라피트

Home > 라피트
Home > SSG DAILY/PRESS
세계최초, 신세계조선호텔 위해 뽀이약 레이블 라피트가 직접 디자인
‘라피트 프라이빗 리저브 뽀이약’
신세계 조선호텔
#신세계조선호텔


100년 전통과 최고의 서비스 명성 인정해 함께 하기로 결정





신세계조선호텔은 샤토 라피트 로칠드와 함께 신규 하우스 와인 ‘라피트 프라이빗 리저브 뽀이약’ 레이블을 오는 2월1일(월) 출시합니다. 최고 중의 최고라고 불리는 와이너리 샤또 라피트 로칠드가 한 호텔이나 기업을 위해 와인을 선보인 것은 이번이 처음입니다. 


라피트 프라이빗 리저브 뽀이약은, 고급 와인의 경험이 풍부한 조선호텔 고객의 기호에 따라 보르도 1등급 샤토인 샤토 라피트 로칠드의 원액을 블렌딩 해 와인 메이커인 샤를 슈발리에의 감독 하에 양조가 이루어졌습니다. 특히 샤토 라피트 로칠드의 오크통 장인이 직접 생산한 225리터 오크통(참나무통)에서 숙성되었다는 것도 또 하나의 특징입니다. 


와인 레이블은 라피트 로칠드 그룹의 마케팅 책임자인 장 뤽 뱅상(Jean-Luc Vincent)에 의해 조선호텔의 이미지가 결합된 모습으로 라피트 로칠드에서 직접 디자인됐습니다. 라피트 로칠드 그룹의 글로벌 비즈니스 책임자이자 수출 이사인 미셸 네그리에(Michel Negrier) 씨는 샤토 라피트 로칠드 역사상 하나의 호텔 또는 거래처를 위해 뽀이약 레이블을 라피트가 직접 디자인 한 건 조선호텔이 세계 최초” 라고 밝혔습니다. 이준행 서울 웨스틴조선호텔 수석 소믈리에는 “하우스 와인은 호텔이나 레스토랑의 얼굴입니다. 한국 호텔 명가(名家)인 조선호텔의 이미지를 맛과 향으로 구현할 수 있는 와이너리를 찾았었습니다. 와인 최고 명가 샤또 라피트 로칠드가 최적의 파트너라고 생각해 협업을 제안했었습니다.” 


라피트는 와인 애호가들에게 프랑스 보르도의 1등급 포도원으로 알려져 있지만, 세계적인 금융가문 로스차일드의 일원으로 더욱 유명합니다. “화살 한 개를 부러뜨리긴 쉬워도 다섯 개를 한꺼번에 부러뜨리긴 어렵다”는 의미로 로스차일드 다섯 가문 간의 우애와 파트너십을 강조한 일화로 유명합니다. 2016년 조선호텔 하우스 와인으로 새롭게 선보이는 이 와인 라벨에도 라피트 로스차일드 가문의 문장인 다섯 개의 화살 로고가 그려져 있습니다. 


보르도에서도 최상급 레드 와인 명산지인 ‘뽀이약’ 마을에서 재배한 까베르네 소비뇽 70%, 메를로 30%를 블렌딩 해 양조했으며, 오크 배럴에서 숙성해 복합미를 더했습니다. 진한 과일 향과 은은한 시가 향, 실크처럼 부드러운 감촉을 지녔으며 입 안에 긴 여운을 남깁니다. 라피트 가문과 조선호텔이 공동으로 개발 해 선보이는 이 와인은 프랑스 1등급 포도원의 빼어난 품질과 조선호텔의 품격을 고객에게 전달할 예정입니다. 


조선호텔은 2013년 아르헨티나 최대 와이너리 트라피체와 함께 독점 하우스 와인 핀카스를 선보인 바 있습니다. 


라피트 프라이빗 리저브 뽀이약 은 서울과 부산 웨스틴조선호텔, 포포인츠 바이 쉐라톤 서울 남산, 호무랑 등 신세계조선호텔이 운영하는 모든 호텔과 식음업장에서 판매됩니다.

Home > SSG DAILY/PRESS
오베론, 나파벨리 대표 몬다비 가문의 마이클몬다비 와이너리
이마트 개점 22주년 기념와인 출시
이마트
#이마트




이마트가 나파벨리 와인 가격을 낮춥니다!

 

이마트는 29일(목) 전점에서 개점 22주년 기념와인으로 미국 대표 와인 산지인 나파벨리에 위치한 마이클 몬다비 와이너리의 프리미엄 와인인 ‘오베론(OBERON)’ 2종을 선보입니다.

 

이마트 개점 22주년 기념와인 ‘오베론 까버네쇼비뇽(750ml)’은 39,800원, ‘오베론 샤도네이(750ml)’는 32,800원으로, 기존 국내 유통되던 비슷한 품질의 나파벨리 와인이 7~8만원 이상에 판매되는 걸 감안하면 반값 수준입니다.

 

국내에서 나파벨리 마이클 몬다비의 ‘오베론’을 선보이는 건 처음이지만, 미국 현지 소매가격이 25불 내외로 물류비와 관세 등 유통 비용을 제외하면 현지 가격 수준에 판매되는 것입니다.

 

이마트는 나파벨리 프리미엄 와인을 3만원대에 준비하기 위해 지난 1년간 미국 나파벨리의 주요 와이너리를 찾아 다녔으며, 그 중 미국 와인의 선구자인 몬다비 가문의 일원인 마이클 몬다비 와이너리의 ‘오베론’을 발굴했습니다.(‘마이클 몬다비 와이너리’는 미국 나파벨리 와인 대부 ‘로버트 몬다비’의 장남인 ‘마이클 몬다비’와 그의 딸 ‘디나 몬다비’ 등이 함께 운영하는 패밀리 와이너리 임.)

 

오베론 까버네쇼비뇽은 드라이하면서도 풍부한 풍미가 특징으로 스테이크와 완벽한 조화를 이루는 와인으로 정평이 나있으며, 미국 주요 레스토랑의 선호 와인은 물론, 와인 평론가들로부터 큰 호평을 받아온 와인입니다.

 

이마트는 개점 22주년 기념 와인 ‘오베론’을 첫 물량으로는 사상최대인 3만병을 준비했으며, 기존 이마트 개점 기념 와인인 ‘로스바스코스’와 ‘라피트 프라이빗 리저브’ 등과 함께 이마트 대표 와인으로 자리잡게 한다는 계획입니다.

 

이마트는 2013년 개점 20주년을 맞아 개점 기념 와인을 처음 선보였으며, 개점 기념 와인은 출시 때 마다 월 1~2만병이 판매될 만큼 국내 와인 업계 지각변동을 가져왔었습니다.

 

이마트 개점 20주년 기념와인인 ‘로스바스코스’는 첫출시 한달간 2만병이 판매됐으며, 21주년 기념와인이 ‘라피트 프라이빗 리저브’는 1만5천병의 판매를 기록했습니다.

 

명용진 이마트 와인담당은 “이마트 개점 22주년 와인으로 미국 와인 대표 명산지인 나파벨리의 몬다비 가문의 프리미엄 와인 ‘오베론’을 미국 현지가격 수준이라 할 수 있는 3만원대에 준비했다”며, “이마트 개점 기념 와인 출시가 프리미엄 와인을 합리적인 가격에 선보이는 와인 연중 행사로 자리잡은 만큼, 지난 1년간 이마트가 심혈을 기울여 마이클 몬다비 와이너리와 신뢰를 쌓으며 준비한 와인이다.”라고 말했습니다.

Home > SSG DAILY/PRESS
5천원대 대중와인부터 희귀한 컬트 와인까지 800여종 60만병 준비
이마트, 가을 와인장터 연다
이마트
#이마트




이마트가 15일(목) 부터 18일(일) 까지 4일간 15년 가을 와인장터를 열고 다양한 와인을 최대 88% 까지 할인 판매합니다.

 

이마트 와인장터는 1년에 두번 봄/가을 각각 4일씩 열리는 와인 장터는 와인 애호가들은 물론 일반 대중들에게도 저렴한 가격에 좋은 와인을 만날 수 있는 기회로 인식되어 매년 20%대의 높은 매출 신장율을 기록하며 국내 대표 와인 행사로 자리잡았는데요.

 

이 같이 이마트 와인 장터의 위상이 날로 높아지면서 평소 접하기 어려웠던 미국 컬트 와인도 입점에 성공 3종을 선보이게 되었으며, 보르도와 더불어 프랑스 국왕에 진상되오던 부르고뉴 와인의 종류도 대폭 확대했습니다.

 

이번 와인 장터는 대중적 와인부터 희귀 와인까지 800여종 60만병의 물량을 준비 했으며, 보다 많은 고객들이 와인장터를 경험할 수 있도록 작년보다 4개점포가 늘어난 39개점에서 행사를 실시합니다.

 

이마트는 이번 장터기간 미국 컬트와인 중 로코야, 부켈라, 카디날레 3종을 각 12병씩 수입해 병당 448,000원에 판매합니다.

 

미국 컬트와인이란 1990년대부터 캘리포니아주 나파밸리에서 생산된 최고급 명품 와인으로 사전 예약이나 경매를 통해서만 구매할 수 있어 와인 애호가들 사이에선 수집의 대상이 되곤 했습니다. 그중에서도 생산량이 극히 적은 희귀 와인들은 메일링 리스트에 이름이 올라야만 구매가 가능해 회원의 사망이나 파산으로 결원이 생기지 않으면 돈이 있어도 구매가 불가능 하다고 알려졌습니다.

 

그간 다양한 와인을 선보이며 와인 대중화에 앞장섰던 이마트는 이번 미국 컬트와인 판매도 성사시킴으로써 국내 와인 시장에서의 위상이 높아졌음을 보여주고 있습니다.

 

또한 올해에는 작년 24가지 였던 부르고뉴 와인을 60가지로 대폭 확대해 소비자들이 더욱 다양한 와인을 접할 수 있도록 했습니다.

 

대표상품으로는 루이라뚜르 샤블리(정상가 8만원, 60병한정)를 39,900원에, G 리니에르-끌로 드라로쉬 그랑크뤼08(정상가 42.4만원, 60병한정)을 19만원에, 아르망 쥐브리샹 라보생자끄11(정상가 26.1만원, 120병한정)을 15만원에, AB 꼬르똥 GC 끌로 데 마레쇼드(정상가 30만원, 36병한정)을 14.9만원에 판매합니다.

 

명용진 이마트 와인 바이어는 “샤또 라피트 로칠드 2005, 샤또 라뚜르 2005 (정상가 300만원, 12병한정)등 행사가 170만원대의 고가 와인부터 5,000원대 대중 와인까지 다양한 상품을 준비했다.”면서 이번 미국 컬트 와인 판매 처럼 앞으로도 계속해서 새로운 와인을 고객들께 선보여 와인 대중화에 앞장서도록 할 것이다.”고 했습니다.