타투그래픽

Home > 타투그래픽
Home > SSG DAILY/PRESS
신세계인터내셔날, 면세점 중심으로 밀레니얼 세대 공략
미국 패션 브랜드 ‘에드 하디’ 론칭
 
#신세계인터내셔날
  

2000년대를 주름잡았던 브랜드 ‘에드 하디’가 뉴트로 열풍과 함께 돌아왔다!


㈜신세계인터내셔날(대표: 차정호)은 지난해 11월 국내 독점 판권을 계약한 패션 브랜드 에드 하디의 단독 매장을 이달에만 3개 연속 오픈하며 브랜드를 본격 론칭한다.


에드 하디는 미국 유명 타투 아티스트 돈 에드 하디(Don Ed Hardy)를 내세워 출시한 프리미엄 스트리트 캐주얼 브랜드다. 


최근 젊은 층을 중심으로 복고를 새롭게 해석하는 ‘뉴트로’ 열풍이 불면서 빈티지하면서도 개성 있는 스트리트 무드의 에드 하디가 재조명을 받고 있다. 


특히 중국에서는 밀레니얼 세대 사이에서 폭발적인 인기를 얻으며 매장이 150여 개까지 늘어나는 등 제 2의 전성기를 맞고 있다. 


먼저 이달 13일에는 국내 핵심 관광지인 제주도에 브랜드의 첫 번째 매장을 오픈한다. 


신라면세점 제주점에 오픈하는 에드 하디의 첫 매장은 최근 증가하고 있는 중국인 개별 관광객과 외국 크루즈 관광객의 발길을 이끌 계획이다. 


서울 지역 주요 백화점과 면세점에도 잇달아 매장을 연다. 이달 22일에는 서울 핵심 상권인 롯데백화점 본점에 매장을 오픈하며, 28일에는 동대문 두타면세점 오픈, 4월 초에는 HDC신라면세점에 매장을 연다.


브랜드 론칭과 동시에 4개 매장을 확보한 에드 하디는 빈티지한 옛 감성의 디자인을 재해석하고 최신 트렌드를 접목시킨 2019년 봄∙여름 컬렉션을 선보이며 뉴트로에 열광하는 밀레니얼 세대를 집중 공략한다.


에드 하디는 이번 컬렉션을 위해 브랜드의 강렬한 색채를 드러내는 캠페인 네온 라이트(Neon Light)를 선보인다. 


화려한 황금 빛 네온 색상으로 만들어낸 개성 있는 공간과, 그 안에서 연출되는 자유롭고 강렬한 스타일링을 통해 독특한 스트리트 감성을 드러내고 있다. 


이번 컬렉션은 에드 하디를 대표하는 화려하고 정교한 그래픽의 ‘클래식’ 라인을 비롯해 젊고 편안한 디자인의 ‘에슬레저’, 로고와 강렬한 레터링을 통해 자유로운 스타일을 추구한 ‘스트리트’ 라인으로 구성되어 있다. 


모든 라인은 티셔츠와 저지 팬츠가 중심이 되며, 그 중 에드 하디의 주력 상품인 티셔츠는 용, 해골, 호랑이 등의 화려한 타투 그래픽과 강렬한 색상, 빈티지한 레터링을 적용해 다양한 스타일로 출시된다. 


신세계인터내셔날 에드 하디 관계자는 “다른 브랜드가 흉내 낼 수 없는 독창적인 디자인으로 구 세대에는 친숙함과 향수를, 밀레니얼 세대에는 트렌디함과 신선함을 선사할 것”이라며,  


“브랜드의 성공적인 시장 안착을 위해 다양한 마케팅과 면세점 VIP 고객을 대상으로 한 타겟 프로모션 등을 적극적으로 진행할 계획”이라고 말했다. 



2019.03.12 (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