자연친화

Home > 자연친화
Home > SSG DAILY/PRESS
이마트, 400여가지 신상품, 직접 고객 평가 받는다! ‘우수 협력사 공모전’ 본선경쟁 시작
신상품, 직접 고객 평가 받는다!
#이마트


다이어트 간식으로 SNS에서 핫한 ‘머랭쿠키’, 이탈리아 유기농 순면 생리대 ‘비비꼬뜨’, 커피 폐기물로 만든 식물 영양제 ‘커비’.

상품 혁신을 위해 이마트가 진행한 ‘우수 협력사 공모전’ 예선을 통과해 고객의 선택을 기다리는 상품들이다.

이마트가 상품 혁신을 위해 400여가지 신상품에 대한 테스트 판매에 돌입한다.

이번에 선보이는 신상품은 이마트가 지난 5월 진행한 ‘우수 협력사 공모전 컨벤션’에 참가한 303개 협력회사 중 이마트 관계자와 고객 평가단이 엄선한 61개 협력회사의 상품이다.

테스트 판매는 7월18일부터 9월18일까지 진행되며, 이마트 매출 상위 매장인 왕십리, 가양, 수원, 연수, 월계, 죽전 6개 점에서 실시한다.

이마트는 트레이더스와 전문점에서 상품 운영을 희망하는 협력회사를 위해 하남, 월계 등 트레이더스 7개점과 노브랜드, 삐에로쑈핑 등 전문점 27개 매장에서도 테스트 판매를 실시한다. 

매장별 운영 기간은 상이하다.

품목별로 새롭게 선보이는 협력회사는 신선이 16개, 가공식품 8개, 생활용품 25개, 가전 3개, 패션 2개, 애완용품 7개로 전 부문 고르게 선발되었으며, 테스트 판매를 통해 상품성이 입증된 협력회사는 이마트와 정식 계약을 맺는다.

이마트가 협력사 공모전을 진행한 이유는 급변하는 고객 니즈에 부합할 수 있는 상품을 보다 빠르게 선보여 차별화 경쟁력을 강화하기 위해서다.

일반적으로 신규 협력회사의 상품이 이마트에 입점해 소비자를 만나기까진 6개월 가량의 시간이 걸린다. 

그러나 이번 테스트 판매는 컨벤션을 마친 5월 24일 이 후 55일만에 성사된 된 것으로 일반적인 경우에 비해 3배 이상 빠르게 진행되었다.

이번에 선정된 협력사 상품들은 유통 전문가인 이마트 바이어는 물론 실제 소비자인 고객 평가단의 의견이 반영된 만큼 그 종류도 다양하다.

SNS 핫 이슈 아이템은 물론 친환경, 웰빙, 생활 속 아이디어 상품 등 400여가지 상품들이 이번 테스트 판매를 통해 고객에게 선보여진다.

SNS 핫 이슈 아이템으로는 ‘머랭쿠키’가 대표적이다.

‘머랭쿠키’는 밀가루 대신 계란 흰자를 이용해 만든 쿠키로 칼로리가 낮아 다이어트 간식으로 샐럽들의 SNS를 통해 유명해 졌으며, 알록달록한 색감에 사진 찍기 좋아 젊은이들 사이에서 유행하고 있는 간식이다. 

웰빙 상품으론 이탈리아 유기농 순면 생리대 ‘비비꼬뜨’가 있다.

‘비비꼬뜨’는 형광 물질을 사용하지 않은 것은 물론, 3년 이상 농약을 사용하지 않은 토양에서 재배/수확한 100% 유기농 목화솜을 이용해 만든 생리대다.

특이한 점은 해당 상품은 자연상태에서 생분해되어 이탈리아에선 음식물 쓰레기로 분류해 버릴 정도로 천연 소재를 사용해 만들었단 점이다.

친환경 상품으론 커피로 만든 식물 영양제 ‘커비’, ‘친환경 옥수수코팅 종이컵’ 등이 있다.

‘커비’는 커피 폐기물을 수거 발효를 통해 만든 친환경 비료로 식물성 폐기물을 자원화 함으로써 자원순환의 환경적 가치를 창출한 제품이며, ‘친환경 옥수수코팅 종이컵’은 옥수수 전분으로 종이컵을 코팅해 매립 시 땅속에서 썩는 상품이다.

생활 속 유용한 아이디어 제품도 선보인다.

주부 발명가가 개발한 ‘더블세이브 도마’는 주부의 입장에서 도마 사용시 불편했던 점을 보완한 아이디어 상품으로 도마 미끄럼 방지는 물론, 손질한 재료를 별도 보관하는 수납과 국물 흘림 방지 기능을 갖춘 아이디어 상품이다.

또, ‘10도각 스마트 블렌더’는 블렌더의 각도를 10도 기울여 중력에 의해 내용물을 골고루 갈릴 수 있도록 만든 제품이다.

이마트 노재악 상품본부장은 “상품 혁신을 통한 이마트 미래 경쟁력 강화를 위해 400여가지 상품에 대한 테스트 판매를 실시한다”며,

“이번 신상품 선정에 100여 명의 소비자 평가단의 의견을 반영한 것처럼 앞으로도 고객들이 원하는 상품 발굴을 위해 이마트의 역량을 집중할 계획이다”고 했다.



2019.07.18 (목)


Home > SSG DAILY/PRESS
갤러리아 명품관 2층에 37.6㎡ 크기로 국내 8번째 매장 선보여
에르노, 갤러리아 백화점에 단독매장 오픈
신세계인터내셔날
#신세계인터내셔날

럭셔리 패딩의 대명사 에르노가 갤러리아 백화점에 단독 매장을 오픈했다. 


신세계인터내셔날(대표: 차정호)이 전개하는 이탈리아 프리미엄 패딩 브랜드 에르노(Herno)는 본격적인 패딩 판매 시즌을 앞두고 이달 15일 갤러리아 명품관 2층에 국내 8번째 매장을 선보였다. 


37.6㎡ 규모의 공간은 에르노 본사가 위치한 이탈리아 레사(LESA) 지역의 자연환경을 표현하기 위해 자연친화적 콘셉트로 꾸며졌다. 슬레이트와 플란넬(방모직물) 같은 천연 재료를 사용해 포근하면서도 세련된 느낌을 추구했다. 



특히 브랜드의 시그니처이자 전세계 모든 매장에서 만나볼 수 있는 후크 걸이 레일(hook-hanging rail)을 사용해 브랜드의 정체성을 살리고 통일감을 주었다. 이 특유의 디스플레이는 에르노의 가볍고 따뜻한 의상들을 더욱 돋보이게 해주는 역할을 하고 있다. 


신규 매장에서는 올 가을•겨울 컬렉션의 남성과 여성 제품들을 모두 만나볼 수 있다. 강추위와 찬바람을 막아줄 고성능의 라미나르(Laminar) 컬렉션을 비롯해 에르노의 가장 대표적인 여성 제품인 나일론 울트라 라이트, 남성용 기능성 소재인 테크니컬 다운 등이 눈에 띈다. 


라미나르 컬렉션은 고어텍스의 GORE® 기업과의 콜라보레이션을 통해 탄생한 고성능 제품이다. 내구성과 기술력은 물론 에르노만의 스타일과 섬세한 디테일 모두 빠지지 않는 진정한 명품라인으로 모두 핸드메이드로 제작된다. 


여성용 나일론 울트라 라이트는 에르노의 대표 베스트셀러 제품이다. 광택감이 뛰어난 새틴효과의 울트라 라이트 소재가 고급스러움을 주며, 겨울 패딩하면 떠오르는 칙칙하고 짙은 컬러가 아닌 밝고 화사한 컬러가 매력적이다. 


울트라 라이트 제품은 20 데니어로 제작돼 매우 가벼우며, 생활 방수 기능이 있어 활용도가 뛰어나다. 폭스 퍼나 그로그랭(grosgrain: 골이 있는 천) 같은 디테일로 장식해 스타일리시하고 독특함을 전달한다. 


이번에 오픈하는 갤러리아 신규 매장에서는 남성용 패딩도 대거 만나볼 수 있다. 


패딩의 충전재로 쓰이는 구스에 알러지 반응을 일으키는 고객들을 위해 에르노에서 특별 제작한 인테크(intech) 내장재를 활용한 다운 대체 패딩은 브랜드의 대표 제품 중 하나다. 


자체 개발된 신소재로 구스 다운 같은 느낌과 효과를 주며, 가볍고 보온성이 뛰어나 클래식한 디자인의 체크 코트 등 다양한 남성 제품이 활용되고 있다.


에르노 마케팅 담당 허윤선 과장은 “새롭게 오픈하는 갤러리아 매장은 간절기를 위한 가벼운 패딩부터 한겨울용까지 멋과 보온성을 모두 잡을 수 있는 제품들로 구성했다”면서 “에르노가 추구하는 가치와 품질을 모두 보여줄 수 있는 공간이 될 것”이라고 말했다. 

 

2017.09.18 (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