스니커즈

Home > 스니커즈
Home > SSG DAILY/PRESS
2019 봄여름 패션 트렌드, 올봄 다채로운 색상과 패턴 디자인에 실용성 더한 외투, 신발 출시
꽃보다 패션! 트렌치코트에 운동화 신고 
봄나들이 가세요~
 
#신세계인터내셔날


올 봄 꽃구경 갈 때 이런 패션 어때요?


본격적인 벚꽃놀이 시즌이 다가오면서 나들이 패션을 준비하는 사람들이 늘고 있다. 


각 패션 브랜드는 봄 시즌 특유의 로맨틱함과 화사함이 돋보일 뿐만 아니라 나만의 개성 있는 봄 패션을 완성시켜줄 남, 녀 외투와 슈즈를 다양하게 선보였다. 


봄 시즌 필수 의상인 트렌치코트는 감각적인 디자인에 실용성까지 더해졌다. 


리스(REISS)는 올 봄 트렌치 코트의 정석이라고 할 수 있는 클래식한 디자인을 선보였는데, 화사한 원피스나 스커트, 셔츠, 팬츠 등과 함께 입으면 고급스럽고 세련된 봄 패션을 완성할 수 있다.


여성용 ‘로라 트렌치코트’는 일자 라인과 더블 버튼이 특징으로 그레이, 베이지 등 기본 색상으로 출시돼 다양한 의상과 입기 좋다. 


‘다씨 트렌치 코트’는 은은한 파스텔톤 핑크로 선보여 화사함을 부각시켰다. 


베이직한 핏과 포멀한 느낌의 남성 ‘히다시 방수 맥 세이지 코트’는 면 혼방 방수 소재여서 더욱 높은 실용성을 자랑한다.


  


올 봄 재킷은 더 선명한 색상과 패턴이 특징이며 독특한 소재감도 돋보인다. 


‘리스’는 핑크와 레드가 조합된 색다른 색상의 재킷부터 하운드투스 체크 패턴의 체크 블레이저를 여성용으로 선보였다. 


남성용 재킷은 화사한 색감에 독특한 소재로 새로움을 더했다. 


벚꽃을 연상시키는 은은한 핑크 색의 ‘사쿠라 스웨이드 재킷’은 스웨이드 재질과 여유있는 핏감이 멋스럽고 캐주얼한 스타일을 완성시킨다.


꽃놀이 패션에서 빼놓을 수 없는 또 하나의 제품은 운동화다. 


최근 트렌치코트나 재킷, 롱 스커트에도 운동화를 신는 패션이 유행하면서 다양한 디자인의 제품들이 출시되고 있다.


‘마르니’는 이번 시즌 독특한 굽과 색상 배색이 특징인 ‘파블로 스니커즈’를 새롭게 출시했다. 


이 제품은 브랜드 정체성을 보여주는 라벨 장식과 높은 굽, 생생한 원색의 조화가 특징이다. 


‘스텔라 매카트니’도 신발의 굽 부분을 밀집으로 제작해 특색 있는 에스파드류 스니커즈를 선보였다. 


김수연 ‘리스’ 마케팅 담당자는 “봄 시즌을 맞아 화사하고 밝은 느낌을 주는 다양한 제품들이 출시되고 있다”며,


“옷과 액세서리 전체를 눈에 띄게 연출하는 것보다 외투나 신발 등 한 가지 아이템에만 포인트를 주는 것이 세련된 봄 코디를 완성하는 방법”이라고 말했다. 



2019.04.12 (금)

Home > SSG DAILY/PRESS
부산 프리미엄 아울렛, 오는 31일까지 매 주말 ‘츄파 아일랜드, 자이언트 츄파춥스’ 캠페인 개최
‘자이언트 츄파춥스’ 캠페인 개최!
 


화이트데이를 기념해 로맨틱 쇼핑과 이색 데이트를 원하는 연인들을 위한 특별한 이벤트가 프리미엄 아울렛에서 펼쳐진다.


신세계사이먼 부산 프리미엄 아울렛은 오는 31일까지 매주 주말마다 ‘츄파 아일랜드, 자이언트 츄파춥스’ 캠페인을 개최한다.


화이트데이의 대표 아이콘인 츄파춥스와 함께 하는 이번 행사는 중앙 분수대에 설치된 ‘자이언트 츄파춥스’ 포토존을 중심으로 펼쳐진다. 


사람보다 큰 초대형 ‘자이언트 츄파춥스’와 함께 사진을 촬영하고, 해시태그(#부산프리미엄아울렛 #츄파아일랜드 #자이언트츄파춥스 #화이트데이)를 달아 개인 SNS에 업로드하면 롤리팝 사탕과 풍선을 증정한다.


다양한 츄파춥스 제품을 판매하는 팝업스토어도 운영해 화이트데이 기념 선물도 구매할 수 있다. 


또한, 팝업스토어 및 아울렛 구매 영수증을 제시하면 뽑기 이벤트에 참여 가능하며 여권지갑, 거울, 안마봉, 롤리팝 등 다양한 사은품을 증정할 예정이다.


이와 함께 부산 프리미엄 아울렛은 오는 17일까지 ‘화이트데이 선물 제안전’을 개최하고, 다양한 기프트 아이템을 최초 정상 판매가 대비 최고 80% 할인한다.


마이클코어스가 핸드백, 크로스백을 30% 추가 할인하고, 에트로가 핸드백, 지갑을 최고 40% 추가 할인한다. 


코치는 남성 백팩, 여성 핸드백 등을 최고 80% 할인하고, 쿠론도 핸드백, 지갑 상품을 최고 50% 할인한다. 


슈콤마보니는 스니커즈, 플랫슈즈를 9만 9천원 균일가에 판매하고, 스와로브스키는 목걸이, 귀걸이, 팔찌 상품을 10% 추가 할인한다.



2019.03.06 (수)

Home > SSG DAILY/PRESS
신세계 분더샵 ‘케이스스터디’, 현대 미술 입은 스니커즈 등 13종 출시
그림도 보고! 신발도 사고!
#신세계그룹


신세계가 현대 미술을 담은 스니커즈를 선보인다. 캔버스 대신 운동화에 팝 아트를 담았다.

분더샵의 스니커즈 편집 매장 ‘케이스스터디’는 2월 12일부터 스페인 신발 브랜드 아렐스(Arrels)와 손잡고 팝 아티스트 콜라보레이션 제품을 출시한다. 
‘CASESTUDY X ARRELS by European Artist’이라는 주제로 말리카 파브르, 올림피아 자그놀리 등 세계적 작가들과 손잡은 이번 제품은 강렬한 색감과 독특한 디자인으로 눈길을 끈다.

케이스스터디는 요즘 패션계에서 가장 핫한 스니커즈와 스트리트 패션 아이템 등을 보여주는 분더샵의 ‘숍 인 숍(shop in shop)’ 공간이다. 

2017년 2월에 처음 오픈 한 이후 다양한 협업 제품과 단독 판매 등으로 이슈 몰이를 했다.

팝 아트를 모티브로 디자인한 이번 제품은 스니커즈 6종, 티셔츠 5종, 모자 2종으로 가격은 각각 30만원대, 9만원대, 8만원대이다. 

상품 기획부터 분더샵 바이어가 직접 참여한 총 13종의 제품들은 분더샵 청담에서만 3주간 한정 판매한다.

협업에 참여한 말리카 파브르(Malika Favre)는 런던과 바르셀로나에서 활동 중인 프랑스 국적의 팝 아티스트이다. 

독특한 디자인과 스타일로 현재 유럽에서 가장 주목 받고 있는 작가 중 하나다. 
단순하고도 아름다운 패턴을 소재로 한 작품이 인기를 끌고 있으며 국내에서도 큰 사랑을 받고 있다.

낙천주의 일러스트 디자이너 올림피아 자그놀리(Olimpia Zagnoli)는 뉴욕 타임즈 등 유명 잡지 표지를 디자인 한 작가로 유명하다. 

특유의 유니크한 일러스트는 해외뿐 아니라 국내에서도 큰 사랑을 받고 있다. 
프라다, 펜디, A.P.C 등 다양한 브랜드와의 협업으로도 잘 알려져 있다.

카밀 왈라라(Camile Walala)는 기하학적이고 다채로운 색상의 프린트를 보여주는 아티스트이다. 

런던, 파리, 뉴욕 등 세계 주요 도시의 벽화로도 작품을 만날 수 있다. 

페이스북, 얼반 아웃피터스 등과도 많은 작업을 해왔다.

이번에 분더샵 케이스스터디에선 세계적인 작가들의 작품을 제품을 선보이는 동시에 그림 전시도 함께 진행한다. 

제품을 판매하는 기간 동안 이번 협업에 영감이 된 각 작품의 원본도 곳곳에서 만날 수 있다.

특히 2월 한달 동안 방문객에게 작품이 프린트 된 포스터도 증정한다. 

발렌타인 데이와 주말을 맞아 찾아온 고객들에게 쇼핑과 전시회라는 두 가지 즐거움을 모두 선사할 계획이다.

최근 여러 분야에서는 콜라보레이션 열풍이 뜨겁다. 특히 패션업계는 제품에 미술을 접목하는 등 특별한 협업을 진행하며 패션과 예술의 경계를 넘나들고 있다.

예술 협업은 브랜드만의 차별화된 가치를 보여주는 것은 물론, 소비자들에게 신선한 자극을 줄 수 있어 많은 기업들이 주목하고 있다. 

콜라보레이션 마케팅은 그 자체로 소비자의 이목을 끌 수 있을 뿐만 아니라 한정판이라는 특수성으로 소장 욕구와 인증 욕구를 불러일으킨다.

신세계 분더샵의 케이스스터디는 특히 다양한 콜라보레이션으로 큰 화제가 됐다. 

JW앤더슨과 반스 F.A.M.T 등 여러 브랜드와의 협업 상품을 판매했으며, 행사 때마다 오픈 전 날부터 텐트를 치는 진풍경을 연출하기도 했다.

콜라보레이션의 범위도 점차 넓어지고 있다. 패션뿐만 아니라 음악, 식품업계와의 협업도 선보였다. 

2017년 5월엔 에너지 드링크 ‘레드불’과 손잡고 DJ들과 함께 하는 ‘레드불 디제이 어워즈’를 개최했고, 지난해 3월 뉴욕 초코렛 브랜드 ‘마스트’의 티셔츠를 내놓기도 했다.

파리의 디자인 그룹 Etudes Studio와의 협업, 국내외 디자이너 10여 명이 참여한 커스텀 에코백 등을 만들어 많은 고객들로부터 신선하다는 평가를 받고 있다.

이런 행보에 분더샵을 찾은 젊은 층의 반응은 뜨겁다.

실제로 분더샵 청담점 1층에 케이스스터디가 오픈 한 이후 20대~30대 고객은 10% 가까이 늘어났다. 

기존 분더샵 고객들은 40대~50대가 주류였지만, 케이스스터디가 첫 선을 보이고 난 뒤 젊은 세대를 끌어들이기 시작한 것이다. 

다양한 스트리트 브랜드들이 분더샵의 문턱을 낮추고 있다는 평가다.

외국인 고객도 늘었다. 분더샵에서만 구매할 수 있는 콜라보레이션과 한정판이 많아지면서 지난해 외국인 매출 비중은 전년보다 34% 증가했다.

신세계 상품본부장 손문국 부사장은 “트렌드를 선도하는 분더샵에서 아트 콜라보레이션을 새롭게 선보이게 되었다”며,

“앞으로도 신세계 분더샵만의 모던하고 혁신적인 이벤트를 보여줄 예정”이라고 말했다.


2019.02.11 (월)


Home > SSG DAILY/PRESS
신세계인터내셔날, 뉴트로 열풍을 이어갈 ‘어글리 슈즈’ 선보여
보브, 패션의 완성은 발끝이다
#신세계인터내셔날

올 봄 스타일링을 완성 시켜줄 어글리 슈즈의 끝판왕이 나왔다!


신세계인터내셔날(대표: 차정호)의 여성복 보브(VOV, Voice of Voices)는 다음달 1일 뉴트로 열풍을 타고 큰 인기를 얻고 있는 어글리 슈즈 ‘#VLY-97 스니커즈’ 4종을 출시한다. 


보브에서 스니커즈를 출시하는 것은 이번이 처음이다. 


보브는 그간 슬립온, 부츠 등 브랜드의 의류와 함께 매치했을 때 잘 어울리는 신발들을 위주로 선보여왔다. 


옷을 구매하려는 고객들이 매장을 방문했다가 옷과 함께 코디된 슈즈류를 세트로 구매해갈 정도로 좋은 반응을 얻었다.


보브는 지난해부터 매장을 방문하는 많은 여성 고객들이 최근 트렌드로 떠오르고 있는 어글리 슈즈에 대한 문의를 해오자 스니커즈 제품을 기획하게 됐다. 


새롭게 선보이는 #VLY-97 스니커즈는 기존 스포츠 브랜드의 어글리 슈즈가 투박한 느낌이 강하다는 2030 젊은 여성들의 의견을 반영하여 보브의 의류 제품과 함께 스타일링 하기에 적합한 디자인으로 제작했다. 


어글리 슈즈 특유의 스트리트 감성은 가져가되 보브만의 모던하고 세련된 느낌을 가미했으며, 캐주얼한 복장이나 여성스럽게 차려 입은 옷차림에도 두루 어울릴 수 있도록 유연한 디자인에 중점을 뒀다.


특히 두툼하고 과감한 아웃솔(밑창)로 착용감이 편한 것은 물론 키높이 효과까지 볼 수 있는 것이 특징이다. 


#VLY-97 스니커즈는 옐로우, 레드 앤 블랙, 화이트 등 다양한 색상과 디자인을 적용한 총 4가지로 출시돼 선택의 폭을 넓혔으며, 등산화 끈 디테일과 독특한 컬러 블록, 위트 넘치는 문구 등으로 차별화를 뒀다. 가격 25만 9천원.  


신세계인터내셔날 보브 관계자는 “레트로(복고) 열풍이 올해도 지속될 것으로 예상되면서 어글리 슈즈의 인기는 더 뜨거워질 전망”이라며,


“보브의 스니커즈는 캐주얼한 일상복에는 물론 여성스러운 스커트나 목이 긴 양말 등 다양한 옷차림에 손쉽게 스타일링할 수 있어 좋은 반응이 기대된다”고 말했다.  


올 봄 발끝에서 완벽한 패션을 완성시켜 줄 보브의 #VLY-97 스니커즈는 보브 전국 매장 및 신세계인터내셔날 공식 온라인몰 SI빌리지를 통해 만나볼 수 있다. 

 


2019.01.31 (목)

Home > SSG DAILY/PRESS
1960~70년대를 대표하는 인테리어 디자인요소들을 접목한 디자인
크리스찬 루부탱, 슈즈 컬렉션 출시
#신세계인터내셔날


프랑스 럭셔리 브랜드 크리스찬 루부탱(CHRISTIAN LOUBOUTIN)은 이번 가을겨울 시즌 인테리어 디자인을 주제로 한 새로운 컬렉션을 출시한다.


다양한 창조적 디자인을 선보여 온 크리스찬 루부탱은 이번 시즌 1960~70년대에 유행하던 인테리어 디자인 요소들을 접목해 재미있고 독특한 형태의 슈즈 디자인을 완성했다.


이번 컬렉션은 다채로운 색상, 소재, 형태가 조화롭게 어우러져 완벽한 ‘믹스 앤 매치(Mix & Match)’ 스타일을 보여주며 다양한 장식적 효과가 두드러진다. 


과감한 색상 활용과 샤프한 형태는 디자이너의 정체성을 보여주며 제품의 매력을 극대화한다.


이번 컬렉션을 대표하는 엘리옛(Elyette) 슈즈는 블랙 색상의 기본형 구두에 곡선미가 돋보이는 골드 색상 굽이 더해져 새롭고 우아하다. 


일반적인 굽의 형태에서 벗어난 과감한 디자인은 마치 하나의 조각 같은 느낌을 준다. 바닥 부분에는 브랜드를 상징하는 레드 솔(Red Sole, 빨간 밑창)이 적용돼 포인트로 작용한다. 


브랜드의 대표 디자인 중 하나인 루이스 주니어(Louis Junior) 스니커즈는 이번 인테리어 컬렉션을 통해 더욱 새로워졌다. 입체감이 돋보이는 정육각형 형태의 기하학적 프린트는 ‘트롱프뢰유(Trompe l'oeil, 속임수 패션)’ 효과를 준다. 


신발 앞부분에는 골드와 실버 색상의 스파이크 장식이 부착돼 화려한 멋을 더한다.


크리스찬 루부탱은 새로운 시도가 돋보이는 이번 컬렉션을 통해 슈즈를 하나의 예술 작품으로 바꿔 놓았을 뿐만 아니라 실루엣의 건축가라고 할 만큼 대담하고 진일보한 디자인을 선보였다는 평을 받았다. 


크리스찬 루부탱의 가을겨울 시즌 인테리어 디자인 컬렉션은 크리스찬 루부탱 청담 전문점과 신세계백화점 강남점, 갤러리아백화점 명품관에서 구입할 수 있다.  



2018.09.21 (금)

Home > SSG DAILY/PRESS
마르니, 빅 풋 스니커즈 출시
못생겨서 더 매력적인 어글리 슈즈!
#신세계인터내셔날

신세계인터내셔날(대표: 차정호)이 수입·판매하는 이탈리아 컨템포러리 브랜드 마르니(MARNI)가 올 가을 어글리 슈즈의 정점을 찍을 빅 풋 스니커즈(Big Foot Sneakers)를 출시한다. 


빅 풋 스니커즈는 그동안 마르니에서 선보인 적이 없던 새로운 디자인의 신발로 과장된 디자인과 강렬한 원색의 조화가 눈에 띄는 제품이다. 

브랜드 특유의 ‘재미’에 중점을 두어 제작되었으며, 80년대 런닝화를 재해석한 복고풍 디자인은 스포티하면서도 세련된 느낌을 자아낸다.

특히 패브릭 천과 대비되는 커다란 컬러 블록 스웨이드 밴드로 포인트를 주어 마르니만의 독특한 감성을 느낄 수 있으며, 과장된 높이의 두꺼운 굽과 강렬한 색상의 조합에서는 유쾌함도 엿볼 수 있다. 

흥미로운 디자인 속에서 마르니는 품질도 놓치지 않았다. 최상급의 가죽과 고무 밑창 등의 소재를 사용했으며, 세심한 재단과 고급스러움이 느껴지는 뒤축 로고 장식은 이탈리아 패션 하우스의 진수를 드러내고 있다.

머스타드 옐로, 블랙, 레드, 화이트 등 4가지 색상으로 출시되며, 가격은 90만원대다.

투박하고 못생겨서 더 매력적인 빅 풋 스니커즈(Big Foot Sneakers)는 전국 마르니 매장과 신세계인터내셔날 공식 온라인몰 SI빌리지에서 만나볼 수 있다. 


2018.08.24 (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