에코별

Home > 에코별
Home > SSG DAILY/PRESS
개인컵 사용하는 스타벅스 고객 협약 후 1년간 1천만 명 넘어섰다!
“일회용품 줄이기 자발적 협약 1년, 
그 놀라운 변화”
 
#스타벅스커피코리아


지난 2018년 5월 24일 환경부와 커피전문점이 맺었던 일회용품 줄이기 자발적 협약식 1년이 경과해 가는 시점에, 스타벅스에서만 개인컵 이용 고객이 1천만 명을 돌파(18년 5월~19년 4월 기준)하는 등 가시적인 성과가 나타나고 있다.


㈜스타벅스커피 코리아(대표이사 송호섭)는 환경부(장관 조명래), 환경재단(이사장 최열)과 함께 자발적 협약식 1주년 및 개인 컵 이용 고객 1천만 명 돌파를 기념하며, 5월 8일 오전 10시 스타벅스 더종로R점 앞 광장에서 ‘2019 마이 텀블러 캠페인’ 발대식을 개최한다.


박천규 환경부 차관과 최열 환경재단 이사장이 함께 참석한 가운데 진행되는 이 날 발대식은 지난 1년간의 일회용품 줄이기 성과 보고 및 환경서약을 하는 시민 1천 명에게 선착순으로 텀블러를 증정하는 행사로 진행된다. 


또한 이번 행사를 기점으로 스타벅스는 향후 일회용컵 줄이기를 넘어, 1인 1텀블러 갖기 문화 확산을 목적으로 하는 ‘2019 마이 텀블러 캠페인’을 연말까지 매월 10일 진행한다. 


이에 오는 5월 10일부터 올 12월까지 매월 10일 총 8회에 걸쳐 매장별로 개인컵 사용 제조음료 구매 고객 선착순 70명에게 스타벅스 베어리스타 스티커를 제공하며, 매월 다른 모습의 귀여운 베어리스타 스티커가 소개될 예정이다.


스타벅스는 이 날 발대식에서 진행된 지난 1년간의 일회용품 줄이기 성과 보고를 통해 지난 5월 이후 현재까지 약 1년간 1천만 명이 넘는 고객들이 다회용컵을 이용했다고 밝혔다. 


지난 해 5월 이후 올해 4월 (15일 기준)까지 총 10,819,685건의 개인컵 사용 실적을 이뤄낸 것으로 집계되며, 협약 전 같은 기간(2017년 5월~2018년 4월) 약 389만 건(3,896,635건)의 할인 횟수 대비 약 178% 이상 증가하는 확대 효과를 가져왔다.


특히 스타벅스는 지난 해 11월 개인컵 이용 확대를 위해 개인컵 이용 고객에게 구매 금액의 300원 할인 혹은 에코 별 적립 중 하나를 선택할 수 있는 에코 보너스 스타 제도를 도입한 바 있다. 


이를 통해 지난 6개월간 약 405만 건(4,056,976건)의 에코 별 적립 실적을 기록하며 개인 컵 사용이 더욱 증가한 것으로 분석됐다.


지난 2007년부터 2019년 3월까지의 개인 다회용컵 이용을 통한 할인 누적금액도 88억 5천9백만 원으로 기록된 바 있으며, 올해에도 개인컵 사용은 지속 증가 추세로 연말까지 할인 금액은 누적 100억 원을 돌파할 것으로 예상된다.


여기에 지난 해 종이빨대 및 빨대없는 리드(컵 뚜껑) 전국매장 확대 도입 후 빨대 사용량도 약 50% 감소하는 효과를 가져왔다. 


종이빨대 도입 전후 빨대 사용량을 비교해 봤을 때 2018년도 12월 전사 확대 도입 전 5개월 간(2018년 7월~11월) 약 8천5백만 개의 플라스틱 빨대가 사용된 데 반해, 도입 후 5개월간(2018년 12월~2019년 4월) 종이빨대 사용량은 약 4천3백만 개로, 빨대 사용량 자체가 약 50% 수준으로 대폭 감소된 것으로 나타났다.


이 외에도 스타벅스는 연간 약 4천5백 톤의 커피박 친환경 퇴비 농가 무상제공, 길거리 발생 1회용컵 수거함 설치 시범사업 전개, 서울 꽃으로 피다 행사 등의 정부 친환경 캠페인 참여 등의 다양한 방면에서 친환경 캠페인을 진행해 온 바 있다.


이 날 발대식에 참석한 박천규 환경부 차관은 “지난 1년간의 성과를 되돌아 봤을 때 스타벅스의 노력과 많은 고객 분들의 동참으로 인해 이제는 개인 컵도 생활 필수품이라는 인식이 서서히 자리잡고 있는 것 같다”며, 


“환경부도 이러한 변화가 성공적으로 자리 잡을 때까지 향후에도 적극 협력해 나갈 것”이라고 밝혔다.


환경재단 최열 이사장은 “스타벅스와 같은 대형 커피전문점이 앞장서 일회용품 줄이기에 나서 국민의 인식 개선이 빠르게 진행된 것 같다“며, 


“출발이 좋은 만큼 올해에는 1인 1컵이 하나의 주도적인 문화로 정착될 때까지 열정적인 캠페인을 함께 하기를 기대한다”고 전했다.


스타벅스 송호섭 대표이사는 “일회용품 줄이기를 위한 스타벅스의 다양한 캠페인 전개 및 운영에 적극적으로 동참해 주신 우리 고객분들과 파트너들의 노력에 깊은 감사 인사를 먼저 드린다”며, 


“향후 우리 파트너들과 더욱 많은 고객분들이 기쁜 마음으로 동참하실 수 있는 친환경 캠페인 개발 및 전개를 지속해 나가겠다”고 밝혔다.



2019.05.08 (수)


Home > SSG DAILY/PRESS
스타벅스 ‘일회용 컵 없는 날’ 인증하고 럭키백 행운에 도전해보세요
스타벅스의 일회용 컵 없는 날은
올해도 계속된다!
#스타벅스커피코리아


스타벅스가 작년 한 해 괄목할만한 성과를 거뒀던 스타벅스의 ‘일회용 컵 없는 날’을 올해도 이어나간다.


㈜스타벅스커피 코리아(대표이사 이석구)는 1월 10일 새해 첫 ‘일회용 컵 없는 날’을 맞아 개인 다회용 컵을 사용해 음료를 주문하는 고객을 대상으로 2019 스타벅스 럭키백 등 다양한 선물을 증정하는 페이스북 인증 이벤트를 실시한다. 


스타벅스의 ‘일회용 컵 없는 날’ 캠페인은 ‘일(1)회용컵 없는(0) 날’을 상징적으로 나타내는 매월 10일에 일회용 컵 사용을 줄이고 다회용 컵 사용을 늘리자는 취지로 2018년 4월부터 시작한 연중 환경 캠페인이다.


기해년 첫 ‘일회용 컵 없는 날’인 1월 10일은 개인 컵을 지참해 스타벅스 매장 안에서 텀블러 등 개인 컵을 사용하고 있는 모습을 인증하는 사진을 찍고 스타벅스 코리아 공식 페이스북에 댓글로 올리면 추첨을 통해 새해 행운을 담은 다양한 선물을 증정한다. 


2019년 새해를 기념하는 의미를 담아 19명에게는 2019 스타벅스 럭키백(단, 영수증 무료 음료 쿠폰 제외)을 증정하고 20명에게는 신년 텀블러, 200명에게는 e-gift 음료권을 증정한다. 


한편, 스타벅스에서 음료 주문 시 다회용 컵 사용 혜택을 받은 고객은 지속적으로 증가 추세에 있다. 


‘일회용 컵 없는 날’ 캠페인 실시 전인 지난해 3월 약 33만 4천회의 다회용 컵 이용 고객에게 제공된 혜택 횟수가 그 해 12월에는 3배 이상인 약 117만회까지 늘어난 성과를 거둔 바 있다. 


특히 2018년 한 해에만 다회용 컵 사용 혜택 제공 횟수가 808만건을 넘어선 것으로 나타났다. 


이는 2017년 380만건과 비교하면 2배 이상 증가한 수치다. 


스타벅스는 다회용 컵 사용 장려를 위해 ‘일회용 컵 없는 날’ 고객 참여 캠페인 전개, ‘에코 보너스 스타’ 혜택 신규 도입 등 다양한 노력을 지속 이어오고 있다. 


‘에코 보너스 스타’는 다회용 컵 사용을 권장하고 일회용 컵 사용을 줄이고자 지난해 11월에 도입된 새로운 개인 컵 리워드 혜택으로, 개인 컵을 이용해 제조 음료를 주문하는 고객은 기존의 300원 할인 혹은 에코별 1개 적립 중 선택해 원하는 혜택을 받을 수 있다.


특히, 에코 보너스 스타 도입 전후 한달 간을 비교해 보면 개인 컵 사용 고객의 2/3에 해당하는 80만명의 고객이 별 적립을 선택하며 개인 컵 사용이 약 24% 증가한 것으로 나타난 바 있다.



2019.01.10 (목)