신선배송

Home > 신선배송
Home > SSG DAILY/PRESS
SSG닷컴이 ‘농수산물 도매시장’ 찾는 까닭은?
“당일경매&손질! 더 신선한 ‘쓱배송’”
 
 


SSG닷컴이 ‘신선 배송’을 위해 매주 농수산물 도매시장을 찾고 있다. 


산지에서 직접 상품을 수급하는 것 외에도, 당일 경매 상품을 바로 손질해 고객에게 배송하는 ‘실험’을 진행하고 있기 때문이다.


실제로 SSG닷컴은 올해 초부터 바이어가 직접 가락시장에서 수박, 사과 등 계절에 맞는 과일을 조달하고 있다. 


산지에서 생산자와 직거래를 통해 상품을 들여오는 것이 대부분이지만, 트렌드에 맞는 구색을 갖추기 위해 전체 물량의 10%를 도매시장에서 납품하고 있다.


최근에는 노량진 수산시장을 찾고 있다. SSG닷컴은 이 곳에서 낙찰 받은 선어(鮮魚)를 김포와 용인에 위치한 물류센터 ‘네오’에 입고시킨 뒤 ‘쓱배송’을 통해 지난 17일부터 판매에 나서고 있는데, 연일 20% 이상 매출이 늘며 인기를 끌고 있다고 29일 밝혔다.


SSG닷컴이 노량진 수산시장에서 들여오는 품목은 소비자들이 가장 많이 찾는 ‘대중선어류’다. 


갈치, 오징어부터 가자미, 대구, 우럭, 민어, 삼치, 생연어까지 총 8종이다.


매일 자정부터 새벽 4시까지 수산물 경매가 이뤄지면, 낙찰된 생선을 바로 현장이나 온라인센터 근처에 위치한 별도의 가공장에서 손질한 뒤 포장까지 진행한다. 


이후 김포와 용인 온라인센터로 오전 6시 30분 이전까지 입고가 완료되고 나면 순차적으로 소비자에게 배송되는 시스템이다.


SSG닷컴 관계자는 “냉동 수산물을 해동해서 팔거나, 활랍스터와 같이 시즌성으로 특정 상품을 판매한 경우는 종종 있었지만 그날 경매된 선어를 직접 손질해 고정 물량으로 매일 배송하는 것은 쉽지 않은 일”이라며, “SSG닷컴에서도 신선식품 콜드체인 역량을 바탕으로 한 첫 시도”라고 밝혔다.


시작한지 2주가 채 되지 않았지만, 소비자 반응은 가히 폭발적이다. 


소량판매를 염두에 두고 주문을 받기 시작했는데 주문이 몰리며 이른 시간부터 품절이 뜬다. 


연일 20% 이상 매출이 늘고 있는데다가, 26일까지 누적 배송도 벌써 3,000건을 훌쩍 넘어섰다.


이승재 SSG닷컴 식품소싱팀 수산바이어는 “온라인 주문만으로도 당일 경매된 상품을 직접 받아볼 수 있다는 점이 소비자의 주목을 끈 것으로 판단된다”며, 


“‘극(極)신선’에 대한 소비자의 기대가 점차 확대되고 있어 향후 연말까지 취급 카테고리를 활전복, 바지락, 조개 등 살아있는 어패류까지 15종으로 늘릴 계획”이라고 밝혔다.



2019.07.29 (월)

Home > SSG LIFE/TV
오늘 쓱-배송을 만드는 사람들의 이야기!
네오인이 말하는 쓱-배송 이야기
SSG.COM
#SSG.COM


“온라인 시장의 다음 세대를 열어가는 주인공, 우리는 NE.O입니다.”


온라인쇼핑, 간편하지만 직접 눈으로 확인하고 구매하는 것 보다는 염려되는 게 사실이지요. 상품의 신선도, 양, 배송시간에 대한 우려는 물론이고 혹여나 발생할 수 있는 상품누락 등의 실수가 발생할 수도 있으니까요. 그래서 출발했습니다. 이마트몰 온라인 전용 물류센터 NE.O! ‘NE.O’(네오)란 ‘NExt generation Online Store (차세대 온라인 점포)’의 약자로, 온라인시장의 다음 세대를 이끌겠다는 의미를 담고 있습니다.


이마트는 온라인쇼핑에서 빠른 배송과 정확도도 중요하지만 고객과의 신뢰구축을 최우선을 보고 ‘이마트몰 당일 배송’ 일명 ‘쓱(SSG) 배송 전 과정을 담은 씨스루(See-through) 마케팅을 진행하였는데요. 덕분에 이마트몰의 상품 픽업부터 포장, 검수, 고객으로 배송되기까지의 모든 과정을 담은 영상이 투명하게 공개되었습니다. 고객들의 편의를 위한 이마트몰 당일배송, 일명 ‘쓱(SSG) 배송’! 과연 NE.O에서 어떤 식으로 이루질까요?





1. 스마트한 피킹 스테이션



NE.O(네오)는 인체공학적으로 설계된 자동화 픽업 장비를 사용해 직원들의 업무 효율을 높이고 배송에 정확성을 더합니다. 물건을 찾으러 다닐 필요 없이 한 군데에서 일을 처리하게끔 동선을 최소화 것이지요. 또한 피킹 오류를 방지하는 ‘체크 리스트’에서 고객에게 배송될 바구니의 무게, 부피를 감지하기에 배송 오차를 더욱 줄일 수 있었습니다.



2. 서늘함으로 완성되는 신선함



온라인쇼핑을 할 때 가장 걱정되는 부분, 바로 과일이나 채소, 유제품을 포함한 신선식품인데요. NE.O에서는 한 상품 한 상품 최선을 다해 철저히 검수하여 최상의 제품을 선별해 배송하고 있습니다. 영상을 보신 분이라면 NE.O인들이 착용하고 있던 도톰한 자켓을 발견했을 것입니다. 신선식품의 신선도를 유지하기 위해 작업장 온도가 항상 8도 이하로 유지되기 때문에 NE.O인들은 일년 내내 점퍼를 입고 일해야 합니다.



3. 꼼꼼한 맞춤형 포장



깨지기 쉬운 유리나 계란 류는 배송 전 또 한번 꼼꼼한 포장 작업을 거칩니다. 유리제품은 하나 하나 수작업으로 다시 한번 포장 과정을 거치고, 계란 팩은 회수용 완충재로 감싸 혹여나 바닥에 떨어뜨려도 깨지지 않도록 더욱 완벽한 배송을 꾀합니다. 회수용이기 때문에 쓰레기 걱정도 없으니 환경에도 좋고 주부에게 부담되는 쓰레기 걱정도 없습니다.



4. 독보적인 콜드체인 시스템



냉동, 냉장 식품들을 본연 그 상태 그대로 배송해드리기 위해 콜드체인 시스템도 구축되어 있습니다. 영하 40도에서 급속냉각한 보냉팩은 약 하루 정도의 냉각기능이 있는데요. 이 보냉팩을 통해 배송 직후까지 냉장고에서 바로 꺼낸 듯 상품을 신선하게 유지할 수 있습니다. 배송은 하루 4번, 온라인으로 오후 3시 전에 주문하면 당일 배송으로 편리하게 받을 수 있습니다. 또한 직접 선택한 시간과 날짜에 맞추어 배송해드리니, 더 이상 배송이 언제 올까 노심초사하며 기다릴 필요 없지요.


신선하고 빠르게 안심하고 배송 받을 수 있는 이마트몰 ‘쓱배송’은 이렇게나 섬세한 과정을 거쳐 완성됩니다. NE.O의 철저한 배송과정은 온라인 쇼핑을 하며 직접 느꼈던 경험을 살려 최고의 품질을 선사하고자 하는 NE.O인들의 사명감이 있기에 가능한 것입니다. ‘NE.O인이 말하는 이마트 NE.O 이야기’, 투명하게 접했기에 더욱 믿음직해 보입니다. 보이지 않는 곳에서 신선함과 정확도를 향해 힘쓰는 NE.O인의 노력과 도전! 더욱 세심한 손길로 여러분의 상품을 안전하게 전달드리겠습니다. 발전하는 '쓱-배송'으로 만나보아요! 

Home > SSG DAILY/PRESS
이마트 '가격의 끝'
이번엔 세제다!
이마트
#이마트

7일부터 ‘가격의 끝’ 신규 상품으로 세탁세제와 주방세제 6종 선보여




 

이마트가 7일(목)부터 ‘가격의 끝’ 상품으로 세탁세제 2종과와 주방세제 4종을 선보입니다. 이마트가 7일부터 선보이는 ‘가격의 끝’ 세제 상품은 퍼실 액체세제 2종(일반용/드럼용, 각 2.7L+리필 1.8L)을 18,240원에, 참그린 주방세제 매실(1.2L)을 2,480원에, 이코노 주방세제 (1.17L)를 1,650원에, 세이프 주방세제(천연소금/천연귤피, 각 700ml)를 3,200원에 선보인다고 밝혔습니다.

 

이마트가 ‘가격의 끝’ 상품으로 세제를 신규 선정한 이유는 대표적인 온라인 중심 상품으로, 실제 지난해에만 이마트몰에서 12% 신장을 기록했으며, 올해 들어서도 지난 3월까지 전년대비 15.3% 매출 신장을 기록 중이기 때문입니다. 이와 함께, 이마트는 ‘가격의 끝’ 상품이 온라인 비중이 높은 점을 감안해 이번 세제 상품 신규 선정과 함께, ‘쓱(SSG) 배송 캠페인’을 열고 이마트몰 경쟁력 알리기에도 나섭니다.

 

이마트몰은 7일(목)부터 5가지 테마로 ‘쓱 배송’ 캠페인을 진행하며, 이마트 상품이 직접 배달되는 ‘직접배송’, 식품에서 생필품까지 한번에 배송되는 ‘한방배송’, 냉장/냉동까지 신선하게 배송되는 ‘신선배송’, 고객이 원하는 시간에 배송하는 ‘예약배송’, 오전에 주문하면 오후에 배송되는 ‘오늘배송’ 등 이마트몰 경쟁력을 담은 키워드로 2주씩 선보일 예정입니다.

 

‘쓱배송 캠페인’과 함께 ‘나만의 쓱배송 CF’ 고객 이벤트도 진행됩니다. 7일(목)부터 20일(수)까지 2주간 이마트몰 홈페이지를 통해 쓱닷컴의 쓱배송 CF에 달린 자신만의 말풍선 내용을 넣는 이벤트로, 일주일간 심사를 통해 경품 당첨자를 발표하며, 1등(1명)에게는 신세계상품권 300만원, 2등(100명)에게는 이마트몰에서 사용할 수 있는 S머니 3만원을 지급합니다.

 

김진설 이마트몰 마케팅팀장은 “이번 배송캠페인은 ‘가격의 끝’ 상품으로 인해 이마트몰 주문이 늘어나는 시점에서, 이마트몰의 차별화된 배송 경쟁력을 고객과 공감하고자 하는 취지에서 시작하였다.”며, “상반기동안 이마트몰 배송캠페인과 고객에게 혜택을 제공하는 이벤트 행사를 지속적으로 진행하여, ‘가격의 끝’을 통한 가격 경쟁력과 함께 쓱배송 경쟁력을 적극 알릴 계획이다”라고 말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