천혜향

Home > 천혜향
Home > SSG DAILY/PRESS
이마트, 주말 이틀간 ‘오렌지 무한담기’ 1만원 판매… 평균 16개 담을 수 있어
이마트 ‘뻔뻔(Fun-Fun)한 무한담기’
 
#이마트

“이번 주말, 이마트 가서 오렌지 ‘득템’하세요!”


이마트가 오는 주말(16~17일) ‘미국산 오렌지 무한담기’ 행사를 1만 원에 진행한다.


오렌지 제철 3월을 맞이해 이마트는 기존 대비 30% 저렴한 가격에 행사를 준비했다.


지난 2월 진행한 ‘천혜향 무한담기’ 봉투보다 66%(23cmX45cm) 더 길어진 봉투를 제작해, 평균 16개의 오렌지를 담을 수 있다. 개당 625원 꼴이다.


봉투를 가득 채우면 3.4kg 가량의 오렌지를 1만원에 구매 할 수 있다. 이번 이틀간 행사 물량은 550톤으로, 오렌지 제철 3~4월 매출의 15%에 달하고, 지난 한 해 오렌지 전체 매출의 8% 수준이다.


봉투 안에 담긴 것까지만 계산 상품으로 인정되며, 1인당 1봉 한정 판매 한다.


올해 미국산 오렌지 시세가 크게 증가했지만, 이마트는 제철 행사 진행을 위해 물량의 80%를 산지 직매입으로 사전 확보해 가격을 낮췄다.


미국산 네이블 오렌지는 올해 소매 가격이 14.3% 오르며, 최근 10년 중 최고가를 기록했다.


미국 내 오렌지 최대 산지인 캘리포니아에 지속적으로 비가 내려 오렌지 수확이 어려워지면서, 1개 당 기존 1,000원 선에서 1,200원 이상으로 급상승한 것이다.


이마트는 단순히 가격만 낮춘 행사가 아닌 재미까지 잡은 ‘뻔뻔(Fun-Fun)한 행사’를 기획해 고객들의 호응을 얻고 있다.


봉지 과자를 쌓을 수 있을 만큼 쌓는 ‘도전! 스낵 무한 골라 담기’, 랜덤의 인기 완구로 구성된 ‘럭키박스’ 등 재미에 초점을 맞춘 행사는 ‘대박’을 터뜨리기도 했다.


특히 지난 2월 진행한 ‘천혜향 무한담기’ 행사는 지난해 동기간 대비 50% 저렴한 가격으로 역대 최대 매출을 달성했다. 


일주일 동안 25억 원 매출을 올리며, 지난해 이마트 천혜향 연간 매출의 80%를 기록하기도 했다. 지난해 행사 매출 대비 3배 이상 신장한 수치다.


이른 오후에 준비 물량이 모두 품절되기도 했고, SNS 등에는 천혜향을 높이 쌓아올린 인증샷을 자랑하는 글도 다수 게시됐다.


한편, 이마트는 오는 20일(수)까지 다양한 국민가격 상품을 저렴한 가격에 준비했다.


구워먹을 때 가장 맛있는 수산물을 모아 ‘9,900원 수산구이 대전’을 진행한다. 양념 민물장어(1팩), 블랙타이거(10마리), 관자 슬라이스(30개)를 각 9,900원에 판매한다.


양념 민물장어는 33%, 블랙타이거는 28%, 관자 슬라이스는 35% 할인한 가격이다. 특히 블랙타이거는 1마리당 40g 가량으로, 올해는 지난해 대비 최대 60% 큰 사이즈의 상품을 운영한다. 


구이용 새우 중 가장 일반적인 흰다리새우의 2배 정도의 크기로, 탱탱하고 쫄깃한 식감을 자랑한다.


관자와 함께 장흥 지역에서 즐겨 먹는 ‘장흥 삼합(관자+표고버섯+한우)’을 만들어 먹을 수 있는 상품도 준비했다.


9,900원 수산구이 상품과 표고버섯(전품목)을 동시 구매할 시 표고버섯을 10% 할인하고, 브랜드 한우도 40% 할인 판매(횡성 가공/냉동상품 제외, 행사카드 결제시)한다.


‘어메이징’ 시리즈 2탄 ‘어메이징 부대찌개’는 출시 기념으로 9,980원에 판매한다. 내열 알루미늄으로 제작된 냄비 용기를 그대로 불에 올려 끓여먹는 ‘원 플레이트(One plate)’ 상품이다. 


물도 별도로 넣을 필요가 없고, 4종의 햄과 소시지, 파, 콩나물 등 야채에 동봉된 소스만 부어 끓이면 한끼(2인분)가 5분만에 완성된다.


알찬란(대란, 30개입)은 37% 할인한 2,880원에 준비했다. 지난 국민가격 1탄으로 선보였던 알찬란은 최근 1년 내 이마트 최저가격으로 일주일 동안 40만 판이 팔렸다.


KB국민카드로 국민가격 행사상품을 구매할 시 10% 추가 할인도 받을 수 있는 더 큰 혜택도 준비했다.


최훈학 이마트 마케팅 담당은 “봄을 맞이해 ‘오렌지 무한담기 1만원’ 행사를 필두로 다양한 국민가격 상품을 준비했다”며,


“가격, 재미 모두 잡은 국민가격 행사상품을 통해 장바구니 물가 부담도 낮추고 재미있는 쇼핑 경험도 선사하겠다“고 밝혔다.



2019.03.15 (금)

Home > SSG DAILY/PRESS
천혜향 전년동기 대비 반값에 판매, 하우스 감귤보다도 30% 이상 저렴
이마트, ‘천혜향’ 역대 최저가 판매
#이마트


이마트가 고급 만감류의 대명사인 천혜향 제철(2~3월)을 맞아 '제주 천혜향 한가득 담아 만원' 행사를 전점에서 열고 전년 동기 대비 반값으로 저렴하게 판매한다.


21일(목)부터 27일(수)까지 여는 이 행사는 제주 농협과 이마트가 공동 기획한 것으로 천혜향 생산량이 30% 가량 증가함에 따라 천혜향 대중화와 농가 수익 증대 차원에서 750톤 대량 사전 기획을 통해 저렴한 가격을 실현했다.


상품 가격은 1봉당 1만원이며, 1인당 1봉 한정이다. 


지난해 동기 행사가인 19,800원(2.2kg)에 비하면 반값 수준으로 저렴하다.


이는 가장 대중적인 겨울 과일인 밀감보다도 저렴한 가격이다.


현재(19일 기준) 이마트에서 판매하고 있는 ‘하우스 돌빌레 감귤’은 1.8kg에 1만3,800원으로 100g당 767원인 반면, 이번 행사에 선보이는 천혜향은 최소 무게인 2kg으로 계산하면 100g당 500원에 해당해 30% 이상 저렴하다.


천혜향은 수요가 증가하는 고소득 작물로 재배면적이 증가하는 추세다. 


특히 지난해비가 적고 일조량이 풍부해 생산량이 증가한데다 당도 또한 높다.


증가하는 수요를 반영하듯 이마트에서도 올해(1월1일~2월 17일) 들어 전년 동기 대비 신장율이 천혜향 170.8% 레드향 11.4%로 고공신장세를 나타내고 있다.


이에 따라 이마트는 고객들의 쇼핑 재미를 위해 행사를 기획하고 가로 23cm, 세로 27cm 크기의 '무한담기' 전용 봉투 안에 천혜향을 담을 수 있는 만큼 가득 담아 갈 수 있도록 했다.



봉투를 가득 채우면 2~2.5kg가량 담을 수 있으며, 봉투 안에 담긴 것까지만 계산 상품으로 인정된다.


이에 앞서 이마트는 지난 1월에도 일주일간 굴/홍합/피조개/석화/가리비 등 조개류를 ‘1봉 가득 4,980원’ 형태로 반값 판매한 바 있다. 


이 당시 많은 고객들의 관심을 끌면서 기존 ‘골라담기’ 행사 대비 3~4배 높은 판매고(1.5억)를 거뒀다.


한편 천혜향은 2,000년대 후반 들어 대중화되기 시작한 만감류로 품고 있는 과즙이 풍부하며, 감귤에 비해 가격이 15~20% 가량 높지만 평균 당도는 1~2브릭스(brix) 가량 높아 깊은 맛을 낸다.


이마트 이진표 과일 바이어는 “늦겨울 제철 과일로 꼽히는 천혜향을 역대 최저가 수준으로 판매함으로써 장바구니 물가 부담을 낮추겠다”고 밝혔다.



2019.02.20 (수)

Home > SSG DAILY/SHOPPING
쇼핑뉴스
신선한 봄의 맛
이마트

Home > SSG DAILY/PRESS
봄맞이 나들이 먹거리 푼다
구이류 등 봄맞이 행사 진행
이마트 에브리데이
#이마트에브리데이


4월 봄나들이철 맞아 20일까지 척아이롤/부채살 등 구이류 할인판매





이마트 에브리데이가 4월 봄 나들이철을 맞아 구이류와 과일 등 먹거리 수요가 높아지는 것을 감안, 나들이 먹거리를 저렴하게 판매하는 봄맞이 행사를 엽니다. 이번 행사기간에는 국민카드로 5만원 이상 구매시 2,500원 즉시 할인, 최대 63% 할인의 ‘왕창싼데이’, 온가족 인기 먹거리 행사 등의 다양한 기획이 준비되어 있습니다.


우선, 나들이에 빠질 수 없는 구이류를 저렴한 가격에 선보입니다. 스테이크나 불고기용으로 다양하게 즐길 수 있는 호주청정우 곡물 척아이롤, 부채살을 기존보다 25% 낮춘 2,180원(100g)에 판매하며, 육즙이 풍부해 구이용으로 안성맞춤인 호주산 치마살, 살미살을 기존보다 25% 저렴한 2,980원(100g)에 판매합니다.또한, 1등급, 1+등급의 품질 좋은 국내산 냉장 뒷다리 불고기(100g)를 34% 저렴한 580원, 국내산 냉장 앞다리로스(100g)를 46% 저렴한 790원에 판매하며, 이들과 잘 어울리는 흰다리새우(30미)를 8,500원, 예냉 적상추(2봉)를 1,500원에 판매합니다.


다양한 구이류에 어울리는 과일도 행사에 들어갑니다. 당도선별 하우스 수박(5kg미만/통)을 27% 저렴한 14,500원, 보조개 사과(5-10입/봉)을 33% 저렴한 3,980원, 칠레산 적포도(100g)를 12% 저렴한 698원, 찰토마토(2kg/박스)를 26% 저렴한 7,980원, 천혜향(1kg/봉)을 19% 저렴한 7,980원에 판매합니다.


간편하게 즐길 수 있는 ‘온가족 인기먹거리 행사’에서는 홈타입 아이스크림(구구크러스터 등 5종)을 각 3,000원, 튜브류 아이스크림(빠삐코 등 4종)을 10개 구매시 3,980원, 인기 스낵(오사쯔 등 5종)을 1,980원, 캔 음료(355ml/파워에이드 등 8종)을 600원 균일가에 판매합니다.


한편, 15일(금)까지 60여가지의 상품을 최대 63% 할인된 가격에 만나 볼 수 있는 ‘왕창싼데이’ 행사를 엽니다. 찰진 밥맛이 일품인 철원오대쌀(20kg)를 25% 저렴한 49,800원, 달콤한 골드 망고 (4-5입/박스)가 31% 저렴한 8,900원, 칠레산 청포도(100g)를 31% 저렴한 690원, 1등급, 1+등급 국내산 냉장 돈목심(100g)을 22% 저렴한 1,680원, 맥심 모카믹스(50입)를 4,500원, 자연은 내사랑 3종(각1.5L)을 63% 저렴한 각 1,200원, 크리넥스 3겹 코튼터치(33m*30롤)를 신세계 포인트 회원 결제시 14,900원에 판매합니다.


또한, ‘왕창싼데이’ 행사기간에는 3, 5만원 이상 구매시 각각 2,3천원 할인권을 증정합니다.이마트 에브리데이 김근만 마케팅 팀장은 “봄을 맞아 야외 활동을 계획하신 분들에게는 이번 행사가 필요한 상품을 저렴하게 구매하실 수 있는 좋은 기회가 될 것이다” 고 말했습니다.


Home > SSG DAILY/PRESS
이마트 제주감귤 할인판매 실시
제주감귤 농가 돕기 위해 판매 촉진 나선다!
이마트
#이마트


일주일 간 제주감귤 6.5kg을 10,800원에 할인판매 실시





이마트가 2002년 이후 위기에 처한 제주 감귤 구하기에 나섭니다. 이마트는 이상기후로 인하여 제때 수확하지 못해 가격이 크게 하락한 제주 감귤을 오는 7일(목)부터 13일(수)까지 일주일 간 20% 할인한 6.5kg 한 상자에 10,800원에 판매한다고 밝혔습니다.  가락 시장 최근 5개년 감귤(특/5kg) 도매 가격을 살펴보면, 2011년과 비교하면 20% 하락했으며 작년 12월과 비교해도 10% 가까이 하락한 수준입니다.


일반적으로 제주도 지역 기준 귤 수확 시기는 11월10일부터 12월15일 사이인데, 전체 36일 중 절반에 가까운 17일이나 비가 와서 감귤 재배 농민들이 제때 수확하기 힘들었습니다. 이 기간 일부 감귤 재배 농민들이 비상품 감귤을 광범위하게 시장에 유통시켜 상품 신뢰도 하락으로 가격 하락 폭이 커졌으며, 날씨가 좋은 1월 들어서 수확이 본격화 되며 감귤 물량이 쏟아지고 있으나 시장의 반응이 냉랭한 상황입니다.


12월 제주도는 상품성이 떨어지는 감귤 4만톤을 시장에서 격리시키는 조치를 전격 실시했으나, 농민들은 2002년 이후 13년만에 처음 실시하는 감귤 산지 폐기 사업에 적극 지원하여 사업 계획량의 1.9배 이상 신청하고 있는 상황입니다.


이마트에서도 올해 들어 감귤 가격이 작년 12월보다 11% 하락했으나, 가격 하락에도 불구하고 판매는 크게 늘지 않아 12월 매출이 전년 대비 6.7% 떨어졌습니다. 이처럼 제주도 지역에서 감귤 재배 농민들이 수확을 포기하고 폐기를 신청하는 등 다량의 귤이 버려질 상황에 이르자, 이마트는 일주일 간 총 720톤 규모의 감귤을 제주도 현지에서 직접 구매해서 판매할 계획입니다.


특히, 이마트는 판매 물량 전량을 모두 ‘당도 선별기’로 상품을 선별해서 품질 신뢰도를 높여 국산 딸기나 황금향, 천혜향 등 이색 감귤에 빼앗긴 고객 마음 잡기에 나섭니다. 실제로 작년 12월 이마트에서 일반 감귤은 6.7% 매출이 떨어졌으나 황금향, 천혜향, 레드향 등 이색 만감류 매출은 12.9% 늘어나 대조를 이뤘습니다. 최지윤 이마트 과일 바이어는 “1월 들어 제주 지역에 기상 조건이 좋아지면서 수확이 본격 재개 되어 미처 수확하지 못했던 제주 감귤 물량이 쏟아지고 있는 상황이다.”고 말했으며, “전량 당도선별을 통해 품질이 좋은 제주 감귤을 엄선해서 농민과 소비자를 저렴한 가격으로 이어주는 행사를 적극 펼쳐나가겠다.”고 강조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