지역환경개선

Home > 지역환경개선
Home > SSG DAILY/PRESS
서울광장에 아메리카노 5만잔 분량으로 만든 대형 사이렌 등장
자원 재활용 메시지 적극 전달
스타벅스커피코리아
#스타벅스커피코리아


‘2016 서울, 꽃으로 피다’ 친환경 캠페인 실시, 자원 재활용 메시지 전달




 

서울 한복판에 아메리카노 커피 5만잔 분량의 커피박(찌꺼기)으로 만든 대형 사이렌 아트 작품이 등장했습니다.

 

스타벅스커피 코리아는 27일(수) 서울광장에서 서울시, 자원순환사회연대와 함께 ‘2016 서울, 꽃으로 피다’ 친환경 캠페인을 공동으로 실시하고, 2m 높이의 대형 커피박 조형물과 대형 꽃화분 하트 전시를 비롯해 텀블러 5천개와 일회용컵 꽃화분 5천개 그리고 조롱박씨 5천개를 무료로 나눠주는 행사를 개최했습니다.

 

이 날 서울광장에서 스타벅스(대표 이석구)와 서울시(최광빈 푸른도시국장), 자원순환시민연대(김미화 사무총장)는 일회용컵 사용을 줄이고 커피박(찌꺼기)을 재활용하는 친환경 녹색생활 실천에 앞장서기로 했습니다.

 

올해까지 4년 연속으로 실시된 ‘2016 서울, 꽃으로 피다’ 캠페인에서 스타벅스는 일회용컵의 사용을 줄이면 꽃과 나무를 살리게 되고, 나아가 일상생활 속에서 실행가능한 작은 실천이 환경 보호의 첫걸음이 될 수 있다는 메시지를 전달했습니다.

 

 

꽃화분으로 만든 대형 하트도 만들어 전시하고 환경사랑의 의미를 시민과 공유




 

캠페인에 참여한 5천명의 시민들은 환경사랑에 동참을 서약하는 의미로 직접 서명한 꽃잎스티커를 붙이며 참여형 벽화를 만들고, 서울시 시민정원사들과 함께 일회용컵과 커피퇴비를 활용해 아네모네, 마가렛, 금잔화, 카네이션 등 6종류의 꽃을 심어 ‘나만의 일회용컵 꽃화분’을 완성시키는 특별한 체험행사도 가졌습니다.

 

또한 올해에는 서울광장에 모인 5천명의 시민들에게 즐거운 재미도 선사하기 위해 꽃 풍선아트 퍼포먼스를 통해 즉석에서 꽃 팔찌 등을 만들어 제공하며 신나는 환경축제의 면모도 선보여 많은 호응을 얻었습니다.

 

서울시의 연중 도시 녹화 캠페인, ‘서울, 꽃으로 피다’를 전개하고 있는 서울시 최광빈 푸른도시국장은 “지난 3년 동안 92만명의 시민이 참여하여 1,088만 그루의 나무를 심었으며, 생활 속 꽃, 나무 심기 문화가 조금씩 확산되면서 지역환경이 개선되고, 공동체 의식이 회복되는 구심점이 되고 있다”며 “생활 속 작은 실천을 통해 녹색 서울, 녹색 지구를 만드는 일에 동참해 줄 것”을 당부했습니다.

 

스타벅스커피 코리아 이석구 대표이사는 “서울시 연중 환경 캠페인 ‘서울 꽃으로 피다’에 4년 연속으로 함께 하며 서울광장에서 2만명에 달하는 많은 시민들을 만나서 그들과 환경보호의 중요성과 자원 재활용의 뜻을 공유할 수 있어 기쁘다”며 “앞으로도 책임감 있는 기업시민으로서 지역사회에 긍정적인 변화를 이끌어 낼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고 전했습니다.

 

한편, 이번 캠페인은 전 세계 스타벅스가 4월 한 달 동안 전개하고 있는 ‘지구촌 봉사의 달(Global Month of Service)’ 활동의 일환으로 전개되었으며, 전국 880여개의 스타벅스 매장에서는 각 지역사회 단체와 연계해 다양한 봉사활동을 펼쳐나가고 있습니다.

Home > SSG DAILY/PRESS
이마트, 어린이 교통사고 예방 지킴이로 나선다
옐로카펫 설치사업 진행
이마트
#이마트


이마트, 어린이 교통사고 예방 위해 전국 20개소에 옐로카펫 설치





이마트는 어린이 교통사고 예방을 위한 ‘옐로카펫’ 설치사업을 진행합니다. 이마트는 15일(금), 오전 10시 인천 서구에 위치한 왕길초등학교 스쿨존에 ‘이마트 옐로카펫 1호’를 설치했는데요. 앞으로 연내에 전국 20여개소에 옐로카펫 사업을 진행할 계획이라고 밝혔습니다.

 

이날 이마트 주부봉사단과 임직원, 각 학교 학부모봉사자 등 100여명이 참석해 왕길초등학교를 시작으로 인천 청람, 가림, 창신초등학교 앞 등 4개소에 옐로카펫 설치하고 어린이 교통사고 예방을 위한 캠페인을 함께 진행했습니다.

 

옐로카펫이란 운전자가 식별이 잘되는 노란색 알루미늄 스티커와 동작감지 태양광 램프를 활용해 횡단보도 진입부에 어린이들이 잘 볼 수 있도록 설치하는 교통안전장치로 어린이들이 안전한 곳에서 교통신호를 기다리게 할 수 있습니다.

 

이마트가 이렇게 옐로카펫 설치사업에 동참하게 된 이유는 어린이 교통사고가 증가추세에 있기 때문입니다. 경찰청에 따르면 올해 1분기 교통사고로 숨진 어린이는 26명으로 지난해 1분기 9명에서 3배 가까이 증가했고 특히 스쿨존에서 숨진 어린이가 지난해 1분기 0명에서 올 1분기 3명으로 증가하는 것으로 분석되었습니다.

 

이마트는 어린이 교통사고 예방을 위해 국제아동인권센터와 함께 옐로카펫 설치 사업에 총 1억 1천여만원(1개소당 약 6백만원)의 예산지원과 함께 임직원들이 참여해 설치사업을 지원합니다. 또한 이마트는 올해 전국 20개소의 옐로 카펫 설치 사업을 시작으로 향후에는 점차적으로 옐로카펫 설치지역을 확대할 계획입니다.

 

이마트 CSR 김수완 담당은 “이마트는 12년부터 희망마을 만들기 프로젝트를통해 꾸준히 지역의 범죄예방과 지역 환경개선을 위해 노력해 왔다.”며 “이번 옐로카펫 설치를 시작으로 어린이 교통예방을 위한 다양한 사업도 확대해서 진행할 계획이다.”라고 말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