방탄소년단

Home > 방탄소년단
Home > SSG DAILY/PRESS
이마트, 방탄소년단 ‘팝락’ 피규어 18일부터 이마트 오프라인 매장에서 판매 돌입
방탄소년단 피규어 출시 “팬덤 시장 잡아라!”


“팬덤 시장을 잡아라!”


이마트가 방탄소년단을 모델로 만든 ‘팝락’ 피규어를 출시해 선보이며 ‘팬덤’시장 잡기에 나선다.


이마트는 18일 오전 10시를 시작으로 미국 팝 컬쳐 피규어의 대명사인 '펀코(Funko)'社가 제조한 '팝락(펀코 피규어의 팝 컬쳐 라인)' 방탄소년단 피규어를 멤버 1인당 각 4,000개(멤버 7인/총 2만8천 개)씩 공급받아 전격 판매에 돌입한다.


이 '펀코X방탄소년단' 피규어를 판매하는 국내 유통채널은 이마트가 유일하며, 이마트의 오프라인 매장 총 135곳에서 판매할 예정이다. 상품 가격은 피규어 1개당 1만6,800원이다.


이에 앞서 빅히트 엔터테인먼트는 지난 3월 7일 '빅히트샵(Bit Hit Shop)'을 통해 해당 상품의 예약 판매를 진행해 준비한 상품을 모두 완판하였다.


이처럼 이마트가 방탄소년단 피규어에 공을 들인 이유는 '팬덤' 시장을 잡기 위해서다.


팬덤이 소비시장의 새로운 키워드로 떠오른 가운데 유통업계 주 소비층으로 성장한 Z세대와 밀레니얼 세대가 원하는 스토리텔링 상품을 통해 고객 만족도를 높여 온라인 쇼핑에 익숙한 세대를 오프라인 매장에 끌어 들일 수 있기 때문이다.


실제, ‘팬덤소비’가 증가하면서 이마트의 피규어와 캐릭터 상품군의 매출이 지속적으로 증가하면서 이마트는 관련 상품 비중도 늘려가는 추세이다.


'일렉트로마트'의 피규어 매출은 2018년 75.8%, 2019년 1~3월 32.1%로 지속 신장하고 있으며, '몰리스펫샵'은 지난 3월초 '카카오프렌즈'의 캐릭터 반려동물용품을 출시하여 고객들에게 큰 인기를 끌기도 하였다.


한편 '펀코'는 마블, DC, 디즈니, 스타워즈, 왕좌의 게임, 해리포터, 오버워치 등 대중의 폭넓은 사랑을 받아온 영화, 드라마, 게임 캐릭터 뿐만 아니라 스포츠선수, 가수, 정치인 등 전세계적으로 가장 '핫'한 셀럽(celebrity)들을 골라 머리와 눈이 크고 귀여운 플라스틱 피규어로 표현하는 세계 1위의 피규어 전문 회사다.


펀코가 제작한 한국 가수로는 방탄소년단이 첫 사례로서 방탄소년단의 세계적 위상을 가늠케 했다. 펀코는 그 동안 비틀즈, 퀸, 메탈리카, 저스틴 비버 등 굵직한 아티스트들의 피규어를 출시해왔다.


이마트 서민호 완구 바이어는 "이번 방탄소년단 피규어를 비롯해 소비자들이 원하는 이색 상품을 다양하게 선보이기 위해 노력하고 있다”며,


“스토리 있는 상품을 지속적으로 개발하여 이마트 매장에 방문하는 고객들을 만족시킬 것”이라고 밝혔다.



2019. 04. 16 (화)

Home > SSG DAILY/PRESS
감각적인 캐릭터 전시 공간 조성
신세계면세점, 캐릭터 신세계 펼친다!
신세계면세점
#신세계면세점


신세계면세점이 1월 18일(목) 인천국제공항 제2여객터미널(T2) 개장일에 맞춰 국내 공항 면세점 최초의 캐릭터 존을 선보인다. 약 300㎡ 규모로 제 1터미널 라인프렌즈, 뽀로로 매장보다 2배 이상 넓은 공간에 인기 캐릭터가 총집합 한다.  


2017년 사드 등으로 국내 유통관광산업이 어려운 가운데에서도 국내 캐릭터 산업은 15% 신장하면서 한국 대표 문화 상품으로 자리 잡았다. 이에 신세계면세점은 국내면세점 처음으로 캐릭터존을 마련한 명동점을 시작으로 인천공항점까지 국내 캐릭터 산업을 홍보하는데 적극 동참하고 있다. 


지난 12월 인천공항 제 1터미널 서편 신세계 면세점에 라인프렌즈 최초 공항면세 매장을 오픈 하고 대형 인형 ‘메가브라운’ 포토존을 설치하여 해외 출국하는 내외국인 고객들의 시선을 사로잡는 데 큰 역할을 하고 있다.


이어 1월에 개항하는 인천 2터미널에도 단독으로 캐릭터매장을 운영하게 된 신세계는 라인프렌즈 매장에 공항면세 단독으로  ‘방탄소년단’ 캐릭터 상품을 선보일 예정이다. 지난 12월, 뉴욕 라인프렌즈 매장과 청담 분더샵 매장에서 선런칭 후 뜨거운 반응을 보였던 ‘BT21’은 스케치부터 제품 기획 등 전 과정에 방탄소년단(BTS) 멤버들이 직접 참여하여 만든 라인프렌즈의 새로운 캐릭터이다. 이번 인천공항2터미널점 오픈일인 1월 18일부터 판매된다. 


카카오프렌즈는 공항 면세점 최초 입점을 기념하여 2터미널 매장에서 담요와 안대로 구성된 포근한 여행세트를 단품대비 15% 할인가로 200개 한정 판매예정이다. 아이들의 대통령으로 큰 인기를 얻고 있는 뽀로로 매장에서는 유아/아기선물용 산양유크림 세트를 기획하여 구매선택의 폭을 넓혔다.


이 밖에도 캐릭터존 매장 오픈에 맞춰 구매금액별 사은품 증정행사도 함께 진행한다. ▲라인프렌즈 10달러 이상 구매 시 럭키드로우 랜덤 사은품 증정 (3일간) ▲카카오프렌즈 50달러 이상 구매 시 라이언 트래블 오거나이저 1개 증정 (1월 한달간) ▲뽀로로 전 구매고객 데코스티커 증정 (1,000매 한정) 


신세계면세점 관계자는 "국내와 아시아를 넘어 전세계에서 관심을 갖는 국내 대표 캐릭터 스토어로 자리잡고, 차별화된 쇼핑 경험을 제공해 나갈 것” 이라고 말했다.한편, 신세계면세점 인천공항 2터미널점은 약 4300㎡ 규모로 럭셔리 부티크부터 패션, 시계, 주얼리, 잡화까지 약 170개의 브랜드가 입점 된다. 



2018.1.18 (목)

Home > SSG DAILY/PRESS
라인프렌즈 X 방탄소년단 캐릭터, 분더샵 단독 판매
핫한 콜라보레이션, 분더샵에서 만난다
신세계백화점
#신세계백화점


K팝 아티스트 ‘방탄소년단’과 ‘라인프렌즈’, 영국 하이패션 ‘JW 앤더슨’과 ‘컨버스’의 만남. 요즘 SNS에서 가장 핫한 콜라보레이션이다. 이 협업 제품들은 분더샵 청담에서만 만날 수 있다. 전세계의 눈이 청담동으로 향하는 이유다.

 

신세계백화점이 만든 한국 최초의 편집숍이자 가장 최신의 트렌드를 선보이는 분더샵이 또 한번 국내외의 이목을 끌 것으로 보인다. 2000년 8월 청담 플래그십 스토어로 첫 선을 보인 분더샵은 알렉산더 맥퀸, 드리스반 노튼 등 주로 국내에 소개되지 않은 새로운 브랜드와 아이템들을 선보여 왔다.

 

2015년 9월 애플워치 출시 땐 분더샵이 특별 판매처로 선정되었다. 국내에서 기존 애플의 공식 리셀러 외 애플워치를 선보이는 매장은 분더샵 청담이 유일했다. 애플은 그간 공식 애플스토어 이외에 스페셜티스토어, 고급 백화점, 명품 판매점 등 글로벌 패션을 이끄는 핫플레이스를 통해 애플워치를 런칭했다. 파리의 갤러리라파예트 백화점과 콜레트, 런던의 도버스트릿마켓, 도쿄의 이세탄 백화점이 대표적이다. 분더샵 청담 역시 이 중 하나로 꼽힌 것.

 

이후 2016년부터는 브랜딩•디자인•생산까지 모두 도맡은 ‘분더샵 컬렉션’을 출시하며 브랜드 사업까지 뛰어들었다. 16년간 분더샵이 쌓아온 노하우를 바탕으로 제작한 분더샵 컬렉션은 사업 첫 해 완판에 가까운 실적을 기록했다. 분더샵은 올해 9월 글로벌 최대 패션 시장인 뉴욕에 진출했다. 바니스 뉴욕 백화점에 정식 입점해 직접 기획한 모피, 캐시미어, 향수 등 200여종의 상품을 선보였다. K팝, K드라마, K푸드 등에 이어 'K패션'과 'K라이프스타일'까지 전파한 성공 사례로 꼽혔다.

 


미국 피플지가 선정한 ‘세계 최고 인기 그룹’인 K팝 아티스트 ‘방탄소년단’도 분더샵을 주목했다. 라인프렌즈와 1년간 준비한 방탄소년단 캐릭터 ‘BT21’의 국내 출시 행사를 분더샵 청담에서 단독 진행하기로 했다. 


라인프렌즈 측은 “다양한 카테고리의 아이템과 트렌디한 라이프스타일을 접할 수 있는 곳이자 동시대 문화 조류를 대변하는 공간으로 주목 받는 분더샵 청담에서 BT21 팝업스토어를 선보이게 되어 뜻 깊다”고 말했다. 최신 유행을 접할 수 있는 공간에서 방탄소년단 캐릭터를 가장 먼저 선보인다는 것이다. 방탄소년단이 1년간 스케치와 디자인 등 제작과정에 참여한 이 콜라보레이션은 단순한 캐릭터 상품 생산으로 넘어 의류 브랜드까지 선보일 예정이다. 8종류의 캐릭터인 BTS21의 소셜미디어(SNS) 팔로어 수는 250만명을 넘었다. 인형, 의류, 쿠션, 엽서세트 등 관련 제품은 16일부터 판매하고 있다. 국내에서 분더샵 청담, 해외에선 뉴욕 라인프렌즈 매장에서 구매 가능하다. 

 

분더샵은 그동안 다양한 콜라보레이션 제품으로 화제를 모았다. 반스, F.A.M.T 등 스트릿 브랜드와 여러가지 협업 상품들을 단독으로 판매했으며, 행사가 있을 때마다 오픈 전날부터 텐트를 치고 밤을 새는 진풍경이 연출했다. 유니클로와 만나 인기를 끌었던 영국의 하이패션 브랜드인 JW 앤더슨은 이번에 컨버스와 콜라보레이션 상품을 내놨다. 분더샵 청담의 스니커즈 전문관인 ‘케이스스터디’에서 15일부터 단독으로 판매하는 이번 제품은 컨버스의 오리지널 디자인에 반짝이는 장식을 넣어 팝아트적인 감각을 살렸다. 

 


올해 2월 런칭한 스니커즈 전문관인 케이스스터디는 젊은 세대를 분더샵으로 끌어오는 역할을 맡고 있다. 배트멍, 알렉산더맥퀸, 메종마르지엘라 등 프리미엄 럭셔리 브랜드부터 나이키, 뉴밸런스, 반스, 퓨마 등 핫한 스트릿 제품까지 한 곳에서 만나볼 수 있어 오픈 전부터 주목을 받았다. 분더샵만의 세련된 취향으로 다양한 팝업 스토어와 단독 판매 등 다양한 이벤트를 선보여 패션계의 주목을 받고 있다. 무엇보다 유행에 민감한 젊은 세대들의 관심이 뜨거웠다. 

 

실제로 분더샵은 청담점 1층에 지난 2월 케이스스터디가 오픈한 이후 20~30 고객이 크게 늘었다. 1년 전 6.0%였던 20대 고객은 5.8%포인트 늘어난 11.8%를 기록했고, 30대 고객은 35.2%에서 38.8%로 늘었다. 20대 매출액은 같은 기간 1.5배나 증가했다. 기존 분더샵 고객들이 40~50대가 주류였던 반면, 케이스스터디가 오픈한 이후 젊은 세대를 끌어들이기 시작한 것이다. 다양한 스트릿 브랜드들이 분더샵의 문턱을 낮추고 있다는 평가다.

 

신세계 상품본부 손문국 부사장은 “트렌드를 선도하는 분더샵에서 또 한번 협업 제품을 통해 대중과 만난다”면서 “앞으로도 분더샵만의 모던하고 혁신적인 이벤트들을 계속 선보일 것”이라고 말했다.



2017.12.19 (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