스튜디오톰보이

Home > 스튜디오톰보이
Home > SSG DAILY/PRESS
주요 패션 트렌드인 ‘뉴트로’ 트렌드 반영한 컬렉션 기획
스튜디오 톰보이, 2019 봄, 여름 시즌 컬렉션 출시
#신세계인터내셔날


생생한 색감과 독특한 프린트로 눈길을 사로잡다!


(주)신세계톰보이에서 운영하는 여성복 브랜드 스튜디오 톰보이(Studio Tomboy)가 뉴트로 트렌드를 반영한 2019년 봄, 여름 시즌 컬렉션을 출시한다.


최근 패션업계를 주도하는 트렌드로 떠오른 ‘뉴트로(NEWTRO)’는 새로움(New)과 복고(Retro)의 합성어로, 과거를 단순하게 재현하는 데 그치지 않고 현재의 감성에 맞게 재해석하는 것을 의미한다. 


스튜디오 톰보이는 이번 트렌드에 주목해 봄여름 컬렉션 전반에 뉴트로의 경향 중 팝아트적인 요소를 적용했다. ‘슈퍼마켓’과 ‘틴캔(tin can, 통조림통, 깡통)’의 색채와 형태에서 영감을 받아 톡톡 튀는 색감과 독특한 패턴, 프린트의 제품들을 다양하게 출시했다.


2019년 팬톤이 선정한 올해의 색 ‘리빙 코랄(Living Coral)’ 색상 블루종 점퍼는 편안하면서 자유분방한 스트리트 감성을 담아 더욱 멋스럽다. 


체크 패턴 셋업슈트는 옐로우와 레드, 브라운과 블랙 등 눈에 띄는 색상 조화로 화사한 느낌을 더했으며, 따로 또 같이 입을 수 있는 재킷, 팬츠, 스커트가 활용도를 높인다. 


강렬한 원색, 복고풍 프린트와 레터링이 적용된 티셔츠 및 원피스는 봄 시즌을 대표하는 트렌치 코트, 데님 재킷과 함께 새로운 스타일을 완성한다. 


스튜디오 톰보이는 컬렉션 출시를 기념해 예술적이면서 90년대의 분위기를 표현한 캠페인 화보와 영상을 공개한다.  


이번 캠페인은 봄, 여름 컬렉션의 다채로운 색감과 어울리는 ‘아트 디스트릭트 인 LA(Art District in LA, LA 예술 지구)’에서 촬영돼 눈길을 끈다. 


예술가들에게 영감을 주는 대표적인 공간에서 자신만의 색깔, 특유의 분위기로 주목 받고 있는 두 여성 모델이 이번 컬렉션 특유의 복고 느낌과 색깔을 완벽하게 소화했다.


아크네 스튜디오, 루이비통, 생 로랑 등 세계적 패션 브랜드와 함께 작업해 온 사진작가 콜리어 쇼어(Collier Schorr)와 아날로그식 영상 촬영 전문가 테런스 코너(Terence Connors)가 제작에 참여해 완성도 높은 결과물을 만들어냈다.


스튜디오 톰보이 마케팅 담당자는 “스튜디오 톰보이는 매 시즌 브랜드 고유의 복고 감성과 최신 트렌드를 결합시킨 디자인을 선보이고 있다”며,


“이번 시즌에는 밀레니얼 세대에게 가장 주목 받고 있는 트렌드인 뉴트로를 주제로 한 컬렉션으로 소비자들의 마음을 사로잡겠다”고 말했다.



2019.02.21 (목)


Home > SSG DAILY/PRESS
세련된 방식으로 변화한 복고 ‘뉴트로’ 테마의 디자인
스튜디오 톰보이 뉴트로 캡슐 컬렉션 출시
 
#신세계인터내셔날


(주)신세계톰보이에서 운영하는 여성복 브랜드 스튜디오 톰보이(Studio Tomboy)가 간절기 시즌을 겨냥해 ‘뉴트로 캡슐 컬렉션’을 출시했다. 


‘뉴트로(NEWTRO)’는 새로움(New)과 복고(Retro)의 합성어로 패션업계를 관통하는 2019년 트렌드 키워드 중 하나다. 


과거를 단순하게 재현한 것이 레트로라면 뉴트로는 한 단계 진화해 과거의 향수를 현재의 감성에 맞게 재해석하는 것을 의미한다.


스튜디오 톰보이는 브랜드 고유의 헤리티지를 바탕으로 최신 트렌드와 복고 감성이 어우러진 스타일을 선보여 왔는데, 이번 시즌에는 뉴트로가 밀레니얼 세대가 가장 열광하는 트렌드라는 점에 주목해 별도의 컬렉션을 제작했다.


이번 컬렉션은 밀레니얼 세대가 주목하는 또 다른 요소인 스트리트 감성, 빈티지 컨셉을 디자인에 접목시켜 새로운 뉴트로 룩을 만들어냈다. 


세련된 방식으로 변주된 복고 패턴, 빈티지 색상부터 강렬한 원색의 고급스러운 조화, 페이크퍼 소재의 활용, 오버 사이즈 디자인 등이 특징적이다.


뉴트로 컬렉션은 셔츠, 재킷, 카디건, 코트, 점퍼, 팬츠 등 총 20 종류의 간절기 제품으로 출시된다.


블랙과 레드의 컬러블록 스웨터부터 그레이, 카멜 등 빈티지 색상, 체크 패턴이 적용된 감각적인 셔츠를 선보이며, 카멜 색상의 오버사이즈 면 팬츠와 코듀로이 소재팬츠도 출시해 자연스러운 뉴트로 룩을 완성할 수 있게 했다.


애니멀 프린트가 적용된 오버사이즈 카디건은 포인트 코디가 가능할 뿐 아니라 겹쳐입기가 가능해 실용도가 높으며, 페이크 퍼를 소재로 한 포근한 테디베어 코트와 부클 재킷, 강렬한 레드의 퀼팅 점퍼는 간절기 코디에 제격이며 보온성도 갖췄다. 


가격대는 셔츠와 스웨터 10만원 대, 재킷과 카디건 20만원 대, 코트 40~50만원 대다.


스튜디오 톰보이 상품기획 담당자는 “새로움, 개성을 추구하는 밀레니얼 세대가 과거의 트렌드를 색다른 방식으로 만날 수 있도록 뉴트로 컬렉션을 기획했다”며,


“올 겨울부터 다가오는 봄 시즌까지 포인트로 활용 가능한 실용적인 제품들로 구성한 만큼 좋은 반응이 기대된다”고 말했다.


스튜디오 톰보이의 뉴트로 캡슐 컬렉션은 전국 매장 및 신세계인터내셔날 공식 온라인몰 SI빌리지에서 판매된다. 



2019.01.07 (월)

Home > SSG DAILY/PRESS
자유롭고 편안한 기본형 수영복이 대세
올 여름 수영복도 복고다!
신세계인터내셔날
#신세계인터내셔날


패션업계 복고 열풍에 수영복도 예외가 아니다. 수영복 하면 노출을 떠올리게 됐던 과거와 달리 올 여름 수영복은 기본으로 돌아갔다. 지난해까지 비키니, 모노키니 등 몸매를 한껏 드러낸 디자인이나 기능성 위주의 래시가드가 유행이었다면, 올해는 활동하기 편안하면서 동시에 개성을 표현할 수 있는 디자인이 대세로 자리잡았다.

 

이번 시즌 수영복은 기본 디자인에 다채로운 색상, 프린트, 장식 등을 반영한 것이 특징이다. 편안하게 착용 가능한 원피스 스타일이 다수 출시됐으며, 비키니 스타일도 안정감을 주는 하이웨이스트 형태로 변화했다.

 

기본형 수영복은 일상복과 매치해 여름 휴양지에서 다양하게 활용하기 좋은 것도 특징이다. 수영복 위에 티셔츠를 비롯해 여름 셔츠, 로브(robe, 느슨한 가운) 등을 걸치면 뜨거운 햇살을 막아줄 뿐만 아니라 색다른 스타일을 보여줄 수 있다.

 

여성복 브랜드 지컷(g-cut)은 이번 시즌 원피스부터 비키니에 이르기까지 수영복 종류를 다양화했다. 모든 스타일이 실용성 높은 형태로 출시돼 편안하게 착용 가능하다.

 

‘도트 스캘롭 비키니’는 하의가 하이웨이스트 스타일이며 상의의 어깨 끈 부분도 넓게 제작해 활동성을 높였다. 카키, 아이보리 두 가지 색상이며 전체적으로 도트 패턴을 반영해 감각적이다. ‘멀티 컬러 플레어 비키니’는 복고풍의 기하학적인 패턴, 러플 장식이 반영돼 화사하고 여성스럽다.

 

‘러플 원피스 수영복’은 심플함이 돋보이는 기본형 스타일로 어깨 끈 부분에 러플 장식을 적용해 여성미를 더했다. 등 부분은 깊게 파여 섹시한 느낌을 동시에 선사한다. 깔끔한 네이비, 화사한 오렌지 두 가지 색상으로 출시됐다.

 


스튜디오 톰보이(STUDIO TOMBOY)는 캐주얼한 스타일의 기본 원피스형 수영복을 출시했다. 블랙, 브라운 두 가지로 출시된 심플한 단색 수영복으로 앞 부분에 ‘HARLEQUIN(할리퀸)’ 영문 레터링이 화이트 색상으로 적용돼 감각적이다. 어깨 끈 부분의 길이 조절도 가능해 실용적이다. 시즌 인기 요소인 체크 패턴이 적용된 기본 스타일의 비키니 수영복도 함께 선보였는데 홀터넥 끈이 여성미를 더한다.

 

지컷 마케팅 담당자는 “최근 소비자들이 실용성과 개성을 중시하면서 수영복에서도 디자인과 착용감을 동시에 충족시킬 수 있는 제품이 인기를 얻고 있다”며 “기본 스타일은 일상복과 매치해 다양한 연출을 할 수 있기 때문에 활용도가 높으며, 자신만의 스타일도 뽐낼 수 있는 일석이조의 효과를 준다”고 말했다.


2018.7.27(금)

Home > SSG DAILY/PRESS
스무디킹과 협업, ‘102 DAYS OF SUMMER’
스튜디오 톰보이, 여름 맞이 프로모션 진행
신세계인터내셔날
#신세계인터내셔날


신세계톰보이에서 전개하는 여성복 브랜드 스튜디오 톰보이(STUDIO TOMBOY)가 올 여름 F&B 브랜드 협업 프로모션 ‘102 DAYS OF SUMMER(102일 간의 여름)’를 진행한다. 


‘102 DAYS OF SUMMER’는 스튜디오 톰보이(STUDIO TOMBOY)가 2013년부터 매년 여름 브랜드의 컨셉과 잘 어울리는 식음료 브랜드를 선정해 함께 해온 프로모션이다. 여섯 번째 ‘102 DAYS OF SUMMER’는 건강하고 활기찬 라이프스타일을 지향하는 스무디킹과 함께 한다. 


7월 한 달 간 전국 스튜디오 톰보이 원피스와 점프수트 구매 고객을 대상으로 스무디킹과 협업해 특별 제작한 핫 써머 메쉬백과 스무디킹 1+1 쿠폰을 선착순으로 증정한다. 


시스루 스타일의 ‘핫 써머 메쉬백’은 스튜디오 톰보이의 로고가 전면에 적용됐으며 스무디킹의 신제품 ‘자몽 스무디’를 연상시키는 컬러 라벨로 포인트를 줘 세련된 디자인이 돋보인다. 통기성이 좋아 시원한 느낌을 주며 여름 휴가철 실용만점의 아이템이다.


이벤트는 전국 스튜디오 톰보이 매장(일부매장 제외)과 신세계인터내셔날 공식 온라인몰 SI빌리지에서 진행되며, 기간 내 30만원 이상 구매고객에게는 스무디킹의 신제품 자몽 그릭요거트/자몽 깔라만시 (택1) 무료 쿠폰을 지급한다.



2018.7.20 (금)


Home > SSG DAILY/PRESS
패션업계, 의류·액세서리 협업 나선다
스튜디오 톰보이, 멀티 협업 라인 출시
신세계인터내셔날
#신세계인터내셔날


이제는 멀티 협업이다!


㈜신세계톰보이에서 운영하는 여성복 브랜드 스튜디오 톰보이(Studio Tomboy)는 올 여름 다양한 전문 브랜드와 함께 특별 협업 라인을 출시한다.


스튜디오 톰보이는 시즌별로 국내 패션•잡화 브랜드와 협업해 일부 제품을 선보여왔는데, 이번 시즌에는 의류부터 가방, 슈즈, 주얼리에 이르기까지 한번에 네 가지 분야의 멀티 협업 컬렉션을 기획했다. 


이번 협업을 통해 스튜디오 톰보이는 기존 의류 디자인에 새로운 느낌을 더하고, 액세서리 라인을 더 강화하고자 했다.


먼저 국내 대표 디자이너 브랜드와 협업해 이색 티셔츠와 가방을 새롭게 선보인다.


스타일리스트 박형준 씨가 런칭한 라이프스타일 브랜드 ‘JD 센톨로지’와 협업해 레터링 티셔츠 라인을 출시한다. JD 센톨로지의 인기 룸 프레그런스인 가드니아(GARDENIA), 르허브(L’HERBE) 등의 제품 이름을 티셔츠에 감각적으로 디자인했다. 스튜디오 톰보이 일부 매장에서는 친환경 원료로 만든 룸 프레그런스, 캔들, 디퓨저도 만나볼 수 있다. 티셔츠 3만 9000원, 프레그런스 4만 8000원~7만 5000원이다.


가죽공방 ‘훈보(HUNBO)’와 협업해 만든 한정판 스퀘어 토트백은 깔끔한 화이트 색상에 포인트 스티치 장식이 들어가 멋스럽다. 스트랩이 부착돼 있어 숄더백으로도 활용 가능하며 포멀하거나 캐주얼한 스타일에 모두 어울린다. 가격은 32만 9000원.



지난해 첫 협업으로 좋은 반응을 얻었던 주얼리, 슈즈 브랜드와의 두 번째 협업 제품도 만나볼 수 있다.


국내 대표 커스텀 주얼리(Costume jewelry) 브랜드 ‘타니 바이 미네타니’와 협업해 이번 시즌에는 심플하면서 모던한 디자인의 브레이슬릿, 뱅글, 링, 이어링을 출시한다. 주얼리 라인 4만 9000원~8만 9000원의 가격대로 판매된다.


니트 슈즈 브랜드 ‘노도(Nodo)’와의 협업을 통해서는 하운드투스 체크 패턴, 발목 스트랩이 돋보이는 니트 슈즈를 비롯해 레터링 디자인 클러치도 출시한다. 니트 슈즈 9만 8000원~15만 9000원, 클러치 9만 9000원이다.


최하나 스튜디오 톰보이 마케팅 담당자는 “최근 많은 패션 브랜드가 부족한 부분을 보완하고 고객들에게 신선하게 다가가고자 다양한 협업에 나서고 있다”며 “이번 협업 컬렉션은 각 분야의 강점을 지닌 브랜드와 스튜디오 톰보이 고유의 정체성이 어우러져 새로움을 원하는 고객들에게 좋은 반응을 얻을 것으로 기대한다“고 말했다. 


스튜디오 톰보이의 멀티 협업 컬렉션은 전국 매장 및 신세계인터내셔날 공식 온라인몰 SI빌리지에서 만나볼 수 있다.



2018.6.7 (목)

Home > SSG DAILY/PRESS
제품 출시 후 3차 재생산에 들어갈 정도로 호응
스튜디오 톰보이, 롱코트 인기 뜨겁다!
신세계인터내셔날
#신세계인터내셔날


롱패딩과 함께 롱코트의 인기도 덩달아 오르고 있다. 평창 롱패딩으로 대표되는 긴 기장 패딩 점퍼가 열풍을 일으키고 있는 가운데 무릎을 덮을 정도로 긴 기장 코트를 찾는 고객들도 증가했다. 


㈜신세계톰보이(대표:고광후)에서 운영하는 여성복 브랜드 스튜디오 톰보이(Studio Tomboy)는 9월 말부터 출시한 롱코트 제품들이 3차 재생산에 들어갔다고 밝혔다. 지난 9월말부터 총 51종류의 코트를 선보였는데 이 중 30가지를 긴 기장으로 출시했다. 모두 무릎을 덮는 긴 기장으로 고급 소재를 사용했으며 시즌 인기 요소를 적용하는 등 트렌디하면서 세련된 디자인을 갖췄다. 

30가지 롱코트 중 15개 제품이 2, 3차 리오더에 들어갈 정도로 큰 인기를 얻고 있다. 가장 인기를 끌고 있는 ‘앙고라 롱 더블 코트’는 출시하자마자 완판 기록을 세우며 현재 3차 재생산에 들어갔다. 모, 앙고라 혼방의 고급 소재로 제작해 부드러우며 더블 단추 잠금이 멋을 더한다. 슬림한 디자인에 다크 네이비, 카키 등 겨울에 어울리는 색상으로 출시됐다. 

더 박시한 스타일로 제작된 롱 더블 코트도 2차 재생산에 들어갈 만큼 인기를 끌고 있다. 다크 네이비, 버건디, 카키 등 색상을 다양화해 선택의 폭도 넓다. 원버튼 스타일의 ‘와이카라 히든 버튼 코트’도 출시하자마자 80% 판매율을 보이며 재생산에 들어갔다. 와이(Y)자 형 칼라와 단추가 숨겨진 형태의 여밈이 우아한 느낌을 준다. 

이번 시즌 트렌드인 체크 패턴을 적용한 롱코트는 전체 네 가지 상품이 모두 완판 행진을 이어가고 있다. 브라운, 블랙이 어우러진 하운드투스 체크 패턴의 ‘콜럼버스 체크 핸드메이드 코트’는 3차 재생산에 들어갔으며, 글렌체크 패턴의 네이비 색상 ‘빅 체크 울 싱글 코트’와 그레이 색상의 ‘글렌체크 레글런 코트’는 출시 한 달 만에 완판돼 2차 재생산에 들어갔다. 

이혜진 스튜디오 톰보이 MD담당 과장은 “올 겨울에는 유독 긴 기장의 패딩, 코트, 니트가 인기를 끌고 있다”면서 “편안한 스타일의 스포티즘과 애슬레저룩이 메가 트렌드가 되면서 외투에서도 좀 더 여유 있는 품과 길이의 옷들이 인기를 끌고 있다”고 말했다. 

스튜디오 톰보이의 롱코트는 전국 매장과 신세계인터내셔날 온라인 부티크 S.I.빌리지닷컴에서 만나볼 수 있다. 


2017.12.04 (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