인견

Home > 인견
Home > SSG DAILY/PRESS
이마트 데이즈, 17일(수)까지 총 240억원 규모의 ‘핫 썸머 쿨 세일’ 돌입
데이즈 
“ 핫 썸머 쿨 세일 ”
#이마트


'마른장마' 속에 무더위가 슬금슬금 엄습하고 있다.

  

4일 한 때 체감온도가 35.2도까지 치솟아 오른 가운데 이마트는 행사카드로 구매시 여름 의류를 최대 50% 할인하는 '핫 썸머 쿨 세일'에 돌입한다.

(행사카드 : 이마트e/삼성/KB국민/현대/NH농협/우리/IBK기업/씨티. 단, KB국민BC/NH농협BC/씨티BC카드 제외)

  

오는 17일(수)까지 벌이는 이번 행사는 총 240억원 규모로 총 400여개의 품목을 망라한 것이 특징이다.

  

데이즈는 특히 이너웨어의 7월 매출이 1년 중 가장 높은 것을 감안해 시원하고 가벼운 '쿨리즘' 이너웨어를 비롯해 여름철 이너웨어를 저렴하게 구입할 수 있도록 행사를 마련했다.

  

이에 데이즈는 쿨리즘 이너웨어 2매 구매시 50% 할인, 쿨리즘 양말 2매 구매시 30% 할인, 쿨토시를 3,000원 균일가 판매 혜택을 마련했다.

  

50% 할인 혜택 적용시 남성용 속옷으로는 아쿠아엑스 브리프를 4,490원, 린넨 트렁크를 4,490원, 쿨맥스 드로즈를 4,490원에 판매한다.

  

또한 여성용으로는 인견런닝을 3,990원, 인견 브라탑을 6,450원, 인견 메쉬 스트레치 브라를 8,400원에 판매한다.

  

데이즈 쿨리즘 이너웨어는 '가성비'를 무기로 입소문을 타며 지난 5월 행사에서 2주 만에 12만장의 판매고를 올린 바 있다.

  

이와 함께 남성/여성/아동/유아 의류도 최대 37% 할인해 판매한다.

  

데이즈는 우선 남성의류로 티셔츠 20여종을 23~37% 할인해 9,900원에 판매한다. 


주요 상품은 마블 어벤져스 티셔츠, 오버핏 티셔츠, 비치 그래픽 티셔츠 등이다.

  

이어 여성의류에서는 '더 시원한 팬츠'를 20%~37% 할인해 각각 9,900원, 1만 5,900원에 판매한다. 


에센셜 캐미솔과 슬림탑, 브라탑 등도 3,900원~9,900원에 판매한다.

  

이와 함께 아동의류로는 쿨티셔츠를 30% 할인한 6,930원, 쿨 액티브 바지를 30% 할인한 1만 1,130원에 판매한다.

  

마지막으로 유아의류는 '더 시원한' 바지와 티셔츠류를 각 30% 할인한 6,930원~9,030원에 판매한다.

  

이에 데이즈 박정례 브랜드 매니저는 "옷을 매일 빨아입어야 하는 여름엔 기본형 티셔츠류의 수요가 높아진다”며,


"데이즈 핫 썸머 쿨 세일을 통해 소비자들이 저렴하게 일상복을 준비할 수 있길 바란다"고 밝혔다.




2019.07.05 (금)

Home > SSG DAILY/PRESS
신세계백화점 엘라코닉! 온라인, TV쇼핑도 통했다! 백화점 넘은 ‘백화점PB 속옷’
속옷 편집샵 ‘엘라코닉’ 인기
 
#신세계백화점


최근 세계 란제리 시장에 누구도 예상 못한 지각 변동이 일어났다. 


미국 속옷 시장의 3분의 1을 차지하는 브랜드 ‘빅토리아시크릿’이 20년 가까이 진행한 패션쇼 TV중계를 중단하기로 한 것이다. 


정형화 된 미의 기준이 시대적 흐름에 맞지 않는다는 지적 속에 패션쇼 시청률이 꾸준히 감소한 게 이유 중 하나로 꼽힌다.


반면 착용감을 앞세운 유니클로의 ‘에어리즘’ 속옷과 아메리칸 이글의 ‘에어리’는 매출 증가세다. 몸에 꽉 조이지 않는 디자인과 설계가 인기 비결로 떠올랐다.


편안한 속옷 열풍이 뜨겁다. 세계적인 란제리 추세에 국내에서도 와이어 없는 신세계백화점의 속옷이 주목 받고 있다.


백화점이 만든 란제리 PB가 이제 백화점 문턱을 넘어 온라인과 TV쇼핑 등 다른 유통 채널까지 본격적으로 영역을 확대 중인 것이다.


신세계가 만든 란제리 편집매장 ‘엘라코닉’은 5월 29일 신세계 TV쇼핑에서 단독으로 속옷 제품을 선보인다. 백화점을 벗어나 PB 상품의 판로를 다각화하는 차원이다.


이번에 판매하는 엘라코닉 란제리는 신세계백화점과 신세계TV쇼핑이 공동 기획한 상품으로, 란제리 전문가의 차별화 된 디자인이 돋보인다. 


‘노 와이어(no wire)’와 ‘브라렛(bralette)’에 특화된 엘라코닉의 베스트셀러 제품 5종과 가운 1종을 10만9,000원에 제공한다.


여름 시즌에 맞는 인견 소재를 사용해 시원한 착용감을 강조했고 기존 홈쇼핑에서 보기 어려운 고급스러운 레이스와 세련된 디자인이 특히 눈에 띈다.


이 프로젝트를 위해 신세계TV쇼핑은 2개월 전부터 이태리 현지에서 제품 소개 영상을 만들었다. 


엘라코닉만의 이국적이고 여유로운 분위기를 드러내기 위해 해외 로케이션까지 시도한 것이다.


엘라코닉은 지난해엔TV쇼핑을 통해 라운지 웨어를 선보여 방송에서 실시간 시청자 수 20만 명을 기록했다. 뿐만 아니라 1시간 만에 1억 원이 넘는 매출을 보이며 일시적으로 품절 사태를 빚기도 했다. 




라운지 웨어를 통해 TV쇼핑에서 10억이 넘는 매출을 기록하며 이번엔 두 번째 프로젝트로 란제리까지 런칭하게 된 것이다.


신세계백화점 손문국 상품본부장은 “백화점 고객은 백화점이 가장 잘 안다는 말처럼, 고객들의 수요를 빠르게 캐치해 제작할 수 있는 게 PB제품의 특징이자 강점”이라며,


“이번엔 TV쇼핑 런칭을 통해 더욱 다양한 고객들을 만날 수 있는 기회가 될 것”이라고 말했다.


2017년 8월 처음 문을 연 신세계 엘라코닉은 오픈 1년 반 만에 매출이 6배 넘게 증가하며 편안한 속옷 열풍을 선도하고 있다.


백화점에서 시작한 란제리 브랜드이지만 온라인에선 2030세대, TV쇼핑을 통해서 중, 장년층을 만나는 등 채널 별로 다양한 고객을 만나며 영역을 넓혔다.


엘라코닉은 온라인몰인 SSG닷컴에 전문관을 오픈한 이후 29CM, W컨셉, SI빌리지 등 젊은 층이 좋아하는 유명 온라인몰까지 연달아 매장을 선보이며 많은 사랑을 받고 있다. 


2019년 4월까지 엘라코닉의 온라인 매출은 전년 동기 대비 4배나 늘었다. 


올해 3월엔 면세점까지 진출했다. 신세계면세점 온라인에도 엘라코닉이 직접 제작한 언컷을 선보이며 인기몰이 중이다.


엘라코닉 PB 브랜드인 ‘언컷’은 무엇보다 고객들의 피드백을 빠르게 반영한다는 장점이 크다. 


신세계백화점 내 자체 디자이너가 있기 때문에 온라인 상품평을 실시간으로 체크하며 다음 시즌 제작에 반영하고 있다.


언컷은 여름을 맞아 신제품도 선보인다. 프랑스 전원에서 영감을 받은 레트로 스타일을 테마로 다양한 디자인을 준비했다. 


무더운 여름철 쾌적함을 더해주는 인견 란제리는 가벼운 경량 소재로 만들어 입지 않은 듯한 편안한 착용감이 특징이다.


인견은 나무 펄프나 코튼의 단섬유에서 추출한 원료로 만든 천연 소재로 통기성이 좋아 숨 쉬는 소재라고 불린다. 


여름에 쾌적하게 착용하기 좋으며 가볍고 수분의 흡수 및 발수가 빨라 몸에 달라 붙지 않는다.


이 외에도 엘라코닉은 다양한 여름철 바캉스를 위한 다양한 비치웨어, 스윔웨어, 관련 액세서리도 함께 준비했다.


2017년 처음 강남점에 선보인 엘라코닉은 오픈 1년 반 만에 매출 규모가 6배 넘게 늘었다. 


현재 본점, 센텀시티점, 경기점, 광주점, 대구점까지 총 6개 매장을 운영 중이다. 


업계 최초의 란제리 중심 편집매장으로 국내외 40여개의 브랜드와 1,200가지의 다양한 제품을 판매한다.



2019.05.22 (수)

Home > SSG DAILY/PRESS
올해 5월 출시된 쿨링 패드, 인견 이불 등 인기
JAJU, 폭염에 쿨링 소재 인기
신세계인터내셔날
#신세계인터내셔날



낮에는 폭염, 밤에는 열대야가 계속되면서 체감 기온을 낮춰주는 소재가 인기를 끌고 있다.


신세계인터내셔날(대표: 차정호)의 라이프스타일 브랜드 자주(JAJU)에서는 올해 5월 초 처음 출시한 쿨링 소재 침구와 인견 소재 제품들이 벌써부터 품절되는 등 불티나게 판매되고 있다.


신세계인터내셔날의 공식 온라인몰 SI빌리지에서 자주의 스트라이프 쿨링 패드와 쿨링 메모리폼 베개는 생산 물량이 모두 판매돼 품절된 상태로 매장에만 일부 남은 물량이 판매되고 있다. 출시 이후부터 7월 15일 현재까지 온라인몰과 매장에서만 쿨링 패드 2천여 개, 쿨링 메모리폼 베개는 3천여 개가 판매됐다.


자주의 쿨링 제품은 쿨 나일론 원사를 혼방한 냉감 소재로 제작돼 피부에 닿았을 때 시원한 느낌이 든다. 기능성 운동복에 사용되는 원단과 같은 소재로 통기성이 우수하고 땀을 잘 배출해줘 몸에 달라붙지 않는다. 이불, 침대 패드, 베개, 베개 패드 등으로 출시됐는데 침대 패드와 베개가 가장 인기를 끌고 있다.


 가격은 패드와 이불 각 4만원 대, 베개 19,900원이다.


인견 소재 제품의 판매도 급증했다. 인견은 가볍고 몸에 달라붙지 않고 촉감이 시원해 여름철 대표 소재로 각광받고 있다.


자주는 지역 특산품인 풍기 인견으로 이불, 베개, 패드뿐만 아니라 여성 원피스와 아동 의류를 제작해 판매하고 있는데, 와플 조직 홑이불과 여성 원피스는 품절될 정도로 인기다. 올해 상품이 입고된 5월부터 7월 15일까지 풍기 인견 홑이불은 1만 5천여개, 인견 원피스는 1500개 이상 판매됐다.


김보경 신세계인터내셔날 자주 기획팀장은 “최근 높은 습도와 함께 무더위가 찾아오면서 쿨링 소재 제품 매출이 크게 증가했다”면서 “무더운 여름철에는 의류나 이불의 소재만 바꿔도 기대 이상의 시원함을 느낄 수 있다”고 말했다. 



2018.7.17 (목)