제빵사

Home > 제빵사
Home > SSG DAILY/PRESS

 

신세계푸드, “소외계층 청소년에게 ‘셰프의 꿈’ 이뤄 드립니다”
'키다리 아저씨' 2기 발대식 실시
 
#신세계푸드


신세계푸드가 조리사를 꿈꾸는 소외계층 청소년들의 꿈을 돕는 키다리 아저씨 프로그램 2기 발대식을 실시했다.


신세계푸드의 키다리 아저씨 프로그램은 조리사 또는 제빵사를 꿈꾸는 소외계층 청소년들에게 관련 자격증의 취득을 지원해주는 연 단위 사회공헌 프로그램이다. 


신세계푸드는 지난해 3월 초록우산어린이재단과 협약을 맺고 1기 고등학생 20명에게 자격증 취득 비용 전액을 지원했을 뿐 아니라 종합식품연구소 올반LAB의 셰프들이 직접 청소년들의 멘토가 되어 매월 조리지도, 맛집 탐방, 공장견학 등을 함께 진행했다. 


특히 자격증을 취득한 졸업생 가운데 취업 희망자는 현재 신세계푸드의 외식 매장에서 근무하고 있다.


지난 27일 서울 성동구 성수동 신세계푸드 본사에서 열린 키다리 아저씨 2기 발대식은 향후 1년간 자격증 취득을 도와 줄 임직원과 소외계층 고등학생 등 20여 명이 참가한 가운데 진행됐다. 


발대식은 멘토, 멘티가 모여 친근감을 형성하는 레크레이션을 비롯해 1기 프로그램 동영상 시청, 포부 발표, 조리복 증정 등의 순서로 진행됐다. 


이후에는 신세계푸드가 운영하는 외식 사업장을 방문해 매장 운영에 대한 설명과 메뉴를 시식하며 궁금한 점을 묻고 답하는 시간도 가졌다.


김진규 신세계푸드 CSR팀장은 “키다리 아저씨 프로그램은 외식, 베이커리 사업을 하는 신세계푸드의 특성과 노하우를 적용한 핵심 사회공헌활동이다”며,


“물고기를 주는 일회성 기부가 아닌 물고기 잡는 법을 가르치는 진정성 있는 사회공헌활동으로 육성해 가겠다”고 말했다.

Home > SSG DAILY/PRESS

 

신세계푸드, 제빵사 꿈나무 위한 찾아가는 베이킹 클래스 실시
교육 기반 취약한 청소년에 제빵 교육 진행 
 
#신세계푸드


신세계푸드가 지난 30일 서울 서대문구 천연동 구세군 서울후생원에서 ‘찾아가는 베이킹 클래스’ 봉사활동을 진행했다.


신세계푸드의 찾아가는 베이킹 클래스는 베이커리 사업을 하는 기업의 특성을 살려 취약계층 학생들의 자립을 돕기 위해 2015년부터 연 4회 진행되어 온 재능 기부 프로그램이다.


이번 찾아가는 베이킹 클래스에서는 신세계푸드 소속 제빵 기능사와 임직원 10여 명이 제빵사가 장래희망인 후생원생 10명을 대상으로 호밀빵 만드는 방법에 대해 교육하는 시간을 가졌다. 


교육 후에는 신세계푸드 임직원들이 직접 만든 영양갈비탕과 해물김치전 등을 70여 명의 후생원생들과 함께 나누며 진로에 대한 상담과 조언을 하는 시간도 가졌다. 


또 신세계푸드는 올해 참가 학생 대부분이 사회 진출이 임박한 고등학생들로 구성된 점을 고려해 베이킹 클래스 횟수를 5회로 확대 시행해 제빵 기술 습득에 더욱 도움을 줄 계획이다. 


신세계푸드 CSR담당 손천식 상무는 “교육 기반이 취약한 학생들이 자격증을 취득하고 나아가 취업을 할 수 있는 수준에 이를 수 있도록 지속적으로 재능 나눔 활동을 펼쳐가겠다”고 말했다.



2019.04.01 (월)

Home > SSG DAILY/PRESS

 

 

교육 기반 취약 아동에 발효기, 믹서 등 물품 지원
사회 취약계층에 베이킹 도구 기증
신세계푸드
#신세계푸드

 


신세계푸드(대표이사 최성재)가 지난 2일 서울 서대문구 천연동 구세군 서울후생원에서 신세계푸드 김석순 인사담당 상무와 김호규 구세군 서울후생원장이 참석한 가운데 제빵사를 꿈꾸는 사회 취약계층에 베이킹 도구를 기증하는 행사를 열었다.

 

이날 기증된 발효기, 냉장고, 믹서 등 약 800만원 상당의 베이킹 도구들은 교육 기반이 부족한 취약계층 학생들에게 전달 돼 제빵사의 꿈을 실현 시켜 주는데 쓰일 예정이다.

 

이날 행사에서는 기증식과 더불어 ‘찾아가는 베이킹 클래스’도 함께 진행됐다. 신세계푸드의 찾아가는 베이킹 클래스는 베이커리 사업을 하는 기업의 특성을 살려 취약계층 학생들의 자립을 돕기 위해 2015년부터 연간 4회씩 진행되어 온 재능 기부 프로그램이다.

 

올해 네 번째 찾아가는 베이킹 클래스에서는 신세계푸드 소속 제빵 기능사와 임직원 10여명이 후생원생과 장애아동 15명을 대상으로 크리스마스 케이크 만드는 법에 대해 교육하는 시간을 가졌다. 또한 교육 후에는 신세계푸드 임직원들이 직접 만든 돈까스와 파스타를 70명의 후생원생들과 함께 나누며 진로에 대한 상담과 조언을 하는 시간도 가졌다.


신세계푸드 김석순 인사담당 상무는 “단순히 물품 기증의 일회성 행사에 그치는 것이 아니라 교육에 참가한 아이들이 자격증을 취득하고 취업을 할 수 있는 수준까지 이를 수 있도록 지속적인 도움을 줄 계획이다”며 “앞으로도 신세계푸드만의 장점과 특성을 살린 사회 공헌 활동들을 찾아내 취약계층을 돕는데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2017.12.03 (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