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마트24편의점

Home > 이마트24편의점
Home > SSG DAILY/PRESS
이마트24, 상품에 대한 자신감으로, 환불 금액은 2배, 맛 보장 상품 52개로 확대
“맛 없으면 2배로 다시 돌려드립니다!”


이마트24가 7월 1일부터 상품이 맛없으면 100% 환불해 주는 맛보장 서비스의 환불 금액을 2배로 확대한다.


이마트24는 지난해 12월부터, 구매한 상품이 맛 없으면 무조건 환불해 주는 맛보장 서비스를 편의점 업계 최초로 진행했다. 


이마트24가 환불 금액을 2배로 높이는 파격적인 조건으로 맛보장 제도를 시행하는 것은 가맹점과 고객에게 최고의 맛과 품질의 상품을 제공하겠다는 자신감의 표현이다. 


동시에 고객들의 참여를 적극적으로 유도해 상품에 대한 냉정한 평가를 받고, 이를 개선하는 과정을 통해 상품력을 강화하기 위함이다. 


맛 보장제도를 통해, 고객이 환불 요청을 한 상품에 대해서는 고객들의 반응과 요구사항을 즉시 파악할 수 있으며, 향후 고객 의견을 반영해 상품 맛과 품질을 개선해 상품 경쟁력을 높이는 선순환 구조가 만들어 질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맛보장 상품 환불은 이마트24 모바일 앱을 통해 이뤄진다. 이마트24 모바일 앱에서 맛보장 배너를 클릭, 환불하고 싶은 상품을 선택한다. 


상품에 대한 별점을 남기고, 구매한 상품의 영수증 사진을 첨부하면 다음날 해당 상품의 2배되는 모바일 상품권이 고객에게 전송된다. 


상품 환불은 1품목당 1회까지 가능하며, 한 아이디 당 월 3회로 제한된다. 


또한, 이마트24는 맛보장 서비스에 대한 고객들의 호응이 커지고, 실제 매출이 크게 증가함에 따라 최초 20개로 시작했던 맛보장 대상 상품을 52개로 확대 운영 한다.


기존 봉지면, FRESH FOOD(도시락, 김밥, 주먹밥 등), 스낵류 위주에서 최근 선보인 아임이 ‘이천쌀콘’, ‘바나나에 반하나’ 등 아이스크림과 ‘민생컵라면’, ‘민생도시락김’ 등 다양한 카테고리로 확대했다.


맛 보장 상품은 매달 열리는 ‘맛 보장 상품 품평회’에서 블로그와 인스타그램 이용자 평가단을 통해 선정된다. 


평가단 점수가 9점 만점 중 평균 6점을 넘지 못하면 맛보장 대상에서 제외된다.


상품에 대한 자신감과 자부심으로 가맹점과 고객에게 최고의 맛과 품질을 제공하기 위해 기획된 맛보장 제도는 실제로 고객들로부터 뜨거운 호응을 얻고 있다.  


맛보장 서비스를 시작한 2018년 12월1일부터 2019년 6월 30일까지 7월 간의 카테고리별 매출을 살펴 본 결과, 맛 보장 상품이 속해 잇는 FRESH FOOD(도시락, 김밥, 주먹밥 등), 면류(봉지면, 용기면), 쿠키스낵류가 전년 동기 대비 각각 85%, 84.5%, 58.2%로 크게 증가하고 있는 것으로 나타났다. 


동기간 전체 카테고리 매출이 평균 30%대 증가율을 기록하고 있는 것을 감안하면, 맛 보장 상품이 속한 카테고리는 매우 높은 증가율을 보이고 있는 것이다.  


이마트24 마케팅 담당 안혜선 상무는 “업계 최초로 시도한 맛 보장 서비스가 상품 퀄리티 향상과 고객들의 신뢰도를 높이는 역할을 톡톡히 하면서, 매출 증대로도 이어지고 있다”며,


“앞으로도 맛 보장 서비스를 통해 이마트24에 대한 고객 만족도와 인지도를 높이고, 신규고객을 창출 함으로써 가맹점 매출이 증대될 수 있도록 할 계획이다”고 밝혔다.




2019.07.01 (월)


Home > SSG DAILY/PRESS
이마트24, 14일(금) 서울대학교 인구학연구실과 공동으로 저출산 현상에 대한 공개 강연 개최
인문학적 관점에서 편의점을 바라보다

이마트24가 14일(금) 오후 7시부터 2시간 동안 스타필드 코엑스몰 별마당 도서관에서 서울대학교 인구학 연구실과 공동으로 저출산 현상에 대한 공개 강연을 개최한다. 


해당 주제에 관심이 있는 시민이라면 누구나 무료로 참여 가능하다.


이번 공개 강연은 역사, 인구, 수의학, 빅데이터, 진화론 등의 다양한 시각에서 저출산 현상을 바라본다. 


총 7개의 강연이 주제별로 15분씩 총 2시간 동안 진행된다. 


강연 후에는 토크쇼 형식의 토론회가 1시간 동안 열린다.


이마트24 관계자는 “이번 강연을 통해 인구구조 변화에 따른 편의점의 미래에 대해서도 생각해볼 수 있는 계기가 될 것”이라고 말했다.

 

이마트24는 작년 9월 편의점의 미래에 대비하기 위해 편의생활연구소를 설립했다. 


인구학자 조영태 교수(서울대학교 보건대학원)와 4차 산업혁명 전문가 최재붕 교수(성균관대학교 기계공학부)를 편의생활연구소 외부 인사로 영입해 ‘편의’의 재정의를 통한 관행 혁신, 새로운 정책 및 제도 마련을 위한 연구를 하고 있다.


올 상반기에는 성균관대 및 동국대와 산학협력을 체결, 융합캡스톤 디자인 과정(학기 정규과정)을 개설해 대학생들과 편의점의 미래에 대한 아이디어를 공유했다.


이마트24 편의생활연구소 관계자는 “클래식이 흐르는 편의점(예술의 전당점), 전통과 현대가 공존하는 편의점(삼청동점), 문화가 있는 라운지(동작 구름, 노을카페 등 이마트24 차별화 매장은 고객(인간) 중심의 사고에 바탕을 둔 것이다”며,


“새로운 라이프스타일을 표방하는 이마트24는 앞으로도 고객의 변화하는 소비패턴과 라이프스타일에 기민하고 능동적으로 대응해 차별화된 콘텐츠를 지속적으로 선보일 것”이라고 말했다.



2018.12.13 (목)