생굴

Home > 생굴
Home > SSG DAILY/PRESS
겨울철 신선 먹거리 중심 행사 품목 준비, 11월 소비활성화 이어가
이마트, 개점 24주년 기념 2차행사
이마트
#이마트


이마트가 쇼핑 비수기 11월 소비 촉진을 이어간다. 이마트는 연중 최대 규모로 진행되는 개점 24주년 행사의 2차 행사로 23일(목)부터 일주일간 겨울 제철 먹거리와 시즌 상품을 중심으로 대대적인 할인행사에 나선다. 


먼저, 겨울철 인기 간식인 고구마 ‘한봉지 가득담기’ 행사를 이마트 개점이래 처음으로 진행한다. 수량에 제한 없이 특별 제작된 봉지(최소 2.5kg)에 고구마를 가득 담으면 평소 대비 절반 이상 저렴한 가격인 6,980원에 구매할 수 있다. 또한, ‘강원도 동해안 수산물전’을 기획해 방어회(360g내외)를 21,800원에, 오징어(대, 1미)를 2,960원에 준비했으며, 제철을 맞은 생도루묵(1미)은 880원에 판매한다. 


11월부터 본격적인 출하가 시작되는 딸기는 30% 할인한 1팩(750g)에 9,900원에 선보이며, 남해안 생굴(150g/팩/국산/2,980원)은 2개 이상 구매 시 30% 할인 행사를 진행한다. 이 밖에도, 쌀쌀한 날씨 속 가족 먹거리로 국산 꽃게를 대용량(800g 내외) 박스를 기획해 9,980원에 판매하며, 냉동 샤브샤브/바로구이 전품목을 최대 20% 할인(신세계포인트카드 회원 대상) 판매한다.


이마트만의 일별 특가행사인 ‘이런데이(e-run day)’ 역시 24주년을 맞아 상품을 더욱 엄선해 준비했다.  23일(목)은 미국산 청포도, 적포도, 혼합포도 1.36kg을 2,000원 할인된 7,980원에 판매하며, 24일(금)은 신세계포인트회원을 대상으로 국산 국물멸치(600g)를 20% 할인한 10,000원에, 25(토)에는 러시아산 동태(1미)를 3,480원에 판매한다. 


제철 먹거리와 함께 따뜻한 겨울나기를 위해 꼭 필요한 상품들 역시 꼼꼼히 준비했다. 겨울철 필수 아이템인 데이즈 플리스 점퍼는 행사카드로 구매 시 각각 4/6천원 할인한 15,900원(성인)/9,900원(아동)에 판매하며, 데이즈 방한 양말 및 타이츠는 2개 이상 구매 시 20% 할인 판매한다. (※ 행사카드 : 이마트e/KB/신한/현대/BC/농협/우리/IBK/SC이마트카드)


또한, 이마트에 입점한 캐주얼, 유아동, 스포츠 등 각 브랜드별 ‘브랜드데이’ 행사를 통해 겨울 의류 최대 30% 할인하고, ‘이너웨어 슈퍼위크’ 를 진행하여 여성 팬티 7매, 아동 내복 2개 등 속옷을 균일가 만원에 판매하는 ‘만원의 행복’ 행사도 준비했다. 겨울의류 외에도 직소싱을 통해 록시땅 핸드크림 세트(30ml*3)를 26,900원에 선보이며, 뉴트로지나 바디에멀전 창립기획(11,500원)은 2개 구매 시 3천원 상품권을 증정한다.


이마트 마케팅팀 최훈학 팀장은 “2차 행사 역시 시즌 상품을 중심으로 알차게 준비한 만큼 11월 소비 활성화를 이어가기를 기대한다”고 말했다. 한편, 이마트가 지난 16일(목)부터 진행한 개점 기념 행사 실적을 분석한 결과, 5일간 매출이 작년 동기간과 비교해 17.5% 증가하는 등 행사 초반 매출 호조를 보이고 있다.



2017.11.22 (수)
Home > SSG DAILY/PRESS
오는 22일부터 국산 개발 종자 양배추 1통당 1,480원 판매
종자 로열티 없는 우리품종 양배추 판매
이마트
#이마트




이마트 국산의 힘 프로젝트가 국산 종자 농산물 육성을 위한 두번째 상품으로 국산 개발 종자 양배추를 선보입니다.

 

이마트는 국산의 힘 프로젝트 일환으로 지난 6월 농식품부, 농진청과 업무협약을 맺고 국산 우수 종자 농산물이 판로 확보에 어려움을 겪지 않고 조기에 시장에 정착할 수 있도록 이마트 유통망 지원에 나서고 있는데요. 이번에 이마트가 선보이는 무안 양배추 역시 종자 로열티가 없는 국내 개발 종자입니다.

 

이마트가 지난 7월 국산 종자 양파에 이어 국산 종자 두번째 상품으로 양배추를 선택한 이유는, 주요 채소임에도 국내 유통되는 양배추의 85% 이상이 일본산 종자가 차지하고 있는 대표적인 수입 종자 상품이기 때문입니다.

 

이마트는 양배추 시장에서 국산 종자 확대를 위해 지난 6월부터 전남 무안 일대 농가에 15만통 물량의 양배추를 계약 재배했으며, 오는 22일부터 기존에 판매 중인 양배추 대비 약 25% 저렴한 1통당(1.5kg이상) 1,480원에 판매합니다.

 

이마트는 계약재배와 산지직송을 통한 유통 비용 절감, 국산 종자 판매 확대를 위한 자체 마진 축소 등으로 가격을 낮췄습니다.

 

국산 종자 양배추는 종자가격이 약 30% 저렴한데다, 재배 단계에서는 수입 종자에 비해 양배추가 크게 자라는 비율이 높으며, 활용할 때는 잎이 부드러워 주스나 샐러드 등 생식용으로도 먹을 수 있는 점이 장점입니다.

 

 

제주 햇귤, 남해안 생굴 등 국산의 힘 신규상품 함께 선보여


이마트는 국내 종자 산업 경쟁력 강화를 위해 이번 국산 종자 양배추에 이어 향후에도 경쟁력 있는 국내 개발 종자를 농식품부와 함께 선정해 판로 제공을 지속할 계획입니다.

 

한편, 이마트는 22일부터 국산 종자인 무안 양배추(대표 생산자:장순배 파트너)와 함께, 제주 조생 햇귤(생산자:강시록 파트너), 남해안 생굴(생산자:장욱 파트너) 등을 국산의 힘 프로젝트 신규 상품으로 선보입니다.

 

최성재 이마트 식품본부장은 “국내 개발 종자의 경우 우수 품질 종자가 많지만 농가에서 판로에 대한 불확실성 때문에 기존 종자를 고집하는 점이 신규 개발 국산 종자가 쉽게 확대되지 못하는 이유이다”라며, 종자 산업은 농산물 경쟁력의 핵심인 만큼, 이마트는 농식품부와 함께 주요 농산물 중 수입 종자 비중이 높은 상품을 중심으로 국산 종자 비중이 확대될 수 있도록 지속적으로 지원할 계획이다”라고 말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