물류센터

Home > 물류센터
Home > SSG DAILY/PRESS
이마트, 국내 최대 온라인전용물류센터 소개 동영상 공개
시스루 마케팅으로 신뢰를 쓱!
이마트


#이마트



이마트가 ‘이마트몰 당일 배송’ 일명‘쓱(SSG) 배송’의 전 과정을 공개하고 고객 신뢰 쌓기에 나선다.


6일, 이마트는 이마트몰 온라인 전용 물류센터 직원들이 직접 물류센터를 소개하는 ‘NE.O인이 말하는 이마트 NE.O 이야기’ 동영상 콘텐츠를 이마트몰과 유튜브, 페이스북 등 SNS 상에 공개했다고 밝혔다.


‘NE.O’(네오)란 ‘NExt generation Online Store (차세대 온라인 점포)’의 약자로, 온라인시장의 다음 세대를 이끌겠다는 의미를 담고 있으며, 이마트몰 온라인 전용 물류센터를 일컫는다.


이 동영상은 지난해 2월 이마트가 김포에 오픈한 국내 최대 규모의 온라인 전용 물류센터인 ‘NE.O 002’의 물류 체계 핵심 과정을 담고 있다.


이마트는 고객이 이마트몰에서 주문한 상품이 어떤 과정을 거쳐 ‘당일 배송’되는지 보여주는 ‘시스루(See-through) 마케팅’을 통해, 소비자들과 직접 소통하고 이마트몰에 대한 고객 신뢰도를 높여 나갈 계획이다. 시스루’는 ‘속이 비친다’는 뜻으로 상품 및 서비스에 대한 고객 신뢰가 중요해지면서 제품의 생산 과정, 환경 등을 소비자에게 공개하는 방식을 일컫는다. 업계는 이런 추세에 맞춰 소비자의 눈으로 직접 확인시켜 불안감을 해소할 수 있는 공장 견학, 소비자 체험, 오픈 키친 등의 프로그램을 활발히 선보이고 있다.





이번에 선보인 콘텐츠는 5분46초 분량의 동영상으로 NE.O 002(김포 온라인전용물류센터)에서 직원들이 상품을 골라 고객 배송 바구니에 담는 과정은 물론, 자동화 시스템이 고객 배송 바구니를 검수하고 분류하는 모습을 포함하고 있다. 이마트가 온라인 전용 물류센터의 상품 픽업부터 포장, 검수, 배송 전 과정을 일반에 공개한 것은 처음이다.


특히, 2014년 이마트가 용인에 오픈한 국내 최초 온라인 전용 물류센터인 NE.O 001의 모습은 미디어를 통해 소개된 적이 있으나, 작년 2월 오픈한 연면적 43,596㎡에 달하는 국내 최대 규모의 NE.O 002(김포 물류센터) 내부는 공개된 적이 없었다.


현재, NE.O 001(용인물류센터)과 NE.O 002(김포물류센터)는 전체 이마트몰 배송 물량의 50% 이상을 처리하고 있는 ‘쓱 배송(당일 배송)’의 주요 시설이다. 동영상에는 기계가 배송 바구니의 무게와 부피를 측정해서 상품 픽업 오류를 방지하고, 직원들이 상품이 손상되지 않도록 완충재로 포장하는 것은 물론, 신선식품과 냉동식품을 관리하는 콜드체인 시스템, 배송 전 검수 체계 등 이마트몰의 다양한 핵심 물류 역량이 담겨 있다. 이와 같은 물류 인프라의 우수성을 바탕으로, 이마트몰은 작년 4분기 전년 동기 대비 총 매출이 32.5% 신장했으며, 2016년 전체로도 총 매출이 26.6% 늘어나 공시기준 연간 8,386억원의 매출을 달성해 올해는 1조원을 넘어설 전망이다.


이마트는 이마트몰이 최근 2년 연속 25% 이상의 높은 성장세를 유지하는 원동력으로 ‘3시 이전에 주문하면 ‘당일 배송’해주는 ‘쓱 배송’을 꼽았다.


또, 이마트가 갖고 있는 국내 최대 규모의 신선식품 바잉 파워를 통해 합리적인 가격으로 질 좋은 상품을 공급하는 시스템이 이마트몰에서도 그대로 이어져,  장보기몰로서 경쟁 온라인 쇼핑몰과 차별화에 성공하고 있는 것으로 분석했다. 한편, 이마트는 ‘NE.O인이 말하는 이마트 NE.O 이야기’ 콘텐츠 공개를 기념하여, 이마트몰에서 2월6일(월)부터 12일(일)까지 일주일 간 ‘신선 번개장터’를 열고 일별로 20품목씩 140개 상품을 최대 30% 싸게 판매한다.


6일 월요일 횡성한우등심 1+등급 30% 할인을 비롯해서, 화요일 제주 흙당근 20%, 수요일 청포도 20%, 목요일 제주 양배추 20% 등 요일 별로 20개 품목의 신선식품을 할인 판매해 물가 잡기에 나선다.


또, 이마트몰 홈페이지에서 2월12일까지 ‘NE.O인이 말하는 이마트 NE.O 이야기’ 동영상을 본인의 SNS 상에 공유하는 고객에게 추첨을 통해 신세계상품권, 공기청정기, S머니 등을 지급한다.


김예철 이마트몰 상무는 ”고객에게 온라인에서 구매한 상품이 어떤 과정을 거쳐 집까지 배송되는지 공개함으로써, 장보기몰의 강점을 갖고 있는 이마트몰의 차별화 포인트를 체험하고 신뢰할 수 있는 계기가 될 것으로 보인다.”고 말했으며, “향후에도 고객과 직접 소통할 수 있는 채널을 다양하게 개발해서, 고객과의 커뮤니케이션을 적극적으로 확대해나갈 방침”이라고 밝혔다.

Home > SSG DAILY/PRESS
이마트몰, 혁신을 통해 온라인 최강자 도약 도전
온라인 기업 마인드로 재무장!
이마트


#SSG.COM
#이마트몰

오프라인 1등 마인드 벗어나 온라인 기업 마인드로 재무장





이마트가 오프라인 뿐만 아니라 온라인몰에서도 ‘리딩 컴퍼니’로 거듭나기 위해 혁신에 나섭니다.

 

이마트는 온라인 전용센터 명칭을 ‘NExt generation Online Store (차세대 온라인 점포)’의 줄임말인 NE.O로 변경하고 혁신의 첫 걸음을 시작합니다.

 

이에 따라, 기존 온라인 전용 물류센터 보정점은 ‘NE.O 001’로, 김포점은 ‘NE.O 002’로 명칭이 변경됩니다.

 

이는 “이마트몰을 진정한 온라인 강자로 육성하기 위해서는 오프라인 기업의 마인드를 벗어나, 온라인 기업의 마인드로 지원을 아끼지 말아야 한다”는 이마트 이갑수 대표의 평소 생각과 같은 맥락입니다.

 

이에 따라 이마트는 상품과 가격, 배송 전 분야에 걸쳐 온라인 마인드로 재무장, 새로운 온라인 시장의 주도적인 역할을 해나가기 위한 작업을 진행한다는 방침입니다.

 



상품, 가격, 배송 등 전 부문에 걸친 혁신, ‘온라인 최강자’ 도약



상품 면에서는 피코크, 노브랜드 등 이마트만이 할 수 있는 다양한 상품 콘텐츠를 개발하는 한편, 오프라인 이마트에는 없는 이마트몰만의 상품도 지속적으로 개발해 나가기로 했습니다.

 

가격 역시 최근 선언한 ‘가격의 끝’ 상품들을 통해 오프라인은 물론, 온라인몰과 소셜 커머스와 비교해서도 경쟁 우위를 강화해 가격 주도권을 가져갈 방침입니다.

 

배송은 ‘NE.O’를 중심으로 당일배송, 일명 ‘쓱(SSG) 배송’을 더욱 강화할 계획입니다.

 

‘쓱’ 배송이란 이마트몰에서 3시 이전에 주문할 경우 당일에 배송하는 것은 물론, 주문한 상품을 고객이 원하는 날짜, 원하는 시간에 배송해 주는 서비스로 상품 주문 시 배송 날짜는 물론 시간까지 고객이 선택할 수 있는 서비스입니다.

 

특히, 지난 달 23일, ‘NE.O 002’가 본격적인 가동에 들어가면서 배송 서비스는 한층 더 업그레이드 되었습니다.

 

‘NE.O 002’는 일 최대 2만 건까지 배송할 수 있는 시설을 갖췄으며, 운영 상품도 5만 여개로, 기존 ‘NE.O 001’보다 배송 능력은 두 배, 상품 수는 2.5배 많습니다.

 

이를 통해 ‘NE.O 002’가 담당하게 될 수도권 서부 지역은 점포별 운영상품이나 재고에 따른 지역별 편차가 없어지고, 특히 일렉트로마트와 더라이프 등 전문점 상품도 운영이 가능해져 온라인 쇼핑 환경이 크게 개선될 전망입니다.

 

이마트는 오는 2020년까지 서울/수도권 지역에 ‘NE.O’를 6개까지 늘려 현재 55% 수준인 당일 배송을 100%까지 끌어올릴 계획입니다.

 


 

올해 매출 1조, 2023년까지 5조 달성, 신성장 동력 역할 담당



이를 바탕으로 이마트는 30% 이상 매출을 끌어 올려 올해 연 매출 1조원을 달성, ‘온라인 기업으로의 혁신 원년’을 삼는다는 방침입니다.

 

또, ‘NE.O’ 신설 등 과감한 투자를 이어가는 가운데에서도 효율을 극대화 해, 이르면 내년부터 본격적인 이익을 내기 시작해 신세계 그룹 전체의 ‘신성장 동력’으로서의 역할도 담당할 계획입니다.

 

이갑수 대표는 “온라인 기업으로의 혁신을 통해 오는 2023년까지 매출 5조원을 달성, 이마트 전체 매출의 약 20%를 담당하는 명실 상부한 국내 최고의 온라인몰로 성장할 것”이라고 말했습니다.

 

한편, 이마트는 10일부터 ‘가격의 끝’ 네 번째 상품으로 커피믹스를 선정하고, 매출 1위 품목인 맥심 모카골드 커피믹스 250입을 23,500원에 선보이기로 했습니다.


Home > SSG DAILY/PRESS
이마트發 가격전쟁 제 2탄
이번엔 분유 ‘가격의 끝’ 본다
이마트
#이마트


23일부터 분유업계 주요 4개社 1위 브랜드 상품 최저가 판매키로





이마트가 기저귀에 이어 유통 全 채널 최저가 선언 두 번째 상품으로 분유를 선정, 당초 계획보다 이틀 앞당긴 23일(화)부터 판매한다고 밝혔습니다. 이마트가 이번에 선정한 상품은 총 15개 상품으로, 남양, 매일, 일동, 롯데푸드 등 국내 분유업계 주요 4개사의 1위 브랜드만을 엄선해 기존 판매가 대비 최대 35% 가량 가격을 낮췄습니다. 이 가격은 대형마트 업계 대비 최대 39%, 온라인몰과 소셜 커머스 대비 최대 35% 저렴한 수준입니다.


이마트는 분유 특성상, 한편 선택하면 바꾸기가 쉽지 않다는 점을 고려, 이번에 선정된 상품들은 1단계부터 4단계까지 사실상 전 단계를 모두 최저가로 판매키로 했다고 덧붙였습니다. 특히, 이들 상품이 기존 이마트 분유 매출에서 차지하는 비중은 지난해 기준으로 약 51%로, 이는 이번 유통 全 채널 최저가의 진정성을 단적으로 보여주는 것으로 이마트는 평가했습니다.


이마트는 22일(월)까지의 온/오프라인 대표 유통업체 가격 조사를 통해 이번 분유 가격을 정했으며, 기저귀와 마찬가지로 일별 가격 조사를 통해 주 단위 최저가격을 유지한다는 계획입니다. 또, 이번 분유 역시 ‘품절 제로 보상제’ 상품으로 지정해, 한정된 물량에 대한 일시적인 최저가격 경쟁이 아닌 소비자가 언제든지 업계 최저가로 구입할 수 있는 쇼핑 환경을 만들겠다는 본연의 취지를 이어갈 방침입니다.



이마트 분유 매출 50% 차지, 유통 全 채널 최저가 진정성 입증


이마트가 분유를 최저가 선언 두번째 상품으로 선정한 이유는, 분유가 이마트 내에서도 온라인 구입 수요가 급속도로 증가하고 있는 품목으로 기저귀와 함께 온라인 업체들의 핵심 전략 상품이기 때문입니다. 실제, 지난해 분유 매출은 오프라인 매장에서는 27.9%가 감소한 반면, 이마트몰에서는 12.1% 신장했습니다.


이마트는 이번 분유 유통 全 채널 최저가 선언을 통해 오프라인 경쟁력을 회복하는 것은 물론, 이마트몰 경쟁력도 한층 더 높이는 1석 2조의 효과를 얻을 수 있을 것으로 내다봤습니다. 이마트는 이번 유통 全 채널 최저가 선언을 통해 오프라인 뿐만이 아니라 온라인 에서도 가격 경쟁력을 확고히 하는 것과 동시에, 배송에서도 압도적인 경쟁 우위를 확보해 갈 방침입니다.



23일, 김포 온라인전용물류센터 본격 가동, 배송경쟁력도 압도할 것


이를 위해 이마트는 23일(화)부터 두 번째 온라인 전용 물류센터인 ‘김포센터’의 본격 가동에 들어간다고 밝혔습니다. 서울과 수도권 서부지역을 담당하게 될 ‘이마트 김포 온라인 전용 물류센터’는 총 5만 여개의 상품을 취급하며, 일 최대 2만 건의 배송 물량을 처리할 수 있습니다. 김포센터가 본격 가동에 들어감에 따라, 이마트몰 배송의 최대 강점인 당일배송,이른바 ‘쓱(SSG)배송’도 대폭 강화돼 배송 경쟁력도 크게 높아질 것으로 기대됩니다.


이마트는 현재 46% 수준인 당일 배송 비중이 김포센터 오픈으로 55%까지 높아질 것으로 추산하고 있으며, 수도권으로만 한정하면, 약 49%에서 61%까지 당일 배송 비중이 확대되 배송 경쟁력 강화에 큰 보탬이 될 것으로 보고 있습니다.



‘가격의 끝’ 기저귀, 유통업계 지난주 최저가격 적용해 가격 낮춰


한편, 이마트는 분유가 조기에 선보이게 됨에 따라 부득이하게 기저귀 가격도 이틀 앞서 조정키로 했다며, 차주부터는 매주 목요일 가격을 조정한다는 방침입니다. 하기스 매직팬티는 대형(92P)과 특대형(76P)이 각각 28,300원, 29,200원으로, 마미포코 역시 대형(72P)과 특대형(54P)이 각각 18,400원, 17,100원으로 조정됩니다.


장영진 이마트 마케팅담당 상무는 “유통 全 채널 최저가 선언 첫 상품인 기저귀에대한 소비자 반응이 예상보다 더욱 커 두 번째 상품을 예정보다 이틀 앞당겨 선보이게 됐다”며, “앞으로도 상품 선정과 준비가 완료되는 데로 최대한 빨리 선보여 소비자 이익을 높일 것”이라고 말했습니다.

 

Home > SSG DAILY/PRESS
바쁘다, 바빠! 이마트 물류센터
설 맞아 물동량 30% 증가
이마트
#이마트


 



설을 앞두고 배송 전쟁이 본격화되고 있습니다.


민족 최대의 명절 설이 20여일 앞으로 다가온 가운데 이마트 물류센터 물동량은 평상시 대비 30% 가량 증가해 여주센터의 경우 일 평균 출하량이 20만건을 넘어섰습니다.이마트는 이에 따라 설 명절 기간 물류센터 근무 인력을 10% 가량 증원하고 센터 운영기간 역시 2시간 늘려 물류 운영에 차질이 없게 한다는 방침입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