아크네

Home > 아크네
Home > SSG DAILY/PRESS
아크네 스튜디오, 2018 가을겨울 데님 팬츠 컬렉션 출시
브랜드 최초 청바지의 현대적 재탄생!
#신세계인터내셔날


복고 패션의 진수를 보여주다! 


매 시즌 독특하고 실험적인 컬렉션을 선보이는 스웨덴 컨템포러리 브랜드 아크네 스튜디오(Acne Studios)는 데님 컬렉션 블라콘스트(Bla Konst)를 통해 올 가을 다양한 디자인의 복고풍 데님 팬츠를 출시한다.


아크네 스튜디오는 작년 봄 데님을 깊이 있게 연구하고 매 시즌 진화된 디자인의 데님 제품을 선보이기 위해 블라콘스트 컬렉션을 출시했다. 아크네 스튜디오의 모든 데님 제품은 블라콘스트만의 개성 강한 디자인으로 출시되고 있다.


이번 시즌에는 하이 웨이스트, 루즈 핏 등 복고 요소가 돋보이는 다양한 데님 팬츠를 중점적으로 선보인다. 대표 제품은 아크네 스튜디오가 1996년과 1997년 처음 출시한 청바지를 현대적으로 재해석해 디자인한 1997, 1996 청바지다.


‘1997’ 청바지는 허리 선이 높게 잡혀있는 하이 웨이스트(High Waist) 형의 스트레이트 핏 여성 팬츠로 셔츠, 맨투맨 등 다양한 상의에 매치할 수 있는 기본 디자인이다. 


‘1996’ 청바지는 1997의 남성 버전이다. 다크 블루부터 미드 블루, 라이트 블루 등 빈티지한 색상까지 다양하게 만나볼 수 있다.  


이 밖에도 하이 웨이스트 형으로 위쪽은 여유있고 아래쪽으로 갈수록 통이 좁아지는 테이퍼드(Tapered) 진과 몸에 타이트하게 붙는 스키니(Skinny) 진이 출시되며, 루즈 핏으로 편안하게 착용 가능한 디자인도 만나볼 수 있다. 


아크네 스튜디오는 이번 데님 컬렉션 출시를 기념해 슈퍼 모델 ‘신디 크로포드(Cindy Crawford)’를 주인공으로 한 광고 캠페인을 공개한다.


이번 캠페인은 미국 남부 텍사스주를 대표하는 예술품 ‘캐딜락 랜치(Cadillac Ranch)’를 배경으로 미국 풍경 사진으로 유명한 사진작가 샘 아벨이 촬영했다. 캐딜락 랜치는 미국의 66번 국도 옆에 열 대의 캐딜락이 땅에 반쯤 묻혀 있는 형태의 설치 미술 작품이다.


신디 크로포드는 이번 캠페인에서 1997년 출시된 아크네 스튜디오의 첫 데님 팬츠를 착용했다. 그녀는 광활한 대지와 하늘, 그리고 아크네 스튜디오가 새롭게 페인트칠을 한 캐딜락 랜치를 배경으로 자유롭고 감각적인 멋을 뽐냈다.


이번 캠페인 화보는 지난 9월 파리 패션위크 기간 특별 전시회를 통해 대중에 공개됐다. 작품을 프린트한 화보집, MD 상품 등은 갤러리와 온라인에서 한정 판매됐으며 전 수익금은 WWF(세계자연기금) 프랑스 지사에 기부됐다.


아크네 스튜디오의 크리에이티브 디렉터 ‘조니 요한슨’은 “시대를 대표하는 ‘아이콘’을 제대로 표현해보고자 했다”며, 


“이를 위해 세계적인 사진가, 세계를 풍미하는 모델, 미국을 대표하는 장소와 아크네 스튜디오를 대표하는 데님 팬츠를 연결시켜 멋진 캠페인을 완성했다”고 말했다.


아크네 스튜디오의 2018 가을겨울 시즌 블라콘스트 데님 컬렉션은 전국 매장에서 만나볼 수 있다. 



2018.10.10 (수) 

Home > SSG DAILY/PRESS
슬리퍼도 고급스럽게 신자!
아크네 스튜디오, 버지 샌들 출시
신세계인터내셔날
#신세계인터내셔날


매 시즌 독특하고 실험적인 컬렉션을 선보이는 스웨덴 컨템포러리 브랜드 아크네 스튜디오(Acne Studios)가 이번 시즌 여성들을 위한 새로운 슬리퍼를 출시했다. 아크네 스튜디오는 슬리퍼가 격식 없는 느낌을 준다는 고정관념을 깨고 발등부터 바닥 밑창까지 100% 송아지 가죽으로 제작된 고급스러운 슬리퍼 ‘버지(Virgie) 샌들’을 새롭게 선보인다.


버지(Virgie) 샌들은 캐주얼하게 착용할 수 있으면서도 앞에서 봤을 때 세련되면서도 포멀한 가죽 구두의 느낌을 주는 슬리퍼다. 이탈리아에서 제작됐으며, 고품질의 송아지 가죽으로 만들어져 고급스러움은 물론 부드럽고 착화감이 뛰어난 제품이다.  가죽을 쌓아 올린 밑창은 각진 형태로 디자인해 독특함을 연출했으며, 신발 바닥에는 아크네 스튜디오의 로고를 프린팅 해 브랜드의 개성을 드러냈다. 특히 부드러운 느낌의 발등 부분은 각진 밑창과 대비 되는 유연한 디자인을 채택했다. 은은한 광택 처리를 한 고급스러운 가죽과 메탈 버클 장식, 흰색 스티치로 포인트를 준 것이 특징이다.

    

버지 샌들은 취향에 따라 여성스러운 핑크 혹은 세련된 블랙 중 선택할 수 있도록 두 가지 색상으로 출시됐다. 아크네 스튜디오의 버지 샌들은 아크네 스튜디오 청담 플래그십 스토어를 비롯해 신세계백화점 본점과 강남점에서 만나볼 수 있다.


2017.5.12(금)

Home > SSG DAILY/PRESS
뮤지션, 작가 등 전 세계 예술가들을 모델로 초상화 시리즈 제작
아크네 스튜디오, 2017 봄여름 시즌 광고 캠페인 공개!
신세계인터내셔날


#신세계인터내셔날

매 시즌 독특하고 실험적인 컬렉션을 선보이는 스웨덴 컨템포러리 디자이너 브랜드 아크네 스튜디오(Acne Studios)가 세계적인 패션 사진작가 파울로 로베르시(Paolo Roversi)와 함께 촬영한 2017 봄여름 시즌 광고 캠페인을 공개한다.


광고 캠페인 촬영을 맡은 이탈리아 출신의 파울로 로베르시는 현존하는 세계 3대 패션 사진작가로 꼽히는 인물이다. ‘빛의 마술사’ ‘폴라로이드의 대가’로 불리는 그는 패션 사진을 예술적 경지로 끌어올렸다는 평가를 받는다. 2011년에는 서울 청담동에서 사진전을 열기도 했다.


아크네 스튜디오는 파울로 로베르시와 함께 예술가 초상화 시리즈를 기획했는데, 전 세계의 뮤지션, 작가 등을 모델로 신비하고 매혹적인 분위기를 연출해 눈길을 끈다. 아크네 스튜디오의 이번 시즌 컬렉션을 착용한 모델들의 초상화는 마치 하나의 포스터처럼 강렬하게 다가온다.


쿠웨이트 출신 뮤지션이자 아티스트인 파티마 알 카디리(Fatima Al Qadiri), 파리와 뉴욕에서 활동하는 스타일리스트 야스미나 베납델크림(Yasmina Benabdelkrim), 뉴욕 에디터 네가 아지미(Negar Azimi) 등이 이번 초상화 시리즈 촬영에 참여했다.


이번 광고 캠페인에서 아크네 스튜디오의 컬렉션 의상은 파울로 로베르시 특유의 몽환적이고 빛이 바랜듯한 사진 속에 자연스럽게 녹아 들었다.


아크네 스튜디오의 이번 컬렉션은 개방성에 초점을 두고 정형화된 스타일을 탈피하고자 했다. 늘어뜨려진 스카프와 담요로부터 영감을 받은 봄여름 컬렉션은 루즈한 핏으로 자연스럽게 몸을 감싸며 우아하고 여성스러운 느낌의 프린트와 패턴을 특징으로 한다.


아크네 스튜디오의 크리에이티브 디렉터 조니 요한슨(Jonny Johansson)은 “파울로 로베르시만의 시각과 분위기를 통해 전 세계 유명 인사의 초상화를 촬영하며 어떤 결과물이 나올지 궁금했는데, 파리에 위치한 그의 스튜디오에서 작업 과정을 지켜보는 것은 마치 연금술과 같았고 큰 영광이었다”라고 말했다.


Home > SSG DAILY/PRESS
춤추는 테디베어와 익살스러운 해골 프린트
아크네 스튜디오, 이모티콘 캡슐 컬렉션 출시!
신세계인터내셔날


#신세계인터내셔날


매 시즌 독특하고 실험적인 컬렉션을 선보이는 스웨덴 컨템포러리 디자이너 브랜드 아크네 스튜디오(Acne Studios)가 두 번째 이모티콘(emoji) 캡슐 컬렉션을 출시한다.


첫 번째 이모티콘 캡슐 컬렉션은 도넛, 핫도그, 바나나, 마이크 등 일상 속 사물들을 이모티콘화 했는데 출시되자마자 대부분의 제품이 완판되는 등 큰 호응을 얻었다. 이번 시즌에는 해골, 테디 베어 등 특유의 표정이 돋보이는 캐릭터를 이미지화했다.


오버사이즈의 스웨트 셔츠(sweat shirts: 맨투맨)와 후드 스웨트 셔츠 후면에 춤추는 분홍색 곰, 별과 하트 모양의 눈을 가진 곰의 얼굴 등이 그래픽으로 프린팅 돼 보다 선명하게 표현됐다. 이번 캡슐 컬렉션은 특유의 스타일과 나염 방식이 눈길을 끈다. 느슨하게 늘어져 툭 걸친 듯한 느낌을 주는 스웨트 셔츠에 타이다이(tie-dye: 훝치기 염색) 기법으로 만든 얼룩덜룩한 무늬가 더해져 독특한 멋을 선사한다. 이는 자유분방하면서 우아한 2017년 아크네 스튜디오 리조트 컬렉션으로부터 영감을 받은 것이다.


아크네 스튜디오 이모티콘 컬렉션은 모두 남녀공용 제품으로 100% 면 소재로 만들어졌다. 청바지, 오버사이즈 팬츠 등 어떤 옷과도 자연스럽게 매치 가능하다. 후드 스웨트 셔츠 전면의 큼지막한 주머니와 별도의 휴대폰 주머니 디테일도 특징적이다.


아크네 스튜디오 마케팅 담당자는 “이모티콘 캡슐 컬렉션은 아크네 스튜디오만이 가지고 있는 특유의 재치와 유머를 잘 드러내고 있는 제품”이라면서 “자신만의 개성을 표현하는 동시에 재미를 선사하는 제품으로 올해도 좋은 반응이 기대된다”고 말했다.


아크네 스튜디오의 두 번째 이모티콘 컬렉션은 아크네 스튜디오 청담 플래그십 스토어 및 신세계백화점 본점과 강남점 매장에서 만나볼 수 있다.

Home > SSG DAILY/PRESS
바나나, 마이크, 도넛 등 이모티콘에서 영감 받은 컬렉션
아크네 스튜디오, 이모티콘 캡슐 컬렉션 출시
신세계인터네셔날


#신세계인터내셔날
#아크네스튜디오



매 시즌 독특하고 실험적인 컬렉션을 선보이는 스웨덴 컨템포러리 브랜드 아크네 스튜디오(Acne Studios)가 올 여름 이모티콘에서 영감을 받은 새로운 캡슐 컬렉션을 출시합니다. 아크네 스튜디오는 우리가 흔히 사용하고 있는 이모티콘(emoji)처럼 사람들에게 ‘새로운 라이프스타일’을 제시하며 인기를 끈 다양한 일상 속 사물들을 선정해 이번 컬렉션의 모티브로 사용했습니다. 도넛, 핫도그, 바나나, 마이크 등을 형상화한 그래픽부터 아크네 스튜디오 특유의 스마일리 페이스를 이모티콘화 한 그래픽까지 재치 있게 표현된 아이콘들이 눈길을 사로잡습니다.


큼지막한 오버사이즈 마이크와 바나나, 도넛 아이콘은 기존 제품에서는 볼 수 없었던 새로운 방식으로 스웻셔츠(sweatshirts:맨투맨) 위에 더욱 정교하고 세밀하게 수 놓였으며, 자카드 스웨터에는 핫도그가 반복적인 니트 패턴 형식으로 짜여 있어 독특함을 더해줍니다. 또한 브랜드의 다양한 제품을 통해 이미 큰 인기를 얻은 특유의 스마일리 페이스는 캡 모자와 스웻셔츠에 사각형 얼굴 모양의 패치로 장식돼 다양하고 재미있는 표정을 선보이고 있습니다.





함께 선보이는 스니커즈도 눈길을 끕니다. 앞 코부터 발등을 따라 마이크, 바나나, 도넛 등 과감한 그래픽이 프린팅 되어있어 하얀 바탕의 스니커즈와 대비되며 스타일리시함을 보여줍니다. 아크네 스튜디오 마케팅 담당자는 “이번 이모티콘 캡슐 컬렉션은 아크네 스튜디오만이 갖고 있는 특유의 재치와 유머를 더욱 잘 드러내고 있는 제품”이라면서 “제품 하나로 자신만의 개성을 표현하면서 입는 사람이나 보는 사람을 모두 유쾌하게 만들어 줄 수 있어 좋은 반응이 기대된다”라고 말했습니다. 아크네 스튜디오의 이모티콘 캡슐 컬렉션은 오는 8월부터 아크네 스튜디오 청담 전문점 및 신세계 본점, 신세계 강남 매장에서 만나볼 수 있습니다.

Home > SSG DAILY/PRESS
브랜드 런칭 이래 처음으로 선보이는 핸드백 컬렉션
아크네 스튜디오, 최초 핸드백 컬렉션
신세계인터내셔날
#신세계인터내셔날



 

스웨덴 컨템포러리 브랜드 아크네 스튜디오(Acne Studios)가 브랜드 사상 첫 핸드백 컬렉션을 론칭합니다.

 

아크네 스튜디오는 그 동안 패션의 연장선상인 액세서리 개념으로 에코백, 클러치 등 간단한 가방 제품만을 판매해왔습니다. 본격적으로 구색을 갖추고 핸드백 컬렉션을 출시하는 것은 이번이 최초입니다.

 

로프, 청바지 스티치 등에서 영감을 얻어 탄생된 백 컬렉션은 아크네 스튜디오 특유의 개성과 혁신을 느낄 수 있습니다. 특히 모든 제품은 고급 이탈리아산 소가죽과 양가죽만을 사용했으며, 100% 이탈리아 생산을 고집해 품질 관리에도 심혈을 기울였습니다.

 

 

 


백 컬렉션에서 가장 눈에 띄는 제품은 독특한 디자인의 로프(Rope)백입니다. 봉제선 부분을 가죽끈으로 큼지막하게 동여맨 로프 장식은 이미 15FW 컬렉션을 통해 코트, 스커트 등으로 소개되며 많은 인기를 얻은 바 있습니다.

 

아크네 스튜디오는 이러한 로프 장식을 백팩, 메신저백 등 다양한 스타일로 재해석하여 개성 있는 백 컬렉션을 완성했다. 로프 장식은 독특한 디자인 포인트가 되는 것은 물론 가방의 부피를 자연스럽게 줄이는 효과를 줍니다.

 

로프백은 정글 백팩과 로프 메신저 백, 로프 힙백 등 세 가지 스타일로 출시되며 로프백에 부착된 넓은 스트랩은 기타의 어깨끈을 연상시키는 디자인으로 선보입니다.

 

버클 진(Buckle Jean)백은 아크네 스튜디오의 크리에이티브 디렉터 조니 요한슨이 샴페인 병을 담는 용도로 쓰이는 샴페인 버킷 백을 보고 영감을 얻어 디자인한 제품입니다.

 

버킷 형태로 제작된 버클 진 백은 입구 부분에 흰색 스티치와 벨트 버클이 포인트로 더해져 청바지의 벨트를 연상시킵니다.

 

이와 함께 백 컬렉션을 완성하는 히어로 진(Hero Jean)백은 버클 진 백이 직사각형 형태의 쇼퍼백으로 자연스럽게 진화한 버전입니다. 수납력이 좀 더 뛰어나고 남녀 구분 없이 스타일리시하게 들 수 있는 디자인이 특징입니다.

 

두 가지 스타일 모두 블루 데님, 코냑(cognac), 블랙 등의 다양한 색상으로 선보입니다.

 

아크네 스튜디오는 이 외에도 백팩, 삼각형 형태의 숄더백, 브리프 케이스, 클러치 등 다양한 제품을 라인업하며 추후 점진적으로 백 컬렉션을 늘려나갈 계획입니다.

 

아크네 스튜디오 크리에이티브 디렉터 조니 요한슨은 “단순한 잇백(최신 유행을 따르는 가방)을 만들려는 의도보다는 다양한 스타일과 개성을 지닌 백을 디자인하고 싶었다”라고 밝혔습니다.

 

아크네 스튜디오가 새롭게 선보이는 백 컬렉션은 이달 25일부터 아크네 스튜디오 청담 전문점에서만 단독 판매됩니다.

이전 1 2 다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