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진전

Home > 사진전
Home > SSG DAILY/PRESS


SNS를 통해 스타필드에서 라이프 스토리를 담은 사진 2,850건 접수

스타필드, ‘2019 라이프 스토리 사진전’
#신세계프라퍼티



쇼핑테마파크 스타필드는 1월 31일 서울 삼성동 스타필드 코엑스몰 별마당도서관에서 ‘2019 라이프스토리 사진전’ 시상식을 진행하고, 수상작을 스타필드 홈페이지 및 공식 SNS 와 매장 내 대형 미디어 타워에 게시한다고 밝혔다.


스타필드가 개최한 ‘2019 라이프스토리 사진전’은 가족, 친구, 연인, 반려견 등 소중한 사람들과 스타필드에서 함께한 행복 스토리를 사진과 사연으로 담아 개인 인스타그램에 업로드하는 형식으로 진행됐다.


지난 12월 13일부터 1월 13일까지 한 달 동안 진행된 이번 사진전에는 총 2,850건이 접수되었으며, 대상(1명), 최우수상(2명), 우수상(10명), 입선(80명)까지 총 수상자는 93명이다.


이번 ‘2019 라이프스토리 사진전’ 심사위원으로는 <생활명품>, <심미안 수업>등의 저서로 유명한 윤광준 작가와 전문 사진작가들이 참여해 전문성과 신뢰성을 더했다. 


심사 기준은 단지 사진으로만 평가되는 것이 아닌 사진에 담긴 참여자의 행복한 라이프스토리까지 잘 담아낸 작품을 우선순위에 두고 고객들의 스토리의 주목해 선정됐다.


대상을 수상한 아이디 pinkjy**님은 오랜만에 서울에 올라오신 부모님을 모시고 딸과 함께 방문한 별마당도서관에서 부모님과 딸이 함께 책을 읽으며 행복한 표정을 짓는 찰나의 순간을 촬영해 수상의 영광을 안았다. 


점점 시력이 나빠지는 할아버지를 위해 눈에 좋은 초록색 그림이 가득한 동화책을 건네는 딸의 모습을 보며 소소한 행복은 멀리 있지 않다는 따뜻한 시선을 담아 사진의 아름다움을 더 했다는 호평을 받았다.


이 밖에도 최우수상을 수상한 jeahyeok_**님은 세쌍둥이를 포함 4남매를 둔 가장으로 하남점 골드 트리 앞에서 ‘4남매 가장의 무게’라는 문구와 함께 어린 자녀들을 손에 안은 뒷모습을 멋지게 담아내 수상의 영광을 안았다. 


이번에 선정된 사진은 스타필드 홈페이지(www.starfield.co.kr)와 스타필드 공식 인스타그램(starfield.official)에 고지되며, 2월 1일부터는 스타필드 하남과 고양점 초대형 미디어 타워에 게시될 예정이다.


신세계프라퍼티 마케팅팀 이창승 팀장은 “스타필드는 단순한 쇼핑장소가 아닌 사랑하는 사람과 소통하고 추억을 쌓는 공간이다”며,


“이번 사진전을 통해 다시 한번 스타필드가 여러분과 함께하는 공간이 된 것 같아 기쁘게 생각한다”고 말했다. 



2019.02.01 (금)

Home > SSG DAILY/PRESS
[스튜디오 톰보이] 김강희 사진전 개최
쇼핑하면서 이색 전시 관람하세요~
신세계인터내셔날
#신세계인터내셔날


패션 매장에서 이색 사진전 관람하세요~


㈜신세계톰보이에서 운영하는 여성복 브랜드 스튜디오 톰보이(Studio Tomboy)가 전국 주요 매장에서 국내 신예 사진작가 김강희 사진전 ‘스트리트 에런즈(STREET ERRANDS)’를 개최한다. 


이번 전시는 스튜디오 톰보이가 매년 진행하는 아트 프로젝트의 일환으로 마련됐다. 스튜디오 톰보이는 매 시즌 컨셉과 어울리는 아티스트를 발굴해 매장 전시를 개최하고 협업 제품을 출시하는 등 고객들에게 색다른 경험을 제공하고 있다.


이번 전시의 주인공인 예술가 김강희는 뉴욕을 기반으로 활동하고 있는 신예 사진작가다. 독특한 색감과 흥미로운 이야기가 담긴 사진들로 주목 받고 있으며, 순수미술과 그래픽 디자인을 응용한 흥미로운 작업들을 전개하고 있다. 


스트리트 에런즈(STREET ERRANDS, 일상에서 일어나는 일들)라는 이름의 이번 전시는 김강희 작가가 살고 있는 뉴욕의 일상 사진과 전 세계를 여행하며 찍은 도시의 이미지를 조합한 작품들로 채워졌다. 작가는 콜라주 기법을 통해 현실에 존재하지 않지만 마치 가본 것 같은 가상의 시공간을 창조해냈다.  


스튜디오 톰보이는 작가의 작품 중 봄여름 시즌 컨셉과 어울리는 색감과 분위기의 사진들을 선정해 이번 전시를 개최하게 됐다. 


스튜디오 톰보이는 이번 시즌 미술계의 거장 데이비드 호크니(David Hockney)의 대표작 비거 스플래쉬(A Bigger Splash, 큰 첨벙)’에서 표현된 여유롭고 편안한 색상에서 영감을 받아 따뜻한 파스텔 톤의 제품들을 선보였다. 매장에서 오버핏의 트렌치 코트와 팬츠 슈트부터 원피스, 셔츠까지 봄 시즌 스타일을 완성할 수 있는 다양한 제품들을 만나볼 수 있다. 


송재훈 ‘스튜디오 톰보이’ 마케팅 담당 팀장은 “스튜디오 톰보이는 매장을 방문하는 고객들이 새로운 즐거움을 느낄 수 있도록 매 시즌 다양한 분야의 예술 전시를 개최하고 있다”며 “김강희 작가의 이번 사진전을 통해 지친 일상에서 벗어나 여행지에서의 설렘과 행복을 느낄 수 있을 것”이라고 말했다. 


사진전 ‘스트리트 에런즈’는 오는 6월까지 전국 스튜디오 톰보이 주요 매장에서 진행된다. 



2018.4.16 (월)

Home > SSG DAILY/LIVE
신세계그룹의 핫한 소식을 전하는 SCS뉴스
스토리가 있는 컨텐츠
업무 현장을 가다 2편
SCS 스페셜
#SCS뉴스



이색적인 컨텐츠! 고객이 원하는 흥미로운 컨텐츠! 


지금 파트너 여러분은 마음속에 어떤 ‘스토리가 있는 컨텐츠’를 기획하고 계시나요?


사진 한 장에 담겨 있는 고객들의 행복하고 진정성 있는 스토리!

윤광준 사진작가와 함께하는 '스타필드 라이프스토리 사진전'과

쇼핑몰과 매거진의 결합으로 쇼핑 그 이상의 즐거움을 전하는 컨텐츠!


신세계인터내셔날 프리미엄 온라인 편집숍 SI빌리지의

웹진 '더스크랫'의 제작 현장을 찾아가 보았습니다.


‘스토리가 있는 컨텐츠 업무현장' 그 두번째 이야기! 

함께 만나보시죠.


Home > SSG DAILY/PRESS
올 하반기까지 전국 주요 매장에서 사진 전시 개최
스튜디오 톰보이, 글리슨 파울리노 사진전
신세계인터내셔날
#신세계인터내셔날

 

㈜신세계톰보이(대표:고광후)에서 운영하는 여성복 브랜드 스튜디오 톰보이(Studio Tomboy)가 전국 주요 매장에서 브라질 출신 사진작가 글리슨 파울리노(Gleeson Paulino)의 사진전 ‘드레스 미 인 카모(Dress me in Camo)’를 개최한다.
 
이번 전시는 스튜디오 톰보이가 가을을 맞아 준비한 아트 프로젝트다. 스튜디오 톰보이는 매 시즌 컨셉과 어울리는 아티스트를 발굴해 매장 전시를 개최하고 협업 제품을 출시하는 등 고객들에게 색다른 경험을 제공하고 있다.
 
스튜디오 톰보이의 아트 프로젝트 주인공인 글리슨 파울리노는 유럽과 남미의 아름다움을 담아낸 신 낭만주의 작품들로 주목 받고 있는 브라질의 사진작가다. 보그, 엘르 등 세계적인 패션 매거진과 사진 작업을 함께하고 있으며 유럽과 브라질을 오가며 패션영화 제작 감독으로도 활동 중이다.
 
이번 전시 ‘드레스 미 인 카모’에서는 이국적이면서 신비로운 분위기의 자연 경관을 담은 글리슨 파울리노의 사진 작품들을 만나볼 수 있다. 전시 제목에서 ‘카모’는 위장술을 뜻하는 카모플라주(Camouflage)의 약자로 자연과 어우러진 인간의 모습을 의미한다. 그의 작품 속에서 하늘, 들판, 숲 속에 홀로 서 있는 사람의 모습을 발견할 수 있다.
 
스튜디오 톰보이는 가을겨울 시즌 컨셉인 ‘인투 더 와일드(Into the Wild, 야생 속으로)’와 연관성을 갖는 사진들을 이번 전시작으로 선택했다. 매장에서는 사진 작품과 조화롭게 어우러진 스튜디오 톰보이의 겨울 제품들을 만나볼 수 있다. 스튜디오 톰보이는 이번 시즌 헌팅웨어(Hunting Wear, 사냥을 나갈 때 입는 의상)에서 영감을 받은 체크 패턴 재킷, 팬츠 등을 출시했다.
 
송재훈 스튜디오 톰보이 마케팅 팀장은 “스튜디오 톰보이는 고객들이 쇼핑을 하며 또 다른 즐거움을 느낄 수 있도록 매년 아트마케팅을 진행하고 있다”라며 “사진, 판화, 미술 등 다양한 분야 신진작가의 작품을 통해 새로움을 선사하고자 한다”고 말했다.
 
사진전 ‘드레스 미 인 카모’는 오는 12월까지 스튜디오 톰보이 하남과 고양 스타필드점을 비롯해 신세계백화점 본점과 충청점, 갤러리아 수원점, 대백 프라자, 롯데월드몰, 롯데백화점 청량리점, 영등포점, 구리점, 대전점, 부산점, 현대백화점 목동점과 대구점 등 총 14개 점에서 진행된다.

 

 

2017.10.13 (금)

Home > SSG DAILY/PRESS
스튜디오 톰보이, 갤러리가 된 패션 매장
사진작가 안드레 울프 사진전 개최
신세계인터내셔날


#신세계인터내셔날



쇼핑과 문화생활을 한 번에 할 수 있는 1석 2조 마케팅이 인기다. 아티스트와 협업한 제품을 출시하거나 매장에서 예술작품 전시회를 여는 등 예술과 패션을 연계시키는 활동이 많아지고 있다.


㈜신세계톰보이(대표: 고광후)에서 운영하는 여성복 브랜드 스튜디오 톰보이(Studio Tomboy)는 오는 4월 30일까지 전국 주요 매장에서 스웨덴 출신의 사진작가 안드레 울프(André Wolff)의 사진전 ‘킹스 오브 파로(KINGS OF FARO)’를 개최한다.


안드레 울프는 현재 파리에서 활동중인 사진작가로 패션, 인물, 다큐 사진의 경계를 넘나들며 고유의 위트와 재치가 담긴 사진을 선보이고 있다. ‘킹스 오프 파로’는 2016년 3월 핫셀블라드 재단과 성 미카엘 재단의 지원으로 발간된 안드레 울프의 작품집으로 이탈리아 카프리섬에 있는 절벽에서 휴가를 보내며 뛰어 노는 아이들의 모습이 담겨 있다. 안드레 울프 특유의 감성과 독특한 색감이 돋보이는 카프리 섬의 모습과 인물 사진을 감상할 수 있다.


스튜디오 톰보이는 안드레 울프의 사진전 개최를 기념해 고객 참여 이벤트를 진행한다. 오는 4월 2일까지 매장을 방문해 인증샷을 촬영한 뒤 #안드레울프 또는 #andrewolff 해시태그를 달아 SNS에 업로드하면 추첨을 통해 안드레 울프의 사진집을 선물로 증정한다.


송재훈 스튜디오 톰보이 마케팅 담당 팀장은 “매장에 방문하는 고객들에게 쇼핑 이상의 즐거움을 제공하고 브랜드에 대한 보다 강렬한 인상을 남기고자 매년 새로운 방식의 문화마케팅을 시도하고 있다”고 말했다.


이번 전시는 스튜디오 톰보이 하남 스타필드점을 비롯해 신세계백화점 본점과 충청점, 갤러리아 수원점, 대백 프라자, 롯데월드몰, 롯데백화점 청량리점, 구리점, 대전점, 현대백화점 목동점과 대구점 등 총 11개 점에서 진행된다.

Home > SSG DAILY/PRESS
로에베, 구찌 등 남•녀 구분 모호한 디자인의 컬렉션 선보여
톰보이, 젠더리스 주제로 한 사진전 개최
신세계인터내셔날
#신세계인터내셔날





이번 가을에는 ‘여성스러움’, ‘남성스러움’ 대신 ‘젠더리스’의 매력에 빠져봅시다.

 

패션업계에서 여성복과 남성복의 경계가 허물어지는 젠더리스(genderless) 스타일이 트렌드로 급부상하고 있습니다.

 

올 가을 유명 패션 브랜드들은 남·녀 성(性) 구분이 모호한 디자인의 제품들을 앞다퉈 선보이고 있으며, 2015 가을·겨울 신제품을 선보이는 컬렉션 쇼에서는 남성모델이 여성옷을 입고, 여성모델은 남성옷을 입고 워킹 하는 모습도 눈에 띄었습니다.

 

기존의 성 역할이 모호해지고, 남을 의식하지 않고 자신이 원하는 것을 선택할 수 있는 자유로운 사회적 분위기가 조성되면서 고정관념을 깨는 젠더리스 패션이 인기를 얻기 시작한 것입니다.

 

스웨덴 브랜드 아크네 스튜디오(Acne Studios)는 11살 소년이 남자 아동복이 아닌 성인 여성복과 하이힐을 신고 등장한 15FW 캠페인 화보를 공개해 눈길을 끌었으며, 구찌(Gucci)는 하늘하늘하고 매끄러운 블라우스 느낌의 새빨간 실크 셔츠를 올 가을 남성 제품으로 출시했습니다.

 

스페인 브랜드 로에베(LOEWE) 또한 여성인지 남성인지 구분하기조차 쉽지 않은 모델들이 남성복과 여성복의 경계가 없는 개성 있는 옷차림으로 이번 가을 컬렉션을 선보이기도 했습니다.

 

이러한 트렌드에 발맞춰 여성복 톰보이(TOMBOY)는 영국의 유명 패션 사진작가 오맷(Au Matt)과 함께 ‘젠더리스’를 주제로 한 사진전 ‘퓨어 블랭크(Pure Blank)’를 개최합니다. ‘퓨어 블랭크’는 경계가 없는 순수한 여백이라는 의미로, 성의 구분이 무의미해지는 현대적인 관점을 시사합니다.

 

톰보이는 오맷과의 사진전을 통해 국내 여성복 업계에서는 최초로 파격적인 시도를 감행했습니다. 브랜드의 베스트셀러 아이템인 여성 트렌치코트를 보이시한 느낌의 여성모델은 물론 남성모델들에게도 입혀 성의 고정관념에서 벗어난 것입니다.

 

특히 톰보이 트렌치코트 고유의 중성적이면서도 군더더기 없는 디자인의 특징을 잘 살려 남녀 구분 없이 각 모델들의 개성에만 집중할 수 있도록 했습니다.

 

톰보이 마케팅 송재훈 팀장은, “성별을 나누는 고정관념에서 벗어나, 자신만의 개성을 표현할 수 있는 옷차림을 찾는 것이 젠더리스 스타일의 포인트”라며, “톰보이의 사진전을 시작으로 국내 여성복 업계에서도 여성모델 대신 남성모델이 여성 제품을 입고 화보촬영을 하는 등의 다양한 변화가 시작되고 있다”고 말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