와인장터

Home > 와인장터
Home > SSG DAILY/PRESS
이마트 와인장터 개장! 반값 수준 가성비 와인 맛보세요
이마트 와인장터 개장!
#이마트


이마트가 16일(목)부터 22일(수)까지 전국 이마트에서 일주일간 ‘와인장터’를 실시한다.


대표 상품으로는 ‘운드라가 시바리스 까버네소비뇽/메를로’를 1병 당 1만 원에, ‘트리오 까버네쇼비뇽/멜롯/샤도네이’는 1병당 9,900원에 선보인다.


이마트는 이번 와인장터 행사를 위해 트리오 1만 8천 병을 일괄 수입해 정상가 17,800원에서 40% 이상 할인한 9,900원이라는 파격적인 가격에 선보이게 됐다.

 

이마트는 이 외에도 저렴한 가성비 와인부터 프리미엄 와인까지 1천 여 품목 약 70만 병의 와인을 최대 90% 할인해 판매한다.



2019.05.16 (목)

Home > SSG DAILY/PRESS
이마트 와인장터, 초저가부터 프리미엄까지 와인 70만병 푼다
연중 최대 와인축제 이마트 와인장터!
 
#이마트


이마트는 5월 16일(목)부터 22일(수)까지 일주일간 전국 이마트 142개 점에서 올해 첫 와인장터를 실시한다.


이마트 와인장터는 국내 최대 규모의 와인축제로 1천여 품목 70여만 병의 상품을 행사가로 선보이며 할인율은 30%~90%다.


먼저, 가성비 와인으로 1만 원 이하 와인 150여 개 상품을 준비했다.


주요 상품으로는 ‘트리오 까버네쇼비뇽/멜롯/샤도네이’를 각 9,900원, ‘깐띠 모스카토 IGT’ 6,800원, ‘2% 스위트 화이트’ 5,000원 등이 꼽힌다.


소비자들이 가장 선호하는 1~2만 원 실속 와인으로는 ‘에고메이’ 2만 원, ‘로스 바스코스 까버네소비뇽 그랑뀌베 20’ 16,800원, ‘운두라가 시바리스 까버네소비뇽/메를로’를 각 1만 원에 준비했다.


프리미엄 와인도 초특가로 선보인다.


‘토마시 아마로네 델라 발폴리첼라 클라시코’ 6만 원(정상가 15만 원), ‘이스까이’ 5만 원(정상가 11만 원), ‘베린저 루미너스 샤도네이’ 5만 원(정상가 12만 원)이 대표 상품이다.


또한 홈파티 족을 겨냥한 1.5L 매그넘 사이즈 상품은 상품 수를 기존보다 3배 늘린 36종 준비했다.


‘에고메이2015’, ‘샤또 티율리’는 각각 4만 원, ‘샤또 다리꼬’ 5만 원, ‘앙드레 끌루에 상파뉴 실버 브뤼’ 8만 원, ‘피치니 메모로’ 2만 원 등이다.


상품 생산이 중단되거나 수입이 종료된 상품에 대한 브랜드 고별전도 진행하다.


‘슈로즈폴라즈’ 9,900원, ‘까사도 모렐라스 그랑리제르바98’ 2만 원, ‘드보톨리DB 셀렉션 쉬라즈’ 8,200원 등으로 해당 상품은 이번 기회가 아니면 국내에서 다시 구매할 수 없어 인기가 많을 것으로 전망된다.


이밖에 용산, 양재, 역삼, 성수 등 와인 매출 상위 52개 점포에선 16일(목), 17일(금) 양일간 일별 초특가 행사를 진행한다.


보르도 5대 샤또 ‘샤또 라피트 로칠드’ 79만 원, ‘샤또 마고’ 59만 원, ‘샤또 무똥로칠드’ 69만 원, ‘사시까이야’ 17만 원, ‘샤또 딸보’ 5만 원 등이다. 행사 일정과 수량은 각 점포별로 상이하다.


이마트가 와인장터 운영 상품과 물량을 확대하는 이유는 한동안 침체되었던 와인 시장이 다시 살아나고 있기 때문이다.


실제, 이마트 와인 매출은 17년 4% 가량 감소하였지만 18년 16.4%, 19년 1월~4월 3.5%로 2년 연속 상승했다.


반면, 17년까지 두 자릿수 신장세를 보이던 수입맥주는 18년 -4%, 19년 1월~4월 -6%의 매출 감소를 보이고 있다.


이처럼 와인 매출이 증가하고 수입맥주 매출은 감소하면서 주류 매출 중 와인이 차지하는 비중도 17년 18.2%에서 18년 22.7%로 대폭 상승 했으며, 19년 1월~4월에는 23.5%까지 확대 되었다. 


이는 1만 원이하, 1만 원~2만 원 등 저렴한 와인들이 지속적으로 출시되면서 수입 맥주로 이동하던 주류 수요가 다시 와인으로 옮겨가고 있기 때문으로 분석된다.


이마트는 18년부터 누구나 쉽게 접할 수 있는 가격과 맛의 국민와인을 선정해 19,800원에 선보이고 있으며, 현재까지 4개 상품을 출시 총 8만 병의 판매고를 올리며 매출을 주도하고 있다.


이마트 18년 매출을 살펴보면 1만 원대 와인 매출이 전체 30.4%로 가장 높은 비중을 차지했다.


이마트 명용진 와인 바이어는 “과거 수입맥주 공세에 주춤했던 와인 시장이 다양성을 중시하는 트렌드에 힘입어 다시 주류시장의 대세로 떠오르고 있다”며,


“와인 입문자부터 마니아층까지 다양한 소비자의 니즈에 맞는 새로운 와인을 지속 선보일 계획이다”고 했다.



2019.05.15 (수)

Home > SSG DAILY/PRESS
매월 24일부터 26일까지 3일간 와인 55품목 대상 24%~40% 할인 
이마트24, 매월 24일마다 ‘와인 장터’ 연다!
 



매월 24일부터 26일까지 이마트24 와인장터가 열린다.


이마트24 와인장터에서는 레드와인 37품목, 화이트와인 17품목, 주류선물세트 1품목 등 총 55품목을 최대 40%까지 할인된 가격에 만날 수 있다.

  

이마트24가 와인 장터를 개최하는 이유는 워라밸 등의 영향으로 와인을 구매하는 홈술족이 늘어나고 있기 때문이다. 


이마트24가 올해 1월부터 3월까지 주류 카테고리 킬러로 전환한 점포 120개점의 매출을 분석한 결과, 와인 평균 매출이 127% 오른 것으로 나타났다.

  

벨지움 맥주 6캔, 프리미엄 아이스크림 대상 제휴카드 연계 할인행사도 진행한다.

  

NH농협카드로 벨지움 맥주 6캔 결제 시, 24% 할인된 가격인 7,500원에 구매할 수 있다. 


현대카드로 프리미엄 아이스크림 나뚜르 21품목을 3개 이상 결제 시 50% 할인해준다.   


이마트24 마케팅담당 영업마케팅팀 이성민 팀장은 “신규 고객 창출을 통한 가맹점 매출활성화에 기여하기 위해 와인장터를 기획했다”며, 

  

“앞으로 24일을 이마트24 DAY로 정하고, 와인 외에 시즌을 대표하는 인기 상품 등을 추가해 행사를 진행할 계획이다”고 말했다. 



2019.03.25 (월)


Home > SSG LIFE/TV
#이마트_와인장터
[웹다큐]
와인을 물처럼 마시는 마을, 와이너리

#이마트



“와인 들어간다 쭈죽죽~ 쭉쭉!”


와인을 물처럼 마시는 이 마을의 정체는 무엇?


알고 보니, 이마트 와인장터 덕분이라는데!


지금 ‘와이너리’로 함께 떠나볼까요?

Home > SSG DAILY/PRESS
10주년 맞아 전국 143개 점포에서 960개 품목 최대 80%할인에 나서
이마트 와인장터, 전국 이마트에서 열린다!
#이마트


이마트 와인장터가 10주년을 맞아 최초로 전국 이마트에서 개최된다. 


이마트는 오는 10월 18일(목)부터 24일(수)까지 일주일간 와인장터를 전국 이마트 143개 점포에서 선보인다.


올해는 역대급 성장을 기록하고 있는 와인 수요에 힘입어 2018년 상반기 50개 점포에서 열렸던 행사를 전점으로 확대하고, 행사 기간도 기존 4일에서 1주일로 늘렸다.


이마트 와인장터는 2008년 10월 처음 시작된 이마트의 와인 창고 개방 행사로, 행사기간 와인 매출이 평상시 2배에 달하는 국내 최대 규모의 와인 할인 행사다.


올해는 전국으로 행사 점포가 확대된 만큼 31개 품목을 전점 공통 행사로 선보이고, 55개 점포에서는 더욱 많은 품목을 선보일 방침이다.


전국 이마트 점포에 선보이는 전점 행사 상품으로는 ‘앙드레 끌루에 브뤼’ 35,000원, ‘코노수르 비씨클레타 샤도네이 1500ml’ 20,000원, ‘콘 크릭 카베르네 소비뇽 2015’ 38,000원 등이 있다.


31개 품목 중 10개 품목은 두 병 이상 구매 시 10% 에누리 혜택도 제공한다.


와인장터의 메인 이벤트인 ‘일별 초특가’ 상품은 올해 총 18개 점포에서 선보인다.


* ‘일별 초특가’ 상품 판매 점포 : 용산/성수/양재/역삼/죽전/여의도/자양/분당/목동/마포/해운대/영등포/왕십리/가든5/금정/동탄/은평/포항이동점


일별 초특가 상품은 매년 행사날 이른 아침부터 고객들이 줄서서 구매하는 가격 경쟁력이 매우 높은 상품이다.


올해 일별 초특가 상품으로는 ‘샤또 라피트 로췰드’ 690,000원, ‘알마비바 2015’ 120,000원, ‘샤또 딸보 2014, 2015’ 50,000원 등을 한정 수량으로 선보인다.


특히 올해 와인장터에는 원산지 수준의 가격으로 높은 가격 경쟁력을 갖춘 ‘해외판매가’ 상품도 준비했다.


대표적으로 이태리 현지에서 56$에 판매되는 ‘토마시 아마로네 델라 발폴리첼라 클라시코 2013’은 60,000원, 18.7$ 수준에 거래되는 칠레 와인 ‘카르멘 그란 리쎄르바 카버네소비뇽’은 20,000원에 판매한다. 

(해외 가격은 http://www.wine-searcher.com 기준)


10년 이상 지난 ‘올드빈티지’ 와인들도 저렴한 가격에 선보인다.


‘샤또 슈발블랑 1984’는 990,000원, ‘샤또 뽕떼까네 1992’는 199,000원, ‘샤또 뒤동 1998’은 20,000원에 준비했다.


연말 파티 수요를 공략하기 위해 가성비가 뛰어난 1500ml의 대용량 ‘매그넘 와인’과 ‘초저가 와인’도 다양하게 기획했다.


‘코노수르 비씨클레타 까베르네 소비뇽 1500ml’, ‘코노수르 비씨클레타 샤도네이 1500ml’를 각각 20,000원에 판매하며 2병 이상 구매 시 10% 할인 혜택도 제공한다.


파티에서 한병씩 들고 즐기기 좋은 달콤한 스파클링 와인인 ‘스펠 275ml 24입’은 35,000원에 선보인다. 1병당 가격으로 환산하면 병당 1,458원인 셈이다.


최근 인기가 더욱 상승하고 있는 프리미엄 와인인 ‘샴페인/스파클링’과 ‘보르도 그랑크뤼’도 평소보다 저렴한 가격에 구매할 수 있다.


샴페인/스파클링 대표 상품으로는 ‘살롱 2007’ 590,000원, ‘폴로져 블랑 드 블랑 2009’ 99,000원, ‘앙드레 끌루에 상파뉴 밀레짐 2009’ 70,000원 등이 있다.


보르도 지역 최고급 61개 와이너리에서 생산한 상위 1~2%의 보르도 그랑크뤼 상품은 ‘샤또 빨메 2013’ 390,000원, ‘샤또 뽕떼 까네 2013’ 150,000원, ‘샤또 브란 깡뜨냑 2013’ 90,000원 등이 대표적이다.


구매하고 싶어도 물량이 없어 구매가 어려운 초고가 프리미엄 상품도 준비했다.


대표 상품인 ‘로마네 꽁티 2013’은 23,900,000원, ‘라타슈 2007’은 4,900,000원에 판매한다. 각 1병 한정 물량으로 판매하며 예약 판매로만 진행된다.


올해 이마트 와인 매출은 전년 대비 무려 18.7% 증가한 것으로 나타났다.


2018년 1~9월 기준 이마트 와인 전체 매출은 18.7% 증가했고 그 중 레드 와인은 16.6%, 화이트 와인은 8.1%, 스파클링 와인은 55.8%로 가장 높은 신장세를 보였다.


작년이 수입/수제맥주의 해였다면 올해는 와인의 해라고 불러도 될 만큼 높은 신장률을 기록하고 있다.


이 같은 기세에 힘입어 2017년 맥주, 소주에 이어 주류 매출 3위였던 와인은 2018년 소주를 제치고 주류 매출 2위로 올라서기도 했다.


작년 수입/수제맥주로 향과 풍미가 좋은 술에 눈을 뜬 소비자들이 와인으로 눈을 돌리고 있고, 그 중에서도 비교적 가볍게 즐길 수 있는 스파클링 와인이 특히 큰 인기를 끌고 있는 것으로 분석된다.


명용진 이마트 와인 바이어는 “와인에 대한 소비자들의 관심도가 전반적으로 높아지면서 지방 점포 및 소규모 점포에서도 와인장터 개최에 대한 문의가 빗발쳤다”라며,


“이에 더욱 많은 소비자들이 저렴한 가격에 다양한 와인을 경험할 수 있도록 와인장터를 전국으로 확대했다”고 말했다.



2018.10.17 (수)


Home > SSG DAILY/PRESS
국내 최초 2개의 프랑스 와인 기사 작위 보유
보르도가 인정한 이마트 와인 바이어
이마트
#이마트


이마트 와인 바이어가 프랑스 와인 기사 작위를 수여 받는다.


이마트 명용진 와인바이어는 오는 28일 홍콩 ‘Vinexpo’ 와인 박람회에서 생떼밀리옹(Saint-Émilion) 기사 작위 '쥐라드(Jurade)'를 수여 받는다. 


프랑스 보르도 지역의 '생떼밀리옹 쥐라드' 기사 작위는 메독(Medoc) 지역의 '코망드리(commanderie)', 부르고뉴의 '슈발리에(chevalier)' 작위와 함께 프랑스 3대 와인 기사 작위 가운데 하나다. 


그 중 명용진 와인 바이어가 받는 '쥐라드 드 생떼밀리옹' 작위는 810년의 역사를 지니고 있다.


이로써 이마트는 국내 최초로 프랑스 3대 와인 기사 작위 중 2개의 기사 작위를 보유하게 됐다. 이마트는 지난 2012년 신근중 당시 와인 바이어(現 주류팀장)가 ‘코망드리’ 기사 작위를 수여 받은 바 있다. 당시 유통업체 상품 기획자로서는 아시아 최초였다.


와인 기사 즉위자는 와인에 대한 전문성을 인정받는다는 상징적 의미가 크며, 와인 업계에서 오피니언 리더의 역할을 맡는다. 또한 ‘쥐라드’ 기사 작위 즉위자의 경우 전 세계 약 3,000명 가량 이상으로 생떼밀리옹 지역의 와인을 알리는 홍보대사 역할도 수행한다.


'쥐라드' 기사 작위 선정 대상은 쥐라드 지역의 와인 보호에 기여할 수 있는 왕족이나 한 국가의 수장, 정치/외교/교양/예술계 저명 인사, 와인 업계 전문가 등이다.


국내에서는 2010년에 배우 정준호씨와 고재윤 한국국제소믈리에 협회장이 '쥐라드' 기사 작위를 수여 받은 바 있다.


한편 이번 작위 수여는 이마트가 세계적으로 주목 받는 한국 와인 시장에서 ‘바잉 파워(Buying Power)’와 영향력, 전문성 등을 인정 받았기 때문이다.

 

국내 연도별 와인 수입액이 2016년 약 2000억, 2017년 약 2200억원을 각각 돌파하며 전년 대비 10%로 큰 성장하는 가운데 이마트는 국내 와인 시장의 16% 가량을 점유하는 큰손이다.


또한 국내 할인점 최초로 보드로 1등급 와인을 판매하고, 업계 최초로 와인장터를 열어 연례행사로 자리잡게 하는 등 와인 대중화에 힘을 써왔다.


특히 명용진 바이어는 지난해 이마트 24주년 기념 와인으로 프랑스 보르도 생떼밀리옹의 프리미엄 와인인 ‘샤또 뿌삐유’를 반값 수준으로 기획해 1달 만에 1.5억원어치를 판매하는 등 보르도 와인 대중화에 기여한 공을 인정받았다.


명용진 와인 바이어는 “향후에도 소비자들이 와인에 친숙함을 느낄 수 있도록 다양한 풍미의 와인들을 좋은 가격으로 기획해 선보이겠다”고 밝혔다.



2018.5.28 (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