무지방우유

Home > 무지방우유
Home > SSG DAILY/PRESS
“올 여름 마무리도 콜드 브루와 함께!”
‘콜드 브루 메이슨 자’ 증정 이벤트 시작
스타벅스커피코리아
#스타벅스커피코리아


㈜스타벅스커피 코리아(대표이사 이석구)가 2016년 콜드 브루 출시 이후 꾸준히 이어오고 있는 ‘콜드 브루 메이슨 자’ 증정 이벤트를 오는 17일부터 시작한다. 이번 이벤트는 콜드 브루 음료 포함 총 2만원 이상 구매하는 고객을 대상으로 ‘콜드 브루 메이슨 자’(450ml)를 소진 시까지 선착순으로 증정할 예정이다.


‘콜드 브루 메이슨 자’는 손잡이가 달린 투명 유리 재질의 아이스 음료 전용 다회용컵으로, 앞면과 뒷면에 각각 콜드 브루와 사이렌 로고가 양각으로 디자인 되어 특별함을 더했다. 또한, 사랑스러운 로즈골드와 고급스러운 블랙 두 가지 색상의 뚜껑 중 한 개가 랜덤으로 함께 증정된다.


콜드 브루의 인기와 함께 콜드 브루 음료 종류가 많아짐에 따라, 이번 이벤트 대상 음료 또한 10종으로 선택의 폭이 다양해졌다. ‘바닐라 크림 콜드 브루’와 ‘콜드 브루’를 비롯해 올해 여름시즌에 새롭게 출시된 ‘밀크 카라멜 콜드 브루 프라푸치노’와 ‘콜드 폼 콜드 브루’가 포함된다.


또한, ‘나이트로 콜드 브루’, ‘나이트로 쇼콜라’, ‘나이트로 쇼콜라 클라우드’와 리저브 원두로 추출해 색다른 풍미의 ‘리저브 콜드 브루’, ‘리저브 콜드 브루 플로트’, ‘리저브 콜드 브루 몰트’ 등 일부 매장에서만 판매중인 나이트로, 리저브 콜드 브루 음료도 이벤트 음료로 즐길 수 있다.


스타벅스 최희정 마케팅 팀장은 “콜드 브루의 인기가 지속됨에 따라 고객들의 응원과 사랑에 보답하고자 올해에는 보다 다양한 콜드 브루 음료와 함께 만날 수 있는, 더욱 새로워진 ‘콜드 브루 메이슨 자’로 이벤트를 진행하게 되었다”며 “이번 이벤트를 통해 보다 많은 고객이 스타벅스와 함께 올 여름 시원하게 마무리하셨으면 좋겠다”고 밝혔다.


한편, 스타벅스 콜드 브루는 일정 자격을 갖춘 바리스타가 매일 차가운 물로 14시간에 걸쳐 천천히 소량씩 신선하게 추출하는 아이스 커피 음료로, 최근 출시 2년 2개월만에 2천만잔 판매 돌파 및 아메리카노, 라떼에 이어 고객들이 가장 즐겨 마시는 음료로 손꼽히는 등 꾸준한 판매 상승세를 보이고 있다.


올해 여름에는 무지방 우유로 만든 쫀득한 콜드 폼이 올라가는 ‘콜드 폼 콜드 브루’와 콜드 브루를 프라푸치노로 재해석한 ‘밀크 카라멜 콜드 브루 프라푸치노’를 런칭하며 새로운 버전의 콜드 브루 음료도 지속적으로 개발해 고객에게 선보이고 있다.



2018.8.16 (목)

Home > SSG DAILY/PRESS
라이트 시럽, 디카페인 선택 늘었다
줄이고 낮추고, 더욱 건강하게 즐긴다!
스타벅스커피코리아
#스타벅스커피코리아


최근 건강과 다이어트에 대한 관심이 높아지면서 저당, 저칼로리 푸드와 음료에 대한 욕구는 남녀를 불문하고 확대되고 있다. 식음료 업계에서도 단맛을 내지만 설탕보다 칼로리가 적은 대체 당, 대체 감미료에 대한 연구개발을 활발히 이어 가는 것도 고객들의 수요가 늘고 있기 때문이다. 


이러한 트렌드와 함께 스타벅스 라이트 시럽에 대한 고객의 관심도 높아진 것으로 나타났다.


㈜스타벅스커피 코리아(대표이사 이석구)가 지난 2014년 전세계 스타벅스 최초로 도입한 프라푸치노 라이트 시럽의 누적 이용 건수는 150만 건으로 집계됐다. 2014년 이후 꾸준히 이용자가 늘어 2017년에는 월 평균 이용 건수가 1만건 이상 늘었다. 


스타벅스는 저당화 노력의 일환으로 2014년 6월에 한국에서 처음으로 설탕 함량을 70% 줄이는 대신 천연감미료를 사용하여 자연스럽고 건강한 단맛을 내는 라이트 프라푸치노 시럽을 선보였다. 이를 통해, 프라푸치노 음료 주문 시 일반 프라푸치노용 시럽 대신 라이트 프라푸치노 시럽을 선택할 경우 평균적으로 25%의 당 섭취를 줄일 수 있다.


여기에 일반 우유를 무지방 우유로 변경하고 휘핑크림을 얹지 않으면 칼로리 부담 없이 더욱 가볍게 프라푸치노 음료를 즐길 수 있다. 예를 들어, 톨 사이즈 자바 칩 프라푸치노 주문 시 라이트 시럽과 무지방 우유를 선택하고 휘핑크림을 제거하면 당은60%가 감소하고, 열량은 66%가 감소된다. 


아울러, 스타벅스는 메뉴 개발에 있어서도 저당화 노력을 지속하고 있다. 지난해 선풍적인 인기를 끌었던 슈 크림 라떼의 경우, 올해 재출시를 앞두고 기존 부재료에서 설탕의 30%를 체내흡수율이 일반 설탕에 비해 낮은 자일로스설탕으로 대체했다. 


또한, 스타벅스는 2016년 9월 티바나를 런칭하며 건강하고 현대적인 감각의 차 음료 개발을 위해 노력하고 있다. 일례로, 티바나 런칭과 함께 그린 티 라떼 제조 시 추가되던 클래식 시럽을 레시피에서 제외하고, 그린 티 라떼에서 10%의 당분과 20%의 칼로리를 덜어내 그린 티 본연의 고소함을 더욱 강조했다.


이와 함께, 카페에서 커피와 함께 식사 대용 푸드를 찾는 고객들 사이에서도 웰빙을 지향하는 소비 트렌드가 나타나고 있다. 실제로, 200~350kal의 상대적으로 낮은 칼로리로 구성된 스타벅스 샐러드 판매량은 2016년에 비해 2017년 45% 증가한 것으로 나타나 영양소 섭취와 칼로리 균형을 생각하는 고객이 늘고 있음을 알 수 있다. 


이를 위해 스타벅스는 매년 10여 종의 샐러드를 개발하고 있으며, 현재 치킨과 블랙빈, 당근과 적양파로 단백질과 식이섬유를 섭취할 수 있는 ‘라임 치킨 퀴노아 샐러드 JAR’, 오일 드레싱(Oil Dressing)과 베이컨(Meat), 찐보리(Grain)의 앞 글자를 딴 ‘O.M.G. 샐러드’, 퀴노아, 블랙빈, 보리, 베이컨과 닭가슴살, 양상추, 블랙올리브 등의 채소를 요거트 소스와 함께 즐기는 ‘콥 & 요거트 샐러드’ 등을 매장에서 선보이고 있다. 


한편, 스타벅스에서는 CO2공정으로 커피의 맛과 향을 그대로 유지하고 오직 카페인만을 제거한 디카페인 원두를 선택해 카페인 섭취를 줄일 수 있다. 하루 동안 여러 잔의 커피를 마실 경우, 디카페인 또는 1/2 디카페인 커피를 선택해 카페인 섭취량을 조절할 수 있으며, 카페인에 민감한 고객들도 디카페인 원두를 선택해 부담 없이 커피를 즐길 수 있다.


지난해 전국 매장에서 출시한 스타벅스 디카페인 커피는 출시 5개월만에 400만잔이 판매되며 꾸준한 인기를 얻고 있으며, 주로 늦은 오후와 저녁 시간대, 휴식이 필요한 토~일요일에 더욱 많이 판매되는 것으로 나타났다.



2018.3.18 (일)

Home > SSG DAILY/PRESS
스타벅스, 설탕 함량을 70% 줄인 라이트 프라푸치노 시럽으로 덜 달게
3低(저당, 저지방, 저열량)음료를 아시나요?
스타벅스커피코리아
#스타벅스커피코리아

설탕 함량을 70% 줄인 라이트 프라푸치노 시럽으로 덜 달게




 

옷차림이 가벼워지기 시작하는 봄을 맞아 건강 다이어트를 준비하는 사람들이 많아지는 시기입니다. 요가, 헬스 등 운동도 체중감량에 중요하지만 매일 마시는 커피음료와 샌드위치 같은 음식에도 주의를 기울여야 합니다.

 

스타벅스커피 코리아는 건강한 식생활을 추구하는 현대인의 트렌드에 부합하기 위해 하루 한 잔 이상 마시는 커피음료를 보다 가볍게 즐길 수 있는 3低(저당, 저지방, 저열량) 방안을 제시하고 있습니다.

 

먼저 스타벅스는 저당화의 노력으로 2014년 6월에 한국에서 처음으로 설탕 함량을 70% 줄이는 대신 천연감미료를 사용하여 자연스럽고 건강한 단맛을 내는 라이트 프라푸치노 시럽을 선보였습니다. 일반 프라푸치노용 시럽 대신 라이트 프라푸치노 시럽을 선택하고 휘핑크림을 얹지 않으면 훨씬 가볍게 부담 없이 프라푸치노 음료를 즐길 수 있습니다.

 

예를 들어 스타벅스의 대표적인 프라푸치노 음료인 다크 모카 프라푸치노를 라이트 시럽으로 선택하고 휘핑크림을 제거하면 당은53%가 감소하고, 열량은 52%가 감소됩니다. 고객들이 즐겨 찾는 스타벅스의 대표 프라푸치노인 그린티 크림 프라푸치노와 딸기 크림 프라푸치노도 라이트 시럽으로 즐길 경우 30% 정도의 당과 40%의 열량을 감소시킬 수 있습니다.

 





일반우유 대신 저지방 우유, 무지방 우유, 두유로 지방도 적게

카페라떼, 카푸치노 등 우유가 들어가는 모든 커피음료를 저지방 혹은 무지방으로 선택하면 칼로리 걱정을 덜고 지방 함유량도 줄일 수 있습니다. 일반 우유부터 저지방 우유, 무지방 우유, 두유로 항시 선택이 가능하며, 에스프레소 샷 조절로 커피음료의 진한 정도도 취향에 맞게 변경할 수 있습니다.

 

일례로 다크 모카 프라푸치노를 저지방 우유로 선택하고 휘핑크림을 제거하면 지방이 83%, 무지방 우유로 선택하면 지방이 93% 감소됩니다. 그린티 크림 프라푸치노는 저지방 우유 선택 시 지방이 82%, 무지방 우유 선택 시 지방이 91% 감소되고, 딸기 크림 프라푸치노도 저지방 우유 선택 시 지방이 85%, 무지방 우유 선택 시 지방이 95% 감소됩니다.

 

우유대신 선택이 가능한 두유는 지난 2006년 스타벅스와 매일유업이 공동 개발한 ‘스타벅스 전용두유’를 사용하고 있습니다. ‘스타벅스 전용두유’는 인공첨가물을 일체 함유하고 있지 않으며, 200ml기준으로 일반 우유의 125kcal보다 18% 가량 낮은 102kcal로 출시되어 고객들의 꾸준한 인기를 얻고 있습니다.

 

웰빙을 지향하는 소비 트렌드가 대두되면서 고객들의 건강한 선택도 서서히 나타나고 있습니다. 2014년 6월 스타벅스 라이트 프라푸치노 시럽이 개발된 이후부터 연말까지 라이트 프라푸치노의 판매량은 32만여잔으로 일반 프라푸치노 판매량의 2.6%를 기록했고, 현재까지 연 평균 프라푸치노 판매량의 약 2%를 차지하며 고정 고객을 확보해나가고 있습니다.

 

스타벅스커피 코리아는 하루 한 잔 이상 마시는 음료도 저당, 저지방, 저열량으로 건강하게 즐기려는 고객들의 요구를 충족시킬 수 있도록 올해 여름에는 저당 라이트 시럽이 기본이 되는 가볍고 산뜻한 음료를 개발해 선보일 예정입니다.

 

스타벅스는 커피음료의 저당화 • 저지방화를 위한 노력뿐만 아니라 크루아상, 샌드위치 같은 푸드에 함유되어 있는 나트륨 함량을 줄이고자 노력하고 있습니다. 지난해부터 올해 1월까지 마카롱, 케이크, 데니쉬, 스콘, 머핀, 브리또, 크로크 무슈, 샌드위치 등 70여종의 푸드 상품에 함유된 나트륨을 최대 1,000mg 이하로 낮췄습니다.

 

특히 상대적으로 다른 푸드 품목에 비해 나트륨 함유량이 높았던 파니니와 치아바타 등의 푸드 상품도 햄, 소스 등 원부재료를 나트륨 함량이 적은 식재료로 대체해 나트륨의 함량을 낮춰 오는 4월부터 새로운 푸드 상품으로 소개할 계획입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