식사대용

Home > 식사대용
Home > SSG DAILY/PRESS

 

신세계푸드, ‘국민식빵’이어 초특가 2탄 ‘국민 샌드위치 식빵’ 출시!
이번엔 ‘국민 샌드위치 식빵’이다!
신세계푸드

#신세계푸드


신세계푸드가 초특가 식빵 2탄으로 ‘국민 샌드위치 식빵’을 출시했다.


신세계푸드는 지난 5월 말 선보인 초특가 대용량 식빵 ‘국민식빵’이 출시 5주 만에 20만 개 팔리며 소비자에게 큰 인기를 끄는 것에 주목했다. 


출시 1주차에 일 평균 4,300개씩 판매되던 국민식빵은 온라인에서 소비자들에게 ‘가성비 식빵’이라는 별명을 얻으며 매주 판매량이 5% 증가해 7월 1주에는 일 평균 판매량이 5,000개를 넘어섰다. 


또 출시 이후 신세계푸드가 E-베이커리 매장에서 판매하는 빵 30여 종 가운데 줄곧 판매순위 1위를 지키고 있다. 


이 같은 국민식빵의 인기를 이어가기 위해 신세계푸드는 식빵류 가운데 활용도가 높아 소비자 선호도가 가장 높은 샌드위치용 식빵을 초특가로 선보이기로 한 것이다. 


‘국민 샌드위치 식빵’은 부드러운 맛과 고소한 풍미를 갖춘 풀먼 식빵(Pullman bread, 뚜껑 있는 사각 팬에 구운 샌드위치용 식빵)이다. 


대량생산을 통해 신세계푸드가 기존에 판매했던 비슷한 종류의 샌드위치 식빵에 비해 중량 당 가격을 25% 낮췄다. 


9일부터 이마트 내에 위치한 85개 E-베이커리 매장에서 판매하며 가격은 2,480원이다.


신세계푸드 관계자는 “식사대용으로 샌드위치나 토스트를 즐기는 소비자에게 가성비 높은 식빵류의 인기가 높아지고 있다”며,


“앞으로도 소비자의 부담을 줄일 수 있는 합리적 가격의 상품을 지속적으로 선보이겠다”고 말했다.




2019.07.09 (화)


Home > SSG DAILY/LIVE
[11월 28일 신세계그룹 뉴스PICK]
차세대 가정간편식 케어푸드 공동개발!



11월 28일 신세계그룹 뉴스PICK입니다.


케어푸드를 아시나요?


케어푸드란 노인이나 아동, 또는 건강상의 이유로 식사가 제한된 사람들에게 맞춘 음식을 말하는데요.


신세계푸드가 케어푸드 개발을 위해 일본과 업무협약을 체결했다는 소식입니다.


앞으로 선보이게 될 신세계푸드만의 케어푸드, 많이 기대해주세요~ 



Home > SSG DAILY/PRESS
19일부터 일주일 간 한국을 포함한 9개 국가 글로벌 새우 700톤 할인 판매
이마트 역대 최대 규모 새우 할인대전
이마트
#이마트

이마트가 가을을 맞아 제철 대표 수산물인 ‘새우’를 앞세워 역대 최대 규모의 ‘글로벌 새우 할인 대전’을 선보인다.
 
이마트는 오는 10월 19일부터 25일까지 일주일 간 전국 146개 이마트 및 이마트몰에서 한국을 포함한 태국•베트남•미국•노르웨이•아르헨티나 등 전 세계 9개 국가의 다양한 새우를 최대 40% 할인 판매하는 ‘글로벌 새우 할인 대전’을 실시한다고 밝혔다. (※ 9개 국가=한국•태국•베트남•미국•노르웨이•아르헨티나•인도•중국•사우디)

 

이마트가 이번 7일 간의 행사를 위해 준비한 물량은 9개 국가의 700톤(약1 100만마리) 규모로, 월간 새우 판매액(40억원 내외)의 3/4에 달하는 30억원 수준이다. 이번 글로벌 새우 대전에는 9개국의 인기 새우 상품 40개가 소비자의 선택을 기다린다.

 

우선, 국산 새우 대표 상품으로 제철을 맞은 국산 생(生) 흰다리새우를 기존 100g당 2,980원에서 20% 할인한 100g당 2,380원에 판매하며, 독도 청정 해역에서 잡은 살아 있는 꽃새우(1봉지, 5마리)를 ‘산소포장’ 형태로 20% 할인한 19,840원에 판매한다.
 
또, ‘랍스터 맛’ 새우로 유명한 아르헨티나의 ‘붉은새우’도 20% 할인 특가로 판매하며, 이마트가 직접 해외 소싱한 노르웨이 ‘분홍새우’도 40% 싸게 판매한다. 더불어, 베트남산 블랙타이거, 태국산 흰다리새우, 칵테일 새우도 20% 할인 판매한다. SNS에서 이마트 가성비 상품으로 큰 인기를 끌며 올 들어 50만개가 팔린 태국산 쉬림프링(453g)도 2개 이상 구매 시 기존 13,800원에서 20% 할인한 11,040원에 선보인다.

 

 

 

이처럼, 이마트가 대형 새우 할인 행사를 선보이는 이유는 새우가 구색 수산물을 넘어 국내 대표 수산물로 떠올랐기 때문이다. 올해 초 해양수산부가 발표한 자료에 따르면 우리나라 국민이 일본을 제치고 전 세계 수산물 소비국 중 1위(2013년~2015년 기준)를 차지했는데, 연간 가장 많이 섭취한 수산물은 오징어(5.402kg)로 나타났고, 새우(4.297kg)가 2위를 차지했다. (※2014년 농촌경제연구원 1인당 연간 식품공급량 자료)
 
이마트에서도 새우 판매가 급증한 것으로 나타났다. 2012년 222억원 수준이었던 이마트 새우 매출액은 지난해 341억원으로 4년만에 54% 증가했고, 올해 들어 3분기까지 전년 동기 대비 48%나 증가하며, 이미 지난해 전체 매출액을 9억원 가량 넘어섰다.

 
특히, 이마트에 따르면 칵테일 새우나, 새우살과 같이 별도의 조리 없이 식사 대용으로 바로 먹을 수 있는 ‘간편가공새우’ 매출이 크게 증가했다. 지난해 1~9월 기준 69억원이었던 이마트 ‘간편가공새우’ 매출은 올해 들어 9월까지 157억원으로 127% 증가했다. 전체 새우 매출에서 차지하는 비중도 지난해 1~9월 기준 32.3%에서 올해 1~9월 기준 50.2%로 증가했다. 또한, 이마트 판매액 기준 올 1~9월 새우 매출은 350억원으로 338억원에 그친 오징어 매출도 처음으로 넘어서며, 명실상부한 국내 1위 수산물로 등극했다.
 
이마트는 이와 같은 간편가공새우를 중심으로 한 새우 매출의 급증을 1~2인 가구가 절반을 넘어선 가운데, 와인, 수입맥주 등 집에서 가볍게 술을 마시는 홈술•혼술족이 증가해 새우가 안주 겸 식사 대용으로 각광 받고 있기 때문인 것으로 분석했다. 더불어, 캠핑 문화가 확산되면서 삼겹살, 스테이크와 함께 새우가 BBQ(바베큐) 필수 품목으로 자리잡으며 매출 증가에 한 몫을 했다.
 
국내 새우 소비의 급증은 수산물 수입액 순위에도 영향을 끼쳤다. 해양수산부가 발표한 2017년 상반기 우리나라 수산물 수입액 자료에 따르면 17년 상반기 새우 수입액은 지난해 동기보다 16.8% 늘어난 2억6972만9천 달러로, 2억181만2천달러에 그친 부동의 1위 명태를 제치고 처음 1위로 올라섰다.
 
작년 전체 수산물 수입액은 명태(4억2천만달러)가 1위를 차지했으며, 새우(3억4천만달러)가 2위, 연어가 3위, 낙지와 오징어가 각각 4위, 5위를 차지했다. 새우 수입량도 매년 증가 추세이다. 관세청에 따르면 2013년 4만톤 수준이었던 새우 수입량은 지난해 6만톤을 넘어섰고, 올해는 6만3천톤까지 증가할 전망이다.
 
수입량이 크게 증가한 이유는 국내 수요가 급증하는 가운데, 국산 양식 새우는 날씨로 인해 1년에 1번 가을에만 생산되고 있으나, 베트남•태국 등 열대기후 국가들은 1년에 3~4번 생산하고 있어 생산량이 많고 인건비도 저렴해 가격 경쟁력이 높기 때문이다. 실제로, 국산 흰다리새우 이마트 판매 가격이 100g당 2천원대인 것을 감안하면, 베트남이나 태국산 판매 가격은 500원대로 가격이 1/4 수준이다.
 
한편, 이마트 기준 2011년 베트남, 중국 등 2개국이었던 새우 수입국가는 2017년 현재 아르헨티나, 사우디, 노르웨이 등 8개 국가로 4배 증가했다. 이마트는 2013년 태국에서 대규모로 발생한 새우 전염병으로 인해 새우 공급 위기를 겪은 이후 수입 국가를 다변화했으며, 국가에 따라 주력 품종 별로 맛이 달라 한층 심화된 소비자 기호를 고려해 여러 종류의 새우를 수입하고 있다고 밝혔다.
 
이홍덕 이마트 수산팀장은 “이번 글로벌 새우 할인 대전은 평소 대비 20~40% 싼 가격으로 전 세계 주요 새우 생산 지역의 맛 좋은 다양한 새우를 저렴하게 구매할 수 있는 좋은 기회가 될 것”이라고 말했다.

 

 

2017.10.18 (수)