올인원 에어컨

Home > 올인원 에어컨
Home > SSG DAILY/PRESS
이마트, 냉방가전, 수박, 여름 의류, 그늘막텐트, 생수 등 여름 대표 상품 할인 나선다.
5월 더위, 여름 상품 매출 쑥!
 
#이마트


5월 한여름 더위로 여름 상품 매출이 급증하고 있다.


이마트가 5월 1일부터 16일까지 여름 상품 매출을 분석한 결과 에어컨, 수박, 생수 등 대표적인 여름 상품 매출이 크게 증가한 것으로 나타났다.


5월 들어 한반도 남쪽에서 뜨거운 바람이 불어오는 한편, 비가 없고 구름이 없는 청명한 날씨가 이어지면서 이른 더위가 찾아왔기 때문이다. 


실제 최근 1주일간 서울 지역 최고 기온은 작년보다 평균 5도 가량 높았고, 16일 서울을 비롯한 대부분 지역이 30도를 넘어서는 등 더위가 기승을 부리고 있다. 

 

먼저, 지난해 에어컨 대란 등에 대한 학습효과로 에어컨을 미리 구매하려는 고객이 늘면서 에어컨 매출이 지난해 같은 기간에 비해 62% 증가하였으며, 에어컨 보조 가전으로 등극한 써큘레이터의 경우 104% 늘었다.


특히, 올해 초부터 미세먼지 농도가 연중 극성을 부리면서 단순 냉방기능을 넘어 집안 공기까지 관리해주는 ‘올인원 에어컨’이 매출 신장을 견인하고 있다.


2017년 전체 에어컨 매출 중 22%에 불과했던 공기청정 에어컨은 2018년 35%까지 늘어났고 5월 현재 전체 에어컨 매출 중 약 70%를 차지하고 있다.


이마트는 이처럼 에어컨 조기 수요가 증가하고, 올해도 작년 이상의 무더위가 예상되면서 작년 같은 ‘에어컨 대란’을 방지하고자 올해 초부터 선제적 할인 행사를 진행 중이다. 


이마트는 5월 16일(목)부터 삼성 무풍갤러리 에어컨, LG 휘센 듀얼 에어컨을 포함한 행사 상품들을 행사카드(삼성/KB/NH)로 구매 시 최대 30만 원 할인 행사 중이며, 추가로 최대 50만 원에 해당하는 상품권을 증정하는 행사를 진행하고 있다.


또한, 이마트는 5월18일(토)부터 29일(수)까지 고객들의 효율적인 에어컨 사용을 위해 삼성/LG/위니아 에어컨 행사상품 구매 시, ‘일렉트로맨 베이직 에어써큘레이터’를 증정하는 행사를 진행한다.


이마트는 5월 현재도 인기 상품의 경우 배송/설치가 늦어지면 1주일 이상 걸리는 것을 감안해 한여름 에어컨 사용을 위해서는 지금이 구매 적기로 보고 있다. 


여름 대표 과일인 수박도 5월1일부터 16일까지 2018년 동기간 대비 22.9% 신장하며 높은 신장을 보이고 있다.


올해 초부터 따뜻하고 맑은 날씨가 이어지며 수박 작황이 좋았기 때문에 5월 초 수박 물량이 작년보다 10% 가량 늘었고, 가격도 올해 4월 대비 20% 가량 저렴해졌다. 


이에 이마트는 11brix 이상의 당도선별수박을 5월 16일(목)부터 22일(수)까지 신세계 포인트 적립 고객 대상으로 정상가 대비 3,000원 할인 행사를 진행하고 있다. 


5kg 미만 수박은 7,800원에, 6kg 미만 수박은 10,800원에 구매할 수 있다.


한편 이마트 데이즈의 여름용 ‘쿨비즈’ 의류도 전년 대비 약 15% 가량 신장하며 이마트 데이즈 매출을 신장에 앞장서고 있다.


특히 이마트는 오는 5월 29일(수)까지 ‘쿨비즈’ 및 350여개 의류를 최대 30% 할인하는 행사를 진행한다. 물량도 지난해보다 20% 늘린 160억 원 규모다.


이 밖에도 뜨거운 햇빛을 가리고 최근 텐트 대신 간단한 캠핑/피크닉 용품으로 떠오르는 ‘그늘막’이 73.4% 신장(캠핑 전체 21.4% 신장), 등산용품의 경우 72.8% 신장했다. 


물이나 아이스크림을 찾는 고객들도 부쩍 늘어났다.


5월 1일부터 16일까지 이마트 생수 매출은 2018년 동기간 대비 12% 늘어났고, 아이스크림 역시 같은 기간 12% 증가하였다.


이마트 이종훈 마케팅 팀장은 “5월 들어 한여름처럼 날씨가 더워지면서 여름 상품 매출이 지난해 보다 빠르게 늘고 있다”며,


“특히, 에어컨 같은 경우는 지난해 에어컨 대란 등 학습효과로 에어컨을 미리 구매하려는 고객들이 크게 증가하고 있어 이에 맞춰 다양한 행사를 준비하였다”고 말했다.



2019.05.20 (월)

Home > SSG DAILY/PRESS
이마트, 역대 최초로 3월에  ‘공기청정 에어컨’ 특설매장 구성, 할인행사 진행
미세먼지와 더위 걱정에 에어컨 불티
 
#이마트


이마트가 역대 최초로 4월이 아닌 3월에 에어컨 행사장을 구성한다.


이마트는 3월 7일(목)부터 20일(수)까지 2주간 전국 120여 개 점포에 ‘공기청정 에어컨’ 특설 행사장을 구성하고 공기청정 에어컨 및 미세먼지 관련 가전 할인행사를 진행한다고 밝혔다.


대표 모델로는 삼성 2019년형 무풍갤러리, LG 듀얼 에어컨 등을 준비했으며 행사 기간 공기청정 기능이 탑재된 에어컨, 공기청정기, 의류관리기 등 미세먼지 관련 가전을 2개 이상 동시에 구매하는 고객에게는 최대 60만원 할인 혜택을 제공한다.


또, 행사상품 구매고객을 대상으로 삼성/KB카드 결제시 최대 20만 원 할인은 물론 삼성/KB/현대/NH카드 결제시 최대 70만 원 신세계상품권 증정 행사도 함께 마련했다.


이외에도 행사 기간(3/7~3/20) 이마트 앱에서는 에어컨 행사상품 구매시 최대 10만 원을 할인해주는 쿠폰도 증정한다.


이마트가 이처럼 평년보다 한 달 앞당겨 3월부터 본격적인 에어컨 행사장 구성에 나선 것은 미세먼지, 무더위 걱정으로 인해 1~2월 에어컨 매출이 대폭 증가했기 때문이다.


이마트에 따르면 올 들어 2월까지 에어컨 매출은 작년 동기보다 115.2% 늘어났다. 


특히, 2월의 경우 매출신장률이 134.2%를 기록해 79.2%를 기록한 1월보다 매출 증가폭이 커졌다.


이렇듯 영하를 넘나드는 겨울 날씨에도 불구하고 에어컨에 대한 수요가 크게 증가한 데에는 미세먼지의 영향이 컸다는 분석이 제기된다.


한국환경공단 에어코리아에 따르면 올 1, 2월 서울지역 초미세먼지 평균 농도는 각각 38㎍/㎥, 35㎍/㎥을 기록해 전년 동기보다 15% 이상 높아진 것으로 나타났다. 


같은 기간 초미세먼지 농도가 ‘나쁨’ 이상을 기록한 날은 20일을 넘어섰다.


3월 들어서도 수도권을 중심으로 5일 연속 고농도 미세먼지 비상저감조치가 발령되는 등 미세먼지가 연중 극성을 부리면서, 공기청정 기능까지 갖춘 ‘올인원 에어컨’이 사계절 가전으로 인기를 끌고 있다.


실제, 이마트가 에어컨 매출추이를 분석한 결과 공기청정 기능을 갖춘 에어컨이 전체 에어컨 매출에서 차지하는 비중이 지속적으로 증가하는 추세인 것으로 나타났다.


이러한 트렌드를 반영해 삼성전자, LG전자 등 주요 에어컨 제조사도 스탠드형 에어컨에만 적용되던 공기청정 기능을 벽걸이 에어컨에까지 확대 적용하고 다양한 신제품을 출시하고 있다.


2019년 신제품으로 출시된 삼성 무풍갤러리의 경우 PM1.0 필터시스템과 먼지를 99.95%까지 걸러내는 e-HEPA필터를 적용해 빠르고 강력한 대용량 미세청정을 구현했다. 


미세먼지 알리미 등 공기청정 기능도 한층 강화했다.


LG전자는 고가 모델에 한국공기청정협회의 공식인증인 CAC인증을 받은 공기청정 필터를 사용하는 한편, 공기질을 감지해 스스로 집안 공기를 관리하는 인공지능 센서를 추가하기도 했다.


해마다 되풀이되는 기록적인 폭염에 미리 대비하려는 소비심리 역시 강하게 작용한 것으로 풀이된다.


일례로 작년의 경우 늦더위가 기승을 부리며 강원도 홍천군에서는 최고기온이 41도를 기록해 기상 관측사상 최고기온을 경신했다. 


폭염일수는 31.2일로 1994년을 뛰어넘어 최고기록을 갈아치웠다.


이로 인해 막바지 에어컨 주문이 몰리면서 배송, 설치에 1주일 이상이 소요되는 사례도 빈번히 발생하는 등 ‘에어컨 대란’이 이어지자 이를 경험한 소비자들이 에어컨 구입 시기를 앞당기고 있다는 것이다.


올해에도 공기청정 기능, 인공지능 기능 등을 탑재한 기능성 에어컨이 신규 시장을 창출하는 한편, 전력효율이 높은 제품에 대한 수요가 여전히 존재하는 만큼 에어컨의 두 자릿수 성장세는 연중 내내 이어질 전망이다.


김선혁 이마트 대형가전 팀장은 “에어컨이 단순 냉방기능을 넘어 집안 공기까지 관리해주는 ‘올인원 에어컨’으로 거듭남에 따라 수요가 급증해 3월 초부터 에어컨 행사를 준비했다”며,


“저렴한 가격에 에어컨을 구입해 봄철 미세먼지와 여름철 더위를 미리 대비할 수 있는 좋은 기회가 될 것”이라고 말했다.



2019.03.06 (수)