유아인

Home > 유아인
Home > SSG DAILY/PRESS
디젤, 악플러에 맞서는 ‘헤이트 쿠튀르’(Ha(u)te Couture) 캠페인 공개!
글로벌 유명인사와 함께하는 헤이트 캠페인
#신세계인터내셔날


정해진 규칙과 관습에 순응하는 것을 거부하는 이탈리아 패션 브랜드 디젤(DIESEL)이 이달 20일 ‘헤이트 쿠튀르(Ha(u)te Couture)’ 캠페인을 공개한다.  


‘헤이트 쿠튀르’는 고급 맞춤복을 뜻하는 ‘오트 쿠튀르(Haute Couture)’의 ‘Haute’에서 ‘u’를 빼고 미움을 의미하는 ‘Hate’로 변경해 만들어 낸 새로운 단어다. 


디젤은 SNS(소셜 네트워크 서비스) 시대에 누구나 쉽게 받을 수 있는 부당한 비난, 부정적 메시지를 재미있고 불량하게 맞받아치자는 생각을 담아 이번 캠페인을 기획했다.


디젤은 ‘헤이트 쿠튀르(Ha(u)te Couture)’ 캠페인을 통해 “미움 받는 것에 당당해질수록, 덜 신경쓰게 된다(The More Hate You Wear, The Less You Care)”는 메시지를 전달하고자 했다.


실제로 디젤은 ‘디젤은 죽었다(Diesel is dead)’, ‘디젤은 한물 갔다(Diesel is not cool anymore)’라는 비판적 메시지를 오히려 더 자랑스럽게 내보이며 특별한 제품으로 재탄생시키기도 했다. 


이번 헤이트 캠페인에는 부정적 메시지에 대해 누구보다 잘 알고 캠페인의 의미에 공감하며 비난에 반대하는 유명인들이 참여해 눈길을 끈다. 


아시아에서는 한국 배우 유아인이 대표로 참여했다. 그는 평소 아티스트로서 분명한 자기만의 시각을 가지고 있는 배우로 디젤의 이번 캠페인에 대해 큰 공감을 드러냈다. 


이밖에도 유명 팝스타 니키 미나즈((Nicki Minaj)와 구찌 메인(Gucci Mane), 영화배우 벨라 손(Bella Thorne), 모델 요바나 벤추라(Yovanna Ventura) 등이 참여했다.


이들은 본인들이 지금까지 경험한 헤이트 코멘트(악플) 중에서 용기 있게 맞설 수 있는 메시지를 선정했고, 디젤은 이들 문구를 한정판 ‘헤이트 쿠튀르’ 제품들에 새겨 디자인을 완성했다. 


유아인은 ‘냉소(Cynic)’, 니키 미나즈는 ‘나쁜 놈(The Bad Guy)’, 구찌 메인은 ‘짝퉁아, 꺼져(Fuck You, Imposter)’를 헤이트 코멘트로 선정했다. 


유아인은 “냉소(Cynic)라는 단어가 가진 모호함 때문에 고민이 있었지만 솔직하다고 생각했다. 이타심은 이기심에서 비롯하고 냉소는 열정에서 비롯한다고 생각한다. 재미있는 단어다”라고 말했다. 


디젤 매장에서는 ‘Cynic’이라는 단어가 새겨진 후드 티셔츠, 반팔 티셔츠, 데님 재킷을 만나볼 수 있다.


디젤은 악플이 탄생한 근원지인 SNS 세계로 들어가 각 유명인들의 이야기를 담은 맞춤 제작 영상 시리즈도 공개한다. 유아인의 캠페인 영상에는 배우 유아인이 생각하는 악플에 대한 생각이 인터뷰 형식으로 담겨 있다. 


이달 19일부터 디젤의 ‘헤이트 쿠튀르(Ha(u)te Couture)’ 캠페인 영상이 디젤 공식 인스타그램에 공개되며, 유명인들의 헤이트 코멘트(악플)가 담긴 제품들은 전국 백화점 디젤 매장과 신세계인터내셔날 공식 온라인몰 SI빌리지에서 구입할 수 있다.


한편, 유아인은 금일 오후 중국 상하이에서 열리는 디젤 헤이트 캠페인 행사에 참석할 예정이다. 



2018.09.20 (목)

Home > SSG DAILY/PRESS
디젤, 특별 협업 전시회 진행
유아인의 스튜디오 콘크리트와 뭉쳤다!
신세계인터내셔날
#신세계인터내셔날


혁신적 글로벌 브랜드 디젤(DIESEL)이 배우 유아인이 이끄는 로컬 아티스트 그룹 ‘스튜디오 콘크리트’와 특별한 협업 전시회를 연다.


디젤은 이달 27일부터 30일까지 스튜디오 콘크리트가 운영하는 한남동 갤러리에서 디젤의 2017 봄•여름 시즌 캠페인을 주제로 한 아티스트들의 작품을 전시하는 행사를 진행한다.


매 시즌 독특하면서도 의미 있는 캠페인을 만들어 온 디젤은 올해 봄•여름 시즌에는 ‘장벽 대신 사랑을(Make Love Not Walls)’이라는 캠페인을 진행하고 있다. 증오와 두려움이 가득 찬 세상의 장벽을 사랑과 화합으로 허물면 행복한 미래가 가능하다는 것을 보여주기 위한 캠페인이다.


디젤의 아티스틱 디렉터 니콜라 포르미체티는 “디젤은 증오에 대한 강한 입장을 취하고 있고 그 어느 때보다도 세상이 알아주길 바란다”며 “사랑과 화합은 우리 모두가 원하는 아름답고 행복한 미래를 위한 결정적인 요소이다”고 소감을 밝혔다.


디젤은 이번 캠페인의 의미를 이해하고 잘 표현해 줄 수 있는 협업 아티스트로 ‘스튜디오 콘크리트’를 선택했다. 스튜디오 콘크리트는 창조적이고 예술적인 배경을 가진 80년대 출생의 멤버들이 모인 아티스트 그룹이다. 배우 유아인이 주축이 되어 서울 한남동에 오픈형 종합 창작 스튜디오 ‘스튜디오 콘크리트’를 운영하며 활발한 작품 활동을 전개하고 있다.


이번 협업 전시에는 스튜디오 콘크리트의 아티스트들이 ‘이것이 우리의 신호(This is Our Sign)’라는 주제로 디젤의 캠페인에 동참한다. 소속 사진작가 김재훈의 인물 사진과 권바다 작가의 설치 미술을 비롯해 권철화 작가의 라인 드로잉 등은 디젤 캠페인에서 영감을 얻어 제작되었으며, 이를 통해 ‘사랑, 소통, 화합, 긍정’의 메시지를 전달한다. 


또한 갤러리 내에 디젤존을 따로 마련해 디젤의 캠페인 이미지와 이번 시즌 메인 제품들을 전시할 예정이다. 옥상에는 캠페인에 메인으로 등장하는 ‘디젤의 대형 탱크’도 설치된다. ‘디젤 탱크’는 무지개 색의 대형 고무 탱크로 런던, 밀라노, 뉴욕, 도쿄 등 전세계 대도시에 순차적으로 전시되며 사랑에 대한 메시지를 전달해왔는데 이제 서울에서도 만나볼 수 있게 됐다.


디젤은 협업 전시회를 기념해 다양한 프로모션을 준비했다. 먼저 전시 기간 동안 스튜디오 콘크리트에 설치된 디젤 ‘탱크’에서 사진을 찍어 해시태그(#diesel, #dieselkorea, #makelovenotwalls, #studioconcrete)와 함께 인스타그램 업로드를 하는 고객에게는 추첨을 통해 디젤 티셔츠를 증정한다. 또한 전시회 초청 문자를 받은 고객에 한해 전국 디젤 매장에서 20% 할인 혜택을 제공하며, 전시회 관람 후 디젤 매장을 방문해 제품을 구매하는 고객에게는 배우 윤계상이 운영하는 ‘미드나잇인서울’의 특별 시리얼을 선착순으로 증정한다.


온라인 연계 프로모션도 진행된다. 디젤의 공식 온라인몰 SI빌리지닷컴 내 이벤트 페이지를 통해 경품과 제품 할인 쿠폰 등을 증정한다.


이번 전시를 기획한 스튜디오 콘크리트는 “세계의 많은 아티스트들이 그들만의 방식과 작품으로 세상에 메시지를 던지는 무언의 시위를 하고 있다”면서 “스튜디오 콘크리트 또한 이번 디젤 캠페인 MAKE LOVE NOT WALLS라는 외침에 한 목소리로 동참하게 되어 매우 기쁘다”고 소감을 전했다.



2017.04.24.(월)

Home > SSG DAILY/PRESS
극장 예매율 1위인 영화 ‘사도’ 감상하기
‘사도’와 함께 ‘월하정인’ 패키지 즐기기
신세계조선호텔
#신세계조선호텔




서울 웨스틴조선호텔은 추석 연휴인 9월25일(금)부터 29일(화)까지 5일간 ‘월하정인(月下情人)’ 추석 패키지를 선보입니다. 특히 연휴가 시작되는 9월25일(금)과 마지막 날인 29일(화) 투숙하는 고객 대상으로는 인기 영화 사도 티켓 교환권을 1객실 당 2매 증정합니다. 패키지는 패밀리, 커플, 스위트 총 3가지 타이프로 구성됐으며 가격은 24만원부터(세금 봉사료 별도) 입니다.

 

이번 패키지는 조선 밤길을 비추던 조족등을 만들어 보고, 역사 팜플렛을 가지고 호텔 근처 덕수궁과 정동거리를 둘러보는 등 한국의 전통 명절인 추석 가족과 함께 가족과 함께 한국의 전통 문화를 즐기며 추억을 쌓을 수 있도록 구성했습니다.

 

호텔 내에는 보름달 도서관이 마련되어 마음의 양식을 가득 채워보는 시간을 가져볼 수 있습니다. 9월 25일과 29일에 투숙하는 고객은 추가 혜택으로 영화 <사도>를 CGV에서 볼 수 있도록 티켓 교환권을 제공합니다.

 

이준익 감독의 영화 <사도>는 조선왕조 500년사 비극으로 기록된 영조와 사도세자 부자의 이야기를 재조명한 작품입니다. 송강호가 영조 역을, 유아인이 사도세자 역을 맡았으며 개봉 당일 예매율이 50%를 돌파하며 예매율 1위를 기록하는 등 <암살><베테랑>에 이은 2015년 또 하나의 천만 영화로 점쳐지고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