차례

Home > 차례
Home > SSG DAILY/PRESS
추석 차례상도 ‘간편식’ 상차림이 대세
추석 맞이 제수용품 할인 행사
#이마트


간편한 명절 준비를 위해 이마트가 피코크 제수음식 행사에 나선다.


이마트는 5일(목)부터 오는 18일(수)까지 피코크 제수음식 약 40여종 구매 고객에게 2만원 이상 구매 시 3천원 상품권을 증정하는 행사를 진행한다.


이마트가 선보이는 피코크 제수음식은 송편부터 잡채, 식혜, 떡갈비, 각종 전까지 약 40여종으로 피코크 상품들로 차례상을 준비할 수 있도록 다양한 상품군을 갖췄다.


일반적으로 명절 음식은 재료 손질부터 음식이 완성되기까지 긴 시간과 많은 노동력을 필요로 하는데, 피코크 제수음식은 전자레인지나 프라이팬에 간단하게 조리하면 되기 때문에 매년 인기가 증가하고 있다.


특히 피코크 제수음식은 조선호텔 출신 쉐프가 개발한 레시피를 사용했으며, 전류의 경우 수작업을 통해 상품을 제조해 차례상에 올려도 손색이 없는 맛과 품질이 특징이다.


이마트 피코크 제수음식은 출시 4년만에 매출이 약 3배 이상 증가하며 기존 전통방식의 제수음식을 대체해나가고 있다.


지난 2014년 설을 앞두고 모듬전, 고기완자전, 오색꼬지전 등 6종으로 출시된 피코크 제수음식은 5년이 지난 현재 약 40개 품목까지 확대되었다.


매출 역시 크게 증가했다. 2014년 추석 직전 일주일간 4.5억원 매출을 기록했던 피코크 제수음식은 2018년 같은 기간 약 14억원 매출을 기록하며 3배가 넘는 성장세를 보였다.


이는 가구 구성원이 축소되고 요리를 하는 인구가 줄어들면서 명절을 간소하게 보내려는 트렌드가 확산되어 간편한 방식의 제수음식이 인기를 끌고 있는 것으로 분석된다.


이 외에도, 교자상부터 한복에 이르기까지 다양한 명절 용품 할인 행사도 준비했다.


제수 음식에 꼭 필요한 해표 식용유(1.8L+500ml)는 5,860원에, 오뚜기 부침/튀김가루(1kg, 각)는 1,780원에 판매한다. CJ 비비고 도톰 동그랑땡(795g)은 7,380원에, 동원 해물새송이 완자(795g)는 7,280원에 준비했다.


편리한 음식 준비를 도와줄 러빙홈 와이드 그릴/복합열선 와이드잔치팬은 행사카드로 구매 시 20% 할인한 5만2,640원/6만3,840원에, 샤벨 정/중/직교자상은 행사카드로 구매 시 10% 할인한 5만5,710원/5만6,610원/7만1,100원에 판매한다. (행사 카드 : 이마트e/삼성/KB국민/신한/현대/NH농협/우리/IBK기업/씨티카드)


또한, 예닮 아동 프리미엄 한복은 6만9,000원/7만9,000원에, 아동 한복 장신구는 각 3,000원~1만9,900원에 판매하며, 추석 귀성길 필수용품인 각종 차량용품도 1+1 및 30% 할인 행사를 진행한다.


이마트 곽정우 피코크델리담당 상무는 “가정간편식 중에서도 시간과 일손 단축 체감효과가 큰 제수음식이 일반 가정간편식 대비 빠르게 성장하는 추세”라며 “앞으로도 고객들의 수요를 적극 반영해 간편하고 뛰어난 품질의 가정간편식 상품들을 선보일 계획”이라고 말했다.



2019.09.05 (목)

Home > SSG DAILY/PRESS
이마트, 추석전날(23일) 의무휴업으로 제수행사 3일 앞당겨, 미리 쇼핑 권장
명절 음식, 올해도 간편식이 대세
#이마트


올해도 ‘가성비’ 뿐만 아니라 ‘가심비’를 앞세운 간편 제수 음식 수요가 높아질 것으로 보인다.


실제 이마트가 추석을 앞둔 일주일간 피코크 제수음식의 매출을 살펴본 결과, 14년 추석 4억5천만원에서 작년 추석 12억4천만원으로 3년간 약 3배 규모로 성장했다.

 

이 같은 간편 제수 음식의 성장에는 달라진 명절 트렌드가 큰 영향을 미쳤다.


최근 명절에 차례를 아예 지내지 않고 전, 산적 등 음식만 간단하게 준비하거나 명절에 대한 인식이 ‘차례’를 지내는 날보다는 가족들끼리 모이는 휴식의 의미가 더욱 커지면서 간편하게 제수 음식을 마련하고자 하는 수요가 늘고 있기 때문이다.


뿐만 아니라, 간편 제수음식을 출시하는 브랜드와 종류가 더욱 다양해지고 맛과 품질까지 인정 받은데다 음식 준비와 처리에 부담을 줄일 수 있어 더욱 선호도가 높아지고 있는 것이다.


이번 추석의 경우 최대 10일까지로 휴무가 길었던 작년과 비교해 연휴기간이 짧고, 차례를 주로 준비하는 중장년층 고객은 물론 젊은 고객들에게도 간편 제수음식에 대한 선호가 높아지면서, 올해 추석 피코크 제수음식 매출은 작년 대비 약 61% 늘어난 20억 수준으로 예상된다.


이마트는 이 같은 간편 제수 음식 인기에 발맞춰 26일(수)까지 전, 송편 등 제사상에 주로 오르는 식품을 포함해 참기름, 부침가루 등 조미료류까지 피코크 제수음식을 2만원 이상 구매할 경우 3천원을 할인하는 행사를 진행한다.


오승훈 피코크 개발팀장은 “맛과 품질이 뛰어난 상품 출시로 간편 가정식에 대한 소비자들의 인식이 개선되면서, 명절 차례음식도 간편식을 선호하는 수요가 늘어나고 있다”며,


“앞으로도 트렌드에 맞는 뛰어난 품질의 간편 가정식을 개발해 선보일 것”이라고 말했다.


한편, 이마트는 추석 전날인 9월 23일(일) 서울, 인천, 광주. 부산 등 전체 약 60%의 이마트 점포가 의무휴업을 진행함에 따라 미리 쇼핑할 것을 권장한다고 밝혔다.


2012년 대형마트 의무휴업 도입 후 추석 전날이 의무휴업에 포함되는 것은 올해가 처음으로,이마트는 미리 간편 제수용품을 준비해 고객 불편을 최소화할 수 있도록 관련 행사를 예년보다 최대 3일 빠른 17일(월)부터 진행하고 있다.


최근 신선, 가공식품 등 전반적인 생활물가 오름세에 장바구니 부담을 최소화하기 위해 오는 27일(목)까지 제수용품을 포함한 제철 신선식품, 주요 생필품 등 800여 개 품목을 최대 40% 할인한다.



2018.09.18 (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