바리스타잡페어

Home > 바리스타잡페어
Home > SSG DAILY/PRESS
스타벅스, 제주 식물 보호 기금 5천만원 전달 및 올레길 꽃밭 조성 봉사활동 전개
스타벅스
제주올레와 들꽃 가득 올레길 만들다!




㈜스타벅스커피 코리아(대표이사 이석구)가 제주의 환경과 관광자원 보호를 위한 기금 5천만원을 (사)제주올레(이사장 서명숙)에 전달하고, 제주 지역에서 근무하는 스타벅스 파트너(임직원)들과 함께 올레길 꽃밭 조성 봉사활동을 11월 1일 전개했다.

이날 진행된 봉사활동에는 제주지역 스타벅스 파트너 및 제주올레 직원, 제주올레를 사랑하는 올레꾼, 효돈마을 및 하효어촌 주민 등 총 100여 명의 봉사자들이 참석해 서귀포 해안길을 따라 멸종위기의 들꽃과 들풀을 심어 꽃밭을 조성했다.

스타벅스가 제주올레에 전달한 환경자원 보호 기금 5천만원은 스타벅스가 제주지역에서만 특별히 선보이고 있는 제주 특화 음료 수익금 중 일부로 조성됐다. 이 기금은 제주의 풍부한 식물 자원을 소개하는 가이드북을 제작하고 올레길 생태환경 보호를 위해 쓰인다. 

스타벅스와 제주올레가 함께 제작하는 ‘올레길에서 자주 만나는 들풀, 들꽃(제주 올레 식물 가이드북)’은 올레를 걸으며 여행할 때 만나볼 수 있는 다양한 들꽃과 들풀의 삽화와 함께 각각의 특징, 서식지 분포 등을 자세하게 소개한다. 제주 올레 식물 가이드북은 도내 18개 스타벅스 매장과 제주올레 공식 안내소 및 제주올레 족은 안내소에서 11월 중순부터 제공될 예정이다.


스타벅스는 2008년 제주올레와 첫 인연을 맺은 이래, 올레길 정화 봉사활동을 지속해왔다. 


또한 2014년에는 ‘제주올레 걷기축제’에 참여하여 환경을 위한 텀블러 사용 캠페인을 전개하고 2015년에는 ‘올레 청년 캠프’를 후원하는 등 환경 기금 지원과 함께 도내 환경보호 활동을 꾸준히 펼쳐왔다.

아울러, 스타벅스는 커피박을 재활용해 만든 친환경 커피 퇴비를 제주 농가와 제주올레에 전달하는 등 제주 농가와 친환경 상생 방안도 모색하고 있다. 

스타벅스 이석구 대표이사는 “제주의 지역적 특색을 살린 제품 개발로 고객에게 특별한 경험을 제공하는 동시에, 천혜의 자연환경을 보호하고 지역과 동반 성장할 수 있는 다양한 활동을 전개하며 앞으로도 제주 지역사회에서 인정받는 스타벅스가 되기 위해 더욱 노력하겠다”고 밝혔다. 

제주올레 서명숙 이사장은 “제주 지역 전 매장에 종이빨대를 도입하는 등 친환경 경영에 앞장서는 스타벅스가 올레의 환경 자원 보호를 위한 뜻깊은 활동에 동참해주셔서 감사하게 생각한다. 함께해주신 하효어촌계와 효돈동에게 감사드리며, 스타벅스를 비롯해 제주올레를 사랑하는 모든 분들과 함께 제주의 자연환경을 더욱 아름답게 가꿔나가겠다”고 소감을 전했다. 

한편, 스타벅스는 지난 2016년부터 제주 특산품을 주원료로 한 음료 및 푸드 개발 및 사회적 기업과 협업을 통해 지역 농산물을 활용한 상품 개발을 지속해오고 있다. 

뿐만 아니라, 스타벅스는 지난 4월 취업을 앞둔 제주도 특성화고 학생 약 450명을 대상으로 제주 지역 청소년들의 취업역량 강화를 위한 ‘바리스타 잡 페어’를 진행했으며, 직원들이 직접 취업교육에 나서는 재능기부 활동을 전개한 바 있다.


2018.11.02 (금)


Home > SSG DAILY/PRESS
제주 지역 특성화고 학생 대상 청소년 진로설계
스타벅스, 바리스타 잡 페어 개최
스타벅스커피코리아
#스타벅스커피코리아


㈜스타벅스커피 코리아(대표이사 이석구)가 교육기부 국제 NGO인 JA (Junior Achievement) 및 제주특별자치도교육청과 함께 4월 24일 제주고등학교에서 청소년 취업역량 강화 및 바리스타 취업 연계를 위한 ‘2018 바리스타 잡 페어’를 개최했다. 

 

이날 행사에는 제주도내 10개 특성화고에서 모집한 450여명의 학생들이 참여해 성황리에 진행됐다. 

 

‘2018 바리스타 잡 페어’는 자기소개서와 이력서 1:1 첨삭지도, 면접 기술 향상을 위한 스피치 교육과 이미지 메이킹 강의, 바리스타와 관계된 다양한 직무 소개, 이력서 사진 촬영 등 실제 구직 활동에 도움을 줄 수 있는 강의와 체험 프로그램으로 구성됐다. 

 

이를 위해, 제주지역 점장 및 지역매니저, 교육담당자와 인사담당자 등 30여명의 스타벅스 파트너들이 학생들의 멘토로 나서 재능기부 봉사활동을 펼쳤다.

 


특히, 스타벅스 바리스타를 직접 채용하는 점장과 지역매니저가 이력서 작성 지도 선생님으로 참여하는 한편, 스타벅스 직원 교육 담당자들이 스피치 교육과 이미지 메이킹 강의를 진행하고, 형식에 구애 받지 않고 자유롭게 스타벅스 매장 관리자들과 대화하며 직무를 알아가는 시간도 마련해 학생들의 많은 관심을 받았다. 

 

이와 더불어, 특성화고 교사들을 대상으로 스타벅스 채용 프로세스를 안내하는 교사설명회를 진행해 바리스타 직군에 대한 이해를 돕고 파트너 학사학위 지원 프로그램과 같은 복리후생 제도에 대한 정보를 공유하는 자리도 마련했다. 

 

이날 행사를 응원하기 위해 제주고에 방문한 제주특별자치도교육청 미래인재교육과 윤태건 과장은 “제주의 미래인 청소년들이 취업 역량을 강화하고 다양한 직무 경험을 공유할 수 있는 의미 있는 시간이 마련되어 기쁘게 생각한다. 이번 기회를 통해 학생들이 꿈꾸는 미래에 한 발짝 더 가까이 다가가는 기회가 되길 기원한다”고 전했다.

 

제주지역 매장을 총괄하고 있는 스타벅스 강동훈 전략운영팀장은 “스타벅스는 2012년 제주도 첫 매장을 오픈한 이래, 청년층 일자리 제공에 많은 관심과 노력을 쏟고 있다. 이번 잡 페어 역시 이러한 노력의 일환이며, 제주지역의 훌륭한 인재들과 앞으로 더 많은 인연을 맺기를 희망한다”며 소감을 밝혔다. 

 

한편, 이번 ‘2018 바리스타 잡 페어’를 시작으로 스타벅스는 올해 5월부터 11월까지 제주를 비롯한 서울, 부산, 대구 등 전국 주요 도시 소재의 특성화 고등학교의 신청을 받아 스타벅스 임직원들이 멘토로 나서서 학생들의 사회 진출을 돕는 진로 설계와 교육을 진행할 예정이다.

 

스타벅스가 JA와 함께 진행하고 있는 청소년 진로교육 프로그램은 올해로 4년차를 맞이하고 있으며, 이를 위해 올해에도 5만불의 스타벅스 재단 기금을 JA 코리아에 전달한다. 

 

2015년부터 2017년까지 3년 동안 교육 연수 과정을 마친 스타벅스 임직원들이 총 53개 학교 1만명의 학생들을 대상으로 현장의 경험을 공유하며 학생들의 취업 멘토로서 활동했다. 

 

특히, 프로그램을 수료한 학생들이 스타벅스 채용에 지원해 현재까지 45명이 바리스타로 선발되며 진로교육이 실제 취업으로 연결되는 긍정적인 사례를 만들어 가고 있다.

 

JA(Junior Achievement)는 1919년 미국에서 설립되어 UN 경제사회이사회로부터 특정분야 협의지위를 받은 단체이다. 매년 전세계에서 120여개국에서 40만여명의 JA 자원봉사자들이 1천만명 이상의 학생들에게 무료로 시장경제와 직업을 교육하는 재능기부 활동에 참여하고 있다. 스타벅스는 한국과 미국, 홍콩에서 JA와 함께 활동을 전개하고 있다.



2018.4.25 (수)