초특가

Home > 초특가
Home > SSG DAILY/PRESS
이마트24, 개당 310원 초특가 바나나 내놨다! 기존 2입 가격 1,550원에 2+3 바나나 출시  
5개 묶음, ‘2+3 바나나’ 출시!



이마트24가 또 한 번 편의점의 판을 흔드는 초특가 상품을 선보인다.


이마트24는 이달 18일(목), 2개를 구매하면 3개를 더 드린다는 의미의 ‘2+3 바나나’를 출시한다.


이번에 선보이는 ‘2+3 바나나’는 2입 가격 수준인 1550원에 5개를 한 묶음으로 구성한 것으로, 개당 310원에 해당하는 초특가 상품이다. 


이는 기존 1입(800원) 바나나 대비 개당 60% 이상 저렴한 가격이다.


이마트24가 여러 과일 중 특히 바나나를 선택해 초특가 상품으로 기획한 이유는 바나나가 특별한 시즌이 아닌 1년 내내 구매하는 상품이면서 다이어트, 체형관리 등을 위해 대용량을 찾는 고객이 갈수록 증가하기 때문이다.


실제로 이마트24 바나나 매출은 전년 대비 2017년 70.1%, 2018년 76.5%의 높은 신장률을 기록한데 이어, 올해 역시 전년 동기 대비 40% 이상 증가하고 있다. 


특히, 2입 이상 바나나 매출만 살펴보면, 같은 기간 각 107.7%, 128.5%, 68.8%로 1입이 포함된 것 보다 높은 증가율을 나타냈다. 


고객들이 2입 이상의 바나나를 꾸준히 찾고 있는 것으로 풀이된다


이마트24가 이처럼 초특가 바나나를 판매할 수 있는 것은, 기존의 틀을 과감히 탈피한 유연한 사고와 시도 덕분이다.


기존에 판매되던 바나나 1입, 2입의 경우 개당 150g 내외의 매끈한 모양이 상품화 되는 것이 일반적이었다. 


하지만 이마트24가 이번에 선보이는 2+3 바나나는 살짝 굽었거나, 크기가 다른 낱개 바나나를 한 묶음에 720g 내외(개당 140g~145g 수준)로 구성함으로써 중량과 품질은 비슷한 수준이면서 가격은 획기적으로 낮출 수 있었다.


이마트24는 이번 바나나 외에도 상품 경쟁력을 높이기 위해 올 한 해 동안 가격과 품질면에서 차별화 된 매력적인 상품을 지속 선보여 고객들이 이마트24를 찾게 만들겠다는 계획이다.


실제로 이마트24는 올해 초 390원 민생라면(봉지면)을 시작으로 고품질 초저가 상품인 민생시리즈(580원 용기면, 200원 도시락김, 개당 470원 황사마스크)와 10년 전 가격인 700원 삼각김밥 등 기존 대비 40~50% 알뜰한 가격의 상품을 선보이고 있다.


이 상품들은 고객들에게 큰 호응을 얻으며, 출시 후 현재까지 각 카테고리에서 판매수량 기준 1위, 매출액 기준 1~3위를 기록하며 카테고리 매출을 이끌고 있다. 


이마트24 신선식품 담당 박상현 바이어는 “1~2인 가구 증가에 따라 근거리 쇼핑을 즐기는 고객이 갈수록 늘어나고 있으며, 편의점은 이러한 니즈를 충족시킬 수 있는 중요한 사이트”라며,


“이번 2+3 바나나를 시작으로 트렌드에 맞춘 혁신적인 신선식품을 지속 개발함으로써 고객들이 이마트24를 즐겨 찾을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2019.07.17 (수)


Home > SSG DAILY/PRESS

 

신세계푸드, ‘국민식빵’이어 초특가 2탄 ‘국민 샌드위치 식빵’ 출시!
이번엔 ‘국민 샌드위치 식빵’이다!
신세계푸드

#신세계푸드


신세계푸드가 초특가 식빵 2탄으로 ‘국민 샌드위치 식빵’을 출시했다.


신세계푸드는 지난 5월 말 선보인 초특가 대용량 식빵 ‘국민식빵’이 출시 5주 만에 20만 개 팔리며 소비자에게 큰 인기를 끄는 것에 주목했다. 


출시 1주차에 일 평균 4,300개씩 판매되던 국민식빵은 온라인에서 소비자들에게 ‘가성비 식빵’이라는 별명을 얻으며 매주 판매량이 5% 증가해 7월 1주에는 일 평균 판매량이 5,000개를 넘어섰다. 


또 출시 이후 신세계푸드가 E-베이커리 매장에서 판매하는 빵 30여 종 가운데 줄곧 판매순위 1위를 지키고 있다. 


이 같은 국민식빵의 인기를 이어가기 위해 신세계푸드는 식빵류 가운데 활용도가 높아 소비자 선호도가 가장 높은 샌드위치용 식빵을 초특가로 선보이기로 한 것이다. 


‘국민 샌드위치 식빵’은 부드러운 맛과 고소한 풍미를 갖춘 풀먼 식빵(Pullman bread, 뚜껑 있는 사각 팬에 구운 샌드위치용 식빵)이다. 


대량생산을 통해 신세계푸드가 기존에 판매했던 비슷한 종류의 샌드위치 식빵에 비해 중량 당 가격을 25% 낮췄다. 


9일부터 이마트 내에 위치한 85개 E-베이커리 매장에서 판매하며 가격은 2,480원이다.


신세계푸드 관계자는 “식사대용으로 샌드위치나 토스트를 즐기는 소비자에게 가성비 높은 식빵류의 인기가 높아지고 있다”며,


“앞으로도 소비자의 부담을 줄일 수 있는 합리적 가격의 상품을 지속적으로 선보이겠다”고 말했다.




2019.07.09 (화)


Home > SSG DAILY/PRESS

 

신세계푸드, 850g 대용량 식빵, 1,980원 초특가로 선보여
빵값 거품 뺀다. ‘국민식빵’ 출시
 
#신세계푸드


신세계푸드가 초특가 대용량 식빵 ‘국민식빵’을 출시하며 부풀려진 빵 가격 잡기에 나선다.


영국 경제분석기관 이코노미스트 인텔리전스 유닛(EIU)이 발표한 2018년 세계 생활비 보고서에 따르면 서울의 빵 1kg 평균가격은 15.59달러(약 1만 7,600원)으로 세계에서 가장 비싼 것으로 나타났다. 


이는 두번째로 비싼 뉴욕(8.33달러/약 9,400원)에 비해서도 2배 가까이 차이가 나는 것이다. 


특히 빵을 자주 구입하는 소비자들이 합리적인 가격으로 즐길 수 있는 식사용 식빵에 대한 개발 요청이 지속적으로 증가하는 것에 주목했다. 


이에 신세계푸드는 가격 부담은 최대한 낮추면서 맛, 품질, 용량은 높인 국민식빵을 개발해 선보인 것이다.


신세계푸드의 국민식빵은 850g 짜리 대용량 바게뜨 식빵으로 가격은 1,980원이다. 


이는 시중에서 판매되는 비슷한 종류의 식빵류에 비해 1천원 이상 저렴한 가격이다. 


특히 공장에서 대량 생산해 판매하는 식빵과 달리 매장에서 직접 생효모를 이용해 반죽한 후 구워 신선한 맛과 향, 풍미를 느낄 수 있는 것이 특징이다. 


28일부터 이마트 내에 위치한 72개 E-베이커리 매장에서 판매한다.


신세계푸드 관계자는 “물가 상승으로 빵 가격에 부담을 느끼는 고객에게 부담을 줄이고자 식사용으로 자주 찾는 식빵을 초특가 대용량으로 선보이게 됐다”며, 


“점점 주식으로 빵을 즐기는 소비자들이 늘고 있는 만큼 앞으로도 합리적인 가격대의 뛰어난 품질의 빵을 선보이겠다”고 말했다. 




2019.05.28 (화)

Home > SSG DAILY/PRESS
2019년 신년 첫 행사로 트레이더스 1월 1~7일 가전 할인행사 열어
트레이더스, 신년맞이 ‘가전 브랜드 위크’ 열어
#이마트


이마트 트레이더스가 신년을 맞아 1월 1일부터 7일까지 ‘가전 브랜드 위크’ 행사를 펼친다.


가전이 트레이더스에서 1~12월 전년 동기 대비 매출 신장율 45%를 기록하는 등 2018년 한 해 동안 유통분야 매출을 견인하면서 큰 활약을 펼친 가운데 트레이더스는 특히 올해 소비 주도 품목이었던 의류건조기, 전자옷장, 에어프라이어, 안마의자 등을 5~30% 할인해 판매한다.


먼저 삼성, 엘지, 대유위니아 등 대형가전 3사의 인기 상품을 삼성카드로 구매시 5~10% 할인해 판매하고 품목에 따라 금액대별 상품권도 증정한다.


행사 품목은 올해 인기 품목이었던 의류건조기, LG 스타일러, 삼성 에어드레서를 비롯해 TV, 냉장고, 세탁기 등이다.


특히 트레이더스 부산 서면점과 양산점은 1월 1일 단 하루 초특가 행사도 열 예정이다.


올해 시장 크기를 확 키운 트레이더스 에어프라이어도 물량을 대량 공수해 판매한다.


트레이더스 대표 품목인 PL(Private) 에어프라이어는 아직도 판매 당일에는 아침부터 고객들이 길게 줄을 서는 진풍경을 연출할 정도로 인기가 높다. 


특히 가전 시장조사기관 GFK에 따르면, 트레이더스 에어프라이어는 올해 판매량 20만대로 국내 점유율 1위를 기록하고 있다.


이에 따라 트레이더스는 고객 감사 의미로 1월 1일 전점(15개점)에서 7천5백대를 공수해 판매할 예정이다.


또한 제2의 에어프라이에 도전하는 UHD TV와 청소기도 판매한다.


먼저 트레이더스 UHD 55형 TV는 44만8천원으로 지난 11월에만 1천600대가 판매된 인기 상품이다. UHD 4K 화질에 스마트 기능이 있으면서도 가격이 기성 제품 대비 1/3 수준으로 저렴하다.


트레이더스는 이번에 추가 생산 물량 6백대를 공수해 1월 1일부터 판매한다.


이와 함께 PL 무선 청소기도 판매한다. 항공기 모터를 사용한 건타입(Gun Type) 청소기로 강력한 흡입력이 특징이다. 가격은 15만8천원이다.


마지막으로 소형가전도 1월 1일부터 6일까지 20~30% 할인해 판매한다.


먼저 코지마 안마의자는 전 품목 10% 에누리와 함께 주력상품에 대해 상품권도 증정한다. 


쿠쿠 밥솥 역시 상품별로 7~22만원 할인해 판매한다.


이마트 트레이더스 민영선 본부장은 "트레이더스가 올 한해 동안 많은 사랑을 받았다"며,


그 감사의 의미로 가장 큰 인기를 끌었던 상품군인 가전 행사를 연초부터 진행해 소비자들의 가계 절약에 기여하겠다"고 밝혔다.



2018.12.28 (금)

Home > SSG DAILY/PRESS
데이즈, 급격한 날씨 변화에 31일 수요일까지 ‘더 따뜻한 DAIZ’ 행사 진행
이마트 데이즈 패션 방한용품 대전
#이마트


이마트 패션PL 데이즈(DAIZ)가 겨울 준비에 나선다.


데이즈는 31일(수)까지 패션 방한용품을 최대 35% 저렴하게 구매할 수 있는 ‘더 따뜻한 DAIZ’ 행사를 진행한다.


이번 행사를 위해 플리스, 니트 등 의류와 히트필 내의, 캐시미어 머플러, 장갑 등 잡화까지 총 210억원가량의 물량을 준비했다.


10월들어 서울 최저기온이 5.2도까지 떨어지고 대관령은 영하를 기록하는 등 아침 저녁으로 한자리 수 기온을 보이며 쌀쌀한 날씨가 지속되고 있다.


이마트는 급격히 낮아진 기온에 겨울을 준비하고자 하는 수요가 있을 것으로 보고 이번 행사를 준비했다.


라운지 웨어로는 물론, 외출복 안에 입으면 보온성이 뛰어나 겨울 필수템이된 플리스는 삼성, KB국민, 신한, NH농협, 우리카드를 통해 저렴하게 구매할 수 있다.


데이즈 남성 플리스 기본점퍼/팬츠는 행사카드로 구매시 7천원 할인된 12,900원에, 야외 운동 시 보온성이 뛰어난 데이즈스포츠 남/여 에센셜 플리스 팬츠는 3천원 할인된 9,900원에 구매할 수 있다.


데이즈 여성 플리스 베스트/하이넥 점퍼는 4천원 할인된 9,900원/15,900원에, 유아동 플리스 베스트는 3천원 할인된 9,900원에 판매한다.


플리스와 함께 매칭해 입기 편한 니트는 결재 수단에 상관 없이 할인 판매한다.


데이즈 남성 베이직터틀넥니트는 정상가보다 6천원 저렴한 19,900원에, 여성 소프트니트는 4천원 저렴한 15,900원에 준비했다.


의류뿐 아니라 내의, 머플러, 장갑 등 다양한 패션 잡화도 저렴하게 준비했다.


기능성 소재 에어로웜(aerowarm)을 사용해 일반 면과 울 대비 보온성은 20% 높이고 무게는 30% 이상 가벼운 히트필은 6,980~29,800원에 판매하며, 2매 구매 시 30% 할인된 가격에 만나볼 수 있다.


캐시미어로 유명한 내몽고에서 직소싱해 국내 최저가로 기획한 데이즈 100% 캐시미어 머플러는 39,800원에 판매하며, 스코틀랜드 최고급 울소재인 해리스트위드를 사용한 패션 울장갑은 29,800원에 초특가로 기획했다.


이마트 데이즈 박정례BM은 “유난히 무더웠던 올 여름 폭염이 지나자마자 기온이 급격히 낮아져 패션 방한용품을 찾는 소비자가 늘고 있다”면서,


“합리적인 가격에 우수한 보온성이 특징인 데이즈 겨울 패션 용품으로 쌀쌀해진 날씨를 따뜻하게 보내실 수 있도록 이번 행사를 준비했다”고 했다.



2018.10.19 (금)


Home > SSG DAILY/PRESS
재킷, 코트 등 인기 겨울외투 최대 70% 할인
명품대전 등, 인기 대형행사 총력전
신세계백화점
#신세계백화점


신세계백화점이 신년세일 마지막 주를 앞두고 시즌 인기 대형행사를 앞세워 세일 막판 고객몰이에 나선다.

 

신세계백화점이 최근 3년간 세일 매출을 초반기, 중반기, 후반기로 나눠 살펴본 결과, 과거에는 세일 초반에 매출이 집중되며 점점 갈수록 매출이 감소하는 현상을 보였지만, 최근에는 세일 후반부에 매출이 다시 오르는 추세를 보이고 있는 것으로 나타났다. 


2015년의 경우 세일 후반부 매출 비중이 30.2%를 기록하며 세일 기간이 지날수록 매출이 줄어드는 현상을 보였지만, 작년에는 33.8%로 중반보다 높은 비중을 보였다. 이는 백화점이 세일 막바지까지 매출 훈풍을 이어가기 위해 주력 프로모션과 인기 대형행사를 마지막 주에 배치하는 동시에 고객들도 북적이는 세일 초반기를 피해 상대적으로 여유로운 쇼핑을 즐기려는 수요가 증가한 것으로 보여진다.

 

이에 신세계백화점은 세일 마지막 주를 맞아 겨울 외투 중심의 점포별 초특가 상품과 해외 명품 대전 등 시즌 주력 대형행사를 앞세워 신년세일 막바지 수요를 잡겠다는 계획이다.

 

18일부터 21일까지 4일간 본점 신관 5층 이벤트홀에서 신세계백화점이 직접 운영하는 편집숍과 단독 브랜드들을 최대 60% 할인된 가격으로 선보이는 ‘해외 유명브랜드 대전’이 열린다. 

 

분더샵 여성, 분더샵 남성, 분더샵클래식, 분주니어를 필두로 슈컬렉션, 핸드백컬렉션, 트리니티, 블루핏 등 편집숍 인기 상품들과 피에르아르디, 델라라나, 요지야마모토, 사카이 등 단독 브랜드들의 인기 상품을 초특가로 준비했다. 대표 상품으로는 분더샵 남성 드리스반노튼 바지 34만 2천원, 분더샵클래식 톰볼리니 재킷57만 5천원, 분주니어 스텔라맥카트니 원피스 6만 8천원, 슈컬렉션 니콜라스커크우드 앵클부츠 62만 5천원, 지안비토로씨 앵클부츠 75만원 등이 있다.



신세계는 신년세일 마지막 주를 맞아 오는 18일까지 점포별로 겨울 외투 등 패션 아이템을 최대 70% 할인된 가격으로 선보인다.

 

먼저 본점에서는 K2 롱다운 남성 점퍼를 24만 7천원, 블랙야크 다운 재킷 25만원, 블루핏 블루종 점퍼를 52만 2천원에 판매하고, 경기점에서는 르샵 투버튼 코트 9만 9천원, 오버핏 코트 9만 9천원, 맨온더분 왁싱 다운 점퍼를 48만 8천원 특가로 내놨다. 이어 강남점에서는 알로봇 맨투맨 티셔츠 4만 6천원, 구스다운점퍼 18만 3천원, 블루독 티셔츠 3만 6천원, 모직코트 15만 9천원 등 아동 의류를 초특가로 준비했다.

 

이어 19일부터 영등포점 6층 이벤트홀에서는 1년에 단 한번 와코루 속옷을 가장 저렴한 가격으로 만날 수 있는 ‘와코루 대전’이 펼쳐진다.

 

신세계는 이번 행사의 흥행을 위해 지난해보다 물량을 20% 늘렸으며, 인기 팬티, 브라 상품을 최대 80% 할인된 가격으로 선보일 계획이다. 브라 3만원, 팬티 1만원, 내의 1만 5천원, 올인원 4만원, 남성 팬티 1만원 등 새해 기분 좋은 가격으로 인기 상품들을 선보인다. 가격할인은 물론 당일 행사장에서 일정 구매금액 이상 구매시 신세계백화점 상품권도 선착순으로 증정한다.

 * 10/20/40만원 구매 시 각각 5천원/1만원/2만원 증정

 

신세계백화점 영업전략담당 박순민 상무는 “세일 후반부가 점점 중요해지고 있는 가운데, 신년세일 마지막 주를 맞아 겨울 의류 중심의 초특가 상품과 시즌 대표 대형행사를 앞세워 막바지 매출 잡기에 총력을 기울일 것”이라고 말했다.



2018.1.14 (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