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생축제

Home > 상생축제
Home > SSG DAILY/PRESS
부산 프리미엄 아울렛에서 부산시 사회적경제기업들과 함께하는 상생축제 개최
‘삼거리 페스티벌’ 열린다
 


부산 지역 내 우수한 사회적경제기업을 한 곳에서 만나볼 수 있는 축제의 장이 열린다.

 

신세계사이먼(대표 조창현)은 오는 18일부터 26일까지 매주 주말마다 부산 프리미엄 아울렛 특별 행사장에서 부산시 사회적경제기업과 함께 하는 ‘삼거리 페스티벌’이 개최된다고 밝혔다.


부산광역시가 주최하고 신세계사이먼이 후원하는 이번 행사는 사회적기업, 마을기업, 자활기업, 협동조합 등 부산 지역의 사회적경제기업에게 판매공간을 제공하여 유통 및 대외 홍보를 활성화시키기 위해 마련되었다. 


특히, 지역 경제를 활성화시키고 5월 가정의 달을 맞아 방문 고객에게 특별한 즐거움을 선사하기 위해 ‘살거리’, ‘먹거리’, ‘놀거리’ 등 ‘삼거리’를 즐길 수 있는 페스티벌 형태로 진행될 예정이다.


우선 부산지역 40여 개 사회적경제기업이 참여해 사업모델을 홍보하고 천연비누 방향제, 미역선물세트, 민들레 식초, 수제청, 한복앞치마, 기장미역다시마, 오곡누룽지, 유과, 강정, 조내기고구마 등 수제 제품부터 식품류 및 생활잡화, 도서류 등 특색 있는 제품들을 전시 및 판매할 예정이다.



이와 함께 10여 개 이상의 부산의 유명 푸드트럭이 참여해 바비큐, 꼬치, 초밥, 음료 등 다양한 먹거리를 제공한다. 


특히, 부산의 대표적인 수제맥주 브랜드인 ‘고릴라 브루잉 컴퍼니’도 함께 참여해 PA, IPA 등 수제맥주 제품을 판매할 예정이다.


또한, 축제를 더욱 흥겹게 만드는 다양한 놀거리도 제공된다. 


행사 1주차 일요일인 19일에는 버스킹 음악 공연이 진행되고, 행사 기간 내내 방문객들을 대상으로 풍선 증정 및 캐리커쳐, 페이스페인팅, 타로카드 등 다양한 현장 체험 이벤트를 개최한다. 


이와 함께 에어부산의 신규 취항(부산-코타키나발루)을 기념하여 해외 왕복 항공권 경품 추첨 행사도 열린다.


한편, 삼거리 페스티벌 개최를 기념해, 부산 프리미엄 아울렛은17일부터 26일까지 국내외 인기 브랜드 상품을 최초 정상 판매가 대비 최고 80% 할인하는 ‘쇼핑 나잇 페스티벌’을 개최한다.


마이클코어스가 클러치를 15만 원 특가에 판매하고, 세컨드런은 22일까지 준지, 꼼데가르송 전품목을 최고 80% 할인한다. 


타이틀리스트도 캐디백을 기존 58만원에서 29만 9천 원으로 할인하여 판매한다. 


특설 행사장에서는 네파가 전품목 최고 80% 할인하고, 네파키즈는 전품목 최고 70% 할인한다. 


푸마도 패밀리세일을 통해 최고 70% 할인하고, 타미힐피거는 17년 봄/여름 상품을 최고 80% 할인한다. 


로가디스도 전품목 최고 70% 할인하고, 올젠은 셔츠를 3만 9천 원, 바지를 4만 9천 원 균일가에 판매한다. 



2019.05.14 (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