야구점퍼

Home > 야구점퍼
Home > SSG DAILY/PRESS
‘지롤라모 콜라보’  출시 기념 SNS 이벤트, 5월 스타일링 클래스 참여 기회
‘쇼앤텔 x 지롤라모 판체타’ 콜라보
 
#이마트

  


“지롤라모 스타일로 '꾸안꾸族'된 남성들”.


남성편집숍 ‘쇼앤텔(Show&Tell)’이 이번 S/S(봄/여름) 시즌 남성 패션계 대표적 셀럽(Celebrity)인 ‘지롤라모 판체타(Girolamo Panzetta)’와 콜라보한 ‘지롤라모 콜라보’ 의류 30종을 출시하고 이를 기념해 21일까지 SNS 이벤트를 벌인다.


쇼앤텔은 ‘남성 패피(패션피플)들의 선물가게’라는 콘셉트로 이태리 등 유럽 브랜드와 PL(자체 브랜드) 의류, 국내 신진 디자이너 등 총 60여 개 브랜드를 한 곳에 집약한 편집숍(매장 총 6개)이다.


SNS 이벤트는 지롤라모 콜라보 상품 구매 후 사진을 인스타그램 개인 계정에 인증하고 ‘#쇼앤텔’ 해시태그를 붙이면 추첨을 통해 5월 19일에 신세계백화점 강남점에서 열리는 ‘지롤라모 판체타 스타일링 클래스’에 참석할 기회를 5명에게 준다.


이에 앞서 쇼앤텔은 이번 S/S(봄/여름) 시즌 카탈로그 모델로 남성 패션계의 세계적 아이콘 ‘지롤라모 판체타’와 모델계 떠오르는 샛별인 ‘변준서’를 택했다. 


20대부터 60대까지 아우르는 경쾌한 브랜드 정체성을 표현하기 위해서다.


특히 남성 패션의 아이콘인 ‘지롤라모 판체타’는 이탈리아인으로 일본에서 남성 패션잡지 ‘레옹’의 최장수 간판 모델로 16년 이상 활동했다. 


레옹 표지 모델 기네스북에도 등재된 인물로서 남성패션계에서 탄탄한 입지를 가지고 있다.


특히 평소 편안한 착장에 위트를 섞어 포인트를 내주는 ‘꾸안꾸(꾸민 듯 안 꾸민 듯)’ 스타일링으로 패피들의 관심을 받고 있다.



이에 쇼앤텔은 이번 시즌 지롤라모 판체타과 공동 기획한 자켓, 셔츠, 티셔츠, 면바지, 속옷 등 총 30종의 ‘지롤라모 콜라보’ 상품을 출시했다.


특히 체크 패턴의 ‘시어서커(Seersucker)’ 소재 블루종 자켓, 스트레치성 데님 원단의 트러커, 고급 나파(Napa) 가죽을 사용한 가죽자켓에 야구점퍼를 연상케하는 ‘밴딩(Banding)’을 접목한 가죽 바이크 자켓, 카모(국방 무늬) 패턴으로 포인트를 넣은 블루종 자켓 등이 주요 상품이다.


지롤라모 판체타는 상품 기획과정에서 ‘위트’와 ‘편안함’을 중시 여기는 본인의 취향을 녹여 넣었으며, 그 결과 평일에는 비즈니스 룩으로, 주말에는 캐주얼 룩으로 경쾌하게 입을 수 있는 활용도 높은 의류가 완성되었다.


한편 쇼앤텔은 전국에 6개 매장(신세계백화점 강남점, 신세계 프리미엄아울렛 여주점, 스타필드 하남점, 스타필드 고양점, 스타필드시티 위례점, 일렉트로마트 영등포점)을 운영하고 있다.


쇼앤텔 김지형 바이어는 “직장인 출근복이 점차 가벼워지는 추세 속에 꾸민 듯 안 꾸민 듯 은근한 멋을 내는 남성들이 늘고 있다”며,


“고객들이 이번 지롤라모 콜라보 이벤트를 통해 지롤라모 특유의 스타일링을 배워갈 수 있는 기회를 갖길 바란다”고 밝혔다.



2019.04.15 (월)

Home > SSG DAILY/PRESS
스포츠 캐주얼 브랜드 스타터(STARTER)
국내 첫 단독 매장 오픈
신세계인터내셔날
#신세계인터내셔날
#스타터


신세계인터내셔날(대표:최홍성)이 운영하는 스포츠 캐주얼 브랜드 ‘스타터(STARTER)’가 이달 1일 신세계백화점 경기점에 국내 첫 공식 매장을 오픈했다. 미국에서 브랜드가 처음 출시된 후 한국에 단독 매장을 연 것은 이번이 처음으로, 지금까지는 국내 오프라인 편집샵과 온라인에서만 판매돼 왔다.


스타터는 스포츠와 패션을 결합한 캐주얼 브랜드로 1971년 미국 코네티컷주 뉴 헤이븐에서 시작됐으며, 미국과 유럽지역에서 인기를 끌고 있다. 브랜드 출시 이후부터 스포츠 선수와 힙합 가수들에게 큰 사랑을 받아왔으며, 저스틴 비버, 윌 스미스 등 헐리우드 스타들이 입는 브랜드로 유명세를 탔다.


신세계인터내셔날은 젊은 층을 중심으로 힙합 문화가 대중화 되고 미국의 스트리트 패션(길거리 패션)이 인기를 끌고 있는 것에 착안해 지난 9월 말 스타터를 국내에 론칭했다. 젊은 층을 타깃으로 하는 브랜드인 만큼 온라인을 중심으로 유통망을 확장하려 했으나 온라인 반응이 좋아 계획보다 빨리 일반 매장을 운영하게 됐다. 


스타터 신세계백화점 경기점은 캐주얼 브랜드가 모여 있는 4층에 자리를 잡았다. 상품은 브랜드의 프리미엄 라인 ‘스터터 블랙라벨’의 의류와 모자로 구성했다. ‘스타터 블랙라벨은’ 10~20대가 좋아하는 스트리트 패션 스타일로 스웨그 넘치는 세련된 디자인과 합리적인 가격이 특징이다. 특히, 전세계적으로 모자의 인기가 높다.


신세계인터내셔날은 국내에서도 스냅백(챙이 휘어지지 않은 일자 형태의 모자)이나 볼캡(챙이 짧고 살짝 휘어진 형태의 모자) 같은 모자가 인기를 끌고 있는 만큼 매장 전체 상품의 약 50%를 모자로 구성했다. 의류는 젊은 층을 타깃으로 한 스웻셔츠, 후드티, 야구점퍼 등을 판매한다. 가격대는 모자 39,000원~49,000원, 의류 59,000원~89,000원이다.   


스타터는 신세계백화점 경기점 오픈을 기념해 이달 13일까지 매장 구매 고객에게는 전 제품을 20% 할인 판매하고, 10만원 이상 구매한 고객 중 선착순 10명에게 39,000원 상당의 모자를 증정한다. 


신세계인터내셔날 캐주얼 사업부 담당자는 “최근 애슬레저(운동복과 일상복을 겸해 입을 수 있는 캐주얼스포츠 의류) 트렌드의 영향으로 스포츠 브랜드에 대한 관심이 높다”면서 “스타터는 스트리트 캐주얼과 스포츠가 결합된 합리적 가격의 브랜드인 만큼 좋은 반응이 기대된다”고 말했다.  


스타터는 신세계백화점 경기점 외 온라인몰 SI빌리지닷컴(www.sivillage.com)과 무신사(www.musinsa.com), 멀티샵 원더플레이스 및 카시나에서 구입할 수 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