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마트

Home > 이마트
Home > SSG DAILY/PRESS
이마트, 무더위를 날려줄 수산 간편식 행사 선보여
발렌타인데이, 스타일을 선물 하세요
#이마트


남성복 편집숍 쇼앤텔(Show&Tell)에서 발렌타인 데이를 맞아 ‘스위트 비기닝(Sweet Beginning)’프로모션을 선보인다.


쇼앤텔은 오는 17일(일)까지 의류 구매 시 신발 30% 할인 프로모션을 진행하며, 오는 28일(목)까지 겨울 시즌 오프 행사로 의류 상품 최대 50% 할인행사도 함께 선보인다.


대표 상품으로는 트래블 슈트 자켓을 398,000원, 버튼 다운 셔츠는 128,000원, 뉴 클래식 팬츠는 158,000원에 판매한다.


쇼앤텔은 이탈리아와 영국의 유명 브랜드 상품 및 ‘가성비’ 높은 자체 브랜드 의류를 선보이는 남성 전문 편집숍이다. 


현재 신세계 강남, 여주 아울렛, 스타필드 하남과 고양, 스타필드시티 위례, 일렉트로마트 영등포까지 총 6개 매장을 운영 중이다.


쇼앤텔은 발렌타인 데이를 맞아 스타일리쉬한 선물을 준비하려는 고객들을 위해 이번 할인 행사를 기획했다.



2019.02.13 (수)

Home > SSG DAILY/PRESS
이마트, '스톤브릭(Stone Brick)' 런칭, 홍익대학교 인근에'안테나숍' 개점
이마트, 화장품 브랜드 '스톤브릭' 런칭!
#이마트


이마트는 새로운 화장품 브랜드인 '스톤브릭(Stone Brick)'을 런칭하고 2월 14일 서울 홍익대학교 인근에'안테나숍'을 개점한다.


이 '스톤브릭'작명에서 '스톤'은 원재료의 우수성을 뜻하고, '브릭'은 상품의 형태를 반영했다.


이름에서 나타나듯 '브릭'을 색채감 있게 응용한 콘셉트로 원재료의 품질,실용성, 색채감, 조형미 등이 특징이다.


특히 디자인 측면에서 조립완구인 '레고'를 연상시키는 '브릭'형태로 립스틱 등 화장품을 '팔레트'에 붙여 가지고 다닐 수 있는 것이 특징이다.


브릭 형태이기 때문에 여러 종류의 립스틱을 한꺼번에 가지고 다닐 수 있어 편의성이 뛰어나다.


한편 이처럼 이마트가 신규 브랜드를 런칭한 이유는 고부가가치 산업인 화장품 사업의 포트폴리오를 다각화하기 위해서다.


실제 이마트는 기존에도 직접 매장을 운영하는 PL화장품 브랜드인 '센텐스', H&B스토어인 '부츠' 사업을 벌여왔다.


기존 '센텐스'가 페이셜, 헤어, 바디 등 기초 화장품군과 향수 상품군에 중점을 두고 자체 브랜드 상품만 매장에서 운영한다면, '부츠'는 편집숍으로써 다양한 브랜드의 상품을 다루고 있다.


여기에 이번 신규 브랜드인 '스톤브릭'은 상품 총 211종 가운데 립스틱 95종, 액세서리(퍼프,브러쉬 등) 116종으로 색조 화장품에 중점을 두고 있다. 


또한 색조 화장품 브랜드로써 안테나숍인 홍대점 1개만 유지하고 타 유통채널에 입점해 'NB(National Brand)'브랜드로써 해외에도 판로를 개척하는 등 다양한 판로로 사업을 전개해 나갈 방침이다. 


이로써 이마트는 화장품 사업에 대해 PL,편집숍에 이어 NB브랜드까지 갖추게 되었다.



2019.02.13 (수) 

Home > SSG DAILY/PRESS
이마트, 광어 어가 돕기 위해 ‘한마리 광어회’ 정상가 대비 50% 할인
이마트, 광어 소비촉진 나선다
#이마트


이마트가 ‘수출 부진’, ‘소비 침체’, ‘생산 감소’로 큰 어려움에 빠진 광어 어가 돕기에 나선다


이마트는 14일(목)부터 20일(수)까지 신세계포인트 회원을 대상으로 ‘국민가격 한마리 광어회(4~5인분, 국산)’를 정상가 39,800원에서 50% 할인된 19,800원에 판매한다.


이마트는 이번 행사를 위해 3개월간의 사전기획을 거쳐 50톤가량의 제주산 광어회를 준비했다. 


이마트가 평균적으로 한 달간 판매하는 광어 물량이 50~60톤 규모임을 감안하면 거의 한 달간 판매할 물량을 1주일간 판매하는 것이다.


이마트가 이렇듯 대대적인 광어회 할인판매에 나서는 것은, ‘수출 부진, 소비 침체, 생산 감소’의 삼중고에 빠진 광어 소비활성화에 기여하는 한편, 광어 시세 하락으로 시름이 깊어진 광어 어가를 돕기 위해서이다.


관세청에 따르면 2018년 활광어 전체 수출량은 2017년 대비 7.5% 줄어든 2,475톤을 기록했다. 


수출 금액 역시 같은 기간 8.3% 감소해 4,017만 달러에 그쳤다.


이는 2000년대 들어 가장 부진한 실적으로, 전체 광어 수출량의 80% 가량을 차지하는 일본의 광어 내수 감소가 결정적인 역할을 했다. 


2018년 대일 광어 수출은 9.3% 감소해 역신장 폭이 전체 평균을 상회했다.


엎친 데 덮친 겪으로 국내 소비량도 감소세를 보이고 있다. 


한국해양수산개발원 수산업관측센터는 광어의 국내 소비량이 2017년 37,584톤에서 2018년 3,3060톤으로 10% 이상 줄어든 것으로 추정했다.


대형마트 광어 매출도 하락세를 면치 못하고 있다.


이마트가 지난 3년간 매출데이터를 분석한 결과, 광어회 매출은 2017년 전년 대비 6.3% 줄어든 데 이어 2018년에도 -18.8%의 역신장을 기록한 것으로 나타났다. 


2016년 100만 명이 넘던 광어회 연간 구매객수 또한 2년새 30% 가까이 감소했다.


국내 활어회 시장에서 부동의 1위를 차지하던 광어의 위상이 흔들리게 된 배경으로는 다양한 ‘대체제’의 등장이 꼽힌다.


1980년대 광어 대량 양식 기술이 개발된 이후, 광어는 비교적 저렴한 가격을 바탕으로 국민 횟감으로 자리매김 해왔다.


그러나 양식기술의 발달로 과거 고급 어종으로 여겨지던 방어, 도다리 등이 대중화되고 수입 수산물의 보급이 가속화됨에 따라 수요가 옮겨가고 있는 모양새이다.


실제로 광어회 매출이 크게 감소한 사이, 이마트의 2018년 방어회 매출은 전년보다 131.2% 늘어났다. 


도다리회 역시 판매가 51.9% 증가했고 연어회도 16.5%의 매출신장률을 기록했다.


수출 부진과 국내 소비 침체로 광어 생산에도 빨간불이 켜졌다.


한국해양수산개발원 수산업관측센터 자료에 의하면 2009년 5만 톤 수준까지 증가했던 양식광어 생산량은 2018년 3만 5,535톤까지 줄어들었다. 


이는 2017년보다 4712톤 감소한 것으로, 평년과 비교해도 8% 정도 적은 수치이다.


이러한 현상은 광어 시세 하락으로 이어지고 있다. 


제주어류양식수협 통계에 따르면 활광어 산지가격(제주산, 1kg 기준)은 2017년 10월 16,632원에서 2018년 12월 9,074원까지 하락했다.


설봉석 이마트 수산물 바이어는 “광어 시세 하락으로 어려움을 겪고 있는 양식 어가를 돕기 위해 이번 행사를 기획하게 됐다“며,


“앞으로도 광어 양식 어가의 판로 확보를 지원하고 우수한 품질의 광어회를 합리적인 가격에 선보일 수 있도록 노력할 예정“이라고 말했다.



2019.02.13 (수)

Home > SSG DAILY/PRESS
H&B스토어 부츠, 글로벌 화장잡화 브랜드 ‘빈티지 코스메틱’을 단독 론칭

부츠 ‘빈티지 코스메틱’ 론칭

#이마트


H&B스토어 부츠가 글로벌 화장잡화 브랜드 ‘빈티지 코스메틱’을 단독 론칭한다.


부츠는 빈티지 코스메틱 주요 상품으로 ‘블렌딩 스폰지 4종 세트’, ‘파우더 브러쉬’ 등 21개 품목을 출시하며 5,000원부터 2만4,000원에 판매한다.


또한 오는 25일(월)까지 빈티지 코스메틱 전 제품을 20% 할인하는 론칭 기념 행사를 펼친다.


빈티지 코스메틱은 잔잔한 꽃무늬에 파스텔 색을 사용한 제품 패키지가 50년대 빈티지 느낌을 주는 소품으로, 영국에서는 두터운 매니아 층을 보유한 브랜드다.


부츠는 메이크업 스펀지, 헤어브러시 등 화장 잡화 매출이 35% 이상 증가하는 등 화장 잡화 시장 규모가 성장하면서 새로운 화장 잡화 전문 브랜드를 선보이게 됐다.



2019.02.11 (월)

Home > SSG DAILY/PRESS
이마트, 이태원 ‘잭슨피자’ 레시피와 손맛을 그대로 구현한 피코크 ‘잭슨피자’ 3종 출시 
“제대로 만든 맛집 냉동피자가 나왔다”
#이마트


이마트가 지난 1월 이태원 유명 피자 맛집인 ‘잭슨피자’와 손 잡고 ‘피코크 잭슨피자’ 3종을 출시한 가운데, 오는 14일(목)부터 28일(목)까지 15일간 ‘이마트 e카드’ 구매 시 각 40% 할인해 판매한다.


상품 행사가는 ‘피코크 잭슨피자 슈퍼잭슨(415g)’이 4,780원(정상가 7,980원), ‘피코크 잭슨피자 페퍼로니(370g)’가 4,180원(정상가 6,980원), ‘피코크 잭슨피자 하와이안(443g)’이 4,180원(정상가 6,980원)이다. 


‘잭슨피자’는 많은 사람들이 ‘인생피자’로 꼽을 만큼 유명한 미국식 피자 맛집으로 특히 같은 회사의 피자 브랜드인 ‘부자 피자’와 함께 인스타그램 게시물이 총 5만건 이상을 기록할 정도로 SNS상에서 큰 인기를 끌고 있다.


이마트가 이처럼 유명 맛집 콜라보 냉동피자를 기획한 배경은 제조 기술 발달로 냉동식품이 고도로 발전하는 가운데 냉동피자 시장 역시 급속하게 성장하고 있기 때문이다.


실제 농림축산식품부에 따르면 국내 냉동식품 시장 규모가 2012년 1조 4,261억원에서 2017년 2조원(추정)으로 급속 성장했다. 


또한 닐슨코리아에 따르면 냉동피자 시장은 2016년 114억원에서 2017년 703억원, 2018년 1~9월 1,010억원 수준으로 불과 2년 만에 10배 가까이 팽창했다.


또한 냉동식품도 이마트에서 피자, 핫도그, 떡볶이 등 냉동대용식 매출액이 전년 동기대비 2018년 5.3%, 2019년 1~2월(3일) 40.1%로 크게 증가하는 추세다.


이에 따라 이마트는 기존 냉동피자들이 맛보다는 가성비에 치중되어 있다는 점에 착안해 이번에 맛과 식감을 제대로 구현한 냉동피자를 출시하게 됐다.


이를 위해 이마트는 국내 피자 유명 맛집 중 ▲입소문(SNS 게시물), ▲명확한 콘셉트, ▲메뉴의 차별성 등을 기준으로 유명 맛집들을 추린 뒤, 직접 가게를 방문해 맛과 상품성을 검증해 최종적으로 ‘잭슨피자’를 낙점했다. 


특히 이번 ‘피코크 잭슨피자’의 차별화 포인트는 기계식 대량 생산이 아니라 대부분의 공정이 수제 방식으로 이뤄진다는 점이다.


피코크 상품개발자는 ‘잭슨피자’의 셰프와 함께 지난해 5월부터 7개월이 넘는 기간 동안 ‘잭슨피자’의 맛을 수제 방식으로 구현할 수 있는 생산 업체를 물색한 끝에 가장 이상적인 제조 환경을 갖춘 생산공장을 찾아냈다.


기존 대량 생산 방식의 경우 밀가루 반죽을 롤러로 찍어낸 뒤 그 위에 기계가 토핑을 얹는 방식이었지만, ‘피코크 잭슨피자’의 경우 도우를 펴기 위해 성형하는 공정 이외에는 전부 실제 이태원 매장과 동일한 수제 방식으로 만들어진다. 


우선 반죽을 구(球)형의 도우볼(Dow Ball)로 만들어 12시간 동안 저온 숙성 과정을 가진다. 


이후 프레스기로 펴낸 도우 위에 수제로 토마토 소스, 바질, 오레가노, 향신료, 치즈 등을 얹는다. 


마지막으로 오븐에 들어가기 전 도우 가장자리에 오일을 바르는 ‘오일링’ 작업까지 마치면 쫄깃한 도우에 깊은 풍미를 지닌 피자가 완성된다.


한편 이마트는 피코크 브랜드 런칭 초기인 2013년부터 광장시장 순희네 빈대떡, 초마짬뽕 등 다양한 맛집과 연계한 ‘고수의 맛집’ 상품을 개발해 인기를 끌고 있다. 


2013년 초기 3종에 불과했던 고수의 맛집 상품은 매년 꾸준히 새로운 맛집을 선보이며 현재 잭슨피자 3종 포함 34종까지 늘어났다.


특히 그 중에서도 가장 성공적인 사례로 꼽히는 초마짬뽕의 경우에는 2017년에 24만개 가량이 판매됐고, 지난해에는 29만개 가량이 팔려 나갔다. 


올해 1월 13일 출시한 ‘피코크 잭슨피자’ 역시 벌써 8천개 가량이 팔리며 쾌조를 보이고 있다. 


이마트 오승훈 피코크 개발팀장은 “간편식 발달로 냉동식품에 대한 선입견이 점차 사라지면서 냉동 간편식에 다양한 시도들이 이뤄지고 있다”며,


“잭슨피자의 맛과 식감을 구현한 이번 상품을 통해 고객들이 부담 없이 피자를 즐길 수 있게 됐다”고 밝혔다.



2019.02.11 (월)

Home > SSG DAILY/PRESS
이마트, 국민가격 1탄 화제상품 ‘990원 삼겹살/목심’ 금토일 3일간만 판매
주말을 잡아라! 이마트, 삼겹살 990원!
#이마트


이마트가 오는 13일(수)까지 삼겹살, 전복 등 다양한 신선식품을 저렴하게 판매한다.


우선 ‘국내산 돈 삼겹살, 목심(100g, 국내산)’을 8일(금)~10일(일) 단 '3일 간'만 기존 가격보다 37% 저렴한 990원에 판매한다.


농림축산식품부에 따르면 돼지고기 소비자 가격(냉장삼겹살 기준)은 지난 1월(1일~28일) 100g당 1,723원으로, 이마트는 이보다 42% 가량 저렴하게 판매한다.


‘990원 삼겹살, 목심’은 지난 1월 이마트가 ‘국민가격’ 1탄으로 선보인 상품으로, 일주일(3~9일)만에 돼지 2만 마리 분량인 300t이 팔릴 정도로 소비자들의 큰 호응을 얻은 대표적인 장바구니 물가안정 상품이다.


신세계포인트 이용 고객에게는 ‘브랜드 돈앞다리/뒷다리/갈비(국내산)’를 20% 할인 판매한다.


스테이크용으로 적합한 '호주산 냉장 척아이롤'은 100g 당 25% 할인한 1,480원에 판매한다. 


고기와 함께 곁들여 먹기 좋은 '저스트잇 그릴드버섯샐러드/샐러드파스타'는 1팩 당 1,000원 할인한 3,980원이다.

 

전복, 꽃게 등 대표 수산물들도 할인 판매한다.


우선 ‘전복 골라담기(국산)’ 행사를 100g 당 4,800원에 준비했다. 대, 중, 소 사이즈의 전복 중 선택할 수 있으며, 개별 구매시보다 평균적으로 20% 가량 저렴하다.


‘꽃게(해동)’는 서해에서 잡아올린 꽃게 중 살이 통통하게 차오른 프리미엄급들만 골라 20% 할인한 1,580원에, ‘냉동 새우살(450g, 태국산)’, ‘킹칵테일 새우(450g, 태국산)’는 신세계포인트 이용 고객에게 20% 할인한 각 1만2,784원, 1만4,384원에 판매한다.


이외 ‘구이용 은연어(100g/해동, 칠레산)’은 32% 할인한 1,880원에, ‘오징어(대/해동, 대만산)’는 1마리당 24% 할인한 2,480원에 판매한다.


명절 이후 기름진 입맛을 잡고 비타민 재충전에도 좋은 과일도 준비했다.


‘미국산 네이블 오렌지(특대/특)’를 1개당 1,490/1,000원에 판매하며, ‘제주산 발렌타인 감귤(1.8kg/박스)’은 15% 할인한 1만900원에 판매한다.


세계적으로 당도 높은 포도가 많이 생산되는 칠레에서 수입한 ‘청포도/적포도(900g/팩)’는 각 7,980/6,980원이다.


최훈학 이마트 마케팅 담당은 “설 이후 처음 진행하는 행사인만큼 밥상을 풍요롭게 할 다양한 신선 먹거리를 위주로 행사상품을 꾸렸다”며,


“특히 지난 1월 이슈몰이를 했던 ‘990원 삼겹살/목심’을 금, 토, 일 3일 행사로 재준비했으니 장바구니 가격안정에 도움이 되기 바란다”고 말했다.



2019.02.07 (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