초마짬뽕

Home > 초마짬뽕
Home > SSG DAILY/PRESS
국민 외식, 짜장/짬뽕 “밀키트로 나왔다”
이마트, 밀키트 시장 넓히기에 본격 시동
#이마트



간편식 시장에 마중물을 부었던 이마트의 식품브랜드 '피코크'가 밀키트 시장 넓히기에 본격 시동을 건다. 가장 대중적인 국민외식 '짜장/짬뽕'을 통해서다. 이마트는 지난 15일 피코크 '고수의 맛집' 시리즈로 '맛이차이나' 짜장면 밀키트와 '초마짬뽕' 밀키트를 이마트 100여개 점에 출시한다.


냉동 면을 쓰는 레토르트 제품과 달리 밀키트인 만큼 원조 맛집 고유의 쫄깃하고 탱탱한 면의 식감을 위해 공통적으로 '생면'을 택했으며, 전문 제조사 '면사랑'이 제조한 것이 특징이다. 우선 피코크 '맛이차이나' 짜장면 밀키트는 1,000g 2인분 분량에 8,980원이다. 서울 상수동 짜장면 맛집 '맛이차이나'의 레시피를 그대로 밀키트에 담았다.


주재료는 생면 외에 양파, 주키니 호박, 돼지고기, 짜장소스 등이며 맛집 ‘맛이차이나’의 맛을 가정에서 가장 유사하게 낼 수 있도록 개발했다. 또한 피코크 '초마짬뽕' 밀키트는 672g(2인분)에 9,980원이다. 홍대 초마짬뽕 맛집 '초마'의 레시피를 그대로 담았으며 라면을 끓이는 정도의 간편한 조리법으로 맛집 ‘초마’의 맛을 최대한 가깝게 느낄 수 있도록 했다.


생면과 배추, 양배추, 주키니호박 등 생야채 등으로 구성한 것이 기존 냉동 레토르트 상품이었던 '피코크 초마짬뽕' 간편식과의 차이점이다. 한편 밀키트란, 쿠킹박스 또는 레시피 박스라고도 불리며 요리에 필요한 식재료와 딱 맞는 양의 양념, 조리법을 세트로 구성해 제공하는 일종의 '반(半) 간편식'이다.


지난 2008년 스웨덴의 스타트업 기업 '리나스 맛카세(Linas Matkasse)'가 정기배송 형태로 처음 선보인 후 미국, 일본 등을 비롯해 세계적으로도 판이 점차 커지고 있다.


이마트는 지난 2017년 10월 '채소밥상'이라는 브랜드를 통해 밀키트 사업에 첫 주자로 뛰어들었다. 현재 이마트가 운영하는 밀키트 브랜드는 '피코크(11종)'를 비롯해 '저스트잇('채소밥상' 포함 70여종)', '어메이징' 시리즈(6종) 등이며, 품목은 총 80여종에 이른다.


주요 상품은 피코크 서울요리원 밀푀유나베, 저스트잇 버섯된장찌개, 어메이징 부대찌개 등이다. 이마트는 향후 '피코크'를 비롯해 '저스트잇'과 '어메이징'을 등 밀키트 상품을 2022년까지 총 150종 규모로 확대 운영할 방침이다.


한편 이처럼 이마트가 밀키트 시장 키우기에 적극 나선 까닭은 밀키트가 뛰어난 편의성 뿐만 아니라 맛과 건강, 요리의 재미까지 줄 수 있는 새로운 식문화로 최근 소비자들의 니즈에 가장 부합하는 MD라고 봤기 때문이다.


실제 이마트에서 밀키트 상품들은 올 1~8월 전년 동기 대비 매출액이 86% 증가하며 빠른 성장세를 나타내고 있다. 이는 세계적 추세다. 국내 식품 시장이 선행사례로 삼는 일본의 경우 지난해 밀키트 시장 규모가 전년 대비 10.5% 증가한 9959억원인 것으로 나타났다. 미국도 마찬가지로 3조5340억원으로 전년 대비 21.6% 증가했다.


이마트 오승훈 피코크개발팀장은 "밀키트 시장이 높은 잠재력을 가지고 있는 만큼 피코크는 맛과 선도에 촛점을 맞춘 밀키트 상품을 지속 출시할 계획"이라고 밝혔다.



2019.09.16 (월)

Home > SSG DAILY/PRESS
이마트 피코크, 간편가정식 수요 높아지며 판매량 100만 개 넘어선 ‘밀리언셀러’ 속속 등장
간편가정식 ‘밀리언셀러’ 시대!
 
#이마트

 


간편가정식 ‘밀리언셀러’ 시대가 본격 도래했다.


이마트가 2013년 피코크 출시 이후 약 6년 간의 매출 데이터를 분석한 결과, 총 8종의 상품이 누계 판매량 100만 개를 돌파해 ‘밀리언셀러’ 리스트에 이름을 올린 것으로 확인됐다.


이는 1~2인 가구의 증가와 함께 식사 준비, 뒤처리가 간편하고 남는 식재료가 발생하지 않아 경제적인 간편가정식이 현대인들의 장바구니 필수품 중 하나로 자리잡았기 때문으로 풀이된다.

  

누계 매출 수량 1위를 차지한 것은 271만여 개의 판매고를 올린 ‘피코크 한우곰탕(500g)’이다.


피코크 한우곰탕은 소금조차 사용하지 않고 원물 그대로 오랜 시간 푹 고아낸 덕에 진한 국물의 맛을 그대로 느낄 수 있다. 국이나 찌개용 육수로 활용할 수 있어 범용성도 높다.


사골을 십수 시간 끓여내야 하는 번거로움도 덜어낼 수 있는 점 역시 강점으로 꼽힌다. 


집에서 사골을 직접 우려내 먹는 경우가 줄어들면서 이마트의 2018년 한우사골, 잡뼈 매출은 전년 동기 대비 12.8% 감소했다.


이와 함께 피코크 한우곰탕은 가격이 3,180원에 불과하고 한 끼 식사에 적합한 500g 단위로 판매하는 전략이 주효하면서 연중 수요가 고르게 나타나고 있다.


피코크 출시 초창기 입소문을 타며 브랜드 인지도 제고에 효자 노릇을 한 ‘피코크 육개장(500g)’ 역시 누계 판매량이 200만 개에 근접하며 2위 자리에 이름을 올렸다.


피코크 육개장은 사골 육수를 베이스로 우사태, 숙주나물, 고사리, 무, 대파, 느타리 버섯 등 갖은 재료를 넣어 육개장 고유의 깊고 진한 맛을 구현한 제품이다.


시중에 간편가정식 육개장 신제품들이 대거 출시되면서 경쟁이 치열해지고 있는 상황 속에서도, 피코크 육개장의 매출은 올 들어 1월부터 5월까지 전년 동기 대비 3.7% 신장하는 등 경쟁력을 유지하고 있다.


이외에도 피코크 누계 매출 상위권에는 ‘피코크 차돌박이된장찌개(500g)’, ‘피코크 소고기미역국(500g)’ 등 일상 생활에서 곁들여 먹기 편리한 국, 탕, 찌개류가 주로 포진했다.


그런가 하면 기호식이나 보양식 중에서도 밀리언셀러에 등극한 상품이 등장해 높아진 간편가정식의 위상을 확인시켜줬다.


실제로 피코크 간판 히트상품 ‘피코크 초마짬뽕(1,240g)’은 누계 매출 수량 5위를 기록 중이다.


피코크 초마짬뽕은 서울 3대 짬뽕으로 알려진 '초마짬뽕'을 간편가정식으로 개발한 것으로 화끈한 불맛에 고기 고명, 칼칼하고 시원한 국물이 일품이다.


맛집 요리를 간편가정식으로 즐기는 개념이 다소 생소하던 2015년 출시돼 선풍적인 인기를 끌며 여태껏 총 140만여 개가 팔려나갔다. 


초마짬뽕의 인기에 힘입어 초마 백짬뽕, 초마 짜장, 초마 탕수육 등 관련 상품들도 다양하게 출시됐다.


‘피코크 녹두삼계탕(900g)’의 경우 보양식 카테고리에 속해 시즌성을 탄다는 한계에도 불구하고 122만여 개가 팔려나가 누계 매출 순위 6위에 올랐다.


실제로 피코크 녹두삼계탕은 연간 매출액의 절반 이상이 6월부터 8월까지 세 달 사이에 발생하지만 전체 수요가 증가하며 2018년 기준 전년 대비 7.3%의 매출신장률을 기록했다.


이 제품의 인기요인으로는 훌륭한 맛과 함께 ‘가성비’를 들 수 있다.


피코크 녹두삼계탕에 들어간 닭과 비슷한 사이즈의 삼계탕용 생닭은 현재 이마트에서 4~5천 원 선에, 삼계탕 부재료 모듬팩은 2천 원 수준에 판매되고 있어 이 둘만 합치더라도 피코크 녹두삼계탕의 판매가 7,880원과 큰 차이가 없다.


이러한 인기상품들의 활약에 힘입어 출시 원년 340억 원에 불과하던 피코크 연 매출은 작년 기준 2,490억 원으로 늘어나 5년 새 7배 이상 증가했다.


오승훈 이마트 피코크 개발팀장은 “간편가정식 시장이 연 3조원 규모로 성장한 가운데, 간편가정식 제품들 중에서도 누적판매량 100만 개를 넘어선 ‘밀리언셀러’들이 본격적으로 등장하고 있다”며,


“앞으로도 다양한 상품군에 걸쳐 피코크표 밀리언셀러 상품들을 탄생시킬 수 있도록 레시피 연구 및 상품개발에 최선을 다할 예정”이라고 말했다.



2019.06.18 (화)

Home > SSG DAILY/PRESS
피코크 반점 “띵하오”
이마트, 피코크 반점으로 짜장,짬뽕 열풍 잇는다!
이마트
#이마트


이마트가 업계 최초로 유산슬, 해물누룽지탕 등 고급 중화요리를 자체 브랜드(PL) 간편가정식으로 출시합니다. 이마트는 30일 대표적인 중국요리인 유산슬, 해물누룽지탕, 깐풍기를 비롯하여 짬뽕, 짜장, 백짬뽕 등 총 6가지 상품을 간편가정식으로 개발해 ‘피코크 반점’이라는 자체 브랜드(PL)로 새롭게 선보인다고 밝혔는데요. 이마트에 따르면 유산슬과 해물누룽지탕이 냉동(냉장) 간편가정식으로 출시되는 것은 NB 상품을 포함해서 업계 최초라고 밝혔습니다.



업계 최초로 유산슬•해물누룽지탕 등 중국음식 6종 피코크 반점 출시


이마트가 ‘피코크 반점’이라는 중화요리 전문 간편가정식 브랜드를 선보인 까닭은 작년 4월 짜왕 등 프리미엄 짜장라면을 시작으로 겨울철 프리미엄 짬뽕라면까지 인기를 끌면서 간편한 중화요리 식품을 찾는 고객들이 여전히 많기 때문입니다. 실제로, 프리미엄 짜장라면이 출시된 지 1년이 넘었으나, 올해 이마트 1~4월 라면 매출을 살펴보면, 짜장라면은 전년 동기 대비 1.5배 증가하며 52.9% 늘어났고, 짬뽕라면도 매출이 5배 늘며 지난해 같은 기간과 비교하면 411.9% 신장했습니다. 더불어, 이마트가 올해 1~4월 동안 800개가 넘는 피코크 상품 매출을 분석한 결과, ‘피코크 초마짬뽕’이 전체 매출 3위를 차지하며 간편가정식에서도 중화요리가 주요 인기 상품으로 자리 잡았습니다. 또, 이마트 피코크 개발팀이 조사한 바에 따르면 서울 시내 중국집의 대부분은 9시 이후에는 음식 배달이 불가한 것으로 파악되어, 언제 어디서나 손쉽게 조리해서 먹을 수 있는 중화요리 간편 가정식에 대한 수요가 높을 것으로 분석했습니다.


특히, 이번에 이마트가 선보이는 ‘피코크 반점’ 6종은 모두 기존의 ‘피코크 초마짬뽕’을 생산하고 있는 협력업체(고것참식품)와 함께 개발해서 출시했습니다. 이 협력업체는 ‘피코크 초마짬뽕’ 출시 당시, 직화로 한번에 최대 20kg까지 재료를 볶아주는 초대형 텀블러 설비를 직접 주문 제작해서, 홍대 초마짬뽕 특유의 불맛을 내는데 성공했을 만큼 정통 중화요리의 맛을 구현하는 능력이 뛰어났습니다. 또한 이마트는 피코크 상품개발팀에 조선호텔 중식 레스토랑 호경전 출신 쉐프가 합류해 피코크 반점의 전체적인 레시피를 총괄했다고 밝혔습니다.


한편, 이마트는 하반기에 칠리새우, 크림새우, 난자완스, 멘보샤 등 고급 중화요리는 물론 짬뽕밥, 잡채밥 등 식사 부분도 추가로 ‘피코크 반점’ 메뉴로 개발한다는 계획입니다.


정민우 피코크 바이어는 “향후 피코크 반점은 간편가정식으로 출시되지 않았던 고급 메뉴를 지속적으로 출시해서, 장소와 시간에 구애 받지 않고 맛과 위생이 보장된 중화요리를 즐길 수 있는 브랜드로 구축할 계획”이라고 말했습니다.

Home > SSG DAILY/PRESS
이마트 추석 피코크세트
피코크 대형마트 선물세트 고급화 이끈다
이마트
#이마트

피코크 제주 흑돼지 햄•5대 갯벌 김 등 프리미엄 선물세트 다수 선보여





2015년 추석, 이마트의 대표 브랜드 ‘피코크’(자체 식품브랜드)가 맛을 최우선 가치로 추구하는 PL브랜드에서 대형마트 프리미엄 선물세트로 한 번 더 진화합니다.

 

이마트는 이번 추석에 ‘제주 흑돼지 햄’, ‘1++ 횡성한우 갈비’, ‘5대 명산지 갯벌 김’ 등 고급 식품 선물세트를 전면에 내세워, 대형마트 선물세트의 고급화 트렌드를 일시적인 현상을 넘어 성공 전략으로 만들겠다고 밝혔습니다.

 

이마트가 이번에 선 보이는 피코크 선물세트 중 가장 대표적인 상품은‘피코크 제주 흑돼지햄 선물 세트’입니다. 100% 제주 흑돼지로 만든 프리미엄 햄 세트로 미식가들 사이에서 선호도가 높은 제주 흑돼지를 먹기 편한 햄으로 만든 상품입니다.

 

제주도 흑돼지는 독특한 풍미와 식감으로 그 맛이 뛰어나, 제주도에 방문하면꼭 맛봐야 하는 음식으로 유명하며, 올해 들어서는 천연기념물로 지정됐을 만큼 상품성을 인정받고 있는데 이를 PL(자체브랜드) 선물세트로 개발한 것입니다.

 

또, 이마트는 전국 5대 김 명산지로 유명한 개야도, 중도, 압해도, 제부도, 대부도의 고급 원초 갯벌 김만을 사용하여 들기름과 천일염으로 구운‘피코크 5대 명산지 갯벌김’도 처음 선보였습니다.

 

그 밖에도, 이마트는 횡성에서 나고 자란 정통 횡성 한우 중 1++등급만 엄선하여 만든‘피코크 횡성한우 갈비 세트’, 제주산 통참깨와 국내산 들깨를 딱 한번만 짜서 만든 ‘피코크 참기름 들기름 세트’ 등 다양한 고급 선물세트를 판매합니다.

 

이처럼 이마트가 자사 고급 식품 브랜드인 ‘피코크’를 명절 세트 전면에 내세운 까닭은 대형마트에서도 고급 선물세트를 찾는 현상이 두드러지고 있기 때문입니다. 이마트는 이러한 소비 트렌드를 일년에 2번 밖에 없는 명절만큼은 평소보다 씀씀이를 늘려 고급 선물세트를 꼭 감사할 분에게 선물하는 추세가 뚜렷해지고 있다고 분석했습니다.

 

 

피코크 123% 신장하며 대표적인 프리미엄 PL 브랜드로 떠올라

한편, 올해 들어 피코크는 맛에 대한 가치를 최우선으로 하는 브랜드로 자리매김하며, 폭발적인 성장은 물론 이마트의 대표적인 고급 식품 브랜드로 떠올랐습니다.

 

이마트에 따르면 상반기 이마트 총 매출은 4.1% 신장하는 등 작년 총 매출 신장율(0.4%)과 비교하면 현재 높은 매출 신장세를 보이고 있는데,이는 피코크가 경쟁 대형마트와의 상품 차별화를 꾀하며 집객을 이끌고 있다는 것입니다.

 

실제로 올해 상반기 냉동 냉장 간편식을 포함한 음료, 과자 등 피코크 상품 매출 신장율은 지난 해 동기 보다 123.3%나 늘어났으며, ‘피코크 초마짬뽕’, ‘피코크 조선호텔 김치’ 등은 전에 없던 PL 상품으로 SNS 등에서 인기를 끌고 있습니다.

 

김일환 이마트 피코크 담당은“올해 들어, 좋은 먹거리의 가장 중요한 원칙인 재료와 맛을 최우선으로 하는 피코크가 고객들에게 고급 식품 브랜드로서 확실히 인정받기 시작했다고.”말하며, 명절을 맞이하여 평소보다 더 좋은 상품을 특히 선호하는 고객에게 맛에 대한 엄격한 기준과 상품 철학으로 만든 이마트 피코크 선물 세트를 자신 있게 제안한다.”고 밝혔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