서울광장

Home > 서울광장
Home > SSG DAILY/PRESS
18일(월) 오전 11시부터 오후 2시까지 서울광장에서 시민 5천명 대상 행사 전개
스타벅스, <서울, 꽃으로 피다> 환경 캠페인
스타벅스커피코리아
#스타벅스커피코리아

 

㈜스타벅스커피 코리아(대표 이석구)가 서울시, 자원순환사회연대와 함께 9월 18일(월) 서울광장에서 시민 5천명과 함께하는 도시 녹화 캠페인 ‘서울, 꽃으로 피다’를 개최한다.


‘서울, 꽃으로 피다’ 캠페인은 도시 녹화와 공동체 활성화를 위한 시민 녹색문화 운동이다. 스타벅스는 지난 2013년부터 올해까지 5년 연속 동참하며 일회용컵의 사용을 줄이고 생활 속에서 커피찌꺼기를 통해 실천할 수 있는 자원 선순환 친환경 활동을 소개해 오고 있다. 


이 날 식전 행사로 스타벅스 바리스타 100여명이 참가해 캠페인은 알리는 피켓 퍼포먼스를 진행하고 스타벅스커피 코리아 이석구 대표이사, 서울특별시 이원영 조경과장, 자원순환사회연대 김미화 사무총장이 참여해 기념식을 가지며 친환경 녹색 생활 실천에 앞장서 나갈 예정이다.


이어서 스타벅스는 환경 보호와 자원 재활용의 의미를 되새기기 위해 다회용컵 이용과 커피찌꺼기 자원 재활용을 주제로 시민 5천명에게 텀블러와 커피 퇴비로 만든 꽃 화분을 증정하는 친환경 체험 행사를 진행한다. 

 

 

친환경 활동 사진 인증, 환경 지킴이 동참 서명, 커피찌꺼기 자원 선순환 전시 관람 등의 체험 순서를 마치면 커피 퇴비로 심은 국화, 백일홍, 팬타스, 퀸로즈, 칼랑코에, 블로초, 팝콘베고니아 등 7종의 꽃 화분 및 꽃 화분 키트 5천개를 비롯해 스타벅스 텀블러 5천개를 1인 1회 한정으로 선착순 증정한다. 선착순 증정이 완료되면 체험 행사는 조기 종료된다.

 

아울러, 서울광장에 대나무 울타리와 꽃 화분으로 조성한 9미터 길이의 도심 속 꽃 길을 조성하고, 아메리카노 커피 5만잔 분량의 커피찌꺼기를 재활용한 가로 2미터, 세로 2미터 크기의 대형 사이렌 아트 조형물을 비롯해, 농가 지원 자원 선순환 전시물 등을 선보이며 환경 보호와 자원 재활용의 의미를 되새긴다.


올해에는 서울광장을 찾은 5천명의 시민들과 함께하는 축제의 장을 마련해 벤치와 파라솔, 꽃 화분으로 꾸민 기념 포토 공간을 마련하고, 마임과 풍선 퍼포먼스와 시민청 활력콘서트 버스킹 공연도 진행한다. 


스타벅스커피 코리아 이석구 대표이사는 “지난 5년간 함께 해온 ‘서울 꽃으로 피다’ 캠페인이 그간 서울광장에서 2만 5천명에 달하는 많은 시민들이 참여한 환경 축제가 되어서 기쁘다”며 “앞으로도 환경보호와 자원 선순환 실천에 앞장서 나가면서 책임감 있는 기업으로서 지역사회에 긍정적인 변화를 이끌어 낼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고 전했다.



2017.09.18 (월)

Home > SSG DAILY/PRESS
지구촌 환경 문제에 대한 작은 실천
7년 연속 에너지의 날 절전 캠페인 동참
스타벅스커피코리아


#스타벅스커피코리아



스타벅스커피 코리아가 8월 22일 제 13회 에너지의 날을 맞아 에너지시민연대가 전개하는 국내 최대 규모의 전국민 에너지 절약 운동에 7년 연속 동참합니다. 스타벅스는 전국 900여 매장에서 오후 9시부터 5분간 외부 간판 및 일부 조명을 일시적으로 소등하며, 에너지시민연대가 오후 2시부터 서울광장에서 진행하는 에너지의 날 기념 행사를 후원합니다.





앞서 스타벅스는 자체적으로 8월 1일부터 8월 31일까지 여름철 전력 피크 시간대인 오후 2시부터 5시까지 매장 창가 주변의 일부 조명을 소등하는 ‘그린 아워’(Green Hour)’ 캠페인을 전개하며 자연광을 최대한 이용할 수 있도록 안내하고 있습니다. 또한, 매년 3월 마지막 주 토요일에 진행되는 ‘지구촌 불끄기 행사’에 2010년부터 연속으로 참가하며 지구촌 환경 문제에 대한 작은 실천에 앞장서고 있습니다.


‘에너지의 날’은 역대 최대의 전력소비량을 기록했던 2003년 8월 22일 계기로 전력 과소비로 인한 기후변화와 블랙아웃 문제를 해결하기 위해 2004년부터 매년 8월 22일로 지정되었다. 에너지시민연대가 정부부처와 공공기관, 기업들의 참여를 이끌어 절전 캠페인 및 기념 행사를 진행하고 있습니다. 올해 에너지의 날 행사는 서울광장을 비롯해 전국 15개 지역에서 동시에 펼쳐지며, 저녁 9시부터 5분간 진행되는 소등행사에는 주요 랜드마크인 63스퀘어, 남산 서울N타워, 올림픽대교를 비롯한 24개 교량, 국회의사당과 정부청사, 에너지 다소비 건물, 기업이 함께 참여할 예정입니다.

Home > SSG DAILY/PRESS
서울광장에 아메리카노 5만잔 분량으로 만든 대형 사이렌 등장
자원 재활용 메시지 적극 전달
스타벅스커피코리아
#스타벅스커피코리아


‘2016 서울, 꽃으로 피다’ 친환경 캠페인 실시, 자원 재활용 메시지 전달




 

서울 한복판에 아메리카노 커피 5만잔 분량의 커피박(찌꺼기)으로 만든 대형 사이렌 아트 작품이 등장했습니다.

 

스타벅스커피 코리아는 27일(수) 서울광장에서 서울시, 자원순환사회연대와 함께 ‘2016 서울, 꽃으로 피다’ 친환경 캠페인을 공동으로 실시하고, 2m 높이의 대형 커피박 조형물과 대형 꽃화분 하트 전시를 비롯해 텀블러 5천개와 일회용컵 꽃화분 5천개 그리고 조롱박씨 5천개를 무료로 나눠주는 행사를 개최했습니다.

 

이 날 서울광장에서 스타벅스(대표 이석구)와 서울시(최광빈 푸른도시국장), 자원순환시민연대(김미화 사무총장)는 일회용컵 사용을 줄이고 커피박(찌꺼기)을 재활용하는 친환경 녹색생활 실천에 앞장서기로 했습니다.

 

올해까지 4년 연속으로 실시된 ‘2016 서울, 꽃으로 피다’ 캠페인에서 스타벅스는 일회용컵의 사용을 줄이면 꽃과 나무를 살리게 되고, 나아가 일상생활 속에서 실행가능한 작은 실천이 환경 보호의 첫걸음이 될 수 있다는 메시지를 전달했습니다.

 

 

꽃화분으로 만든 대형 하트도 만들어 전시하고 환경사랑의 의미를 시민과 공유




 

캠페인에 참여한 5천명의 시민들은 환경사랑에 동참을 서약하는 의미로 직접 서명한 꽃잎스티커를 붙이며 참여형 벽화를 만들고, 서울시 시민정원사들과 함께 일회용컵과 커피퇴비를 활용해 아네모네, 마가렛, 금잔화, 카네이션 등 6종류의 꽃을 심어 ‘나만의 일회용컵 꽃화분’을 완성시키는 특별한 체험행사도 가졌습니다.

 

또한 올해에는 서울광장에 모인 5천명의 시민들에게 즐거운 재미도 선사하기 위해 꽃 풍선아트 퍼포먼스를 통해 즉석에서 꽃 팔찌 등을 만들어 제공하며 신나는 환경축제의 면모도 선보여 많은 호응을 얻었습니다.

 

서울시의 연중 도시 녹화 캠페인, ‘서울, 꽃으로 피다’를 전개하고 있는 서울시 최광빈 푸른도시국장은 “지난 3년 동안 92만명의 시민이 참여하여 1,088만 그루의 나무를 심었으며, 생활 속 꽃, 나무 심기 문화가 조금씩 확산되면서 지역환경이 개선되고, 공동체 의식이 회복되는 구심점이 되고 있다”며 “생활 속 작은 실천을 통해 녹색 서울, 녹색 지구를 만드는 일에 동참해 줄 것”을 당부했습니다.

 

스타벅스커피 코리아 이석구 대표이사는 “서울시 연중 환경 캠페인 ‘서울 꽃으로 피다’에 4년 연속으로 함께 하며 서울광장에서 2만명에 달하는 많은 시민들을 만나서 그들과 환경보호의 중요성과 자원 재활용의 뜻을 공유할 수 있어 기쁘다”며 “앞으로도 책임감 있는 기업시민으로서 지역사회에 긍정적인 변화를 이끌어 낼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고 전했습니다.

 

한편, 이번 캠페인은 전 세계 스타벅스가 4월 한 달 동안 전개하고 있는 ‘지구촌 봉사의 달(Global Month of Service)’ 활동의 일환으로 전개되었으며, 전국 880여개의 스타벅스 매장에서는 각 지역사회 단체와 연계해 다양한 봉사활동을 펼쳐나가고 있습니다.

Home > SSG DAILY/PRESS
스타벅스와 서울시가 만났다
‘2016, 서울 꽃으로 피다’ 캠페인 개최
스타벅스커피코리아
#스타벅스커피코리아


27일(수) 오전 11시부터 오후 2시까지 서울광장에서 시민 5천명 대상 행사 실시





스타벅스커피 코리아는 오는 27일(수) 서울광장에서 서울시의 연중 환경 캠페인, ‘2016 서울, 꽃으로 피다’ 에 4년 연속으로 동참하여, 서울 시민들을 대상으로 일회용컵과 커피박(찌꺼기) 자원 재활용을 주제로 하는 공동 환경 캠페인을 전개합니다.


올해 스타벅스는 서울시, 자원순환사회연대와 27일 오전 11시부터 2시까지 캠페인을 펼치고, 일상생활에서 다회용컵을 사용하는 사진 혹은 서울시내에서 꽃과 함께 촬영한 사진을 가지고 서울광장으로 오는 5천명의 시민들과 함께 환경사랑의 의미와 소중함을 나눌 계획입니다. 특히 환경사랑 동참에 감사하는 의미로 스타벅스 텀블러 5천개, 일회용컵과 커피 찌꺼기를 재활용해 만든 꽃화분 혹은 꽃화분 키트 5천개를 함께 증정하고 친환경 생활 실천에 앞장섭니다. (텀블러와 꽃화분 혹은 꽃화분 키트 각 1인 1개씩 선착순 제공, 5,000개 소진 시 행사 조기 종료 예정)



재활용 꽃화분 만들기, 스타벅스 친환경 텀블러 제공 등 다양한 활동 전개





스타벅스는 캠페인에 참여하는 시민들이 환경과 자연사랑에 동참을 서약하는 의미로 참여형 벽화를 만들 수 있게 했습니다. 또한 시민정원사들과 함께 일회용컵과 커피박을 재활용해 만드는 꽃화분 체험행사도 마련했습니다. 금잔화, 아네모네, 마가렛, 카네이션, 오스테오스펄멀, 라벤더 등 6종류의 꽃화분 3천개와 스위트바질 꽃화분 키트 2천개 등 총 5천개가 준비되어 시민들은 취향에 따라 받아갈 수 있습니다. 더불어 커피박을 재활용해 가로 2m, 세로 2m크기의 대형 사이렌 아트 작품을 만들어 그 주위를 꽃화분이 둘러싼 형태로 마치 꽃과 함께 피어나는 커피박 조형물의 모습을 연출해놓고, 커피박 자원 재활용의 실천의지를 시민들에게 보여줄 예정입니다.


또한 서울광장에 모인 5천명의 시민들에게 즐거운 재미를 전달하기 위해 꽃 풍선아트 퍼포먼스를 통해 즉석에서 꽃 팔찌 등을 만들어 제공하며 신나는 환경축제의 장을 선보일 예정입니다.


스타벅스는 2013년부터 올해까지 4년 연속 서울시의 연중 캠페인 ‘서울, 꽃으로 피다’에 동참해, 일회용컵의 사용을 줄이면 꽃과 나무를 살리게 되고, 나아가 생활 속에서 실현 가능한 작은 실천이 환경 보호의 첫걸음이 될 수 있다는 메시지를 공유해오고 있습니다.


한편, 이번 캠페인은 전 세계 스타벅스가 4월 한 달 동안 전개하고 있는 ‘지구촌 봉사의 달(Global Month of Service)’ 활동의 일환입니다. 오는 24일(일) 대구 시민들과 함께 하는 지구의 날 기념 친환경 캠페인, 29일(금) 종로구와 함께 하는 대학로 돌보미 활동을 포함해 전국 880여개의 스타벅스 매장에서는 각 지역사회 단체와 연계해 다양한 봉사 활동들을 이어갈 예정입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