판로개척

Home > 판로개척
Home > SSG DAILY/PRESS
신세계百, 내달 1일까지 본점 지하 1층에서 ‘신세계 파머스마켓’ 펼쳐
청년농부의 꿈, 신세계百에서 영근다
 
#신세계백화점


원주, 강진, 장성 등 전국 각지의 미래 농업 역군들이 정성스레 재배한 농산품을 들고 신세계백화점에 모인다.


신세계백화점은 26일부터 내달 1일까지 본점 지하 1층 식품 행사장에서 ‘신세계 파머스 마켓’을 열고 전국 각지의 청년 농부들이 자신만의 노하우로 생산한 각종 특산품을 선보인다.


지난 2016년 6월 첫 선을 보여 올해 4번째를 맞는 ‘신세계 파머스 마켓’은 미래 농업 시장 활성화를 위해 신세계백화점이 선보이는 대표적인 농가 상생 프로젝트다.


특히 식품 바이어와 산지 생산자간의 직거래를 통해 중간 유통마진을 과감히 없앴다.


저렴한 가격으로 각지의 우수한 특산품을 선보이며 지역 판매 비중이 높은 농가에게는 도심 백화점의 판로를 개척하는 기회를 제공해 지난 세 차례 동안 계획 매출 대비 두 배에 달하는 실적을 기록하는 큰 성공을 거두었다.


올해는 농림축산식품부가 추천하고 신세계백화점 바이어가 엄선한 임실 치즈 두 마리 목장에서 자라는 산양과 젖소로 만든 요거트와 치즈, 빨간 사과 산지로 유명한 충북 보은의 사과칩, 전남 장성의 명란젓, 대구 달성군의 친환경 블루베리 등을 한 데 모아 선보인다.


올해 처음으로 참여하는 강원도 원주 ‘더 착한농장’의 대표 조정치씨는 “그 동안 로컬 마켓이나 온라인을 통해서만 알릴 수 있었던 고구마 스프레드, 고구마 말랭이 등을 선보일 예정”이라며,


“이번 행사를 통해 직접 재배하고 만든 로컬 상품의 우수성을 알림은 물론 더 많은 소비자들과 만나고 새로운 판로의 출발점이 될 수 있는 좋은 기회로 삼고 싶다”고 말했다.


행사기간 중에는 청년 농부들이 직접 고객들과 만나 상품에 관련한 다양한 설명을 곁들이며 판매하는 시간도 마련해 상품의 신뢰도를 높여 고객들의 눈길을 사로 잡을 예정이다.


또 강원 양양의 이재춘 생산자가 재배한 해송이 버섯, 해남 이범남 농민이 수확한 달수고구마, 우리나라 최대 참외 생산지에서 재배한 성주 참외, 안성시 명물 안성맞춤 한우와 안성 수협 한령굴비 등 청년농부의 특산품뿐만 아니라 신세계백화점 바이어가 엄선한 인기 상품도 만나볼 수 있다.


<신세계 파머스 마켓>은 영양만점 자연 그대로의 좋은 먹거리에 대한 고객들의 관심과 ‘청년 농부’, ‘귀농’이라는 트렌드가 만들어낸 프로젝트이기도 하다.


농림축산식품부에 따르면 지난해 도시에서 농촌으로 ‘귀농’을 한 인구수는 지난 2017년 50만 명을 넘어 51만 6,817명을 기록했으며, 전체 귀농 인구 중 30대 이하 젊은 층이 지속적으로 증가하는 것으로 나타났다.


또 귀농, 귀촌종합센터의 교육 수료인원도 매년 약 1천명씩 늘어나는 추세다.


해마다 증가하는 ‘청년농부’는 어려워진 경기 상황을 취업만이 아닌 자신만의 사업으로 돌파하는 새로운 방법이 되어가고 있다.


김선진 신세계백화점 식품담당은 “지역 농가와 청년들의 우수한 상품을 합리적인 가격에 소개하는 ‘신세계 파머스마켓’은 유통업체, 생산자, 고객 모두 만족시키는 신세계의 대표적 상생 프로젝트”라며,


“앞으로도 판로확보에 어려움을 겪는 청년농부들을 위해 다양한 지원을 아끼지 않을 것”이라고 말했다.



2019.04.25 (목)

Home > SSG DAILY/PRESS
이마트, 청년상인·중소기업 육성 나선다
“고객이 직접 제2의 머스마빱 찾는다”
이마트
#이마트


이마트가 전통시장 청년상인과 우수 중소기업 스타상품 발굴에 나선다.

이마트는 오는 8월 26일(일)까지 ‘이마트 스타상품 개발 프로젝트’ 참여 업체를 모집한다. 모집 대상은 전통시장 청년상인과 중소기업 두 부문으로 나뉘며 각 30개 업체, 총 60개 업체를 선정한다.

올해로 3회째를 맞는 ‘이마트 스타상품 개발 프로젝트’는 전국 전통시장 청년상인과 중소기업의 우수상품을 찾아, 이마트의 컨설팅과 국내외 판로 지원을 통해 스타상품으로 육성 및 개발하는 상생 프로젝트다.

중소기업의 경우 중소기업진흥공단의 HIT500홈페이지( www.hit500.or.kr) 내 ‘HIT500신청’ 메뉴 및 청년창업사관학교 홈페이지(start.sbc.or.kr)를 통해 신청 가능하며, 전통시장 청년상인은 소상공인진흥공단 홈페이지( www.semas.or.kr)를 통해 모집한다.

이마트 바이어 및 담당자는 서류 평가와 상담을 통해 지원한 청년상인 및 중소기업 중 총 60개 업체를 선정하며, 9월부터 바이어와 업체의 1:1 매칭을 통해 ‘인큐베이팅’을 진행한다.

인큐베이팅 과정에서 이마트는 각 업체의 상품 홍보 영상과 회사 및 상품 소개자료 제작을 지원하며, 이 외에도 상품성 강화를 위한 상품 보완이나 마케팅 등 다양한 부분의 컨설팅을 제공한다. 이후 10월 말 열릴 본선 평가는 실물 평가, 피칭(PT) 평가, 맛 품평회, 현장 투표로 구성된다.

특히 올해 실물 평가는 일반 고객들의 참여를 강화하기 위해 스타필드 하남 내 중앙 보이드 행사장에서 진행할 예정이다. 최종 평가는 상품성, 시장성, 디자인 등을 고려하여 이마트 바이어 및 외부 전문가, 그리고 이마트 고객이자 서포터즈인 ‘이마터즈’의 평가로 진행된다.

이후 선정된 업체에 대해서는 이마트, 백화점 등 그룹사 판로 지원과 이마트 해외 유통망을 이용한 수출 판로지원, 또한 PL 상품 개발 추진 등의 후속 지원이 이뤄진다.


2016년부터 시작된 이마트의 스타상품 개발 프로젝트는 이마트와 중소기업진흥공단의 플랫폼을 활용한 국내외 판로 지원을 통해 우수 청년상인 및 중소기업의 시장 돌파구 역할을 해내고 있다. 지난 2회의 스타상품 개발 프로젝트를 통해 선정된 청년상인 14개 업체와 중소기업 27개 업체는 국내외 누적 총 40억원 가량의 매출을 기록했다.

2018년 6월에는 2016년과 2017년 선정된 업체 중 15개 중소기업의 109개 상품이 중진공의 싱가포르 내 온/오프라인 전시판매장인 ‘아임스타티스(I’m Startice)’ 및 유명 쇼핑몰 판촉전에 참여 및 입점하기도 했다.

2017년 스타상품 프로젝트를 통해 선정된 대전 중앙시장의 청년상인 업체 ‘머스마빱’은 작년 12월 이마트 중동점과 올해 5월 연수점에 정식 매장으로 입점해 약 1억 5천만원의 매출을 기록했다.

머스마빱 뿐만 아니라 대전 중앙시장의 ‘콩드슈’, 속초 관광수산시장의 ‘아임파인쉬림프’ 역시 각각 이마트 둔산점, 킨텍스점에 정식 입점해 좋은 반응을 얻고 있다.

이마트 정동혁 CSR담당은 “2016년 시작된 이마트 스타상품 개발 프로젝트는 2년간 성공적인 진행을 통해 국내 대표적인 상생 프로젝트로 자리잡았다.”며, 

“좋은 상품을 갖췄으나 판로 개척에 어려움을 겪는 청년상인 및 중소기업이 국내외 시장에 진출할 수 있는 훌륭한 기회가 될 것으로 기대한다.”고 말했다.


2018.08.22 (수)