펑리수

Home > 펑리수
Home > SSG DAILY/PRESS
이마트, 메가박스와 손잡고 연 100만개 판매되는 캬라멜 팝콘 피코크로 출시
메가박스 팝콘, 피코크로 만난다
#이마트


이마트가 메가박스 팝콘을 피코크로 선보인다.


이마트는 전국 143개 매장에서 피코크X메가박스 콜라보 캬라멜 팝콘(1,480원, 60g)을 판매한다고 밝혔다.


메가박스 캬라멜 팝콘은 연간 100만개 이상, 30초에 하나 꼴로 팔려나가는 베스트셀러 아이템으로 인기가 높다.


이마트는 옥수수, 시럽 등 메가박스에서 사용하는 원재료를 그대로 가져와 맛과 식감을 고스란히 재현했다. 여기에 행운의 메가박스 영화관람권을 랜덤으로 증정해 즐거움을 더했다.


이마트가 메가박스와 손을 잡는 것은 이번이 처음이 아니다. 이마트는 지난 4월 피코크 티라미수, 펑리수와 팝콘, 탄산음료 등으로 구성된 ‘피코크 콤보세트’를 기획해 메가박스 내에서 판매한 바가 있다.


당시 피코크 콤보세트는 소비자들로부터 좋은 반응을 이끌어내며 기획 물량 2,000개가 판매 개시 10일 만에 소진됐다.


이마트가 여기에 만족하지 않고 다시 한 번 메가박스와 손을 잡게 된 배경에는 집에서 영화를 즐기는 트렌드의 지속적 확대가 있다.


우선, 제조업체 기술력 향상으로 대형TV 가격은 매년 10~15%가량 낮아지면서 홈시어터족들을 유혹하고 있다.


이마트의 50인치 이상 TV 매출은 올 들어 9월까지 전년 동기 대비 34.5% 신장해 TV 전체 매출신장률 29.0%를 상회하는 모습을 보이고 있다.


TV 매출에서 50인치 이상 TV가 차지하는 비중도 2015년에는 66.6%에 불과했으나 2016년 73.7%, 2017년 82.6%로 증가하더니 올해는 92.0%까지 늘어났다. 이마트에서 판매되는 TV 10대 중 9대는 50인치 이상인 것이다.


여기에 스마트TV로 대표되는 다양한 미디어 콘텐츠의 보급, 주 52시간 근무제 도입 등이 맞물리면서 집에서 영화를 즐기기에 최적의 환경이 조성되고 있다는 분석이 제기된다.


이를 증명하듯 이마트의 미니빔, 사운드바 등 TV주변기기 매출은 2017년 기준 15.4% 증가한 데 이어 올 들어 1월~9월에도 판매가 47.4% 늘었다.


이마트는 이에 따라 영화관에서 만나볼 수 있는 먹거리를 집에서도 즐기고자 하는 수요가 커지리라는 판단 하에 메가박스와 손잡고 ‘영화관표’ 캬라멜 팝콘을 선보이게 된 것이다.


실제로 1~9월 기준 피코크 팝콘 매출은 작년보다 41.7% 증가한 것으로 확인됐다.


최훈학 이마트 마케팅 담당은 “올 4월 피코크 콤보 세트를 통해 대형마트와 영화관의 협업 가능성을 확인할 수 있었고, 이번에는 집에서 영화를 즐기는 고객층을 공략하고자 피코크 캬라멜 팝콘을 개발하게 됐다”며,


“향후에도 사회적 트렌드를 읽어내 신규상품을 제안하는 유통업계 트렌드 세터로서의 입지를 확고히 해나갈 것”이라고 말했다.



2018.10.24 (수)

Home > SSG DAILY/PRESS
대만 국민간식으로 불리는 ‘피코크 대만 펑리수’ 출시
대만 간식, 피코크로 맛보세요
이마트
#이마트

 

 

마트가 대만 국민간식으로 불리는 ‘피코크 대만 펑리수’를 출시한다.

 

 

이마트는 대만 현지 제조업체와 손잡고 피코크 대만 펑리수 9입(4,980원/270g), 4입(2,480원/120g)을 선보인다. 펑리수는 파인애플 잼과 버터, 밀가루 등을 원료로 넣어 구운 과자로, 대만 여행 기념품으로 인기가 많은 상품이다.

 

 

피코크 펑리수는 파인애플 함량이 30.67%로 버터향이 함유되어 부드럽고, 개별포장으로 휴대와 보관이 용이하다. 특히, 이마트는 펑리수와 함께 곁들이면 좋은 대만의 대표 음료 밀크티를 펑리수 연계 행사로 진행한다.

 

 

오는 30일(목)부터 9월 12일(수)까지 2주 동안 피코크 펑리수와 함께 구매 시 ‘피코크 리치 밀크티(3,480원/7입)’를 30% 할인한 2,430원에 판매한다.

 

 

2017.08.30 (수)

Home > SSG DAILY/PRESS
동남아 디저트 “유럽, 일본, 미국 디저트 게섰거라”
타이완 지존 ‘펑리수’ 브랜드 ‘치아더’ 첫 선
신세계백화점
#신세계백화점




유럽, 일본, 미국이 주도하는 국내 디저트 시장에 타이완(臺灣) 디저트가 등장했다.


신세계는 연간 8천만개 이상 팔리는 타이완 대표 간식 ‘펑리수’를 선보인다. 펑리수는 버터, 밀가루, 달걀 등을 원료로 구운 바삭한 쿠키 속에 쫀득한 파인애플 잼이 들어있는 과자로 타이완의 대표 디저트다. 신세계백화점은 13일 본점, 강남점, 하남점, SSG푸드마켓 청담, 목동점에서 ‘치아더’ 브랜드에서 만든 펑리수를 공식적으로는 처음으로 국내에 선보인다.

* 치아더 펑리수 12입 25,000원, 6입 13,000원


치아더는 타이완에서 최고의 펑리수 브랜드로 꼽힌 것은 물론 타이완 100대 브랜드에 선정되기도 했다. 또한 치아더는 40여년의 역사와 함께 오직 1개의 플래그십 매장에서만 생산, 타이완 현지 시민들은 물론 관광객들에게 큰 인기를 끌며 연간 8,000만개, 하루에 20만개 이상씩 팔려나간다. 펑리수 브랜드 중에 치아더의 인기가 높은 이유는 다른 브랜드에 비해 외피는 얇고 파인애플 소를 꽉꽉 채워 깊은 풍미를 느낄 수 있고, 또 모든 원료를 100% 천연재료로 사용해 깔끔하고 상큼한 맛이 일품이기 때문이다.


이처럼 매력포인트가 많은데도 그간 한국에서 치아더 펑리수를 쉽게 만나볼 수 없었던 이유는 바로 짧은 유통기한에 있다. 신선한 천연재료로 만든 펑리수의 유통기한은 40일. 이 때문에 많은 수량을 한꺼번에 들여오지 못하고 매번 한정수량만 발주해야하는 번거로움을 감수해야만했다.


신세계가 이러한 번거로움을 감수하면서까지 동남아의 인기 먹거리에 눈을 돌린 이유는 유통업체들이 경쟁적으로 많은 브랜드를 유치해 더 이상 차별점이 없기 때문이다. ‘유럽의 아이스크림’, ‘프랑스의 에끌레어와 마카롱’, ‘미국의 치즈케익’, ‘일본의 모찌와 롤케익’… 이제는 유럽, 미국, 일본 등 디저트가 유명한 나라들의 디저트는 왠만하면 국내에서 거의 대부분 맛 볼 수 있다. 반면, 많은 유명 디저트들이 대거 들어오면서 디저트 장르 전체에 대한 고객들이 관심이 다소 줄어들고 있는 상황이다.실제 신세계백화점의 최근 5년간 디저트 장르 매출추이를 살펴보면 2012년부터 2014년까지 꾸준히 두 자릿수 가까운 신장률을 보였지만 지난해에는 2.9% 신장에 그치기도 했다.


이에 신세계는 기존이 없던 차별화된 디저트를 선보이기 위해 기존에 디저트로 유명한 국가들이 아닌 지역으로 눈을 돌리고 있으며, 내년까지 그간 쉽게 만나볼 수 없었던 다양한 인기 디저트와 먹거리를 선보인다는 계획이다.


신세계백화점 가공식품팀 김은구 바이어는 “기존에 쉽게 만나볼 수 없었던 먹거리를 선보이기 위해 동남아 국가를 중심으로 시장조사를 하다가 이번 대만 대표 간식 펑리수를 들여오게 되었다.”며 “앞으로도 유럽, 미국, 일본 뿐만 아니라 동남아의 다양한 디저트를 발굴해 전에 없는 먹거리를 다채롭게 선보이며 새로운 디저트를 찾는 고객 수요를 선점해 나가겠다.”고 말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