 점포를 중심으로 반경 3km 이내 지역이 핵심 상권으로 점포 매출의 절반 가량을, 반경 5km까지가 전략 상권으로 20 ~ 25% 정도의 매출 비중을 차지하고, 5km 이상의 광역 상권으로 나머지 매출 비중을 차지압니다.

 

이마저도 10km를 넘어서면 전체 매출에서 차지하는 비중이 10% 이하로 급격하게 떨어집니다. 이를 감안하면, 이마트타운이 20km가 넘는 지역에서 방문하는 구매고객 비중이 38%에 달한다는 것은 지역적 한계를 뛰어넘어 광역상권 내에서 대표적인 ‘쇼핑 문화의 중심지’로 자리잡았다는 것으로 분석됩니다. 이는 핵심상권과 전략상권의 크기도 더욱 넓혔다는 것으로도 해석돼 명실상부한 광역 점포로서의 입지를 확고히 한 것으로 평가됩니다. 실제로 이마트타운은 오픈 당시에는 핵심상권을 일산 동구와 서구에 한정했으나, 고객 소비 패턴 분석을 통해 덕양구와 파주, 김포시 일부까지 핵심상권을 확대 적용했으며, 전략상권 역시 서울 은평구와 마포구, 강서구, 은평구까지 확대했습니다.

 

 

전문점 효과로 고객 더 젊어지고, 체류시간도 늘어


일렉트로마트와 더 라이프, 피코크 키친 등 전문점을 찾는 젊은층 고객들이 증가하면서 이마트타운 고객층이 기존 점포에 비해 크게 젊어진 것으로 나타났습니다. 이마트타운의 연령대별 고객 구성비를 살펴보면, 30대 고객 비중이 39%로 가장 높게 나타났는데, 이는 기존 이마트 점포에 비해 10% 가량 높은 수치입니다. 기존 이마트 점포의 경우, 40대 고객 비중이 가장 크고, 50대 고객 비중 역시 20%를 넘어 주력 고객층으로 자리잡고 있으나, 이마트타운에서는 30대 고객이 크게 늘면서 상대적으로 50대 이상 고객 비중이 크게 준 것으로 나타났습니다.

 

이마트는 이처럼 젊은 고객들이 이마트타운을 많이 찾는 이유를 일렉트로마트, 더 라이프, 피코크 키친과 같은 전문점 효과라고 설명했습니다. 이마트타운의 전문점들이 젊은 소비자층을 중심으로 오픈시부터 알려지고, 방문 후기 등이 SNS에 잇달아 게시되는 등 입소문을 타면서 30~40대 고객을 중심으로 상승효과가 발생했다는 것입니다. 실제로 SNS에 올라온 이마트타운 관련 게시물만 8만 여건이 훌쩍 넘습니다.

 

전문점 효과는 주요 고객 연령층을 낮춘 것 외에도 고객들이 매장에서 머무르는 시간을 증가시키는 효과를 일으킨 것으로 분석됐습니다. 이에 이마트는, 이마트타운을 방문한 고객이 이마트와 트레이더스는 물론, 다양한 전문점을 중심으로 한 체험 매장 등으로 더 오랜 시간 동안 매장에 체류하면서 대형마트가 체류형 매장으로의 변신에도 성공했다고 설명했습니다. 고객 체류시간 증가는 주차장 이용 시간을 분석해보면 한 눈에 알 수 있습니다.

 

이마트타운 방문 고객의 평균 주차 시간은 약 2시간 2분으로 서울지역 대형 점포 평균 이용시간인 1시간 7분에 비해 55분 더 길었으며 특히, 2시간 이상 이용하는 고객 비중이 29.3%로 기존 점포의 12.2%보다 두배 이상 더 많은 것으로 나타났습니다. 오픈 초기, 이마트타운내 이마트와 트레이더스, 각종 전문점 중 2개 이상의 매장을 동시에 이용하는 교차 이용 고객 비중은 57% 가량이었으나, 올해 5월 기준으로 이 같은 교차 이용 고객 비중은 67%로 10% 가량 증가했습니다. 이 중 이마트와 트레이더스를 동시에 이용하는 고객 비중은 절반을 넘어서는 53%로 분석됐습니다.

 

이마트타운은 최초로 이마트와 트레이더스가 동시에 입점하면서, 두 매장 사이의 제살깎기, 즉 카니발라이제이션에 대한 우려가 있었던 것도 사실입니다. 하지만, 지난 1년간 성과를 분석해보면, 두 매장간의 고객 충돌은 없었던 것으로 나타났으며, 오히려 이마트타운을 방문한 소비자들이 각각 매장들에 대한 필요와 효율적인 쇼핑을 위해 매장들을 함께 이용하면서 오히려 매장간의 시너지 효과가 톡톡했던 것으로 분석됩니다. 

 

 

위례신도시에 2호점 출점, 이마트타운 성공 이어간다.


이마트는 이마트타운의 지난 1년이 향후 이마트 전체의 성장을 위한 새로운 동력으로 작용할 것으로 보고, 이마트타운의 성공 요소들을 확대시키기는 데 적극 나선다는 방침입니다. 먼저, 이마트타운을 통해 검증을 마친 전문점을 지속적으로 확대해 나가기로 했습니다. 일렉트로마트의 경우, 부산 센텀시티와 영등포 타임스퀘어, 판교 알파돔시티에 잇달아 추가 출점했으며, 더 라이프도 부산 센텀시티에 2호점을 출점하는 등 확장에 나서고 있습니다. 특히, 일렉트로마트의 경우, 이마트타운의 경험을 바탕으로 더욱 발전된 새로운 형태의 매장으로 출점하고 있으며, 왕십리점과 죽전점 등 기존 이마트 가전 매장 리뉴얼과 하남 스타필드 등에 추가 출점해 올해 안에 매장 수를 10개까지 늘릴 계획입니다.

 

더 라이프 역시 하남 스타필드에 3호점을 선보일 계획입니다. 

또, 이마트는 오는 2018년에는 위례신도시에 두 번째 이마트타운 매장을 출점해 이마트 성장의 동력으로 키워갈 계획입니다. 위례 신도시에 들어서게 될 이마트타운 2호점은 이마트타운 킨텍스점의 경험과 성과를 바탕으로 새로운 MD와 테넌트 등을 신규로 개발해, 또 다시 새로운 점포로 개발될 예정입니다. 이갑수 이마트 대표는 “차별화된 매장을 선보이고자 하는 이마트의 노력과 새로운 컨텐츠를 원하는 고객들의 니즈가 만나 이마트타운이 오픈 1년만에 가장 사랑 받는 점포로 자리잡았다”며, “향후 고객의 삶 자체를 공유하는 라이프셰어 기업이 될 수 있도록 역량을 집중할 것”이라고 말했습니다.

 

한편, 이마트타운은 오픈 1주년을 맞아 오는 16일(목)부터 29일(수)까지 2주간 그간의 고객 성원에 보답하기 위한 다양한 할인행사를 펼칩니다

Home > SSG DAILY/PRESS
한국을 대표하는 밀 솔루션(meal solution) 브랜드
피코크, PL 넘어 국민 브랜드로 거듭난다
이마트
#이마트
#피코크


이마트, 올해 피코크를 국내 대표 식품전문브랜드로 키우는 원년 선언





이마트의 대표적인 자체 브랜드(PL) 피코크가 PL의 경계를 허물고, 신세계그룹을 넘어 대한민국의 대표 식품 브랜드로 거듭납니다. 이마트는 2016년을 피코크(PEACOCK)가 이마트 PL에서 독자적인 식품 전문 브랜드로 도약하는 원년으로 삼는다고 밝혔습니다. 기존에 피코크는 이마트를 비롯하여 SSG닷컴, 신세계백화점, 위드미, 에브리데이, 신세계면세점 등 그룹 내 유통채널에서만 구매가 가능했으나, 올해를 기점으로 서로 시너지 효과가 날 수 있는 업체에 상품공급을 적극 확대에 나갈 방침입니다.


이마트는 올해 3월 외부 채널에는 처음으로 소셜커머스 1위 사업자인 쿠팡에 120종의 상품을 공급한 것을 시작으로, 6월1일 홈쇼핑에는 최초로 롯데홈쇼핑과 함께 ‘피코크 조선호텔 김치’(9kg, 49,900원)를 판매에 나섭니다. 이마트가 과거 현대카드몰, 삼성카드임직원몰 등 특정회원을 상대로 한 유통채널에 피코크를 공급한 적은 있으나, 쿠팡과 롯데홈쇼핑처럼 일반 고객을 대상으로 한 신세계그룹 외 타 유통채널에 피코크를 공급하는 것은 올해가 처음입니다. 이마트는 소셜커머스, 홈쇼핑 등 타 유통채널에서 피코크를 찾는 고객들이 늘어나면서, 피코크를 신세계그룹을 넘어 다양한 유통 채널에서 경험할 수 있도록 한 다는 계획입니다.


실제로, 이마트에 따르면 현재 GS홈쇼핑 및 백화점, 오픈마켓, 홈쇼핑 등 다방면의 유통업체와 피코크 상품 공급을 협의 중입니다. 더불어, 피코크는 지난해 6000억원 규모로 성장한 기프티콘 시장에도 뛰어들며 O2O 시장 공략에도 나서며 온•오프라인에 걸쳐 피코크 브랜드 알리기에 나섭니다. 이마트는 올해 4월과 5월 각각 다음카카오, SK플래닛과 상품 공급 계약을 맺고 20~70여종의 피코크 기프티콘을 해당 플랫폼에서 판매 중입니다. 한편, 이마트는 피코크를 상품안전성을 바탕으로 맛과 디자인의 우위를 통해 대형마트 PL에서 ‘국민 식품브랜드’로 진화시키기 위해 3개월 간의 공사기간을 걸쳐 이마트 9층에 ‘피코크 비밀 연구소’로 신설했습니다.


5월30일 오픈한 피코크 비밀연구소는 기존에 테이스트 키친의 조리 및 시식 기능을 갖춘 것은 물론, 317(㎡)에 달하던 테이스트 키친의 면적을 50%이상 확대시켜 총 면적 476(㎡)에 달하는 피코크 상품 R&D 센터로 탈바꿈했습니다. 아울러, 기존에 없었던 피코크 상품 촬영을 위한 스튜디오, 염도•당도•산도 등 다양한 관능검사를 실시할 수 있는 품질 관리실도 설립하는 등 최초 아이디어 단계부터 최종 상품화까지 한 공간에서 원스탑으로 개발할 수 있는 장소를 마련했습니다. 그 밖에도, 이마트는 2016년 피코크 담당 내 피코크 영업팀을 신설하여 타 유통 채널과의 상품공급에 대한 영업과 계약 체결에 있어 원활한 업무 지원을 위한 준비를 완료했습니다.


김일환 이마트 피코크 담당은 “피코크는 맛과 디자인이라는 최우선 가치를 바탕으로 신세계그룹 내 유통채널을 통해 강력한 브랜드 파워를 쌓을 수 있었다”며, “피코크가 이마트 자체 브랜드라는 한계를 넘어, 한국을 대표하는 밀 솔루션(meal solution) 브랜드로 재 탄생할 수 있도록 ,우수한 상품을 바탕으로 공격적인 상품 공급 확대 전략을 통해 글로벌 식품 브랜드로 양성할 계획”이라고 밝혔습니다.

Home > SSG DAILY/PRESS
국내 대형마트 자체브랜드(PL)최초 세계 권위 디자인 공모전 본상 수상!
세계가 인정한 디자인 피코크(PEACOCK)
이마트


#이마트
#피코크

이마트, 국내 대형마트 자체브랜드(PL)최초 세계 권위 디자인 공모전 본상 수상




 

이마트 피코크가 세계 무대에서 디자인 경쟁력을 입증했습니다.

 

이마트는 세계 3대 디자인 어워드 중 하나로 꼽히는 ‘독일 IF 디자인 어워드 2016(IF DESIGN AWARD 2016)’에서 피코크(peacock)가 국내 대형마트 자체브랜드(PL)로써는 최초로 본상을 수상했다고 20일 밝혔습니다.

 

이번 디자인 어워드에는 총 53개국, 5,295개 작품이 출품된 가운데, 이마트는 패키지 디자인 부분에서 ‘피코크 한식’과 ‘피코크 이탈리안’이, 푸드코트 브랜딩 부분에서 ‘피코크키친’이 본상을 수상하며 총 3개의 본상을 수상을 기록했습니다.

 

이처럼 이마트가 독일의 레드닷 디자인어워드, 미국의 IDEO와 함께 국제적으로 가장 영향력있는 디자인 공모전에서 본상을 수상함으로써 이마트가 자체브랜드(PL)인 피코크의 디자인 경쟁력을 인정받았다는데 의미가 깊습니다.

 




 

피코크 한식과 피코크 이탈리아, 일관성 있는 패키지에 음식별 스토리 담아내



 


특히, 피코크 한식 라인은 유명 맛집 제휴상품을 비롯해 향토음식 등 개성이 강한 상품들을 대상으로 일관성 있는 디자인에 개별 스토리를 표현한 점을 높이 평가 받았으며, 피코크 이탈리안 라인의 경우 이국적인 이미지를 패키지에 사용해 정통 이탈리안 음식의 맛과 함께 현지의 감수성까지 상품에 담았다는 점이 주목을 받았습니다.

 

또, 지난해 6월 처음 선보인 피코크키친은 새로운 형태의 복합 식문화 매장(Grocerant: Grocery + Restaurant)을 제안했다는 점에서 그 가치를 인정받았습니다. 마치 외국의 시장에 온 듯 다양한 진열 기법으로 공간을 꾸며 기존의 푸드코드에서는 표현되지 않았던 경쾌한 분위기 속에 먹는 즐거움을 넘어 다양한 음식문화를 체험할 수 있는 공간으로 디자인했기 때문입니다.

 

이마트의 간편가정식 브랜드로 출발한 피코크(peacock)는 기존의 브랜드 상품을 뛰어남는 맛과 품질을 제공한다는 기본 원칙아래 이에 걸맞는 상품 이미지를 만들기 위해 지난해 6월부터 패키지 디자인을 위한 전담조직을 운영 중에 있습니다.

 

김일환 이마트 피코크 담당 상무는 “피코크는 전문화된 맛에 그치지 않고 종합적인 라이프스타일을 제안하기 위해 영역을 넓혀가고 있다”며 “고객과의 1차적인 커뮤니케이션 수단이 되는 상품 패키지 디자인부터 피코크가 제안하는 모든 컨텐츠에 완벽을 기해 국내시장은 물론 글로벌 시장에서도 사랑받기 위해 노력을 기울일 예정”이라고 밝혔습니다.

Home > SSG LIFE/TV
[PEACOOK KITCHEN]
매콤달콤 마파두부 피코크 레시피
이마트
#이마트



이마트 피코크 상품개발실 소속 함동우 쉐프와 함께 만드는 쉽고 간편하고 맛있는 피코크 요리!


피코크키친에서 완전식품 두부를 활용한 매콤달콤 부드러운 마파두부 레시피를 소개합니다.

Home > SSG LIFE/ISSUE
피코크 키친에서 새로운 다이닝 솔루션을 발견하세요
피코크키친으로 떠나는 세계미각여행
이마트
#ssg블로그




Home > SSG LIFE/ISSUE
몰리네 가족, 따로 또 같이 완벽한
이마트타운 사용 설명서
이마트
#이마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