셀비의정글여행

Home > 셀비의정글여행
Home > SSG DAILY/PRESS
세계적 아티스트 토드 셀비와 협업
지컷, 리조트 컬렉션 출시
신세계인터내셔날
#신세계인터내셔날


휴가철이 다가오면서 패션 브랜드들이 앞다퉈 리조트 컬렉션을 출시하고 있다.


신세계인터내셔날의 여성캐주얼 브랜드 ‘지컷(g-cut)’은 다음달 1일 세계적인 아티스트 ‘토드 셀비(Todd Selby)’와 협업한 리조트 컬렉션을 출시한다. 


‘토드 셀비’는 유명 예술가들의 라이프스타일을 자신의 방식대로 기록하는 사진가이자 일러스트레이터다. 국내에서는 지난해 대림미술관 전시 ‘즐거운 나의 집’을 성황리 개최해 큰 호응을 얻은 바 있다.


이번 컬렉션은 ‘셀비의 정글 여행(Selby’s Jungle Travel)’을 주제로 토드 셀비의 독특한 시선이 담긴 정글, 여행 등이 삽화로 표현됐다. 


미국 LA 정글에 위치한 토드 셀비의 실제 거주지로부터 영감을 얻어 녹색의 푸르름, 열대 지역의 이색적인 분위기가 지컷 고유의 여성스럽고 사랑스러운 디자인과 어우러졌다.


앵무새, 표범, 선인장 등 정글의 동식물부터 비행기, 카메라 등 여행을 표현한 삽화가 프린트 된 티셔츠, 로브 원피스, 블라우스, 스커트를 만나볼 수 있다. 레터링, 삽화 디자인 티셔츠는 다양하게 출시돼 팬츠, 스커트 등과 매치하면 그 자체로 멋스럽다. 플라워 패턴의 블루 원피스는 로브(느슨한 가운)로 활용 가능해 실용적이다.



지컷은 토드 셀비 협업 라인 외에도 블루, 오렌지 등 선명한 색상의 롱 원피스부터 로맨틱한 패턴 블라우스 등 여행지의 여유로운 감성을 담은 제품들을 함께 출시한다.


휴가지에서 필수품인 수영복과 샌들도 만나볼 수 있다. 원색, 이국적인 프린트, 도트 패턴이 적용된 수영복은 비키니, 원피스 스타일로 선보인다. 체형의 단점을 보완해주는 디자인이면서 이번 컬렉션의 원피스, 티셔츠 등과 함께 입기에 좋다. 샌들은 해외 브랜드 걸키스(Gurkees)의 제품으로 부드럽고 가벼운 로프 소재로 제작돼 편안한 착용감을 자랑하며 내구성이 뛰어나다. 


가격대는 티셔츠 9~10만원 대, 블라우스 10~20만원 대, 스커트 20만원 대, 원피스 3~40만원대이며, 수영복은 9~10만원대다.


지컷은 컬렉션 출시를 기념해 특별 이벤트를 진행한다. 지컷 공식 인스타그램 이벤트에 참여한 고객 중 추첨을 통해 라이카 폴라로이드 카메라를 비롯해 토드 셀비 협업 파우치, 립밤 등을 증정한다.


지컷 마케팅 담당자는 “지컷은 특별한 여행지 패션을 원하는 소비자들을 위해 세계적 아티스트와 협업해 색다른 디자인을 기획했다”며 “특색 있는 프린트의 의류부터 감각적인 디자인의 수영복까지 다양한 제품으로 선택의 폭을 넓혀 좋은 반응을 얻을 것으로 기대한다”고 말했다.



2018.5.29 (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