무한담기

Home > 무한담기
Home > SSG DAILY/PRESS
이마트, 상반기 최대 비수기 4월 국민가격 · 블랙이오 동시 진행으로 넘는다!
이마트 국민가격·블랙이오 동시 진행
 

이마트가 상반기 최대 비수기 월 중의 하나인 4월에 ‘국민 가격’ 과 ‘블랙이오’ 행사를 동시에 진행한다.   

 

이마트는 오는 18일(목)부터 24일(수)까지 참외를 약 40~50%, 호주산 스테이크는 신세계 포인트 구매 시 최대 40% 할인하는 등 총 11개의 국민 가격 상품을 선보인다.   

 

또한, 4월 한달 간 진행하는 ‘블랙이오’의 2차 행사를 4월 18일(목)부터 ~5월 1일(수) 까지 열고, 피코크 초마짬뽕, 광천 재래김 등을 저렴한 가격에 판매한다.(단, 블랙이오 신선식품은 4월18일~24일)   

 

국민가격과 블랙이오 행사 상품들은 KB국민카드로 구매 시 10% 추가 할인이 적용된다.    

 

이 외에도 18일(목)부터 5월15일(수)까지 평일 저녁 7시 이후 7만 원 이상 쓱페이 결제 시 7%를 추가로 할인해주는 프로모션이 진행된다. (할인 후 최종 결제금액 7만 원 이상 시, 최대 할인 금액 5천 원)    

 

 

먼저, 이마트는 국민가격 대표 주자로 제철 맞은 참외를 ‘골라담기’로 선보인다. 

 

성주 등 참외 주요 산지에서 생산된 국내산 참외 한봉지를 1만 원에 판매한다. 

고객이 직접 골라 크기 별로 평균 8개~11개까지 담을 수 있고 봉지 가득 담았을 경우 무게는 평균 2.3kg~2.5kg 내외다.    

 

기존 판매되던 성주참외 1.5kg(봉)이 1만 1,800원이었던 것을 고려하면, 대략 40~50% 저렴한 수준이다.    

 

이마트가 이처럼 저렴한 가격에 참외를 선보일 수 있는 이유는 지난 겨울부터 올 봄까지 전년과 비교해 따뜻해진 날씨로 작황이 양호했기 때문이다.    

 

한국농촌경제연구원의 3~4월 농업관측 자료에 따르면 3월 참외 출하량은 전년 대비 13%, 4월 참외 출하량은 10% 증가할 것으로 나타났다.    

 

4월 출하면적이 1% 가량 줄었음에도 따뜻했던 날씨 덕분에 3,4월 참외 단수(한 가지에서 열리는 과일 개수)가 11% 증가했고, 기상여건 호조로 품질도 전년보다 좋고 참외 크기도 작년보다 커진 것으로 나타났다. 

 

특히 이마트는 산지 바이어가 대구에서 상주하며 지난 3개월간 거의 매일같이 성주 참외 산지에 방문하는 등의 노력을 통하여 당도와 품질이 좋은 500톤가량의 참외를 구매하였다.

 

또한, 온 가족이 함께 즐길 수 있는 호주산 스테이크와 한우 냉장 국거리/불고기(국내산)는 신세계 포인트 구매 시 최대 각 40%/30% 할인된 가격으로 준비했다.    

 

곡물 오이스터블레이드(100g/냉장, 호주산)는 정상가 2,950원 대비 40% 저렴한 1,770원에 판매한다.   

 

곡물 오이스터블레이드는 한우로 치면 부챗살에 해당하는 부위로, 최소 100일 이상 곡물 비육을 시킨 비육소만이 해당된다. 

곡물 비육소는 일반 목초 비육소에 비해 마블링이 좋고 고소한 풍미를 지닌다.  준비 물량은 1주일간 50t으로 평시 한 달 판매 물량을 준비했다. 

곡물 오이스터블레이드 외에도 스트립로인은 35%, 척아이롤과 등심은 30% 할인된 가격에 판매한다.  (100g/냉장, 호주산, 각 1,470원/2,535원/3,430원)   

 

이밖에도 국내산 파프리카는 기존가격(1,380원)대비 35% 저렴한 개당 890원에 판매하며, 알찬란(30입)도 올해 들어 최저가 수준인 2,880원에 판매한다.

 

블랙이오 2차 행사로 가공식품, 생활용품 등 다양한 상품을 저렴하게 선보인다.

 

이마트는 지난 3월 28일(목)부터 17일(수)까지 ‘블랙이오’ 1차 행사를 진행했고, 오는 18일(목)부터 5월1일(수)까지 2차 행사를 선보인다. (신선식품의 경우 24일(수)까지 1주일간 진행)   

 

‘블랙이오’는 이마트에 오면 대박이라는 의미로, 기존에 알던 가격을 까맣게 지우는 이마트만의 ‘블랙프라이데이’를 지향하는 행사다. 

 

오는 18일(목)부터 새로 등장하는 블랙이오 2차 상품으로는 24일(수)까지 단 일주일만 진행하는 ‘블랙이오 무지개 방울토마토’(8,900원, 국내산, 1.2kg/팩)가 대표적이다.    

 

4월 토마토 제철을 맞아 평상시 900g당 8,900원에 팔던 것과 비교해 25% 가량 저렴한 수준이며, 물량은 50t으로 평소 대비 4배 수준이다.    

 

가족 밥상 필수품인 ‘블랙이오 광천 재래김’(30봉, 국산)은 5월 1일(수)까지 2주간 신세계 포인트 구매 시 기존 1만 2,900원에서 약 47% 할인된 6,900원에 판매한다.    

 

이밖에도 블랙이오 행사로 이마트는 ‘헬스원 6년근 홍삼수’와 피코크 대표 상품인 ‘블랙이오 피코크 육개장국밥/설렁탕 국밥’도 저렴한 가격에 선보인다. 

 

이마트 최훈학 마케팅 담당은 “연중 최대 비수기 월인 4월을 맞아 소비자들에게 다양한 혜택을 제공하고 국내 소비 심리를 활성화 시키기 위해 노력하고 있다”며,   

 

앞으로도 고객들이 직접 체감할 수 있는 만큼의 다양한 할인 행사를 기획해 알찬 상품들을 선보일 예정이다”고 밝혔다.

 

 

2019.04.18 (목)

Home > SSG DAILY/PRESS
이마트, 햇양파 첫 출하되는 4월을 맞아 ‘조생 햇양파 무한담기’ 행사를 진행
올해 첫 햇양파, 무한담기로 저렴하게!
 
#이마트


이마트가 햇양파 첫 출하되는 4월을 맞아 ‘조생 햇양파 무한담기’ 행사를 진행한다.


이마트는 오는 11일(목)부터 17일(수)까지 단 1주일간 양파 무한담기 행사를 1봉당 5,000원에 판매한다.


무한담기 전용 봉투는 평균 12개 내외의 양파를 담을 수 있어, 양파 한 개당 평균 410원 꼴로 구매가 가능하다.


올해 햇양파 산지 시세가 지난해 동기간과 비교해 30% 상승했지만, 이마트는 올해 초부터 전남 무안 등에서 양파 200톤을 사전 대량 매입해 지난해보다 10% 이상 저렴한 가격에 이번 행사를 준비했다.


이마트는 재미와 가격 두 가지를 모두 잡은 ‘무한담기’ 행사가 소비자들에게 큰 인기를 끌자 채소, 생선 등 다양한 상품군으로 무한담기 행사를 확대하고 있다.



2019.04.11 (목)

Home > SSG DAILY/PRESS
이마트, ‘무한담기’ 행사로 재미와 가격 잡는다!
뻔뻔(Fun-Fun)해진 이마트
 
#이마트

‘오렌지 골라담기’, ‘천혜향 골라담기’, 최근 이마트에서 크게 흥행한 행사다.

  

이마트가 좋은 품질의 상품을 저렴하게 판매하는 것에서 더 나아가, 고객이 오프라인 매장에서만 즐길 수 있는 재미 요소를 더한 행사가 큰 인기를 끌고 있다.

  

이마트는 11일(목)부터 17일(수)까지 ‘영광 굴비 무한담기’ 행사를 열고, 굴비 한 봉지를 1만 원에 판매한다.

  

지정된 봉투에 평균 14마리 이상의 굴비를 담을 수 있으며, 1마리 당 700원 선으로 기존 판매가 대비 50% 이상 저렴하다.

  

이마트는 이번 행사를 진행하기 위해 작업 방식을 혁신적으로 바꿨다.

  

먼저, 기존 대/중/소 등 크기에 따라 굴비를 선별해 매입하는 대신, 다양한 사이즈의 굴비를 한 번에 대량으로 매입해 선별에 따른 원가를 대폭 낮췄다.

  

또한, 굴비를 두릅으로 엮지 않고 낱개 그대로 매입해 판매함으로써 작업 비용을 절감할 수 있었다.

  

또한, 이마트는 햇양파가 첫 출하되는 4월을 맞이해 ‘조생 햇양파 무한담기’ 행사를 열고, 햇양파 한 봉지를 5천 원에 판매한다.


지정된 봉투에 평균 12개 이상의 양파를 담을 수 있어, 개당 410원 꼴로 구매 가능하다.

  

이마트는 이번 행사를 위해 올해 초부터 전남 무안 등 양파 최대 산지와 협업해 햇양파 200톤을 사전에 대량 매입해 가격을 낮출 수 있었다.

  

햇양파 산지 시세가 지난해 동기간(13~14주차)과 비교해 30% 상승했지만, 이마트는 지난해보다 13% 이상 저렴한 가격에 이번 행사를 준비했다.


이마트는 올해 제철 신선식품 등을 대상으로 다양한 무한담기 행사를 기획해 집객을 비롯해 시즌 상품의 매출 상승을 이끌어왔다.

  

이는 고객이 단순히 진열된 상품을 쇼핑하는 것에 그치지 않고, 직접 참여할 수 있는 기회를 제공해 흥미를 자극했기 때문이다.

  

특히 지정된 봉투에 ‘담을 수 있을 만큼 담아도 된다’는 규칙을 적용함으로써, 오프라인 매장만이 제공할 수 있는 ‘쇼핑의 재미’를 더한 것이 흥행 요인이다.


대표적으로 지난 3월에는 주말 이틀 간 ‘미국산 오렌지 무한담기’ 행사를 기존 대비30% 이상 할인된 가격으로 진행해, 이틀 동안 일주일 평균 매출인 9억 원을 달성했다.

  

이는 오렌지 연중 판매 물량의 8% 수준이고, 지난해 주말 오렌지 최고 매출인 7억 5천만 원보다 120% 신장한 수치다.

  

오렌지보다 앞서 선보인 ‘천혜향 무한담기’ 행사의 경우는 더욱 파괴적인 반향을 이끌며 역대 최대 매출을 기록한 바 있다.

  

대중적인 과일인 감귤보다 30% 이상 저렴한 가격에 판매해, 작년 이마트 천혜향 연간 매출의 80%인 25억 매출을 단 일주일 만에 달성하기도 했다.


실제, SNS 상에서는 ‘천혜향 많이 담는 요령’, ‘오렌지 쌓는 요령’ 등의 글들이 화제가 되기도 하였다.


최훈학 이마트 마케팅 담당은 “가격 할인 중심의 단순 행사에서 더 나아가, 고객에게 재미도 제공할 수 있는 행사를 기획해 오프라인 매장만의 차별점을 강조했다”라며,

  

“제철 신선식품을 중심으로 해 철을 알리는 트렌디한 행사를 계속해서 기획해 나가겠다”라고 말했다.



2019.04.10 (수)

Home > SSG DAILY/PRESS
이마트, 주말 이틀간 ‘오렌지 무한담기’ 1만원 판매… 평균 16개 담을 수 있어
이마트 ‘뻔뻔(Fun-Fun)한 무한담기’
 
#이마트

“이번 주말, 이마트 가서 오렌지 ‘득템’하세요!”


이마트가 오는 주말(16~17일) ‘미국산 오렌지 무한담기’ 행사를 1만 원에 진행한다.


오렌지 제철 3월을 맞이해 이마트는 기존 대비 30% 저렴한 가격에 행사를 준비했다.


지난 2월 진행한 ‘천혜향 무한담기’ 봉투보다 66%(23cmX45cm) 더 길어진 봉투를 제작해, 평균 16개의 오렌지를 담을 수 있다. 개당 625원 꼴이다.


봉투를 가득 채우면 3.4kg 가량의 오렌지를 1만원에 구매 할 수 있다. 이번 이틀간 행사 물량은 550톤으로, 오렌지 제철 3~4월 매출의 15%에 달하고, 지난 한 해 오렌지 전체 매출의 8% 수준이다.


봉투 안에 담긴 것까지만 계산 상품으로 인정되며, 1인당 1봉 한정 판매 한다.


올해 미국산 오렌지 시세가 크게 증가했지만, 이마트는 제철 행사 진행을 위해 물량의 80%를 산지 직매입으로 사전 확보해 가격을 낮췄다.


미국산 네이블 오렌지는 올해 소매 가격이 14.3% 오르며, 최근 10년 중 최고가를 기록했다.


미국 내 오렌지 최대 산지인 캘리포니아에 지속적으로 비가 내려 오렌지 수확이 어려워지면서, 1개 당 기존 1,000원 선에서 1,200원 이상으로 급상승한 것이다.


이마트는 단순히 가격만 낮춘 행사가 아닌 재미까지 잡은 ‘뻔뻔(Fun-Fun)한 행사’를 기획해 고객들의 호응을 얻고 있다.


봉지 과자를 쌓을 수 있을 만큼 쌓는 ‘도전! 스낵 무한 골라 담기’, 랜덤의 인기 완구로 구성된 ‘럭키박스’ 등 재미에 초점을 맞춘 행사는 ‘대박’을 터뜨리기도 했다.


특히 지난 2월 진행한 ‘천혜향 무한담기’ 행사는 지난해 동기간 대비 50% 저렴한 가격으로 역대 최대 매출을 달성했다. 


일주일 동안 25억 원 매출을 올리며, 지난해 이마트 천혜향 연간 매출의 80%를 기록하기도 했다. 지난해 행사 매출 대비 3배 이상 신장한 수치다.


이른 오후에 준비 물량이 모두 품절되기도 했고, SNS 등에는 천혜향을 높이 쌓아올린 인증샷을 자랑하는 글도 다수 게시됐다.


한편, 이마트는 오는 20일(수)까지 다양한 국민가격 상품을 저렴한 가격에 준비했다.


구워먹을 때 가장 맛있는 수산물을 모아 ‘9,900원 수산구이 대전’을 진행한다. 양념 민물장어(1팩), 블랙타이거(10마리), 관자 슬라이스(30개)를 각 9,900원에 판매한다.


양념 민물장어는 33%, 블랙타이거는 28%, 관자 슬라이스는 35% 할인한 가격이다. 특히 블랙타이거는 1마리당 40g 가량으로, 올해는 지난해 대비 최대 60% 큰 사이즈의 상품을 운영한다. 


구이용 새우 중 가장 일반적인 흰다리새우의 2배 정도의 크기로, 탱탱하고 쫄깃한 식감을 자랑한다.


관자와 함께 장흥 지역에서 즐겨 먹는 ‘장흥 삼합(관자+표고버섯+한우)’을 만들어 먹을 수 있는 상품도 준비했다.


9,900원 수산구이 상품과 표고버섯(전품목)을 동시 구매할 시 표고버섯을 10% 할인하고, 브랜드 한우도 40% 할인 판매(횡성 가공/냉동상품 제외, 행사카드 결제시)한다.


‘어메이징’ 시리즈 2탄 ‘어메이징 부대찌개’는 출시 기념으로 9,980원에 판매한다. 내열 알루미늄으로 제작된 냄비 용기를 그대로 불에 올려 끓여먹는 ‘원 플레이트(One plate)’ 상품이다. 


물도 별도로 넣을 필요가 없고, 4종의 햄과 소시지, 파, 콩나물 등 야채에 동봉된 소스만 부어 끓이면 한끼(2인분)가 5분만에 완성된다.


알찬란(대란, 30개입)은 37% 할인한 2,880원에 준비했다. 지난 국민가격 1탄으로 선보였던 알찬란은 최근 1년 내 이마트 최저가격으로 일주일 동안 40만 판이 팔렸다.


KB국민카드로 국민가격 행사상품을 구매할 시 10% 추가 할인도 받을 수 있는 더 큰 혜택도 준비했다.


최훈학 이마트 마케팅 담당은 “봄을 맞이해 ‘오렌지 무한담기 1만원’ 행사를 필두로 다양한 국민가격 상품을 준비했다”며,


“가격, 재미 모두 잡은 국민가격 행사상품을 통해 장바구니 물가 부담도 낮추고 재미있는 쇼핑 경험도 선사하겠다“고 밝혔다.



2019.03.15 (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