쁘띠바또

Home > 쁘띠바또
Home > SSG DAILY/PRESS
최상의 품질 그대로 유지하면서 전체 상품 가격 20~30% 인하
佛 프리미엄 아동복 '쁘띠 바또' 가격 인하!
 
#신세계인터내셔날



126년 전통의 프랑스 프리미엄 유아동복 쁘띠 바또가 판매 가격을 전격 인하했다.


신세계인터내셔날(대표: 차정호)이 수입∙판매하는 프랑스 대표 유아동복 쁘띠 바또(Petit Bateau)는 올해 가을겨울 시즌부터 전체 상품의 가격대를 20~30% 인하해 판매한다.


쁘띠 바또는 국내에 정식 수입되기 전부터 강남 엄마들 사이에서 인기를 끌면서 강남 아동복으로 불릴 정도로 화제를 모은 브랜드다. 1918년 세계 최초로 팬티를 발명해 지난해 100주년을 맞이했으며, 최고급 품질의 순면 내의와 스트라이프 티셔츠, 노란색 레인코트로 특히 유명하다. 


쁘띠 바또는 이번 가격 조정을 통해 편안하면서 고급스러운 소재, 엄격한 제품 관리 시스템 등 최상의 품질은 그대로 유지하면서도 국내 판매 가격을 최대 30% 인하한다. 가격 경쟁력을 높여 국내뿐만 아니라 한국을 방문하는 중국와 동남아시아 고객까지 흡수하겠다는 전략이다. 



주요 제품의 변경된 가격대는 티셔츠 4만원~9만8000원, 원피스 7만8000원~12만8000원, 바디슈트 4만5000원~8만8000원 등이다. 보다 합리적인 가격으로 새롭게 선보이는 쁘띠 바또는 이번 시즌 전통과 모던함이 어우러진 아시아 문화에서 영감을 받은 컬렉션을 판매한다. 


핑크, 그레이, 블루 등의 색상이 다채롭게 사용됐으며, 유아복은 패턴과 그래픽으로 귀여움이 강조됐다. 아동복은 브랜드의 대표 색상인 블루, 레드, 화이트에 톤 다운된 그린 색상이 추가됐으며, 타탄체크와 물방울무늬가 티셔츠와 원피스 등에 적용됐다.


신세계인터내셔날 쁘띠 바또 담당자는 “올해 봄여름 시즌에 일부 제품의 가격을 인하해서 판매했는데 고객들의 반응이 매우 좋았고 재구매율도 높게 나타났다”면서 “품질에 자신이 있기 때문에 보다 많은 사람들이 브랜드를 경험해 볼 수 있도록 가격 장벽을 낮췄다”고 말했다.


2019년 10월 7일 (월)

Home > SSG DAILY/PRESS
신세계인터내셔날, ‘스튜디오 지브리’ 협업, 어린이의 상상력 자극하는 제품 제작
쁘띠 바또, ‘스튜디오 지브리’ 컬렉션 출시
#신세계인터내셔날


애니메이션의 거장과 최고급 아동복 브랜드가 만나다!


신세계인터내셔날이 수입, 판매하는 프랑스 유아동복 브랜드 쁘띠 바또(PETIT BATEAU)가 ‘스튜디오 지브리’와 협업해 특별한 캡슐 컬렉션을 출시한다.


세계적인 애니메이션 제작사 ‘스튜디오 지브리(Studio Ghibli)’는 1985년 미야자키 하야오(Hayao Miyazaki), 다카하타 이사오(Isao Takahata) 감독에 의해 설립됐다. ‘센과 치히로의 행방불명(2001)’, ‘하울의 움직이는 성(2004)’ 등 일본 박스 오피스 1위를 차지했을 뿐 아니라 전 세계 팬들의 큰 사랑을 받은 다수의 작품으로 유명하다.


쁘띠 바또는 스튜디오 지브리와 아름다운 삽화, 최고의 품질, 환경에 대한 인식 등에 뜻을 함께 하며, 어린 시절 추억의 소중함에 대한 공감을 바탕으로 이번 특별 협업을 진행하게 됐다. 


실제로 이번 컬렉션은 만화 속 다채롭고 선명한 색상, 아기자기한 캐릭터가 적용돼 어린이들의 상상력을 자극하는 제품들로 출시된다. 


쁘띠 바또는 미야자키 하야오 감독의 네 편의 영화 ‘이웃집 토토로, 센과 치히로의 행방불명, 원령공주, 벼랑 위의 포뇨’에서 가장 상징적인 장면을 선택해 작품 별로 한 쌍의 대표 색상을 뽑아냈고, 이를 이번 컬렉션의 각 제품에 적용했다.


이번 컬렉션은 티셔츠와 원피스, 점프수트, 우비 등의 제품으로 구성되는데, 쁘띠 바또의 상징인 밀러레(milleraie) 스트라이프가 그린과 핑크, 블랙과 그린, 레드와 핑크, 블랙과 블루 등 제품마다 색다른 색상 조합으로 표현돼 특별하다.


또한 토토로, 포뇨, 수스와타리스 등 각 만화 캐릭터들이 그려진 패치를 제품에 부착해 특색 있는 재미를 불어 넣었다. 


캐릭터 직물 패치들은 의상과 별도로 제공돼 아이가 원하는 대로 배치, 조합해 자신만의 특별한 제품을 만들어볼 수 있다.


아동용은 다양한 색상의 티셔츠, 원피스, 속옷, 우비로 선보이며 유아용은 바디수트로 출시한다. 티셔츠, 우비, 속옷은 성인복으로도 출시돼 자녀와 함께 동일하거나 대비되는 색상으로 패밀리룩을 연출할 수 있다.  


쁘띠 바또와 스튜디오 지브리 협업 컬렉션은 전국 매장 및 신세계인터내셔날 공식 온라인몰 SI빌리지에서 만나볼 수 있다.

 


2018.11.19 (월)

Home > SSG DAILY/PRESS
신세계인터내셔날, 쁘띠 바또 팬티 탄생 100주년 기념 전시 개최
세계 최초의 팬티가 한국에 온다!
#신세계인터내셔날


세계 최초의 팬티가 한국에 상륙한다! 

신세계인터내셔날(대표 차정호)의 프랑스 대표 유아동복 쁘띠 바또(Petit Bateau)는 이달 4일부터 10일까지 일주일 간 신세계백화점 강남점에서 팬티 탄생 100주년을 기념하는 특별 전시회를 개최한다. 

프랑스어로 ‘작은 배’를 뜻하는 쁘띠 바또는 편안하면서 고급스러운 소재, 엄격한 제품 관리 시스템으로 사랑 받는 브랜드다. 특히 125년 전통에 걸맞은 뛰어난 품질과 어린이에게 기쁨과 자유, 진심을 전한다는 브랜드 철학을 통해 전 세계적으로 큰 인기를 얻고 있다. 

1918년 쁘띠 바또의 창업자 에티앙 발튼은 당시 발목까지 오는 긴바지형 속옷이 불편하고 비위생적이라고 판단해 다리 부분을 가위로 자른 ‘다리가 없는 팬티’를 만들었고, 이것이 팬티의 시초가 됐다.

그 후 100년 간 쁘띠 바또 팬티는 혁신적인 소재와 착용감이 편한 디자인으로 진화되면서 브랜드의 대표 아이템으로 자리잡았다. 

쁘띠 바또는 올해 팬티 탄생 100주년을 맞아 전 세계를 돌며 특별 전시회와 함께 다양한 이벤트를 진행하고 있다. 

국내에서는 이달 4일부터 10일까지 일주일 간 신세계백화점 강남점 10층 리틀신세계 팝업부스에서 전시회가 열린다. 

쁘띠 바또는 이번 전시를 위해 ‘세계 최초의 팬티’와 그 당시 사용했던 ‘재단 가위’를 프랑스에서 직접 공수해 왔다. 

전시회에서는 팬티의 역사와 100년 동안 진행해 왔던 광고 캠페인을 한 눈에 볼 수 있으며, 쁘띠 바또의 다양한 언더웨어 컬렉션도 만나볼 수 있다. 

전시 부스를 방문하는 고객을 위한 다양한 이벤트도 진행된다. 

포토월을 배경으로 사진을 찍은 뒤 #팬티100주년, #쁘띠바또, #petitbateau의 해시태그와 함께 본인의 SNS 계정에 업로드 하면 즉석에서 쁘띠 바또 토트백을 제공한다. 행사 종료 후 베스트 인증샷에 뽑힌 고객에게는 추가로 푸짐한 상품을 증정한다. 

이 외에도 전시 첫날 부스를 방문하는 모든 고객에게 타투 프린팅 서비스를 제공하며, 주말에는 쁘띠 바또 스탬프를 찍어 DIY 노트를 만드는 이벤트를 진행한다. 

행사 기간 동안 매장 방문 구매시 20% 할인 혜택이 주어진다. (일부 품목 제외)


2018.10.04 (목)


Home > SSG DAILY/PRESS
[쁘띠 바또] 유•아동 스트라이프 컬렉션 출시 및 이벤트 진행
우리 아이 여름 패션은 경쾌한 스트라이프!
신세계인터내셔날
#신세계인터내셔날


신세계인터내셔날이 수입•판매하는 프랑스 유아동복 브랜드 쁘띠 바또(PETIT BATEAU)가 올 여름 멋진 마린 룩을 완성할 수 있는 스트라이프 컬렉션을 출시한다. 


마린 룩은 바다와 연관된 요소를 활용한 패션으로 여름철에는 빼놓을 수 없는 인기 스타일이다. 마린 룩을 대표하는 스트라이프 패턴은 프랑스 선원의 복장에서 유래됐는데, 프랑스어로 ‘작은 배’를 뜻하는 쁘띠 바또는 스트라이프 패턴을 자신들의 브랜드 이름과 어울리는 대표 디자인으로 만들었다. 쁘띠 바또에서는 매 시즌 다른 색상과 디자인의 스트라이프 제품들을 만나볼 수 있다.



이번에 출시된 쁘띠 바또의 스트라이프 컬렉션은 유아동을 위한 깔끔하고 시원한 디자인과 다채로운 색상이 특징이다.

유아용은 신생아를 위한 점프수트와 아이들이 편하게 입을 수 있는 티셔츠로 출시된다. 점프수트는 블랙 앤 화이트의 조화가 깔끔한 느낌을 주며 포켓 장식이 아기자기한 멋을 더한다. 스트라이프 티셔츠는 레드, 블루, 화이트로 선보이며 전면에 마린 룩을 대표하는 돛이나 돛단배가 프린트 돼 고급스럽다.


어린이용 티셔츠는 최근 다시 주목 받고 있는 교복 스타일의 프레피 룩(Preppy Look)과 마린 룩을 결합한 스타일로 제작됐다. 쁘띠 바또의 심벌마크가 돋보이며, 레드 화이트, 블루, 옐로우, 블랙 등 다양한 색상으로 만나볼 수 있다.


쁘띠 바또는 스트라이프 컬렉션 출시를 기념해 이달 18일부터 다음달 3일까지 신세계인터내셔날 공식 온라인몰 SI빌리지에서 스트라이프 컬렉션 전 제품을 20% 할인 판매한다.


또한 SI빌리지 공식 인스타그램을 팔로우 한 뒤 스트라이프 의상을 입은 아이의 사진을 찍어 해쉬태그(#StripesinKorea #SIVILLAGE #PETITBATEAU #쁘띠바또)와 함께 본인 계정에 업로드하면 추첨을 통해 쁘띠 바또 100만원, 50만원 상품권과 할인 쿠폰 등 푸짐한 상품을 증정한다. 


김수연 쁘띠바또 브랜드 마케팅 담당자는 “스트라이프 티셔츠는 청바지나 면바지 모두에 잘 어울려 활용도가 높다”면서 “티셔츠 하나만으로도 멋진 여름 패션을 완성할 수 있어 여름철 선물용으로도 인기가 많다”고 말했다. 



2018.5.17 (목)

Home > SSG DAILY/PRESS
발레복에서 영감 받은 여성복과 아동복…원피스, 티셔츠 등 출시
쁘띠 바또, 발레리나 협업 컬렉션 출시
신세계인터내셔날
#신세계인터내셔날


발레리나가 만든 우아한 일상복이 출시된다.

 

신세계인터내셔날이 전개하는 프랑스 유아동복 브랜드 쁘띠 바또(PETIT BATEAU)가 발레리나 마리-아녜스 지요와 협업해 엄마와 딸을 위한 특별 컬렉션을 선보인다.

 

마리-아녜스 지요(Marie-Agnès Gillot)는 파리 국립 오페라 발레단의 수석 발레리나로 현재 프랑스 무용계에서 가장 주목 받는 인물이다. 그녀는 역동적인 안무가이면서 넘치는 창의력과 실험 정신으로 수많은 아티스트, 작가, 뮤지션, 감독과 다양한 프로젝트를 진행하고 있다.

 

이번 컬렉션은 마리-아녜스가 평생을 함께 한 발레복에서 영감을 받은 성인 여성복과 아동복으로 출시된다. 엄마와 딸이 함께 입을 수 있도록 성인복과 아동복의 디자인에 공통적인 패턴, 색상을 사용해 하나로 어우러지는 듯한 느낌을 줬다. 쁘띠 바또의 상징인 밀러레(milleraie) 스트라이프가 성인용 원피스와 아동용 드레스, 티셔츠, 양말 등에 동일하게 적용됐다.

 

아동복 라인은 발레리나 마리-아녜스가 자신의 어린 시절부터 엄마가 된 시기까지의 경험을 담아 제작해 더욱 의미가 크다. 유아동용 튀튀 드레스는 그녀가 9살에 처음 출연한 ‘호두까기 인형’무대에서 입었던 발레 의상에서 영감을 받아 제작됐다. 발레를 할 때 입는 스커트인 ‘튀튀’의 느낌을 담아 바디수트와 스커트가 붙은 형태로 디자인했다. 


유아용은 짧은 스커트 형태로, 어린이용은 발목까지 내려오는 긴 기장 스커트로 선보인다. 여성복은 허리 뒷부분의 주름이 멋을 더하는 롱 드레스와 스커트, 긴팔 티셔츠를 비롯해 숄더백과 페도라 등 다양한 제품들로 구성된다.  



쁘띠 바또는 이번 컬렉션 판매를 통한 모든 수익을 ‘학교에서의 10개월 그리고 오페라(Ten Months of School and Opera)’ 교육 프로그램에 기부할 예정이다. 약 25년 전 파리 국립 오페라 아카데미와 교육부가 공동 기획해 탄생한 프로그램으로 초등학생부터 고등학생까지 매년 천 여명의 교육생들을 배출하고 있다.

 

이번 컬렉션은 신세계백화점 강남점과 본점에서 성인용과 아동용 제품을 모두 만나볼 수 있으며, 그 외 전국 매장에서는 아동용 제품만 판매한다. 



2017.11.17 (금)

Home > SSG DAILY/PRESS
쁘띠 바또 X 키스 헤링
쁘띠 바또, 키스 헤링 콜라보레이션 출시
신세계인터네셔날
#신세계인터내셔날


발랄하면서도 톡톡 튀는 개성 담긴 저지 티셔츠, 바디수트 등 판매





어린이들을 위한 마음이 모여 탄생한 특별한 컬렉션을 만나보세요!


신세계인터내셔날이 전개하는 프랑스 대표 유아동복 쁘띠 바또(Petit Bateau)가 뉴욕을 대표하는 팝 아티스트 키스 헤링(Keith Haring)과의 특별한 콜라보레이션 컬렉션을 출시했습니다. 프랑스어로 ‘작은 배’를 뜻하는 쁘띠 바또는 편안하면서 고급스러운 소재, 엄격한 제품 관리 시스템으로 사랑 받는 브랜드입니다. 특히 123년 전통에 걸맞은 뛰어난 품질과 어린이에게 기쁨과 자유, 진심을 전한다는 브랜드 철학을 통해 전 세계적으로 큰 인기를 얻고 있습니다. 쁘띠 바또는 아이들을 최우선으로 생각하는 브랜드 철학과 일맥상통하는 콜라보레이션 파트너로 미국을 대표하는 팝 아티스트 키스 헤링을 선택했습니다. 키스 헤링은 지하철과 뉴욕 거리의 벽면, 클럽 등지의 벽을 캔버스 삼아 그림을 그리기 시작하면서 유명세를 떨친 화가입니다.



간결한 선과 강렬한 색채감, 재치와 유머가 넘치는 상상력으로 사랑 받고 있으며, “아이들의 미소를 보는 것 보다 나를 더 행복하게 만들어주는 것은 없다”라고 말할 만큼 어린이들에 대한 애정과 관심을 작품을 통해서 드러내고 있습니다. 쁘띠 바또는 키스 헤링의 다양한 작품들을 브랜드의 클래식한 제품에 잘 녹여냈습니다.





가장 잘 알려진 작품인 ‘빨간 하트를 든 춤추는 커플’을 비롯해 ‘라디오 맨’, ‘댄시 낸시’, ‘고양이 모자’ 등 상상력을 자극하는 캐릭터들을 티셔츠와 민소매 톱, 속옷 세트, 신생아용 바디수트 등을 통해 선보입니다. 키스 헤링의 톡톡 튀는 작품들은 쁘띠 바또의 최상급 저지 원단과 만나 특유의 고급스러움은 유지한 채 레드, 블루, 옐로우 등의 과감한 색채감으로 매일 입을 수 있는 편안한 데일리 룩에 포인트를 줬습니다.


특히 이번 컬렉션은 어린이들을 위한 제품만이 아닌 성인 남녀와 아동, 유아를 위한 다양한 제품을 선보이며 어른들의 동심도 자극할 예정이다. 대표 제품인 아동용 반팔 티셔츠는 45,000원에 출시됩니다. 쁘띠 바또와 키스 헤링의 특별한 협업 컬렉션은 신세계백화점 강남점, 신세계 본점, 신세계 센텀시티점, 갤러리아 백화점 매장에서 한정판으로 만나볼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