방한의류

Home > 방한의류
Home > SSG DAILY/PRESS
"올 겨울 패션 대세 '나야 나'"
숏패딩, 롱패딩, 플리스 ‘삼파전’
SSG닷컴, 아우터 패션 제안
 
#SSG닷컴




본격적인 겨울철을 맞아 방한의류 매출이 급증하고 있다.


27일 SSG닷컴에 따르면, 서울에 첫 한파주의보가 내려진 지난 10일부터 26일까지 패딩, 점퍼 등 겨울 외투 매출의 하루 평균 신장률은 20%에 달하는 것으로 나타났다. 두 번째 한파주의보가 발효된 19일에는 전날보다 매출이 78% 늘며 가장 높은 실적을 기록했다.


특히 올해는 길이와 스타일이 다양한 ‘숏패딩’, ‘롱패딩’, ‘플리스’ 등이 인기를 끌며 ‘삼파전’ 구도가 형성되고 있어 주목된다.


작년에 선풍적인 인기를 끌었던 롱패딩의 바통을 이어받아 올 겨울 트렌드는 짧은 기장의 숏패딩이 대세로 굳어졌다. 트렌드에 민감하고 활동성을 중시하는 소비자 사이에서 선호도가 높다. 다양한 스타일 연출이 용이하다는 것도 장점이다.


SSG닷컴은 노스페이스 ‘화이트라벨 알칸 티볼 숏패딩’을 36% 할인해 12만원대에, 내셔널지오그래픽 ‘바이슨 RDS 숏패딩’은 15% 할인된 21만 9천원에 판매하며 고객 유치에 적극 나서고 있다.


그러나 올해 겨울이 전반적으로 따뜻하지만 때때로 강추위가 올 것으로 예상되면서, 보온성과 실용성에 강점을 보이는 롱패딩의 인기도 쉽게 사그라지지 않을 것으로 보인다. 


이에 SSG닷컴은 시기와 유행보다 가성비를 중요하게 생각하는 소비자를 겨냥해 할인 마케팅을 전면에 내세웠다. SSG닷컴은 최근 뉴발란스에서 출시한 여성용 ‘리버서블 구스 롱다운’을 25만원대로 낮춘 가격에 판매에 나섰다. 김연아가 모델로 나왔던 인기 상품이지만 정상가 39만 9천원에서 36%나 할인했다. 같은 브랜드로 ‘리버서블 구스 하프다운’도 동일 할인율로 판매하고 있다. 모두 SSG닷컴에서 단독으로 실시하는 할인행사로, 올해 패션 트렌드가 짧은 기장의 숏패딩으로 기울자 ‘틈새 공략’ 마케팅에 발빠르게 나선 것이다.


이 외에도 나이키 ‘스포츠웨어 다운 파카’를 36% 할인한 23만 7천원에, ‘조던 윙스 다운 파카’는 19만 2천원에 판매한다. ‘휠라(FILA)’ 헤비 벤치 롱다운은 20% 할인한 10만 4천원에 구매할 수 있다.


한편, 올해는 귀여운 느낌을 주는 플리스가 가을부터 인기를 끌며 겨울 패션 다크호스로 떠올랐다. 플리스는 부담 없이 가볍게 걸칠 수 있어 2019 FW(가을/겨울) 시즌에 급속도로 인기를 얻은 상품이다. 


현재 SSG닷컴에서는 컬럼비아 ‘뽀글이 플리스 자켓’을 20% 할인해 8만원대에 판매 중이며 챔피온 ‘보아플리스 자켓’도 15% 할인된 17만원대에 구매할 수 있다.


명노현 SSG닷컴 트렌드상품 담당은 “올해 겨울철 패션 트렌드와 고객 구매 패턴을 고려해 다양한 상품을 준비했다”고 밝혔다.


2019년 11월 27일 (수)

Home > SSG DAILY/PRESS
13일까지 ‘거위털 벤치코트’ 50% 할인한 49,500~79,500원
데이즈, 입동 맞이 방한 의류 할인 판매
#이마트




8일 입동이 다가오면서 유통업체들이 겨울 상품 판매에 본격적으로 나서고 있다.


데이즈가 겨울 벤치코트, 경량패딩, 기모·밍크보아 상/하의 등 150억 규모의 방한 의류를 최대 50%할인 판매하는 ‘겨울 방한 의류 대전’을 오는 13일까지 펼친다.


대표 품목으로, 남성/여성/아동/유아/스포츠 ‘거위털 벤치코트’를 행사카드 결제시 50% 할인한 4만9500원~7만9500원에 판매한다. 구스 깃털 50%, 솜털 50% 충전재로 따뜻하면서도 가벼운 다운 점퍼다. (행사카드: 이마트e/삼성/KB국민/신한/현대/NH농협/우리/씨티카드. 단, KB국민BC/신한BC/NH농협BC/씨티BC 제외)


거위털 벤치코트는 충전재가 일반 점퍼보다 많이 들어간 ‘헤비 다운 점퍼’지만 저렴한 가격 덕분에 지난해 2만개 가량이 판매됐을 정도로 인기를 끌었다.


데이즈가 가성비 높은 벤치코트를 선보일 수 있는 이유는, 1년 전 사전기획을 통해 거위털 등 원재료를 대량으로 선매입하고 비수기에 공장을 가동했기 때문이다. 데이즈는 올해 판매할 다운 점퍼를 지난해 가을부터 기획해왔다. 작년 10월 기획을 시작해 거위털 등 핵심 원단을 10월 중 미리 대량으로 확보해놓은 것이다.


이렇게 미리 대량 매입한 원단을 활용해 공장 비수기에 벤치코트 제조를 주문했다. 일반적으로 패딩 제조 공장은 매년 6~8월이 성수기지만 원가 절감을 위해 데이즈는 비수기인 3~5월 중 공장을 가동할 수 있도록 한 것이다.


이와 함께 데이즈는 남성/여성/아동/유아/스포츠 분류의 벤치코트 소재 및 원단을 통합 기획하고 동일한 원단과 충전재를 활용함으로써 가격 경쟁력을 확보할 수 있었다.


한편 데이즈는 올해 패션계의 큰 축인 ‘숏’ 트렌드를 반영해 기존 벤치코트뿐만 아니라 이와 반대되는 짧은 기장감의 숏 점퍼를 새롭게 선보인다. 대표 상품으로, 남성/여성 ‘오리털/거위털 숏 점퍼’를 50% 할인해 각각 6만4500원에 판매한다.


이 밖에도 경량 패딩 등 다양한 겨울 특화 의류도 준비했다. 직장인/학생/주부 모두가 즐겨입는 ‘경량 다운점퍼’ 4종을 행사카드 결제시 최대 5만원 할인된 2만9900원에 판매한다.


 ‘남성 기모 스웨트 팬츠/맨투맨’을 각각 6천원 할인한 9,900/1만9900원에, ‘여성 밍크 보아 티셔츠/팬츠’를 각각 7천원 할인한 1만2900원에에, ‘유아동 따끈따끈 바지’를 4천원 할인한 9900원/1만5900원에, 핑크퐁 등 캐릭터가 그려진 ‘유아동 캐릭터 기모 맨투맨’을 4천원 할인한 1만5900원에 판매한다.


한편, 10월까지 따뜻했던 날씨가 지난 주부터 최저 온도가 10도 미만으로 떨어지는 등 급격히 쌀쌀해지면서 겨울 상품 매출이 호조세를 누리고 있다. 지난 10월28일부터 11월3일까지 일주일 간 ‘데이즈 남성/여성/유아 다운 의류’는 전년 동기 대비 각각 306.8%/633.7/973%, ‘데이즈 남성/여성/주니어/아동 웜웨어’는 각각 17.6%/64.6%/63.4%/34.4% 신장했다. 또한 ‘온수매트’와 ‘전기매트’ 매출 또한 각각 15.8%/18.4% 늘었으며, ‘러그’와 ‘토퍼’ 매출이 각각 38%/11.5% 증가했다.


김세민 이마트 데이즈 의류팀장은 “입동 이후 기온이 급격히 떨어질 것으로 예상돼 한겨울 의류를 저렴하게 장만할 수 있는 대대적인 행사에 돌입한다”며, “기본에 충실한 벤치코트, 경량패딩, 겨울 특화 소재를 활용한 의류 등 다양한 상품을 준비했다”고 말했다.


2019년 11월 6일 (수)