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벤트홀

Home > 이벤트홀
Home > SSG DAILY/PRESS
디자인 유나이티드, 이달 9일부터 21일까지 코엑스 팝업 스토어 오픈
강남권 밀레니얼 세대 잡자!
#신세계인터내셔날



패션을 좋아하는 강남권 밀레니얼 세대를 위한 팝업 스토어가 오픈한다! 


신세계인터내셔날의 캐주얼 브랜드 디자인 유나이티드(DESIGN UNITED)는 이달 9일부터 21일까지 13일 간 코엑스 이벤트홀에서 팝업 매장을 운영한다. 


디자인 유나이티드는 밀레니얼 세대가 집결하는 코엑스를 브랜드 리뉴얼 이후 첫 팝업 매장으로 낙점했다. 이번 팝업 스토어를 통해 브랜드의 젊고 새로운 디자인을 선보이는 것은 물론 강남권 고객들에게 좀 더 가깝게 다가갈 수 있게 됐다. 


이번 매장은 밀레니얼 세대를 겨냥한 개성 있는 공간으로 구성했다. 블랙과 그레이의 세련된 메탈을 주 소재로 선택했으며, 따뜻한 느낌의 나무와 심플한 화이트 벽 패널을 더해 기존 매장과는 차별화된 인테리어를 보여준다. 


매장은 고객들이 모든 제품을 쉽고 편하게 입어볼 수 있도록 ‘TRY IT ON NOW(지금 바로 입어보세요)’ 컨셉트를 적용했다. 


디자인 유나이티드 코엑스 팝업 스토어에서는 지난해 선풍적인 인기를 끌었던 벤치파카의 새로운 버전을 비롯해 다양한 코트와 점퍼류, 뉴 키즈 온 더 블록 협업 컬렉션, 마블 시리즈 등을 판매한다. 


디자인 유나이티드는 이번 오픈을 기념해 코엑스 팝업 스토어에서만 만나볼 수 있는 다양한 할인 혜택과 고객 사은 행사를 진행한다. 


행사 기간 동안 올 겨울에도 필수품이 된 긴 기장의 벤치파카(성인 159,900원/아동 99,900원)를 포함해 브랜드의 인기제품인 플란넬 셔츠, 데님, 마블 시리즈 구매 시 ‘1+1’의 혜택이 주어진다. 


이번 행사를 통해 고객들은 디자인 유나이티드의 벤치파카를 7만 9천원 대(아동 4만 9천원 대)라는 놀라운 가격에 구매할 수 있게 됐다. 


작년 완판 아이템의 명성을 이어갈 이번 18FW 신상품 벤치파카는 보온성을 한 단계 업그레이드시켰으며, 롱패딩의 단점인 활동성을 보완한 가성비의 끝판왕 제품이다. 


이와 함께 코엑스 팝업 매장을 방문해 구매하는 모든 고객에게는 향후 신세계인터내셔날 공식 온라인몰 SI빌리지를 통해 디자인 유나이티드의 제품 구매 시 20% 추가 할인을 받을 수 있는 쿠폰을 제공하며, 5만원 이상 구매 시에는 디자인 유나이티드의 한정판 에코백을 증정한다. 



2018.10.11 (목)

Home > SSG DAILY/PRESS
소기업 브랜드 백화점 스타 등용문 ‘신세계 S-파트너스’
예비 스타 브랜드 한자리에 모였다
신세계백화점
#신세계백화점





신세계백화점이 재야의 고수, 꼭꼭 숨은 보석 같은 브랜드를 찾는 공개 오디션을 벌였다. 신세계는 지난 18일 강남점 8층 이벤트홀에서 제 5회 S-파트너스 공개모집박람회를 열었다.


1년에 1번씩 정례화해 올해로 5번째를 맞이한 S-파트너스는 백화점 등 대형 유통업체에 입점한 적 없는 소기업 브랜드들을 공개 모집해 엄정한 외부 심사를 거쳐 정식 입점시키는 오디션 무대다. 신세계는 이 행사를 통해 지난 5년간 6개의 정식 입점 브랜드를 탄생시켰으며, 현재 4개 브랜드가 강남점, 센텀시티점 등 신세계 주요 점포에서 맹활약 중이다. 아쿠아 스킨슈즈 전문 브랜드, 크리스탈 아트 주얼리 전문 브랜드, 디퓨져/아트플라워 전문 브랜드 등 그간 백화점에서 만날 수 없었던 이색 브랜드들이 고객들의 큰 관심을 끌고 있다. 특히 전문 플로리스트가 순면, 이끼 등으로 만든 아트 플라워에 명품 브랜드 향수에 들어가는 원액과 다양한 천연재료로 실제 꽃 향기를 내는 아트 플라워 브랜드 ‘프루라쥬’는 센텀시티점과 의정부점 2개 점포에 정식 입점해 월 5천만원이상의 매출을 올리며 VIP 고객도 단골로 보유하는 등 승승장구 중이다.


프루라쥬 김중백 대표는 “무명의 소기업 브랜드가 벤더를 끼지 않고 백화점에 바로 입점한다는 건 현실적으로 불가능한 일에 가깝다. S-파트너스 행사를 통해 신세계에 입점해 고급 호텔, 대형 레스토랑, 병원, 자동차 전시장까지 납품하게 됐으며, 직원도 18명으로 3배이상 늘리는 등 회사가 하루가 다르게 성장하고 있다.”며, “정식 입점하기 까지 60회 이상의 팝업 행사에 참여하며 매장 집기, 진열, 시즌별 상품 구성, 세일즈 등 신세계를 통해 제대로 트레이닝 받을 수 있었고 사업에 대한 자신감이 붙었다.”고 말했다.




올해 공개 컨벤션 무대에 오른 27개의 브랜드들 역시 쟁쟁하다.( * 여성복 5개, 남성복 2개, 아동복 2개, 스포츠 1개, 잡화 11개, 생활 6개)


앉은 사람의 체격에 맞춰 유연하게 변하는 등판을 앞세워 40여개국에 수출중인 인체공학설계의자 ‘체어마이스터’, 유아용 친환경 종이가구 ‘퍼니페이퍼’, 반영구적 보존이 가능한 프리저브드 플라워 ‘더봄’, 아기 옷을 이용한 아기 옷 꽃다발, 기저귀 케이크 등 유아용 선물 전문 브랜드 ‘베이비 베이커리’ 등 톡톡 튀는 아이디어와 뛰어난 상품력으로 무장한 브랜드들이 무대에 섰다.




스타 브랜드의 잠재력을 간파하는 심사위원 또한 쟁쟁하다. 올해 역시 공정성과 객관성을 확보하기 위해 100% 외부 심사로만 평가한다. 스타 스타일리스트 한혜연, ‘반하트 디 알바자’ 크리에이티브 디렉터 정두영, 국제디자인트렌드센터장 겸 홍익대 디자인경영학과 교수 나건, 주얼리 브랜드 ‘예명지’ 디자이너이자 한양대 주얼리 패션디자인과 교수 예명지 등 7명의 외부 전문가 들이 품질, 패션성, 창의성 등 종합 평가를 책임진다.


컨벤션을 통해 최종 선발된 브랜드들은 브랜딩과 마케팅 등 패션컨설턴트, 대학교수 등 전문 자문단의 다양한 컨설팅과 백화점의 실질적인 영업 노하우를 전수 받게 되며, 내년부터 본점, 강남점 등 신세계 주요 점포에서 팝업 스토어를 열고 실제 고객들의 평가를 토대로 정식 입점하게 된다.


신세계백화점 장재영 대표는 “S-파트너스는 백화점 입점을 통한 판로 확보뿐 아니라 브랜딩, 세일즈 등 유통 노하우를 소기업과 공유하는 신세계만의 대표 상생 프로젝트”라며, “백화점 역시 비타민처럼 생기를 불어넣는 이색 브랜드를 소개함으로써 고객들에게 색다른 재미와 경험을 제공할 수 있게 됐다. 앞으로도 실력파 소기업 브랜드들을 계속 발굴해 업계와 차별화되는 MD와 서비스를 제공할 것”이라고 말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