아프리카

Home > 아프리카
Home > SSG DAILY/PRESS
콜드 브루, 올 여름 커피 트렌드 주도
출시 한 달 만에 20만잔 판매 돌파
스타벅스커피 코리아
#스타벅스커피코리아


새로운 커피 카테고리로 성공적으로 안착하며 올 여름 커피 트렌드 주도



스타벅스커피 코리아는 바리스타의 정성을 담아 차가운 물로 14시간 동안 천천히 추출한 고품질의 프리미엄 콜드 브루 커피가 지난 4월 19일 국내 100개 매장에서 첫 선을 보인 이래 한 달 만에 20만잔의 판매를 돌파했다고 밝혔습니다.


특히 점점 날씨가 더워지면서 콜드 브루를 찾는 고객이 증가하고 있어, 콜드 브루가 새로운 커피 카테고리로 성공적으로 안착하면서 올 여름 커피 트렌드를 주도할 것으로 기대를 모으고 있는데요. 스타벅스 콜드 브루는 2006년 아이스 커피용 블렌딩을 소개한 이래 10년 만에 새롭게 아프리카와 라틴아메리카 원두로 블렌딩해서 로스팅한 전용 원두를 사용해서 소량씩 천천히 장시간 추출하는 새로운 방식의 프리미엄 커피로 신선한 커피 경험을 제공합니다.



스타벅스는 침출식(浸出式)으로 추출해 최상의 커피 풍미를 뽑아내고자 1년여간의 개발 기간을 거친 후 콜드 브루를 탄생시켰다. 오랜 시간에 걸쳐 한정된 양만 추출되는 특성이 있어 1일 준비된 양만 제공이 가능합니다. 특히 한 번 마셔본 사람들의 입소문을 타고 점점 더 화제를 모으며 매장 별로 준비한 물량이 당일 오후에 조기 소진되는 등 스타벅스의 새로운 커피음료, 콜드 브루에 관한 관심이 뜨거워지고 있습니다. 스타벅스의 콜드 브루 음료는 커피 본연의 단 맛과 실크같이 부드럽고 그윽한 초콜릿 풍미를 그대로 느낄 수 있는 콜드 브루와 여기에 우유가 가미된 콜드 브루 라떼 2종류로 제공되고 있습니다.


스타벅스커피 코리아 카테고리 음료팀의 박현숙 팀장은 “바리스타들이 하루에 14시간씩 한정된 양을 정성껏 우려내 제공하는 양이 부족할 정도로 준비된 양이 모두 판매되는 등 기대 이상의 큰 호응을 얻고 있다”며 “스타벅스의 프리미엄 콜드 브루가 더욱 많은 고객들에게 차별화된 경험을 제공할 수 있도록 더욱 최선을 다하겠다”고 전했습니다.


한편 스타벅스는 콜드 브루를 찾는 고객들의 요청이 증가함에 따라 오는 6월 중에 콜드 브루를 전국 매장으로 확대해 제공하는 방안을 고려하고 있습니다.

Home > SSG DAILY/PRESS
월요일은 아리아 뷔페에서 콜롬비아 스페셜티 커피를!
써클 & 아리아 ‘스페셜티 커피 프로모션’
신세계조선호텔
#신세계조선호텔




 

서울 웨스틴조선호텔 써클과 아리아는 바리스타가 엄선한 최고의 원두 본연의 맛을 느낄 수 있는 ‘스페셜티 커피 프로모션’을 진행합니다. 써클에서는 12월27일(일)까지 주말 동안 ‘에티오피아 코케(Ethiopia Koke)’와 ‘케냐 캉구누(Kenya Kangunu)’를, 아리아에서는 11월30일(월)까지 매주 월요일 점심 ‘콜롬비아 포토시 허니(Colombia Potosi Honey)’ 스페셜티 커피를 제공합니다.

 

왕은아 서울 웨스틴조선호텔 바리스타는 “커피는 대중화를 넘어 고급화 쪽으로 가고 있습니다. 다양한 커피를 맛본 고객들은 조금 더 높은 가격을 지불하더라도 더욱 신선하고 고급스러운 퀄리티의 커피를 찾는다”며 스페셜티 커피 프로모션을 시작하게 된 계기를 밝혔습니다.

 

먼저 라운지 앤 바 써클에서는 12월27일(일)까지 주말 동안 아프리카 원두인 ‘에티오피아 코케(Ethiopia Koke)’와 ‘케냐 캉구누(Kenya Kangunu)’ 두 가지 스페셜티 커피를 케맥스 드립법으로 내려 제공합니다.

 

에티오피아 코케는 독특한 꽃 향기에 부드러운 맛을 선사하는 반면 케냐 캉구누는 산미와 바디감이 풍부해 특유의 강한 신맛을 선사하는 것이 특징입니다. 왕은아 바리스타는 “와인을 음미하며 맛을 찾듯 커피에서도 여러가지 향과 맛을 찾을 수 있다”며 “에티오피아 코케에서는 오렌지의 산미, 꽃 향기, 다크 초콜릿 맛을, 케냐 캉구누에서는 상큼한 산미, 토스트의 구수한 맛과 묵직한 바디의 조화로운 맛”을 느껴보길 권했습니다.

 

스페셜티 커피는 향이 풍부한 게 특징인데, 와인 디켄터와 흡사하게 생긴 케맥스를 사용해 커피를 내리면 향이 모아져서 더욱 향기롭고, 일반 드립 필터보다 20-30% 두꺼운 필터가 미세한 성분까지 걸러주기 때문에 보다 부드럽고 깔끔한 커피 본연의 맛과 향을 음미 할 수 있습니다. 바에서 주문 시 커피를 내리는 동안 스페셜티 커피에 대한 이야기를 바리스타에게 직접 들을 수 있습니다.

 

써클에서는 커피와 어울리는 3가지 디저트를 코스로도 즐길 수 있습니다. 스페셜티 커피 3 코스 세트는 커피 에클레어가 애피타이저로, 스페셜티 커피와 오페라 케이크가 메인 코스로, 마지막으로 퐁당 쇼콜라가 디저트로 제공됩니다.

 

써클에서 아프리카 대륙의 스페셜티 커피를 주말 동안 선보인다면, 뷔페 아리아에서는 11월30일(월)까지 매주 월요일 점심 “콜롬비아 포토시 허니” 스페셜티 커피를 제공합니다. 서울 웨스틴조선호텔은 기존 비벤테 No.8이라는 5가지 원두를 자체 블랜딩한 커피를 선보이고 있는데, 월요일 점심은 특별히 비벤테 No.8의 원두 본연의 맛을 느낄 수 있도록 블랜딩 되지 않은 스페셜티 커피 자체를 선보입니다.

 

콜롬비아 포토시 허니 커피는 잘 익은 커피 체리를 손으로 직접 수확해 햇빛으로 2~3주동안 건조해 만든 프리미엄 원두로, 커피 체리 과육의 단맛이 생두에 그대로 스며들어 있으며, 가격 또한 일반 원두의 4배나 됩니다.

Home > SSG DAILY/PRESS
가장 많이 경험한 고객은 30대로 입소문에 의한 재구매율 50% 넘어
스타벅스 리저브 판매 50만잔 돌파
스타벅스코리아
#스타벅스커피코리아





스타벅스커피 코리아의 싱글 오리진 프리미엄 커피인 스타벅스 리저브가 판매 50만잔을 돌파하며 국내 스페셜티 커피시장에서 새로운 트렌드를 이끌고 있습니다.

 

스타벅스는 마이스타벅스 리워드 회원 중 최근 리저브 구매경험이 있는 1,000명을 대상으로 한 데이터 분석결과, 스타벅스 리저브를 가장 많이 경험한 연령대는 30대로 나타났으며, 입소문에 의한 고객들의 재구매 비율은 50%가 넘게 나타났습니다.

 



 

지난해 3월, 5개 매장에서 동시 런칭한 스타벅스 리저브™는 올해 1월에 36개 매장으로 확대 하였으며, 11월 현재 전국 12개 도시에서 50개 매장을 운영 중입니다.

 

스타벅스 리저브 매장에는 리저브 전용공간이 별도로 구분되어 있습니다. 리저브 커피를 주문하면, 숙련된 커피마스터의 친절한 가이드와 함께 한 잔의 리저브 커피가 최상의 리저브 커피 추출기인 클로버®를 통해 어떻게 만들어지는지 경험할 수 있습니다.

 

 

‘사이렌오더’ 주문 런칭 및 전용 마카롱 증정하며 더욱 특별한 리저브 경험 제공




 

더불어, 스타벅스는 고객들에 더욱 편리하고 특별한 리저브 경험을 제공하기 위해 노력하고 있습니다. 11월 6일부터 더욱 편리하게 ‘사이렌 오더’를 통해 스타벅스 리저브™를 주문할 수 있는 서비스를 런칭 하였습니다. 이와 함께, 리저브 경험을 더욱 풍부하게 만들어 주는 ‘바닐라 초코칩 마카롱’을 오직 리저브만을 위해 출시하여 리저브를 주문하는 고객에게 무료로 증정합니다.

 

또한, 스타벅스는 신규 리저브 원두 출시를 기념해 고객 사은 이벤트를 진행합니다. <하와이 카우>을 포함해 리저브 커피 2잔 이상 구매 시 리저브 가죽 코스터(컵받침)을 소진 시까지 증정합니다. 또한, 리저브 원두를 구입할 경우 고급 리저브 커피 스쿱을 소진 시까지 증정합니다.

 


 


이와 함께 스타벅스 리저브™ 커피 전용 텀블러와 머그도 소개하고 있습니다. 리저브 전용 머그 2종과 리저브 스테인리스 텀블러, 리저브 글라스를 전국 리저브 매장에서 한정적으로 판매합니다.

 

스타벅스 리저브™는 여러 국가, 다양한 농장에서 특별한 가공법으로 재배되는 원두를 한정된 기간, 한정된 수량에 한해서 소개하면서 특별한 경험을 제공하고 있습니다. 평균 2개월마다 두, 세 가지의 프리미엄 원두를 선보이고 있으며, 런칭 후 현재까지 총 26종의 원두를 소개하였습니다

 

11월 6일부터는 ‘하와이 카우(Hawaii Ka’u)’와 탄자니아 마운틴 메루(Tanzania Mount Meru), ‘베트남 달랏(Vietnam Da Lat)’ 세 종류를 소개하고 있습니다.

 

<하와이 카우>는 2014년 한 차례 출시 되었던 원두로, 고객들의 연이은 요청으로 올해 겨울 프로모션에 맞추어 이례적으로 재출시 되었습니다. 하와이 카우는 해발 400~600m의 마우나 로아 화산의 경사지에 위치한 작은 농장들에서 재배되며 2011년 미국 스페셜티 커피협회에서 ‘올해의 커피 상’을 수상하며 애호가들 사이에 유명해진 커피입니다.

 

이와 함께 스타벅스 리저브™가 처음으로 선보이는 베트남 커피인 <베트남 달랏>과 아프리카 지역의 사화산인 메루 산 기슭에서 자라 양질의 보르도 와인과 같은 과일 향의 풍미와 긴 달콤함이 특징인 <탄자니아 마운틴 메루>까지 지역별로 다양한 원두를 출시하며, 스타벅스 리저브™만의 경험을 제공합니다.

 

스타벅스커피 코리아 이석구 대표이사는 “스타벅스는 지난 해 3월 리저브와 클로버 도입으로 국내 스페셜티 커피 트렌드를 주도해 오고 있다”며, “앞으로도 다양한 지역의 프리미엄 원두를 국내에 지속적으로 소개하며, 더욱 특별하고 차별화된 스타벅스 커피 경험을 제공할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고 전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