크리이마터

Home > 크리이마터
Home > SSG DAILY/PRESS
1인 미디어 전성시대,
이마트 ‘전속’ 크리에이터 선발한다
이마트
#이마트


유튜브 등 동영상 채널을 중심으로 1인 미디어 시장이 활발한 가운데, 이마트가 누구나 ‘크리에이터’가 될 수 있는 기회를 마련했다. 

*크리에이터(creator) : 한 플랫폼에서 자신만의 컨텐츠를 생산하고 소통하는 사람으로, 주로 유튜브에 동영상을 제작해 인터넷 사이트에 업로드하는 창작자를 의미함. 


 이마트는 오는 29일(금)부터 7월 27일(금)까지 약 한 달간 디지털 콘텐츠를 함께 만들어갈 크리에이터, ‘크리이마터’를 선발한다. 


‘크리이마터’는 크리에이터와 이마트의 합성어로 이마트를 소재로 콘텐츠를 제작하는 크리에이터를 의미하며, 이들은 이마트와 관련된 것이라면 어떤 것이든 주제로 선정하여 콘텐츠를 제작, 지원할 수 있다. 


예를 들어, 피코크 냉동식품 먹방이나 이마트에서 판매하는 생활용품을 이용한 살림 노하우, 완구 언박싱(unboxing, 상품의 포장을 풀고 작동해보는 것) 영상 등의 내용을 주제로 자신만의 컨텐츠를 만드는 것이다. 


‘크리이마터’에는 남녀노소 누구나 지원할 수 있으며, 7월 중 예선을 통해 9명을 선발하고, 이들에게 100만원 영상 제작비를 지원하여 본선을 치른 후 최종적으로 3명을 선발, 9월부터 본격적으로 크리이마터로 활동하게 된다. 


직업으로써 크리에이터를 희망하는 사람이 늘어나고 있는 만큼, 이번 기회를 통해 1인 크리에이터 활동의 발판을 마련할 수 있을 것으로 기대된다.


최종적으로 크리이마터로 선발된 3인에게는 전문가용 영상촬영장비 세트와 함께 소정의 활동비, 영상제작을 지원하고, 이마트 모델 기회 등 다양한 혜택이 주어질 예정이다.


이마트가 이렇게 전속 크리에이터를 선발하는 것은 매장, 상품 등 이마트의 모든 것을 고객의 관점에서 재미 있고 또 새로운 방식으로 소개하기 위함이다.


특히 동영상에 익숙한 젊은 층, 이른바 Z세대(1990 중반 이후 출생), Y세대(1982~2000년생)들은 이마트의 잠재고객인 만큼 이들에게 이마트 브랜드 이미지를 제고시킬 수 있다는 판단이다.


이는 고객의 관점에서 이마트를 보고 설명하는 ‘고객 참여형 캠페인’의 일환으로 이마트는 이마트 공식 서포터즈인 ‘이마터즈’나, ‘25초 영화제’ 등 다양한 고객 참여형 마케팅을 중점적으로 전개하고 있다. 


특히, ‘이마터즈’가 고객의 입장에서 직접 써보고 추천한 상품을 매장 ISP 등을 통해 소개하는 ‘이마터즈픽’은 대표적인 고객 참여 마케팅으로, 5월 ‘이마터즈픽’ 상품이었던 ‘피코크 더 노란 통통란’은 전년 대비 판매량이 8% 증가했으며, ‘러빙홈 키즈 옥수수스텐 도시락’ 역시 아동용 도시락에서 판매 상위권을 차지하는 등 고객들로부터 긍정적인 반응을 얻고 있는 것으로 나타났다. 


편리하고 가성비가 좋은 것이 장점으로 꼽힌 6월 ‘이마터즈픽’ 상품 ‘피코크 신당동식 떡볶이 970g’와 ‘노브랜드 무농약 현미 스틱 미숫가루’ 역시 전년 동기대비 매출이 약 40% 가량 늘어나며 매출 호조세를 보이고 있다. 


이밖에도 이마트는 지난 5월 진행했던 ‘세상 쉬운 가족그림 대회’의 당선작을 발표해 향후 이마트 전단 광고 등에 활용할 계획이다. 


최훈학 이마트 마케팅 담당은 “유튜브 등 동영상 콘텐츠가 대세로 떠오르는 트렌드에 발맞춰 새로운 방식의 마케팅을 기획하게 됐다”며, “앞으로도 다양한 캠페인을 통해 고객들과 적극적으로 소통함으로써 이마트 브랜드이미지를 각인시킬 수 있도록 노력할 것”이라고 말했다. 


  

2018.6.25 (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