프레쉬푸드

Home > 프레쉬푸드
Home > SSG DAILY/PRESS

 신세계푸드, 오산2공장 본격 가동한다! 냉동피자 시장 출사표 

 오산2공장 본격 가동!
#신세계푸드


신세계푸드가 경기도 오산시 원동에 오산2공장을 준공하고 냉동피자 시장에 진출한다.

신세계푸드 오산2공장은 기존 오산1공장에서 생산해오던 샌드위치, 김밥류, 도시락 등 프레쉬 푸드의 생산라인을 확대하고, 신(新)성장 동력으로 삼은 냉동피자의 생산시설을 도입하기 위해 2017년부터 600억 원을 투자해 준공됐다. 

연면적 1만8125㎡(5,483평) 부지에 지하 1층 지상 5층 규모로 냉동피자, 샌드위치, 케이크 등을 연간 최대 2만 2,000톤까지 생산할 수 있다. 

특히 오산2공장 4층에 3,150㎡(953평) 규모로 들어선 냉동피자 생산라인에서는 연간 1만 2,000톤, 금액으로는 500억 원의 냉동피자를 생산할 수 있다. 

신세계푸드는 오산2공장에서 자체 브랜드인 베누(venu)의 냉동피자 뿐 아니라 B2B용 냉동 완제품과 반제품 피자 등 맛과 위생에 있어 수준을 대폭 높인 제품을 생산한다.

이를 위해 냉동피자 신제품 23종의 개발을 완료했으며 식약처로부터 오산2공장 냉동피자 생산라인에 대한 식품안전관리인증(HACCP)도 획득했다.

신세계푸드는 7월 말부터 본격적인 냉동피자 생산에 들어가 8월부터 판매를 시작한다.  

이와 함께 신세계푸드는 오산2공장을 통해 샌드위치와 케이크의 생산량도 높일 계획이다. 

기존 음성공장과 오산1공장의 샌드위치 생산라인을 통합해 오산2공장 3층에서 운영되는 샌드위치 라인에서는 기존 보다 2배 많은 약 10만 개의 샌드위치를 하루에 생산할 수 있다. 

신세계푸드는 식사대용, 디저트용 등 60여 종의 다양한 샌드위치를 생산해 대형마트, 편의점, 급식 사업장 등을 통해 선보인다는 계획이다. 

또 기존 천안공장의 공간 부족으로 협력업체에 맡겨왔던 20여종의 케이크도 자체 생산을 통해 소비자 트렌드에 빠르게 대응하고 품질도 더욱 높여간다는 방침이다.

신세계푸드 시경로 FE총괄은 “오산2공장의 가동으로 신세계푸드의 제조 생산규모는 연간 최대 1,300억원 가량 증가하게 됐다”며,

“차별화된 품질과 위생안전을 통해 오산2공장을 글로벌 종합식품기업으로 도약을 위한 전진기지로 키워가겠다”고 말했다. 

한편 신세계푸드는 오산2공장의 준공으로 이천(식자재), 오산1(프레쉬푸드), 천안(베이커리), 춘천(만두류), 음성(가정간편식) 등 6개의 공장을 갖게 됐다.




2019.07.22 (월)

Home > SSG DAILY/PRESS
이마트24, 김천시와 손잡고 지역상생 활성화 나선다!
이마트24, 김천시와 손 잡았다! 


이마트24가 7월 10일(수) 김천시청 2층 회의실에서 김천시, ㈜대정과 함께 김천지역의 소외계층 복지 향상 및 지역 경제 활성화를 위한 업무협약을 체결했다.

이날 업무협약식에는 김충섭 김천시장, ㈜대정 정동희 대표이사, 이마트24 조두일 부사장 등이 참석한 가운데 진행됐다. 

이번 협약에 따라 이마트24는 ▲ 지역사회 소외계층에 FF공장 생산 상품 지원 ▲ 편의점 인프라 활용해 김천시 복지 정책 홍보 ▲ 프레쉬푸드 상품 개발 시 김천지역 특산품 활용 등 다양한 역할을 수행하게 된다.

이마트24는 김천시의 아동복지시설, 노인복지시설, 장애인복지시설에 FF공장에서 생산된 이마트24의 프레쉬푸드 상품(도시락, 김밥, 샌드위치 등)을 지원한다. 

또한, 이마트24 편의점 내 POS화면, 자사 홍보채널을 통해 김천시 복지정책을 홍보하고, 프레쉬푸드 개발 시 김천지역의 특산품(포도, 자두, 호두 등)을 적극 활용할 계획이다.  

이마트24는 올해 초 프레쉬 푸드 생산 전문업체인 ㈜대정과 함께 김천 FF전용공장을 설립했다.

이 신축 공장은 편의점 전용 프레쉬푸드(Fresh Food)공장으로는 국내 최대 규모로, 하루에 18만식의 간편식품의 생산이 가능하다. 

이마트24와 ㈜대정은 김천 공장 설립을 계기로 지역사회와의 상생방안을 고민한 끝에, 김천 지역 소외계층 지원과 지역주민 일자리 창출을 위해 김천시와 업무협약을 맺게 됐다.   

이마트24 조두일 부사장은 “이번 업무 협약을 통해, 편의점의 자원을 활용한 지역 소외계층을 지원 및 지역 경제 활성화에도 기여할 수 있을 것으로 기대한다”며,

“앞으로도 지역사회와 연계한 다양한 사회 공헌 활동을 통해 기업의 사회적 책임을 다하기 위해 노력해 나갈 것이다”고 전했다. 



2019.07.11 (목)


Home > SSG DAILY/PRESS
이마트24, 여름철을 맞아 입맛 돋우는 ‘콜드푸드’ 김치말이국수와 뉴생와사비삼각초밥 출시
이마트24, ‘콜드푸드’로 고객입맛 되살린다!
 



이마트24는 이달 29일(수) 김치말이국수와 뉴생와사비삼각초밥을 출시한다. 


이번 신제품 김치말이국수와 뉴생와사비삼각초밥은 각 3,600원, 1,100원으로 이번 여름시즌(8월까지)동안 한정적으로 선보인다.

  

김치말이국수는 쫄깃한 소면과 김치, 오이, 육수로 구성됐으며, 구매 시 얼음컵을 제공해 더욱 시원하게 즐길 수 있도록 했다. 


종가집 김치를 사용했으며, 적당히 익은 김치의 산도(pH4)를 균일하게 유지해 육수와 맛의 균형을 이룬다.

  

뉴생와사비삼각초밥은 일반 삼각김밥에 들어가는 참깨 조미밥이 아닌 초밥용 밥에 톡 쏘는 생와사비와 삼각김밥 인기 재료인 참치를 넣어 만들었다. 


전자레인지에 데우지 않고 차갑게 먹는 것이 특징이다. 


또한 삼각초밥의 생와사비참치 내용물을 일반 삼각김밥 보다 20%가량 늘려 속을 알차게 채웠다.  

  

이번 신제품 2종 이에도, 이마트24는 지난 15일 하절기 상품으로 시원하게 먹는 열무비빔밥과 열무비빔국수를 선보인 바 있다. 

  

이마트24가 이처럼 데우지 않고 즐기는 콜드푸드를 지속적으로 선보이는 것은 더위에 지쳐 입맛을 잃기 쉬운 여름, 고객들이 상큼하고 시원한 별미 먹거리를 찾는 구매 패턴 때문이다.

  

실제로 지난해 상품 매출을 분석한 결과, 여름 시즌(6월~8월)동안 음료와 아이스크림은 물론이고 데우지 않고 즐기는 샐러드, 샌드위치, 초밥류 등 콜드푸드 매출 비중이 가장 높았다.  


서울 최고 기온이 33도까지 올라갔던 5월 24일~26일 동안 샐러드, 초밥 등 차갑게 먹는 프레쉬푸드 제품 매출이 전월 동기간(4월24일~26일) 대비 20% 증가했다. 

  

이에 차별화된 맛과 콘셉트의 콜드푸드 상품 구색을 갖춰 고객의 다양한 니즈를 만족시키고, 가맹점 매출을 높이겠다는 전략이다. 

  

이마트24는 콜드푸드 외에도 편의점 아이스크림 최초로 이천쌀을 활용한 ‘이천쌀콘’과 몽키 바나나 모양의 튜브형 아이스크림 ‘바나나에 반하나’, 마이쮸바 등 가성비 좋은 차별화 아이스크림도 선보여 올 여름 고객 잡기를 준비하고 있다. 

  

이마트24 프레쉬푸드(FRESH FOOD)팀 최원영 파트장은 “더위가 예년 보다 일찍 찾아와 소비자 입맛을 돋울 수 있는 톡 쏘는 맛과 시원함이 특징인 계절성 간편식품을 발 빠르게 준비했다”며,


“앞으로도 트렌드에 맞는 다양한 계절성 상품을 적극적으로 개발해 상품경쟁력 제고를 위해 노력해 나갈 것”이라고 말했다.

  


2019.05.29 (수)