신세계조선호텔

Home > 신세계조선호텔
Home > SSG DAILY/PRESS
신세계조선호텔, “정수주 주방장”&“기온 사사키” 식음업장 갈라디너 진행
“봄 제철 식재료 갈라디너로 맛봄”
 
#신세계조선호텔


서울 웨스틴조선호텔 일식당 스시조는 오는 3월 21일(목), 22일(금) 양일간 ‘기온 사사키’의 오너 셰프, 히로시 사사키 씨를 초청해 갈라디너를 진행한다. 


‘갓포 가이세키’ 코스 요리로 진행하는 이번 갈라디너의 가격은 홀 또는 룸에서 사케 미포함 시 40만 원, 4종류 프리미엄 주류 포함 시 58만 원, 스시 오마카세 48만 원(1인 기준/세금 봉사료 포함 금액)이다. 


“최고의 식자재로 만든 음식은 맛있을 뿐 아니라 재미가 있어야 한다”는 기온 사사키 셰프가 중요시하는 요리 철학이다. 


사사키 셰프는 전복, 대게, 아나고, 송이 등 4계절을 대표하는 식자재 중 최고만을 고른 식재료로 다양한 요리를 코스로 ‘갓포 가이세키’를 선보인다. 


여기에 코스마다 셰프의 요리 퍼포먼스와 친절한 설명으로 고객들에게 단순히 ‘맛있는 식사’를 넘어 고객과 함께 소통하고 즐기면서 특별한 추억과 힐링의 경험을 선물한다. 


기온 사사키는 2009년부터 현재까지 10년 간 미슐랭 2스타의 자리를 지키고 있고 일본에서조차 예약하기 힘들 정도이다.


전 세계적으로 인정 받는 그만의 갓포 가이세키 코스 구성 및 서비스로, 프랑스, 싱가포르 등 해외에서 초청받아 갈라디너를 진행했다. 


스시조와는 2016년부터 콜라보이션 갈라디너를 진행하고 있다. 


이번 갈라디너를 통해 새롭게 선보이는 8코스 메뉴는 캐비어를 곁들인 복 밀푀유, 대게 솔잎 숯불구이, 와규 로스 샤브샤브, 우나기 덮밥 등이 있다. 


스시조 한석원 주방장은 “지난 사사키 갈라디너를 통해 선보였던 이꾸라 돌솥밥은 간장에 절인 이꾸라와 참나물을 올려 바다향의 풍미를 가득 느낄 수 있어 인기가 아주 좋았다. 갈라디너 후에 스시조 메뉴에 추가해 지속적으로 인기가 좋은 메뉴이다. 이번 갈라디너를 통해서 또 다른 그의 창조적인 요리를 즐길 수 있는 절호의 기회”라며,


“스시조는 항상 더 즐거운 미식 경험을 줄 수 있도록 하겠다”라고 말했다.


  

서울 웨스틴조선호텔 중식당 홍연에서는 오는 4월 18일(목)과 19일(금) 양일간 정수주 헤드 셰프가 봄을 맞아 중국 황실이 즐긴 요리를 지상낙원에서 즐길 수 있도록 ‘스프링 샹그릴라'를 진행한다. 


이번 갈라디너 가격은 8 코스가 35만 원(1인 기준/세금 봉사료 포함 금액)이다.   

 

스프링 샹그릴라 행사는 홍연을 상징하는 붉은 톤의 핑크 벚꽃, 자목련 등 봄꽃을 활용한 포토존부터 테이블 센터 피스, 유니폼을 입은 서비스 직원까지 화사한 봄을 장식한다. 


라이브로 들려주는 중국 전통 악기 얼후 연주로 마치 중국에 온 듯한 느낌을 들게 한다. 


갈라디너 코스를 총괄하는 정수주 헤드 셰프는 홍콩 건전복, 캐나다 랍스터, 국내 최고급 한우 등을 전 세계에서 최고급 식재료를 이용해 진귀한 메뉴를 선보일 예정이다. 


봄 바람이 살랑살랑 불어오는 듯한 훈연의 향기가 가득한 다금바리를 즐길 수 있는 훈연 다금바리, 결혼식이 많은 봄철 부부금슬의 상징인 원앙, 


동음으로 향기로운 송로버섯, 바닷가재와 킹크랩의 조화가 대단한 원앙 송로버섯 바닷가재와 파생강 킹크랩, 수제 어향소스에 살짝 볶아낸 어향 통천해삼, 


최고의 식재료인 능이버섯 길품 건전복, 최고급 국내산 한우를 마르게 볶아낸 건초 한우육, 봄을 깨울듯한 아삭한 식감이 최고인 중국야채 카이란으로 선보이는 간장소스 카이란, 


고객에게 복음 담아드리고자 하는 마음에 복으로 불리는 복어살을 홍콩스타일의 죽과 곁들어 식사로 즐길 수 있도록 복어살 곁들인 홍콩죽, 


최고급 만찬의 대미를 장식할 봄의 풍미와 시각적 아름다운이 공존하는 홍연만의 녹차 특선 후식을 선보인다. 


이번 갈라디너의 또 하나의 특징은 티 페어링이다. 춘분(3월 21일)과 곡우(4월 20일) 사이에 채취한 벽라춘(녹차)는 눈꽃 속에 피어 오르는 우아한 향기와 순수한 맛 뒤에 이어지는 달콤함을 제공해 식 전 침샘을 자극해준다. 


추가로 명나라 시절 왕후의 병을 치료한 것에 대한 보답으로 황제가 차나무에게 붉은 비단 옷을 하사하여 이름 지어진 대홍포도 선보인다. 그 외에 뽀무리 로제 샴페인 페어링도 있다. 


홍연 정수주 주방장은 “2019년 고객의 행복과 건강을 기원하며 복을 담아드리는 복요리부터 최고급 식재료를 이용한 메뉴로 채운 갈라디너를 준비했다”며,


“봄 기간 동안 미세먼지에 피곤했던 몸을 티 페어링을 즐기며 풀어보는 것을 추천한다”고 말했다.  



2019.03.15 (금)

Home > SSG DAILY/PRESS
호텔도 컨셉팅 시대! 보헤미안 랩소디의 레트로 감성을 느끼다
서울 웨스틴조선호텔, ‘Retro Rock in the Wine’ 갈라디너
신세계조선호텔
#신세계조선호텔


서울 웨스틴조선호텔 모던 이탈리안 비스트로 레스토랑 루브리카는 보헤미안 랩소디를 연상할 수 있는 LP음악을 들으며 레트로 감성의 메뉴와 와인을 즐길 수 있는 ‘레트로 락 인 더 와인’ 갈라디너를 3월 28일(목) 진행한다. 

LP판 모양의 메뉴 카드부터 데님 패션, 스카프, 팔찌 등으로 장식한 유니폼을 입은 서비스 직원까지 1970년대에 온 듯한 느낌을 들게 한다. 가격은 1인 18만원.(세금 봉사료 포함가) 

행사는 오후 6시부터 바이브드블러바드(LP바)를 운영하는 바비 제임스 디제이가 선보이는 LP음악과 함께 웰컴 푸드와 드링크로 시작한다. 

웰컴 푸드로는 영국 대표 메뉴 피쉬앤칩스를 연상시키는 생선과 칼라마리 튀김을 제공하며 보헤미안 랩소디에서 머큐리가 즐겨 마신 하이네켄 및 다양한 맥주로 락의 본고장 영국 분위기를 더한다. 



오후 7시부터 루브리카 정기채 지배인의 레트로 락 인 더 와인 소개와 유병현 소믈리에의 와인 소개가 이어진다. 

레트로 락 인 더 와인 메뉴들은 락의 본고장 영국식 메뉴로 선정해 플레이팅을 레트로하게 선보일 예정이다. 

4종 안티파스토(아란치니, 튜나 타르타르, 랍스터 칵테일 등)는 갈라디너 파티의 흥을 돋우어줄 드라피에 ‘까르뜨 도르 브륏’ 샴페인과 잘 어울린다. 

그 외 닭다리구이, 레트로 분위기의 비프 웰링턴과 함께 정점을 찍어줄 디저트로 파르페를 선보일 예정이다. 

레트로 푸드와 어울리는 와인으로는 신의 물방울에서 퀸이 생각나는 ‘퀸 오브 몽페라 블랑’과 개성이 강해 흥겨운 음악과 파티에 어울리는 ‘몰리두커 카니발 오브 러브’를 소개할 예정이다. 

당일 고객 대상으로 와인 경매와 베스트 드레서 선발 이벤트 2개가 준비되어 있다. 

크리스탈 샴페인 등 총 4종 고급 와인을 경매를 통해 서프라이즈한 가격으로 구매할 수 있는 와인 경매 이벤트와 뉴트로 컨셉으로 가장 센스 있게 매치한 고객을 선발해 경품을 제공하는 이벤트를 진행한다. 



레트로 락 인 더 와인 컨셉으로 루브리카 내 룸에서 파티 또는 와인클래스를 원하는 고객은 갈라디너 이후 5월 31일(금)까지 매주 주중 저녁 6인부터 최대 8인으로 예약 가능하다. 

가격은 1인 12만원부터(세금 봉사료 포함가)이다. (단, 포토존과 DJ는 제외) 
   
프로모션을 기획한 서울 웨스틴조선호텔 식음팀 이희종 팀장은 “가성비와 품질보다 개성 있는 컨셉을 연출한 상품을 찾는 고객들이 많아지고 있다” 라며,

“루브리카라는 공간에 폭발적인 흥행을 일으킨 보헤미안 랩소디와 같은 레트로 감성을 느낄 수 있도록 컬러풀하게 꾸미고 그와 어울리는 메뉴와 와인을 제공한다. 이번 프로모션을 통해 루브리카 주중 저녁 매출이 20% 이상 증가할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고 말했다.  




2019.03.13 (수)


Home > SSG DAILY/PRESS
서울 웨스틴조선호텔, 화이트데이 햄퍼 출시, 원하는 시간&장소에 호텔직원이 직접 배송해
아직도, 화이트데이 선물을 못 골랐다면!
신세계조선호텔
#신세계조선호텔


서울 웨스틴조선호텔이 화이트데이 사랑고백을 앞두고 연인을 위한 선물을 고민하는 이들을 위해 호텔전문가가 엄선한 화이트데이 햄퍼 선물세트를 선보인다. 

서울 웨스틴조선호텔에서 선보이는 이번 햄퍼는 특급호텔만의 먹거리를 정성스레 담았다. 

먼저, 1884년 빅토리와 여왕 이래 현재까지 영국 왕실의 공식 와인으로 불리면서 황제의 샴페인으로 유명한 ’볼렝저 스페샬 뀌베 브뤼’와 이탈리안 경성치즈를 미국식으로 재해석해 만든 ‘골드 벨라 비타노’ 치즈는 로맨틱한 데이트에 제격이다. 

체다와 파마산 사이의 밸런스가 훌륭해 대부분의 와인과 쉽게 매치할 수 있는 골드 벨라 비타노 치즈는 와인의 풍미를 끌어 올린다. 

우리나라에서는 과일잼으로 유명한 이탈리아 ‘아그리몬타나’사의 ‘푸르타’ 젤리와 유기농 설탕과 아몬드 가루만을 사용하여 만든 수제 마카롱은 햄퍼가 선보이는 특별 디저트다. 

아울러, 달콤한 천연 과일을 듬뿍 넣고 구워내 특유의 풍미와 쫄깃한 식감이 일품인 이태리 전통 빵 ‘빠네토네’, 초콜릿 향과 청량감이 특징인 코스타리카 원두를 사용한 ‘프리미엄 콜드브루 파라슈트’, 서울 웨스틴조선호텔 조선델리의 인기 상품인 레몬파운드 케익, 머그컵이 담겨져 제공된다. 

햄퍼세트는 최소 33만 원부터 70만 원까지 다양한 가격대에 따라 구성이 달라진다. 

고객들은 원하는 가격대와 구성으로 맞춤형 햄퍼를 선물할 수 있다. 

또한, 햄퍼 세트를 구매하는 고객들은 서울 웨스틴조선호텔의 격물공부 플로리스트가 특별 제작한 꽃다발을 선택해 함께 구매할 수 있다. 

고객이 원하는 꽃을 위주로 맞춤형 꽃다발이 제작된다. 맞품형 햄퍼와 꽃다발로 연인들은 취향저격 사랑고백에 성공할 것이다. 

서울 웨스틴조선호텔 2019년 화이트데이 햄퍼는 유선 상담으로 구매가 가능하다. 

햄퍼 구매 시 호텔 직원이 직접 정성스럽게 선물을 전달하는 특별한 배송 서비스를 제공하며 장소 및 시간대를 선택하여 배송을 신청할 수 있다. 


2019.03.11 (월)


Home > SSG DAILY/PRESS
레스케이프 호텔, 19세기 프랑스 파리를 옮겨 온 객실에서 보내는 달콤한 하루
 ‘러브 인 레스케이프’ 패키지
 
#신세계조선호텔

신세계조선호텔의 첫 독자브랜드 레스케이프(L’Escape) 호텔이 연인들의 기념일에 특별함을 더할 객실 패키지 ‘러브 인 레스케이프 Love in L'Escape’를 선보인다. 


12월 30일까지 진행되는 러브 인 레스케이프 패키지는 파리의 낭만으로 가득한 레스케이프 호텔 객실에서 사랑하는 연인들이 와인, 케익, 꽃다발 등 로맨틱한 상품들과 함께 기념일을 보낼 수 있도록 기획됐다.  


러브 인 레스케이프 패키지는 디럭스(Deluxe) 객실 타입의 ‘시크릿(Secret) 룸’과 ‘아틀리에(Atelier) 룸’ 그리고 스위트(Suite) 객실 타입의 ‘아틀리에 스위트(Atelier Suite)’로 구성된다. 


레드, 민트, 블루 계열의 강렬한 색채로 물들어진 객실 벽과 꽃 문양의 캐노피는 베르사유 궁전의 침실에 와 있는 듯한 분위기를 연출한다. 


침실과 욕실을 사이의 프렌치 패턴 파티션과 곳곳에 걸려 있는 중세 명화는 프랑스의 어느 미술관을 연상케 한다. 


화려한 패턴의 벽지, 엔티크한 가구, 고풍스러운 조명은 연인들을 19세기 프랑스 파리의 살롱으로 초대한다. 


객실에서의 하룻밤으로 연인들은 파리로의 로맨틱한 시간 여행에 빠져들게 된다. 


패키지에 포함된 로맨틱한 상품들은 생일, 화이트데이, 1주년 등 소중한 기념일을 맞은 연인들에게 평생 못 잊을 추억을 선물한다. 


먼저 시크릿 룸, 아틀리에 룸, 아틀리에 스위트를 이용하는 고객들에게는 2018년 한국 국가대표 소믈리에로 선정된 조현철 소믈리에가 추천하는 레드 와인, ‘샤또 크루아 드 라브리(Chateau Croix de Labrie)’가 제공된다. 


또한, 프리미엄 디저트 샵 ‘메종 엠오(Masion M'O)’가 패키지 이용객들을 위해 특별히 만든 자스민 무스 케익도 증정된다. 


깊은 풍미의 레드 와인과 자스민향과 장미향이 맴도는 자스민 무스 케익의 조화는 연인들의 웃음꽃을 피우기에 충분하다. 


아틀리에 스위트의 경우, 당일에 특별 제작되는 10만 원 상당의 생화 꽃다발이 포함돼 있어 사랑 고백에 설렘을 더한다. 


아울러 아틀리에 스위트 투숙객들은 프랑스 서재풍의 라운지 ‘라이브러리에서 애프터눈 티 세트’를 무료로 즐길 수 있다.  


사랑의 메시지를 풍선으로 전달하는 커스터마이징 이벤트도 준비돼 있다. 


사랑을 고백하거나 생일을 축하하는 문구를 형형색색의 풍선들에 새겨 천장에 띄우는 이색 이벤트다. 


풍선에 새기는 문구는 ‘I Love 000’, ‘Happy Birthday’, ‘Happy 00 Anniversary’ 중 하나만 선택 가능하다. 


객실 자체를 포토존으로 만들어주는 풍선 장식은 연인과 뜻깊은 '인생샷'을 남기기에 제격이다. 


인스타그래머블(Instagrammable)한 로맨틱 분위기를 원하는 연인들의 마음을 사로잡을 특별한 서비스다. (가격 15만 원)


단 하루, 파리의 연인이 되어 일 년 혹은 일생에 한 번 뿐인 기념일을 보내보면 어떨까? 남들과 다른 로맨틱 여행, 레스케이프 호텔 러브 인 레스케이프에서 가능하다. 


레스케이프 호텔의 러브 인 레스케이프 패키지는 12월 30일까지 판매되며 가격은 객실 타입에 따라 34만 원부터다. (세금 별도)      



■ 판매 기간: 2019년 3월1일~2019년 12월 30일(12월 24일 제외)

■ 문의 및 예약: 02-317-4000



2019.03.08 (금)

Home > SSG DAILY/PRESS
레스케이프 호텔 최상층 바 마크 다모르 바이 라망 시크레
화이트데이 로맨틱 칵테일 5종 출시
 
#신세계조선호텔

신세계조선호텔의 첫 독자브랜드 레스케이프(L'Escape) 호텔의 최상층에 위치한 바(Bar) 마크 다모르 바이 라망 시크레(Marque d'Amour by L’Amant Secret)가 화이트데이를 기념해 로맨틱 칵테일 5종을 3월 14일 단 하루 동안 선보인다.


마크 다모르 바이 라망 시크레의 로맨틱 칵테일 5종은 ‘아이스(얼음)’와 ‘플레임(불꽃)’의 두 테마 아래 만들어졌다. 


ICE 칵테일은 다소 차분한 색감과 깊은 달콤함이 특징이다. 반면에 플레임 칵테일은 보다 밝고 경쾌한 느낌을 자아내며 과일의 상큼함이 침샘을 자극한다. 


아이스와 플레임 칵테일은 서로 다른 배경에서 살아 온 두 남녀의 만남을 연상케 한다. 


아이스와 플레임 테마 아래 각각 2잔의 아이스 그리고 플레임 칵테일이 포함되며, 마지막 1잔은 아이스와 플레임의 테마를 혼합했다. 


일명 ‘아이스 & 플레임’ 칵테일. 아이스와 플레임의 특징이 고루 섞인 마지막 칵테일은 사랑의 완성을 의미한다.  


마크 다모르 바이 라망 시크레의 아이스 & 플레임 칵테일 5종은 연인이 오븟하게 즐기기 좋은 3코스로 구성됐다. 


첫 번째 코스에는 스카치 위스키에 진한 초콜릿과 메이플 시럽 향이 가미된 아이스 칵테일과 민트와 라임이 어우러진 럼 베이스 플레임 칵테일이 들어있다. 


두 번째 코스는 에스프레소, 아이스크림 그리고 보드카를 섞어 만든 아이스 칵테일 그리고 아페롤과 만다린 소르베가 들어있어 달달한 오렌지향이 그윽한 플레임 칵테일을 선보인다. 


마지막 코스의 경우 바나나의 달콤함과 패션 후르츠의 상큼함이 조화를 이루는 아이스 & 플레임 칵테일 한 잔이 등장한다. 


진달래, 토레니아 등 칵테일 잔 위로 흐드러진 형형색색의 꽃들은 로맨틱한 분위기를 선사하며, 연인들은 칵테일을 나눠 마시며 사랑을 속삭일 수 있다.


칵테일과 함께 화이트데이에 빠질 수 없는 달콤한 디저트도 증정된다. 1코스에는 다양한 종류의 화이트∙다크 초콜릿이, 2코스에는 부드러운 마카롱이 칵테일의 맛에 풍미를 더한다. 


연인들은 칵테일 한두 잔을 기울이고, 달달한 초콜릿과 마카롱을 서로 먹여주며 로맨틱 영화 속 주인공이 되어 본다. 


‘사랑의 징표’라는 뜻의 마크 다모르 바이 라망시크레에서 펼쳐지는 5종 로맨틱 칵테일의 향연, 싹튼 사랑이 무르익을 절호의 기회다.  


레스케이프 호텔의 마크 다모르 바이 라망 시크레의 칵테일 5종은 14일(목)까지 판매되며 가격은 3코스 기준 11만 4천 원이다.

  

■ 문의 및 예약: 02-317-4004(마크 다모르 바이 라망 시크레)



2019.03.08 (금)

Home > SSG DAILY/PRESS
사랑하는 연인들 위한 화이트데이 하트 타르트 2종 출시
“사랑을 주문하세요”
 
#신세계조선호텔

서울 웨스틴조선호텔의 조선델리가 일 년에 한 번뿐인 ‘화이트 데이’를 맞아 연인들의 사랑 고백에 달콤함을 더할 하트 타르트 2종을 14일(목)까지 선보인다.  

  

고객들의 화이트데이 낭만을 채워 줄 하트 타르트 2종은 ‘슈퍼노바’와 ‘러브블라썸’ 타르트다. 


슈퍼노바 타르트는 초신성을 연상케 하는 영롱한 블루블랙 색감의 머랭 쿠키, 새콤달콤한 블루베리 그리고 오레오 쿠키가 어우러져 하트 모양 타르트 위를 가득 채운다. 


세 겹으로 층을 이룬 타르트 사이를 몽글하게 메운 시트러스 화이트 초코 크림은 부드러운 식감을 선사한다. 


슈퍼노바 타르트는 화려한 비주얼만큼이나 그 속에 담긴 의미도 특별하다. ‘새로운 별의 탄생’을 뜻하는 초신성을 구현한 슈퍼노바 타르트는 사랑을 갓 시작한 연인들에게 특별한 설렘을 안겨준다.    


제철 과일 딸기로 수놓아진 블라썸 타르트는 봄의 분홍빛 기운을 고스란히 전달하며 로맨틱한 분위기를 자아낸다. 


슈퍼노바와 마찬가지로 하트를 모티프로 한 러브블라썸 타르트는 상큼한 딸기 조각들과 벚꽃의 화사함이 느껴지는 리빙 코랄색의 머랭 쿠키가 올려져 있다.


딸기 조각들 사이로 피어 오른 초코 민트 잎들은 타르트에 상큼함을 불어 넣으며 마치 꽃밭에 와 있는 듯한 느낌을 연출한다. 


3단 타르트 사이에는 달달한 생크림이 구름처럼 맺혀있어 고객들은 타르트를 한 입 베어 물 때 딸기의 상큼함과 생크림의 달콤함을 동시에 느낄 수 있다. 


초콜릿으로 만드는 미니 엽서를 타르트 위에 올리는 레터링 서비스도 눈길을 끈다. 고객이 원할 경우 “사랑합니다”와 같은 사랑의 문구를 직사각형 모양의 판 다크 초콜릿 위에 화이트 초코펜으로 새겨 제공한다. 


완성된 초콜릿 미니 엽서는 타르트 위 고객이 원하는 곳에 꽂을 수 있도록 작은 플라스틱 용기에 따로 담겨 증정되며, 초콜릿 미니 엽서에 담을 수 있는 글자 수는 최대 16글자며 비용은 무료다. 


고객들은 나만의 초콜릿 미니 엽서로 하트 타르트를 꾸미며 유니크한 화이트데이 선물을 전달할 수 있다. 


조선델리의 양영주 페이스트 셰프는 “SNS에서 활발하게 소통하는 연인들을 위해 비주얼에 심혈을 기울였다. 비주얼과 맛 모두를 잡기 위해 노력했고, 레터링 서비스를 제공해 고객들로 하여금 케이크로 사랑의 메시지를 전달할 수 있게 했다”고 전했다.  


조선델리 화이트데이 타르트는14일(목)까지 판매되며 가격은 슈퍼노바, 러브블라썸 케이크 모두 6만 원이다. (세금 포함)


■ 판매 기간: 2019년 3월 1일(금) ~ 3월 14일(목)

■ 문의 및 예약: 02-317-0022(서울 웨스틴조선호텔 조선델리)



2019.03.08 (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