바디크림

Home > 바디크림
Home > SSG DAILY/PRESS
산타 마리아 노벨라, 스타필드 코엑스몰에 한국 대표하는 플래그십 스토어 오픈
‘코리아 시그니처 스토어’로 운영
 
#신세계인터내셔날


400년 전통의 이탈리아 라이프스타일 브랜드 산타 마리아 노벨라(Santa Maria Novella)가 지난달 29일 스타필드 코엑스몰에 브랜드를 대표하는 플래그십 스토어를 오픈했다. 


최신 뷰티 트렌드에 민감하고 젊은 유동인구가 많은 코엑스몰 지하 1층 별마당 도서관 앞에 59.5㎡(17.7평) 규모로 자리잡은 이번 매장은 전국 산타 마리아 노벨라의 24개 매장을 대표하는 ‘코리아 시그니처 스토어’로 운영된다. 


산타 마리아 노벨라 코엑스몰 매장에서는 브랜드의 진면목을 느낄 수 있는 다양한 요소들을 곳곳에서 찾아볼 수 있다. 


환한 조명과 밝은 분위기로 주변 이목을 집중시키고 있는 이번 매장은 아이보리와 화이트, 골드를 사용한 고급스러우면서도 깔끔한 인테리어를 적용해 군더더기 없는 브랜드의 제품 패키지와 함께 잘 어우러지며 제품들을 돋보이게 한다. 


또한 매장을 들어서는 순간 코끝을 맴도는 세련된 향기와 유행을 초월한 듯한 클래식한 디자인의 제품들은 과거와 현대를 이어주는 브랜드의 정체성을 잘 드러내고 있다. 


특히 이번 매장에는 제품을 직접 시향해 보거나 체험해 볼 수 있는 제품별 공간을 따로 마련해 매장을 방문하는 고객들은 누구나 자유롭게 산타 마리아 노벨라의 제품들을 테스트해볼 수 있도록 했다. 


산타 마리아 노벨라 코엑스몰점에서는 브랜드를 대표하는 20여 종의 향수 아쿠아 디 콜로니아부터 여배우 수분 크림으로 유명한 크레마 이드랄리아, 고급 원료를 19세기 방식 그대로 수가공 제조해 만든 비누 사포네 벨루티나 등 전세계 베스트셀러들 제품들을 모두 만나볼 수 있다.


또한 브랜드의 신제품 타바코 토스카노 바디 용품들도 경험해볼 수 있다. 


알싸한 향에 부드러운 화이트 머스크를 더해 중성적인 느낌을 발산하는 타바코 토스카노는 바뇨쉬우마(바디 워시)와 크레마 플루이다(바디 크림) 두 가지로 선보인다. 


이 외에도 최고급 천연 원료와 전통적 수공예 제조법을 계승해 제작된 스킨케어, 향수, 방향제, 베이비케어, 헤어케어, 반려동물을 위한 그루밍 용품까지 다양한 제품들을 함께 판매한다. 


신세계인터내셔날 산타 마리아 노벨라 담당자는 “이번 매장은 국내 산타 마리아 노벨라를 대표하는 플래그십 스토어로서 브랜드만의 차별화된 서비스와 경험을 제공할 것”이라고 말했다. 



2019.04.05 (금)

Home > SSG DAILY/PRESS
산타 마리아 노벨라, 프리지아 향의 바뇨쉬우마(바디워시) & 크레마 플루이다(바디크림) 출시
‘프리지아’ 향을 그대로 담은 바디워시 & 바디크림 출시
#신세계인터내셔날


400년 전통의 이탈리아 라이프스타일 브랜드 산타 마리아 노벨라(Santa Maria Novella)는 브랜드의 베스트셀러 향수인 ‘아쿠아 디 콜로니아 - 프리지아’의 향기를 그대로 담은 바디워시와 바디크림을 출시한다. 


새롭게 선보이는 바디워시 ‘바뇨쉬우마 프리지아’와 바디크림 ‘크레마 플루이다 프리지아’는 갓 세탁한 듯한 포근하고 은은한 비누 잔향이 매력적인 제품이다. 


프리지아 향수의 파우더리한 꽃 향기를 그대로 바디제품에 담아 평소 향수 사용이 부담스러웠던 고객들도 좀 더 쉽고 간편하게 프리지아 향을 느낄 수 있다.  


산타 마리아 노벨라는 자연에서 얻은 최상급의 천연원료를 사용하는 브랜드로 잘 알려져 있다. 이번에 출시하는 바디워시와 바디크림 또한 순한 자연 성분을 사용해 민감성 피부도 부담 없이 사용할 수 있는 것이 특징이다. 


바디워시 ‘바뇨쉬우마 프리지아’는 자연 유래 계면활성제를 사용해 피부에 자극을 최소화하면서도 뛰어난 세정력을 자랑한다. 


또한 액체 녹말의 일종인 수소화 녹말 가루 성분이 함유되어 있어 피부를 보호해주는 것은 물론 부드러운 수분막을 형성해 보습력을 높였다. 


바디워시와 함께 선보이는 바디크림 ‘크레마 플루이다 프리지아’는 함께 사용했을 때 보습효과와 향 지속력이 배가되는 제품이다. 산뜻한 제형으로 발림성이 좋아 건조한 부위에 가볍게 사용할 수 있다. 


가격은 바뇨쉬우마 프리지아 55,000원, 크레마 플루이다 프리지아 108,000원이다. 


신세계인터내셔날 산타 마리아 노벨라 브랜드 담당자는 “프리지아 향수는 국내에 마니아층이 형성되어 있을 만큼 인기가 높아 동일한 향기의 바디 제품들을 찾는 분들이 많았을 만큼 소비자 반응이 뜨거운 제품이다”면서, 


“향수와 함께 사용하면 하루 종일 은은한 향을 지속시킬 수 있을 것”이라고 말했다. 



2018.10.24 (수)

Home > SSG DAILY/PRESS
끈적임 없이 상쾌하고 촉촉하게
산타 마리아 노벨라, 바디제품 2종 출시
신세계인터네셔날
#신세계인터내셔날
#산타마리아노벨라


즉각적인 수분공급과 리프레시 가능한 바디크림 ‘라떼 뻬르 일 꼬르뽀’





400년 전통의 이탈리아 뷰티 브랜드 산타 마리아 노벨라(Santa Maria Novella)에서 무더운 여름을 맞아 끈적임 없이 사용할 수 있는 상쾌한 바디제품 2종을 출시합니다. 산타 마리아 노벨라가 새롭게 선보이는 바디제품은 즉각적인 수분공급이 가능한 바디로션과 가벼운 느낌의 고농축 바디오일로 구성되어 있습니다.


촉촉함이 가득한 바디로션 라떼 뻬르 일 꼬르뽀(Latte Per Il Corpo)는 싱그러운 로즈 가데니아 꽃향이 바르는 즉시 상쾌함을 느끼게 해주는 제품입니다. 가벼운 질감으로 끈적임이나 밀림 없이 촉촉함만을 남겨주어 여름철 사용하기에 안성맞춤이며, 리프레시 효과까지 느낄 수 있습니다. 특히 풍부한 코코아 버터와 아보카도 오일 성분이 함유되어 있어 건조한 몸 피부에 영양과 수분을 공급하며, 거칠어진 피부를 촉촉하게 가꾸어줍니다.


산타 마리아 노벨라는 바디로션만으로 해결되지 않는 건조한 피부를 위한 바디 오일도 함께 출시합니다. 블루 오일이라고도 불리는 올리오 코스메티코(Olio Cosmetico)는 스위트 아몬드 오일, 비타민 F, 카모마일 추출물이 함유되어 있어 피부의 균형을 잡아주는 동시에 충분한 영양을 공급하는 제품입니다. 다른 오일 제품들과는 다르게 끈적임 없이 바르는 즉시 몸에 빠르게 흡수되어 덥고 습한 여름철에도 가볍게 사용하기 좋으며, 건조하고 푸석한 피부를 매끄럽고 탄력 있게 가꾸어 주는 것이 특징입니다.


산타 마리아 노벨라 담당자는 “여름철은 덥고 끈적인다는 이유로 몸 피부관리에 소홀해지는 경우가 대부분인데, 오히려 강한 자외선과 잦은 노출로 인해 더욱 건조해지기 쉬운 만큼 가볍고 수분감이 좋은 제품을 사용하는 것이 좋다”라고 조언했습니다. 끈적임 없이 상쾌하고 촉촉함만을 남겨주는 산타 마리아 노벨라의 바디로션 라떼 뼤르 일 꼬르뽀와 바디오일 올리오 코스메티코는 전국 산타 마리아 노벨라 매장에서 만나볼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