자연송이

Home > 자연송이
Home > SSG DAILY/PRESS
자연송이와 꽁치 등 가을에만 즐길 수 있는 메뉴 선보여
스시조 가을 별미 ‘꽁치 돌솥밥’
신세계조선호텔
#신세계조선호텔





서울 웨스틴조선호텔의 일식당 스시조는 미식의 계절, 가을을 맞아 자연송이와 꽁치 등 가을에만 즐길 수 있는 별미 메뉴를 선보이고 있습니다.

 

가을은 곡식과 과일이 무르익고 생선에 기름이 차올라 ‘식욕의 계절’이라고 부르는데요. 스시조은 그 중에서 가을 별미로 손꼽히는 자연송이와 꽁치 등을 이용한 가을 메뉴를 새롭게 선보이고 있습니다.

 

강원도 양양에서 공수한 자연송이로 샐러드, 찜, 구이 등으로 요리해 그 깊은 맛과 향을 다양하게 즐길 수 있습니다. 일품 메뉴로 자연송이가 들어간 수프인 도빙무시(8만5천원), 송이 구이(15만원), 가을 송이 샐러드(6만8천원), 송이와 하모 샤브샤브(9만7천원), 가을 송이 돌솥밥(9만원) 등이 있습니다. 자연송이 메뉴와 사케를 더불어 마시면 그 향이 더 깊게 느껴집니다.

 

한석원 스시조 주방장은 가을 메뉴 중에서 꽁치 돌솥밥(7만9천원)을 추천합니다. 흔히 가을별미 생선으로 ‘전어’를 꼽지만 일본에서는 ‘꽁치’를 꼭 먹어야 합니다. 8월부터 10월 사이에 잡히는 꽁치는 지방 함유량이 극에 달해 다른 계절보다 더 고소해서 구워먹고, 스시나 사시미로 먹곤 합니다. 그 인기는 도쿄 메구로의 꽁치 축제를 비롯해 전국 각지에서 꽁치 축제가 열릴 정도입니다.

 

한석원 주방장은 우선 살이 오른 싱싱한 꽁치를 살만 발라내 석쇠에서 구운 뒤 쌀 위에 이 꽁치구이를 올린 후 돌솥에 밥을 짓습니다. 밥물에 간장으로 밑간을 하기 때문에 그 자체로도 완성된 맛을 줍니다. 바닥에 눌어붙은 누룽지를 긁어 먹는 재미도 있습니다.

 

Home > SSG DAILY/PRESS
서울에서 처음 선보이는 후레이카 新메뉴
홍연, 후레이카 갈라디너
신세계조선호텔
#신세계조선호텔



왼쪽부터 스타 레스토랑인 ‘후레이카(富麗華)’의 외관, 뢰익진 총주방장

 


서울 웨스틴조선호텔 중식당 홍연은 오는 9월10일(목)부터 11일(금)까지 양일간 미슐랭 스타 레스토랑인 ‘후레이카(富麗華)’의 뢰익진(雷益進, LEI YIJIN) 총주방장 및 셰프 초청 갈라디너를 진행합니다. 가격은 4종 와인 포함 45만원, 와인 미포함 34만원(세금 봉사료 포함 금액).

 

이번 갈라디너의 특징은 베이징 덕, 상하이 털게 요리 등 기존에 보여왔던 후레이카의 시그니처 메뉴가 아닌 후레이카와 홍연이 새롭게 개발한 전복, 자연송이 등 가을철 제철 식재료를 활용한 총 9가지의 광동식 메뉴를 선보이는 점입니다.

 

메인 메뉴인 홍소길품 건전복은 중국의 대표 보양 메뉴 중에서도 으뜸으로 인정받는 4대 중국 보양식입니다. 재료 또한 최고로 꼽히는 홋카이도의 건전복을 사용하는데 말린 전복은 영양이 배가 되어 여름철 지친 몸을 달래주기에 최고의 음식입니다. 계화장 바다가재와 자연송이 미루가이 메뉴는 후레이카 주방과 홍연 주방팀이 함께 개발하여 이번 갈라디너 고객에게 처음으로 선보입니다.

 

일본 도쿄 아자부주반에 위치한 후레이카는 창조적으로 요리법을 개발해 전통적인 중식에 새로운 스타일과 아이디어를 더해 클래식과 모던, 서양과 동양의 조화를 적절히 이루고 있는 소박하면서도 세련된 광동식 중식당입니다. “홍콩의 담백한 맛을 재현시킨 것이 압권,” “중국 각지의 명품 요리를 완성도 있게 선보이는 곳”이라는 평을 받으며 미식의 도시 동경에서 최고의 중식당으로 꼽힙니다. 후레이카는 미슐랭 2스타를 받았으며 일본뿐 아니라 한국, 중국의 정재계, 문화계 등 미식가들 두터운 팬 층을 보유하고 있습니다. 부귀(富)와 아름다움, 고움(麗)을 의미하는 한자로 이루어진 후레이카는 이름에 걸맞게 중국의 향기가 세련된 인테리어 속에 자연스럽게 녹아져 있습니다.

 

▶가격: 4종 와인 포함 45만원, 와인 미포함 34만원(1인 기준/세금 봉사료 포함).

▶문의 및 예약: 02-317-0494(홍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